붉은 악마의 정치적 코드 (비바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붉은 악마의 정치적 코드 (비바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0-06-19 02:18 조회23,51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붉은 악마가 단지 붉은 색이라는 이유만으로 붉은 악마를 싫어하는 사람이 있다면 그 사람은 '악마'라는 단어에 거부감을 느끼는 기독교인이거나, 아니면 붉은 색에 혐오감을 가지는 반공주의자거나, 필시 둘 중에 하나가 틀림없다, 그렇다면 그 둘은 편협한 종교인이거나 과도한 이념주의자이다,


붉은 악마에 대한 시각에 대하여 옹졸한 기독교인이라는 한마디로 종교를 비판할 수 있는 것처럼, 붉은 악마에게서 정치적 코드를 읽어내려는 노력 또한  한마디로 어리석은 짓이라고 단정할 수 있다, 스포츠와 정치는 물과 기름이다, 스포츠는 스포츠이고 정치는 정치일 뿐이다,


대한민국이 태어날 때 온몸에는 유혈이 낭자했다, 대한민국은 빨갱이들과의 싸움에서 흘린 선혈을 뒤집어 쓴 채 이 땅에 탄생했다, 그래서 빨갱이라면 자다가도 벌떡 일어나는 사람들에게 'Be the reds'는 '빨갱이가 되어라'라는 불온한 구호일 수 있었다,


'Be the reds'는 'Be the red devils'를 축약한 말이다, 구호는 간단명료할 수록 좋다, '악마(red devils)가 돠어라'보다는 '붉은 덩어리(reds)가 되어라'는게 어감도 좋을 뿐더러, 국민 모두가 빨간 유니폼을 입고 선수들과 한마음 한 뜻이 되자는 의미에서도 좋다,


붉은 악마라는 이름은 우리가 우리에게 붙인 이름이 아니다, 박종환 감독이 멕시코 청소년 월드컵에서 4강신화를 일구어냈을 때, 세계언론은 빨간 유니폼을 입고 기관차처럼 달리는 대한민국 전사들에게 '붉은 이리떼' '붉은 악마'라는 별명을 붙여 주었다,


붉은 악마라는 이름은 20여 년 전에 얻어진 이름이다, 그 후 국가 대표팀 공식 응원단에서 명칭을 공모하여 붉은 악마는 응원단의 공식 이름이 된다, 단지 붉은 악마라는 이름 때문에 불순감이 느껴진다면 붉은 유니폼의 대한민국 선수들이나 세르비아의 선수들에게도 그렇게 느낄 것인가,


붉은 악마라는 명칭에 혐오감을 갖는 것은 무적함대의 별명이 붙은 스페인에서 왜 하필이면 몰락해버린 함대의 이름이냐 항의하고, 전차군단의 독일에서 왜 하필 나찌군대의 이름이냐고 항의하는 것처럼 코메디가 된다, 스포츠에서 억지로 정치를 읽어내려는 것은 과도한 이념주의이자 어리석은 반공주의이다,


여기에서 백번 양보하여 붉은 악마라는 명칭 선정에 불순한 의도가 있었거나 빨갱이들의 조종을 받았다고 가정해 보자, 실제로 노무현 시절에는 붉은 악마의 깃발을 태극기에서 한반도기로 바꾸려는 움직임이 있었다, 그러자 당장 붉은 악마측에서 일언지하에 거부하고 나섰다,


붉은 유니폼과 태극기는 붉은 악마의 필수적인 요소이기 때문이다, 이 둘 중에 어느 하나라도 빠진다면 붉은 악마는 그 때부터 붉은 악마가 아닌 것이 된다, 그렇다면 붉은 악마에 불순한 사상을 주입시키려 했던 무리는 호랑이를 키운 셈이 된다,


그들의 의도대로라면 붉은 악마는 인공기를 흔들거나 최소한 한반도깃발쯤이라도 흔들어줘야 하고, 대한민국을 미워하고 침을 뱉어야 하는데, 한반도 깃발 보기를 돌맹이쯤으로도 취급을 안하고 철마다 대~한민국을 외쳐대니, 붉은 악마야말로 반공주의자들인 셈이다,


붉은 악마가 태극기를 흔들고, 이것을 따라하는 청소년들의 깊숙한 DNA에는 태극기가 새겨지게 된다, 60대의 반공주의자들이 누가 가르켜주지 않아도 체득으로 반공주의자가 되었던 것처럼 우리들의 10대 20대도 누가 가르켜주지 않아도 태극기를 흔들며 스스로 태극기파가 되고, 한반도기파에 저항하게 된다,


수천 명의 전교조 교사들이 매일 학생들에게 불순한 사상을 주입시켜도, 붉은 유니폼의 계절이 돌아오면 붉은 악마는 학생들을 불러내어 그들의 머리를 세척시키고 그들의 머리를 태극기로 채운다, 이것은 보수우파의 어느 시위나 행사도 할 수 없는 강력한 힘이다, 대한민국의 상징은 태극기이고 태극기를 세우는 것은 붉은 악마이다, 이것이 붉은 악마의 정치적 힘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148건 425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428 야후코리아 토론방을 장악합시다!! (雲井) 댓글(1) 雲井 2011-12-03 14336 86
427 5.18진상규명위원회의 정체성 지만원 2021-04-11 1329 86
426 (제주4.3)오라리 사건의 진실(3)-민오름의 폭도들(비바람) 비바람 2013-12-14 5008 86
425 [회상] 지만원 시. 사임당 낭송, 고통 창작의 탄생 [조선과 … 제주훈장 2019-10-24 2926 86
424 개헌강공, 盧의 실패 전철 밟을 것(소나무) 댓글(1) 소나무 2011-01-30 14009 86
423 김상희-채동욱 검사에 의한 전두환 공격모습(4) 지만원 2013-08-17 8602 86
422 천안함 추모행사 전국단위로 성대하게 치러야 지만원 2011-03-18 18857 86
421 국회 없는 나라를 만들었으면! 지만원 2009-12-15 23722 86
420 제주도 9,11연대의 공비토벌 작전 지만원 2011-05-11 15096 86
419 그윽한 공간 [ 작시 지만원, 낭송 사임당]-518진실규명을 위한… 제주훈장 2020-02-23 2076 86
418 革命의 義氣를 살릴 수 있는가?(II)(산하) 산하 2011-01-12 12137 86
417 해방 이전의 공산당(제주4.3반란사건) 지만원 2014-12-31 3597 86
416 李대통령, 종북주의자를 진짜 비난 하는가?(초부) 초부 2012-05-29 8573 86
415 피고 데일리NK의 박인호-한기홍에 대한 2심 결정 지만원 2010-03-10 28595 86
414 이휘소 박사에 대한 '허구' 및 진실(김피터) 댓글(2) 김피터 2011-03-28 15796 86
413 꼼수로 서울시교육감 되려는자 표로서 심판해야(비전원) 비전원 2012-12-16 7920 86
412 빨간 판결 지만원 2009-11-12 30058 85
411 칠순 참전용사 1400km 국토대장정 <매일경제> 댓글(3) 東素河 2010-10-25 16534 85
410 북한에서 벌인 5.18 사기극 지만원 2010-01-14 22704 85
409 반값등록금보다 더 급한 건?(한가인) 한가인 2011-05-26 14939 85
408 4.3,추념일지정 규탄대회 기사 모음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3-08-09 6858 85
407 공무원 조선어 장려 시험 당대 신문 기사들입니다~ 댓글(2) 우익민주청년 2019-10-22 2962 85
406 오균택의 4·3 수기(제주4.3반란사건) 지만원 2015-02-04 3303 85
405 방문진은 MBC 본부장들 모두를 해임하라(제단체연합) 지만원 2010-02-09 21113 85
404 장성민 시사탱크 233회 (임천용 대표, 김진철 목사) 관리자 2013-05-03 8982 85
403 문재인스러운 진상규명 , 이동욱이 보여줘 지만원 2021-04-17 1353 85
402 이적정치집단 전교조는 교단을 떠나라 (이계성) 지만원 2012-05-11 8322 85
401 12.12 요약 지만원 2009-12-14 21415 85
400 통영에 지어지는 윤이상 음악당 지만원 2010-02-20 18274 85
399 4월 24일(토) 오후 8시, 사랑방이야기 제11화 지만원 2021-04-23 1238 8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