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갱이 세력, 별거 아니다. 국민은 일어나라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빨갱이 세력, 별거 아니다. 국민은 일어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6-08-01 16:11 조회6,498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빨갱이 세력, 별거 아니다. 국민은 일어나라

 

자칭 우익이라 하고 우익행사를 하는 사람들이 많다. 이런 사람들은 국가를 걱정하는 척 하고 “빨갱이 세상 다 됐다. 참 큰일이다” 이렇게 바람을 잡는다. 이런 사람들 중에는 진짜로 사상이 붉어있지 않는 사람들도 있다. 하지만 그들이 무심코 내 뱉는 이런 말이 애국자들의 의기와 용기를 꺾고 있다.  

빨갱이들은 많고 강한 것 같지만 애국 우익들이 뭉치면 충분히 꺾을 수 있다. 빨갱이들이 만든 가장 악독한 영화는 “화려한 휴가”다. 이는 황석영의 책을 중심으로 엮어진 모략 영화요 사기 영화다. 이런 영화를 보고 눈물을 흘린 사람이 대통령도 하고 있다. 빨갱이들이 문화적으로 득세한 모멘텀은 2007년 개봉된 바로 이 나쁜 영화가 마련해 주었다 할 수 있다.  

그러나 매우 다행인 것은 영화 “국제시장” “연평해전” “인천상륙작전”이 나왔다는 사실이다. 이 영화들로 인해 빨갱이들의 문화공작은 한풀 꺾이게 생겼다. 모두가 손잡고 인천상륙작전을 보고 애국심을 키우자. 맥아더의 연기가 매우 돋보인다고들 하더라, 나도 내일 안으로 이 영화 관람할 것이다. 가족 모두 관람할 것이다.  

이 영화가 너무 잘 된 영화라서 북한이 광끼를 일으키고, 남한 빨갱이들이 속이 뒤틀려 위경련으로 배를 움켜잡고 대골대골 한다더라. 애국의 눈물을 자아내는 이 훌륭한 영화를 빨갱이들은 “보수 꼴통들을 위해 만든 영화”니 “질 낮은 반공영화”라느니 깎아내리기에 여념 없는 모양이다. 그 인간들 얼굴 잘 봐두어라. 곧 미국이 북폭 개시할 모양이다.  

언제부터 이 땅에 정의와 애국이 조롱받고 '그 이상 더러울 수 없는 박지원' 같은 개망나니가 난동을 부려도 그냥 보고만 있는 지렁이만도 못한 인간들로 가득했더냐? 아무런 증거 없이 맥아더를 격하시켜, 맥아더 동상을 끌어내리려는 빨갱이들에 부역하는 인간이 우익의 거두를 자처했다, 국민은 이런 세작들을 잘 감시해야 한다, 모든 국민은 일어나 정의와 애국을 소리 높이 외치자. 빨갱이들을 조롱하자. 사드에 반기를 드는 놈들은 다 빨갱이다. 오프-라인과 온-라인 모두에서 “빨갱이,죽이자”는 표어를 쏟아내 융단폭격을 가하자.

 

2016.7.29.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046건 5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926 코피작전은 기만술 지만원 2018-02-04 6302 562
12925 문재인의 내전 선포, 제2의 킬링필드 의지 드러내 지만원 2019-03-25 5056 561
12924 병신육갑하는 청와대 지만원 2013-05-13 20538 560
12923 검찰에서도 병원에서도 전라인들에 포위된 지만원 지만원 2013-01-28 17814 560
12922 말문이 막힌다 지만원 2017-12-16 7953 559
12921 전쟁은 난다. 하지만 대비는 필요없다 지만원 2017-12-04 11034 559
12920 원칙의 대통령, 도둑질 해온 광주티켓 반납하라! 지만원 2013-07-21 13166 559
12919 김병준, 대한민국 위해 목숨 바친 의인 처벌한 네놈, 내가 죽인다… 지만원 2019-02-15 6111 558
12918 황교안은 위장한 문재인 부역자 지만원 2019-02-11 5684 558
12917 지만원의 ‘10일 전투’ 출전 선언 지만원 2019-01-30 4717 558
12916 본적표시, 자동차번호판 지역표시 부활하자! 지만원 2013-10-29 14418 558
12915 김진태는 패했는가? 그에게는 할 일 많다 지만원 2019-02-27 4935 557
12914 문재인, 왜 종전선언에 저토록 촐싹대나? 지만원 2018-08-13 7344 557
12913 부탁드립니다 지만원 2017-09-10 6609 557
열람중 빨갱이 세력, 별거 아니다. 국민은 일어나라 지만원 2016-08-01 6499 557
12911 채동욱 더 이상 DNA 타령 말라, 게임은 끝났다 지만원 2013-10-01 14478 556
12910 박근혜, 혼자만 원칙 하나? 현충원이 대통령 무시 지만원 2013-03-13 16920 556
12909 부천 원미경찰서로부터 받은 황당한 전화 지만원 2010-11-25 28424 556
12908 대통령님, 이게 뭡니까?(수정한 글) 지만원 2010-11-24 23982 556
12907 신혜식 네가 지만원박사를 아는가?(우리대한민국) 우리대한민국 2019-02-22 4562 555
12906 밀회 나눈 나경원과 변장군 지만원 2019-01-11 7301 555
12905 5.18철옹성 호위하는 인민공화국과 펜과의 전쟁 지만원 2018-06-19 6518 555
12904 박근혜와 맞짱 뜨자는 채동욱! 지만원 2013-09-16 13428 555
12903 5.18유공자의 난잡성 지만원 2019-02-19 5583 554
12902 김정은 제거 작전 카운트다운에 돌입 지만원 2016-09-19 8105 554
12901 김장수-김관진, 가면 벗고 퇴장해야 지만원 2013-10-05 13949 554
12900 안철수 분석 지만원 2011-09-13 21332 553
12899 천정배, 이 자가 법무장관이었다니 지만원 2019-02-08 5076 552
12898 이미 굳어진 트럼프 마음: 내키지는 않지만 기습공격 시간 재고 있… 지만원 2017-09-27 9609 552
12897 월간시국진단 발행 안내 지만원 2017-05-16 45899 55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