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이 못 하는 일, 조선일보 폐간, 우리가 하자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대통령이 못 하는 일, 조선일보 폐간, 우리가 하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6-09-02 00:38 조회7,040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대통령이 못 하는 일, 조선일보 폐간, 우리가 하자

 

                            조선일보가 문재인과 손 잡았다 

‘미디어오늘’ 2015.4.3.짜 기사다, “문재인, 조선일보 사주 방상훈 비밀리 만났다. 지난 3월 넷째 주 서울 모처에서 만남 가져… ‘화기애애한 분위기였다’”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당대표가 당대표 취임 이후인 지난 3월 방상훈 조선일보 사장을 비밀리에 만난 것으로 확인됐다. 복수의 익명 취재원에 따르면 문재인 대표는 지난 3월 넷째 주 경 서울 모처에서 방상훈 사장을 일대일로 만난 것으로 전해졌다. . .이번 만남은 차기 대권을 위해 조선일보와 우호적 관계를 만들고자 하는 문 대표와, 차기 대권주자 지지율 1위 후보와의 만남이 생산적이라고 판단한 조선일보 양 측의 이해가 맞아떨어지며 이뤄진 것으로 비춰진다. .문재인 대표는 과거에도 노무현 대통령과 함께 방상훈 사장과 코리아나호텔에서 폭탄주를 마신 적이 있다고 전했다. . 한편 조선일보는 문재인 대표의 50일 기념 기자간담회 기사를 3월 30일자 8면 5단으로 잡으며 비중 있게 보도해 눈길을 끌었다. 권대열 조선일보 정치부 차장은 2일자 칼럼에서 '문재인 대표의 기세가 대단하다'며 '문 대표가 해 온 야당 바꾸기 노력은 지금까지는 충분히 평가할만해 보인다'고 적었다"

 

                                 조선일보는 전라도가 완전 점령  

총괄전무 김민배 진도출신 조선TV 보도본부 본부장

수석논설위원 오태진 여수출신 굉주일고

논설주필 송희영 나주출신 광주일고 편집인겸 주필

논설고문 강천석 광주출신 광주일고

뉴스본부장 신효섭 군산 출신 편집국 디지털뉴스본부

논설위원 신정록 전남 광주

논설위원 김민철 전북 출신

논설위원 윤영신 해남 출신

논설주간 양상훈 ? 고향을 감추는 자

신통방통 김광일 전주출신 편집부 부국장

정치부부장 신정록 광주 출신 편집국

사회정책부 차장 김민철 전북출신 편집국

전시사탱크 장성민 고흥 출신

 

                                      전라도는 재수 없는 빨갱이 지역

조선일보, 그 얼마나 깨끗한 척 했는가? 그런데 이번 조선일보 최고의 인물인 주필 송희영을 보니 천하의 개자식이다. 이런 개자식을 욕했더니 전라도 조선일보가 늑대떼처럼 달려든다. “한 사람에 하자가 있다 해서 왜 조선일보 전체를 매도하느냐?” 조선일보의 이런 저질적 조폭적 반항이 바로 전라도 기질이다. "왜 전라도 전체를 싸잡아 비난하느냐?" 그래도 잘했다고 그래도 잘났다고 국민과 한판 붙어보자고 기염을 토한다.  

언제부터 빨갱이 냄새가 물씬거리는 조선일보, 언제부터 전라도 기질이 물씬 거리는 조선일보, 빨갱이 김대중, 임동원 노무현, 황석영 등 온갖 빨갱이들을 띄워주고 일제 때에는 천황폐하 만세를, 6.25 남침 때는 김일성 장군 만세를 부르던 매국노 기질에 천한기생 기질을 다 빼닮은 조선일보, 이제는 우리 국민이 한번 나서서 곽재우의 의병기질이 무엇인지 똑똑히 보여주자. 박근혜는 절대로 이런 일 못한다. 박근혜를 믿지 말자. 그런 여자 믿다간 우리 다 죽는다, 동아일보가 조선일보 편드는 것은 동아일보가 전라도 신문이기 때문이다.  

내일부터 조선일보 폐간시키는 운동 전개하자. 여려분들의 손가락이 힘이다.

 

2016.9.2.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70건 10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800 나는 낭중지추, 대통령도 국정원장도 내가 통제한다 지만원 2015-06-24 7793 520
11799 특사단, 평화 쥐고 온 게 아니라 전쟁 쥐고 왔다. 지만원 2018-03-06 6329 520
11798 북한군 600명 어디서 나왔나? -망언의 본질- 지만원 2019-03-28 4212 520
11797 점점 처참하게 무너지는 민주화성지 5.18광주 지만원 2013-12-19 10371 519
11796 사이비 애국자들, 노숙자담요를 닮아라 지만원 2015-12-11 7545 519
11795 지용의 얼굴, 제73광수 얼굴 아니다 지만원 2018-05-21 6198 519
11794 박지원도 나경원도 정의용도 동급의 무식자들 지만원 2019-04-05 3016 519
11793 남재준 시원하게 잘한다. 지만원 2013-06-23 12458 518
11792 돌아온 야인시대 지만원 2013-11-25 11257 518
11791 국민여러분께, 군-경 여러분께 간절히 호소합니다! 지만원 2014-05-09 8703 518
열람중 대통령이 못 하는 일, 조선일보 폐간, 우리가 하자 지만원 2016-09-02 7041 518
11789 미군은 땅굴 위치 알고 있다 지만원 2018-01-10 6632 518
11788 지만원은 이 시대 영웅으로 부각돼야 합니다. 지만원 2018-11-25 4349 518
11787 5.18 총력전 위해 커밍아웃하는 붉은자들 지만원 2019-01-17 3681 518
11786 황장엽과 지만원 지만원 2019-02-28 3810 518
11785 공무원이 가축인가? 세종시 용도 변경 급선무 지만원 2014-07-02 7735 517
11784 조갑제와 전라도의 합창, “광수는 조작” 지만원 2015-07-21 10149 517
11783 나의 선언: 국정원이 간첩집단! 지만원 2017-02-05 9756 517
11782 인민군 판사들이 쓴 5.18 판결문 지만원 2012-08-09 18840 516
11781 전라도로부터 압박 받는 나경원 지휘부 지만원 2018-12-18 5051 516
11780 김무성, 다 된 밥에 재 뿌렸다! 지만원 2013-12-30 8872 515
11779 언론들 북에 떠는 이유: 사장들이 정조를 바쳤기 때문 지만원 2015-07-16 11386 515
11778 북한과 ‘뒷구멍 거래’하는 주사파 정부 지만원 2018-08-05 5373 515
11777 “5.18과 문재인”, 이 글자를 하늘 높이 띄웁시다. 지만원 2019-01-31 3349 515
11776 지만원 고소한 자들 무고로 고소할 것 지만원 2019-02-12 4122 515
11775 노무현 일당의 여적행위 지만원 2013-06-21 11675 514
11774 국가가 5.18역사의 진실탐구 노력에 가한 탄압-학대 사실 지만원 2015-12-26 7208 514
11773 문재인 좋다던 젊은이 전라인, 정신 좀 드는가? 지만원 2017-10-24 7299 514
11772 애국국민들께 호소합니다 지만원 2017-10-26 8620 514
11771 5.18전선, 전황브리핑 지만원 2019-03-03 3201 5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