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들 북에 떠는 이유: 사장들이 정조를 바쳤기 때문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언론들 북에 떠는 이유: 사장들이 정조를 바쳤기 때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5-07-16 12:04 조회11,35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언론들 북에 떠는 이유: 사장들이 정조를 바쳤기 때문

 

2000년 6.15망국선언이 있는 지 56일 후인 8월 11일, 박지원은 문화관광부 장관 직함으로 전국의 신문방송통신사 46개 사장단을 북으로 데려갔다. 구실은 남북이 평화와 통일을 위해 서로 양 체제를 비난하거나 화합을 해치는 언론행위를 하지 않기로 다짐하자는 남북언론 합의문에 서명들을 했다. 이른바 46개 언론사들의 항복문서다. 항복문서에 서명한 대가로 공개하기에는 거북한 대접들을 당당히 받은 모양이다.  

그 후 언론들은 북한에 대한 비판, 김정일에 대한 비판을 삼가고 김정일에게 꼭꼭 위원장이라는 존칭을 사용해 왔다. 어떤 언론사 사장은 모임의 연사로 초청되어 김정일을 만난 소감을 발표했다. “김정일은 참으로 통이 큰 인물이다” “김정일은 유머와 위트가 있는 재미있는 사람이다” 입에 침이 마르도록 김정일을 홍보했다.

 

대한민국 언론의 대 김정일 항복문서 내용

1)남과 북의 언론사들과 언론기관들은 민족의 단합을 이룩하고 통일을 실현하는데 도움이 되는 언론활동을 적극 벌여 나간다.

2)남과 북의 언론사들과 언론기관들은 새롭게 조성된 정세의 흐름에 맞게 민족 내부에서 대결을 피하며 민족의 화해와 단합을 저해하는 비방 중상을 중지하기로 한다.

3)남과 북의 언론사들과 언론기관들은 언론. 보도 활동에서 서로 협력하며 접촉과 왕래 교류를 통하여 상호 이해와 신뢰를 두터이 해 나가기로 한다.

4)남과 북 언론기관들의 접촉은 남쪽에서는 한국신문협회와 한국방송협회를 비롯한 주요 언론단체 대표들이 참여하는 ‘남북언론교류협력위원회’가 북측에서는 ‘조선기자동맹중앙위원회’가 맡아 하기로 한다.  

이에 김대중은 2000년 11월 24일, 언론노조를 설립하여 대부분의 신문, 방송, 출판, 인쇄 등의 매체산업에 종사자 18만여 명을 가입시켰고, 이 조직은 그야말로 언론을 공산화시키는 빨갱이 공룡조직으로 행세해오고 있다.  

500만야전군의 공격방법 

이러한 언론노조를 깨기에는 박근혜는 너무 작다. 그래서 박근혜는 거기에 기생해 왔다. 많은 국민들은 박근혜에 “그래도 박정희 딸인데. . .” 하면서 일말의 기대를 건다. 이러한 기대를 거는 한 그 시간은 낭비된다. 이런 시간은 그냥 낭비만 되는 것이 아니라 대한민국이 갉아먹히는 시간이다.  

내주 월요일이면 호외2호가 10만부 쏟아져 나온다. 이 호외만이 우리가 살길이다. 언론이 광수를 보도할 것이라는 생각은 아예 접어야 한다. 북에 정조를 바친 더러운 언론들에 우리가 해줄 일은 침이나 뱉어주는 일이다. 지금은 호외에 모든 것을 걸어야 한다, 성금을 대서 호외를 더 많이 찍어내고 발로 뛰어 잠자는 국민들을 깨워야 할 것이다.

 

2015.7.16.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05건 10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735 나는 낭중지추, 대통령도 국정원장도 내가 통제한다 지만원 2015-06-24 7767 520
11734 특사단, 평화 쥐고 온 게 아니라 전쟁 쥐고 왔다. 지만원 2018-03-06 6280 520
11733 북한군 600명 어디서 나왔나? -망언의 본질- 지만원 2019-03-28 4145 520
11732 점점 처참하게 무너지는 민주화성지 5.18광주 지만원 2013-12-19 10345 519
11731 사이비 애국자들, 노숙자담요를 닮아라 지만원 2015-12-11 7510 519
11730 지용의 얼굴, 제73광수 얼굴 아니다 지만원 2018-05-21 6150 519
11729 박지원도 나경원도 정의용도 동급의 무식자들 지만원 2019-04-05 2951 519
11728 남재준 시원하게 잘한다. 지만원 2013-06-23 12433 518
11727 돌아온 야인시대 지만원 2013-11-25 11235 518
11726 국민여러분께, 군-경 여러분께 간절히 호소합니다! 지만원 2014-05-09 8678 518
11725 대통령이 못 하는 일, 조선일보 폐간, 우리가 하자 지만원 2016-09-02 7006 518
11724 미군은 땅굴 위치 알고 있다 지만원 2018-01-10 6584 518
11723 지만원은 이 시대 영웅으로 부각돼야 합니다. 지만원 2018-11-25 4297 518
11722 5.18 총력전 위해 커밍아웃하는 붉은자들 지만원 2019-01-17 3631 518
11721 황장엽과 지만원 지만원 2019-02-28 3760 518
11720 공무원이 가축인가? 세종시 용도 변경 급선무 지만원 2014-07-02 7707 517
11719 조갑제와 전라도의 합창, “광수는 조작” 지만원 2015-07-21 10123 517
11718 나의 선언: 국정원이 간첩집단! 지만원 2017-02-05 9712 517
11717 인민군 판사들이 쓴 5.18 판결문 지만원 2012-08-09 18796 516
11716 전라도로부터 압박 받는 나경원 지휘부 지만원 2018-12-18 5012 516
11715 김무성, 다 된 밥에 재 뿌렸다! 지만원 2013-12-30 8843 515
열람중 언론들 북에 떠는 이유: 사장들이 정조를 바쳤기 때문 지만원 2015-07-16 11360 515
11713 북한과 ‘뒷구멍 거래’하는 주사파 정부 지만원 2018-08-05 5324 515
11712 “5.18과 문재인”, 이 글자를 하늘 높이 띄웁시다. 지만원 2019-01-31 3308 515
11711 지만원 고소한 자들 무고로 고소할 것 지만원 2019-02-12 4067 515
11710 노무현 일당의 여적행위 지만원 2013-06-21 11645 514
11709 국가가 5.18역사의 진실탐구 노력에 가한 탄압-학대 사실 지만원 2015-12-26 7173 514
11708 문재인 좋다던 젊은이 전라인, 정신 좀 드는가? 지만원 2017-10-24 7264 514
11707 애국국민들께 호소합니다 지만원 2017-10-26 8562 514
11706 5.18전선, 전황브리핑 지만원 2019-03-03 3148 5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