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석영에 1:1 목장결투를 신청한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황석영에 1:1 목장결투를 신청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0-08-30 12:28 조회27,83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황석영에 1:1 목장결투를 신청한다!


5.18에 대한 역사를 가장 먼저 쓴 존재는 북한 노동당이다. 1982년에는 “주체의 기치 따라 나아가는 남조선인민들의 투쟁”이라는 대남공작 역사책을, 1985년에는 “광주의 분노”라는 5.18역사책을 썼다. 이 두 책에는 5.18의 상황들이 일목요연하게 정리돼 있고, 수많은 곳에서 발생한 객관적 상황들은 물론 각 현장에서 분출됐던 시위대의 감정과 분위기와 구체적 행동까지 동영상처럼 묘사돼 있다. 같은 1985년에 황석영은 “광주 5월 민중항쟁의 기록”이라는 5.18역사책을 내놓았다. 북한 책들을 베꼈다 할 만큼 사실과 표현들이 대동소이했다.


2007년에 개봉된 영화 “화려한 휴가”는 황석영 책에 뿌리를 두고 있고 영화의 제목도 황석영 책에 들어 있는 중간제목에서 따왔다. 그리고 5.18 파생 책자들과 만화들이 황석영의 책을 근거로 하고 있다. MBC 드라마도 같은 맥락이다.


북한이 황석영과 윤이상을 데려다 만든 영화 ‘님을 위한 교향시’는 통일부 자료실에서 누구나 볼 수 있고, 위 북한 역사책들도 누구나 열람할 수 있다. 이토록 북한이 만든 5.18역사책들과 영화내용을 받아 적은 듯한 이적성 역사물들이 이 순간에까지 범람하고 있는 동안 진실이 담겨진 수사기록들은 검찰 창고에 숨겨져 있다가 2004년 11월 11일부터 공개되기 시작했다. 검찰 수사기록은 1980년 기록이나 1995년의 수사기록이나 달라진 게 별로 없다. 단지 그 기록들을 놓고 1980년 판사의 해석이 다르고 1996년의 판사의 해석이 다를 뿐이었다.


이제까지 국민이 알고 있는 5.18역사, 12.12역사는 모두 완전 거짓이다. 필자는 이 수사기록과, 황석영의 역사책과 북한의 역사책 및 정기간행물들, 북한의 5.18영화, 통일부의 분석자료들을 집대성하여 “솔로몬 앞에 선 5.18”이라는 역사책(280쪽)을 내놓았다.


황석영은 1985년에 5.18역사책을 내놓았지만, 지만원이 쓴 5.18 역사책은 그보다 25년이 지난 2010년에야 비로소 나왔다. 두 사람의 역사관이 어떻게 다른지, TV매체들이 무관심할 수는 없는 것이다. 그리고 황석영은 트위터에서 지만원과 한번 겨루어보고 싶다는 취지의 글을 썼다고 한다.


황석영의 역사관과 지만원의 역사관은 정 반대다. 대한민국 언론들이 역사에 무관심하지 않다면 황석영의 5.18역사관과 지만원의 5.18역사관이 공론의 장에서 각축할 수 있도록 토론의 장을 마련해 주어야 할 것이다. 지만원도 원하고 황석영도 원한다 하지 않는가? 


http://twitter.com/jmw6422  ---> 지만원 트위터


2010.8.30.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262건 7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082 대국민 역사 보고서, ‘솔로몬 앞에 선 5.18’ 지만원 2010-08-30 28075 185
13081 5.18폭군의 종말! 지만원 2011-01-24 28025 384
13080 530GP책이 탐정소설보다 더 스릴 있다 합니다. 지만원 2010-10-03 28025 231
13079 노동당 출장소 보훈처를 해체하라 지만원 2010-06-30 27994 338
13078 김대중 재판과 5.18재판에 대해 지만원 2011-03-08 27977 346
13077 전라도 반골기질에 대한 증명 지만원 2012-12-28 27971 287
13076 대통령의 5.18 역적 사랑! 안 될 말입니다 지만원 2010-02-23 27951 176
13075 자유북한방송 탈북자 김영남의 경우 지만원 2010-09-30 27936 142
13074 조현오 경찰청장에 가르침을 바란다! 지만원 2010-11-01 27916 340
13073 왜 하필 박원순부터인가? 지만원 2010-09-16 27872 260
13072 우파 노인을 쥐 잡듯 했던 남팔도의 정체(꼭 보세요) 지만원 2011-08-09 27855 230
13071 지독한 친북사상 간직한 김황식 지만원 2010-10-01 27844 308
열람중 황석영에 1:1 목장결투를 신청한다! 지만원 2010-08-30 27835 309
13069 김관진 내정자는530GP진실 밝혀라(프리존뉴스) 관리자 2010-12-04 27829 151
13068 조갑제에 충고한다. 지만원 2009-12-14 27811 234
13067 6.2일 투표를 계기로 개성공단 인력 탈출해야 지만원 2010-05-27 27806 252
13066 애국자가 매우 드문 나라, 누가 지키나? 지만원 2010-06-22 27798 319
13065 김정남의 변수 지만원 2010-10-15 27798 228
13064 한상렬 지지자들은 손들어 봐라! 지만원 2010-07-22 27769 327
13063 강남의 한 부자 목사(김성광)로부터 받았던 협박 지만원 2009-12-21 27765 172
13062 옛날이야기 지만원 2010-07-20 27750 312
13061 전쟁은 없다! 지만원 2010-08-19 27748 330
13060 5.18단체 백주대낮에 법원서 폭력행사 (프리존뉴스) 지만원 2010-10-30 27721 333
13059 5.18의 원동력은 반골의식과 반골조직 지만원 2010-07-05 27714 209
13058 본받아야 할 수서경찰서장 박재진 지만원 2010-02-10 27713 178
13057 소멸되는 솔로몬 지만원 2010-11-07 27693 317
13056 친북인명사전 1차 수록 예정명단 100명 지만원 2010-03-13 27690 90
13055 한상렬은 시국의 초점 지만원 2010-07-18 27676 290
13054 돌아온 냉전시대, 햇볕의 잔재를 청소해야 지만원 2010-05-27 27675 226
13053 내가 통일을 싫어하는 이유 지만원 2010-08-18 27667 33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