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과수 동원을 가능케 해준 박남선과 심복례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국과수 동원을 가능케 해준 박남선과 심복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5-12-28 18:32 조회6,63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국과수 동원을 가능케 해준 박남선과 심복례

 

광주의 박남선과 남해의 심복례가 나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했다, 나는 광주검찰에 그 사건을 서울로 이송해달라고 요청했다. 형사소송법 제4조에 의해 그 사건은 서울로 이송됐다. 일단 이송이 된 것을 확인한 나는 서울중앙지검에 역으로 그들을 고발했다. 그래서 서울중앙지검은 두 사건을 다 처리하게 됐다.  

박남선은 전남도청으로 김인태를 체포해가는 대장으로 보이는 자가 황장엽이 아니라 자기 자신이라고 주장함으로써, 내가 박남선의 위상을 끌어내려 명예를 훼손했다며 고소했다. 심복례는 지난 10월, 자기가 무장한 청년집단을 지휘한 것으로 보이는 인물이 리을설이 아니라 자기 자신이라고 주장하면서 호외지 발행과 그 호외지와 유사한 내용을 인터넷에 게재하지 못하도록 해달라며 김창한 판사진에 가처분신청을 냈다. 이후 11월에는 김정일의 첫부인으로 우리가 판정한 홍일천이 바로 자기 자신이라며, 나를 고소했다. 10월에는 리을설이 자기라 주장했고, 11월에는 홍일천이 자기라고 주장을 바꾼 것이다.  

이 두 사람은 나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했지만, 나는 이 두 사람을 형법 제137조(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죄, 형법 제314조(업무방해)죄, 형법 제313조(신용훼손)죄, 형법 제307조(명예훼손)죄, 형법 제347조(사기)죄, 형법 제156조(무고)죄,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제14조(무고죄), 국가보안법 제12조(무고,날조)의 죄, 그리고 적의 전쟁범죄 및 광주의 여적범죄를 은닉해주는 방법으로 형법 제93조의 여적죄 등 혐의로 고발했다.  

이 사건은 형사사건이다. 형사사건에서는 국과수 등을 동원하여 진위를 가려야 한다. 만일 검찰이 국과수를 동원하지 않고 이 사건을 유야무야 처리한다면 이는 국민적 저항을 받아야 할 중대사안이다. 검찰은 사진속의 반탐조장이 박남선인지 황장엽인지 반드시 밝혀야 한다. 이를 밝히지 않으면 검찰에 범죄수사 능력이 없는 것이 된다. 또한 사진속에서 통곡하는 여인이 홍일천인지 심복례인지를 국과수를 동원하여 밝혀야 한다.  

민사재판이나 행정재판은 국과수를 동원하지 않고 판사에게 편리한 방법으로 재판을 하고 말지만, 범죄수사능력을 가진 검찰은 국가가 가지고 있는 모든 기술능력을 동원하여 범죄여부를 가려야 한다. 박남선과 심복례가 한 부조 단단히 한 것이다.

 

2015.12.28.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60건 9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820 ‘5.18진실 전국알리기 본부’ 발대식 및 토론회 공고 지만원 2013-06-28 13435 526
11819 빨갱이들의 시체장사 사례들 지만원 2014-04-23 18484 526
11818 진빨갱이 임종석, 지만원과 뉴스타운 직접 고소 지만원 2018-03-19 12580 526
11817 한국 운명, 새 지평 열린다 지만원 2018-11-21 4008 526
11816 광주사태는 여성장군이 진두지휘하고 있다는 소문(지조) 댓글(1) 지조 2019-03-10 3290 526
11815 김영삼, 형편없는 개자식 지만원 2011-02-24 27282 525
11814 청와대는 대남 점령군 사령부 지만원 2017-09-10 7559 525
11813 이럴수가 있을까 (Long) Long 2018-08-09 3925 525
11812 하태경, 나와 1:1 토론 못하면 다 거짓말 지만원 2019-02-21 3552 525
11811 야비하고도 악랄한 생쥐 같은 SBS 지만원 2012-08-29 14911 524
11810 광주에 북한특수군 개입한 것이 120% 확실한 이유 지만원 2013-01-15 23602 524
11809 게임 끝, 문재인은 정계 은퇴해야 지만원 2013-06-30 11449 524
11808 나는 매카시보다 강하다 지만원 2015-12-10 6002 524
11807 5.18유공자 이런 식으로 마구 늘어났다! 지만원 2017-04-02 8079 524
11806 우익진영에 희소식 전합니다 지만원 2019-03-09 5595 524
11805 한미정상회담을 보는 눈 지만원 2019-04-13 3865 524
11804 안철수는 박원순을 띄우기 위한 소모품! 지만원 2011-09-05 19350 523
11803 통진당은 반드시 해체돼야 지만원 2013-03-09 13868 523
11802 광주검찰 등에 대한 탄원서(대통령 등 18명에 우송) 지만원 2013-11-17 11496 523
11801 유족 존재 무시하고 특별법 중단하라 지만원 2014-08-21 7536 523
11800 항복이냐 전쟁이냐, 6월 12일 이전에 결판 지만원 2018-05-26 5012 523
11799 폼페이오가 북에 가는 목적, 북폭결심 굳히고 명분 얻으려 지만원 2018-10-06 5818 523
11798 문재인은 이적-역적 범죄 혐의자 지만원 2019-02-21 3350 523
11797 5천년 최고령장수 지만원 최일선에 선다 지만원 2019-03-06 3221 523
11796 박근혜 당선은 천우신조의 기적 지만원 2012-12-23 21605 522
11795 국방부에 5.18 공개토론을 제안한다 지만원 2013-05-28 13015 522
11794 박근혜 시구의 의미 지만원 2013-10-28 12874 522
열람중 국과수 동원을 가능케 해준 박남선과 심복례 지만원 2015-12-28 6632 522
11792 최선희 발언의 의미와 파장 지만원 2019-03-15 3861 522
11791 박근혜, 정신 바짝 차려야 지만원 2014-04-22 25444 52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