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년 5.18연구에 종지부를 찍는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15년 5.18연구에 종지부를 찍는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6-10-19 07:01 조회7,69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15년 5.18연구에 종지부를 찍는다.


 


산고 끝에 화보집을 낸다. “5.18 영상 고발”. 화보집의 표지에는
-5.18은 북한의 침략이었다!
-광주 폭동 현장 사진 속 478명 모두 평양에 있다!
는 표현이 있다.  

이는 이 화보집에서 두 가지 형태로 증명돼 있다. 하나는 수사기록 18만 쪽 및 5.18기념재단 자료들을 총 망라하여 1997년 대법원 판결이 6개의 중요한 사실에 대해 사실오인을 하였다는 것을 증명한 것이고, 다른 하나는 이제까지 노출되지 않았던 광주 현장사진들을 모 기관의 데이터베이스에서 대거 발굴해내고, 그 사진 속 주역들의 얼굴이 통일부 북한인물 DB에 있는 북한정권 핵심인물들의 얼굴과 일치한다는 사실을 증명한 것이다. 이로써 15년 동안의 5.18연구는 종지부를 찍는다.  

5.18당시 광주의 얼굴과 평양의 얼굴이 일치한다는 사실을 감지한다는 것은 그야말로 잔디 밭에서 바늘을 찾는 일과 유사하다. 영상과학의 첨단기술을 다룰 줄 모르고 오랜 동안에 거쳐 길러진 직관이 없는 일반인들에는 “불가능한 영역” 그 자체일 것이다. 두 개의 얼굴이 일치할 것이라는 직관을 얻은 후에도 세월의 강 양안에 놓인 두 개의 사진이 정말 같은 인물임을 증명해낸다는 것은 수학의 공식이나 정리를 논증해 가는 것과 똑 같은 과정을 거친다.  

이렇게 분석된 결과를 광수로 지정하여 번호를 부여한 것이 무려 478명이다. 이들 중 의미 높은 순서에 따라 선택 발췌하여, 최첨단 영상편집 장비및 일러스트 등, 전문 프로그램을 동원하여 출간해내는 대업을 2015년 5월 5일부터 시작하여 지금까지 만 18개월 동안, 노숙자담요가 이끄는 여러 명의 영상전문가들이 밤잠을 설쳐가며 시신경 파괴와 피말리는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것이다. 나는 이런 기술의 보유자들을 한국에서 샅샅이 찾아보았지만 한국사회에서는 발견할 수 없었다. 이 모든 작업들은 선진국 정보부에 근무했던 경력자들에 의해서만이 이루어 질 수 있었다.  

이 책에 있는 모든 텍스트는 영역이 되었고, 이 책에 표현된 광수의 이름과 직책은 미국 정보부에서 사용하는 공식적 표현을 그대로 사용했다. 이 책은 A4 사이즈로 340쪽이다. 이 책이 나오기까지 직접 간접적으로 참여하신 모든 분들의 노력과 지원이 없었다면 이 책은 세상에 태어나지 못했을 것이다. 지금 이 순간 나는 이 화보집이 내 머리와 내 손을 통해 탄생했다는 것이 믿어지지 않는다. 모든 과정 과정이 가시처럼 아팠고, 그 아팠던 것만큼 하늘의 도움이 있었다. 나는 그 하늘의 도움이 곧 기적으로 현상되었다고 생각한다. 오늘 나온 이 5.18영상고발장, 바로 하늘이 빚어낸 기적이라고 밖에는 달리 표현할 말이 없다.  

1997년 5.18에 대한 대법원 판결이 나온 지 7년이 지난 2002년부터 지금까지 무려 15년 동안에 걸쳐 발굴된 5.18의 진실은 선전포고 없는 북한의 남침이었다. 이 엄중한 사실을 단지 1997년의 정치재판을 잣대로 부인하는 것은 자유민주주의사회, 과학사회에서는 있을 수 없는 이적행위요 원시적 폭거다. 다른 문제도 아니고 북한의 남침사실을 대법원 판결 7년 이후의 시점인 2002년부터 무려 15년 동안 과학적으로 증명해 낸 결과를 뒤엎거나 파묻을 권리는 누구에게도 없다.  

김부식의 삼국사기 이래 수천 년 세월이 흘렀다 그 세월 속에서 엮어진 진실들이 기록되어 왔지만 그 역사는 사실의 역사라기보다는 해석의 역사들이었다고 생각한다. 어느 역사든 기록에 의해 생산됐고, 그 기록은 기록자의 관찰력과 양심에 따라 상당한 수준으로 왜곡돼 왔을지 모른다. 역사가 강자에 의해 기록돼왔다면, 우리가 알고 있는 역사는 많이 왜곡돼 있을 것이다. 그 생생한 예가 대한민국의 현대사였고, 그 중에서도 가장 왜곡된 역사가 5.18역사일 것이고, 김대중의 역사일 것이고, 4.3역사일 것이다.  

국가가 제대로 된 역사책을 쓰지 못하면 역사는 적에 의해 강탈되고, 집단의 정통성은 역사를 점령한 쪽이 확보하게 된다. 해방 후 역사를 장악한 세력은 남북한 공산세력이었고, 그 공산세력에 의해 왜곡된 역사책을 우리의 어린 아이들이 배우고 있다. 날이 갈수록 공산주의자들이 번창해 가는 것은 바로 역사를 공산주의자들에게 빼았겼기 때문인 것이다. 지금의 대한민국이 당면하고 있는 위기는 바로 왜곡된 역사로 인한 위기인 것이다.  

5.18 당시의 역사는 불순분자들이 일으킨 내란 폭동이라고 기록되었고, 세상도 다 그렇게 알고 있었다. 그런데 그 폭동의 역사가 어느 날 국가와 사회를 장악한 공산세력에 의해 갑자기 거룩한 민주화역사로 탈바꿈되었고, 그 탈바꿈된 역사는 법 내외적 폭력수단들에 의해 난공불락의 성역으로 군림해 왔다. 국가전복을 노린 5.18이 민주화운동으로 탈바꿈하면서 무슨 현상이 나타났는가? 숨어 있던 간첩들과 그 동조자들이 민족, 민주, 통일이라는 아름다운 명분을 앞에 내걸고 노골적으로 간첩질들을 했다. 오늘날 문재인과 박지원 같은 빨갱이들이 국가를 호령하고 있는 기막힌 현상은 바로 이 5.18이 민주화 성역으로 인정돼 있기 때문이다.  

이제 국민은 알아야 한다. 민주화를 내걸고 득세하고 있는 모든 인간들은 빨갱이라는 사실, 5.18이 바로 민주 팔이 빨갱이들이 세도를 부릴 수 있는 유일한 힘의 원천이었다는 사실, 그런데 그 5.18이 남북한 공산주의자들이 내통하여 짜고 일으킨 국가전복 목적의 게릴라 전쟁이었다는 사실, 이제까지 국민들은 5.18이라는 사기극을 벌여온 빨갱이들과 광주 그리고 전라도의 종노릇을 해왔다는 사실을 똑바로 알아야 한다.  

이제까지는 1997년 대법원 판결이 전가의 보도였지만, 이 순간부터 전가의 보도는 “5.18 영상고발”여야 한다. 전에는 조사천-조천호 부자 사진이 5.18의 로고였지만, 이제부터는 화보집 제23쪽에 있는 계엄군 사진들이 5.18의 상징이어야 한다. 초등학교 여학생들이 군인 아저씨를 따르고 있는 모습, 폭동을 진압한 뒤에 40일 동안이나 계엄군이 광주에 남아 쓰레기장으로 변해 버린 광주 시가를 땀흘려 청소해 주는 모습이 빨갱이들에 의해 살인마 집단으로 매도당해온 계엄군의 진실한 모습을 웅변해 주어야 한다.  

이제는 광주가 더 이상 민주화의 성지가 아니라 사기극의 본거지로 정의되어야 한다. 모든 5.18단체들은 해체되어야 하고, 그들에게 지원되는 국가예산은 중단되어야 한다. 국민세금으로 호의호식해 오고 가산점의 횡포를 부려온 5.18유공자들은 무릎을 꿇어야 할 것이다. 이제는 툭하면 떼거지로 몰려다니면서 5.18 마패를 휘두르며 집단폭력을 일삼는 광주 떼거지들이 사라져야 할 것이며, 5.18역사는 물론 그 왜곡의 정도와 범위가 위험수위에 오른 4.3의 역사도 바로 잡아야 할 것이다.  

5.18이 민주화운동이라는 것에는 과학이 없고 억지와 소설만 있다. 황석영이 북한 책들을 베껴 쓴 “넘어 넘어”(죽음을 넘어 시대의 어둠을 넘어)는 사기극의 바이블이 돼 왔었지만 이제부턴 우리가 쓴 “5.18영상고발”이 바이블이 되어야 할 것이다. “넘어 넘어”에는 과학이 없지만, “5.18 영상 고발”에는 과학이 있다. 상황일지로 썼고, 영상으로 쓴 책인 것이다. 나는 하늘이 내려준 기적의 책 “5.18 영상 고발”이 가장 과학적으로 쓰인 역사책들 중 하나로 인정될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이제부터 우리는 이 화보집을 높이 들어 흔들어야 한다. 국민들을 일깨워 사기극에 놀아난 것에 대한 분노를 불러일으켜야 한다. 그 애국적 분노만이 이 땅에 창궐해가는 빨갱이 세력, 국가를 사실상 점령한 빨갱이 세력을 일망타진할 수 있는 유일한 무기인 것이다.

 

2016.10.19.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65건 13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505 여적죄 소송 준비하고 있다 지만원 2018-06-05 5380 502
13504 주목: 광주교도소 한개면 광주 이긴다 지만원 2019-04-24 4394 501
13503 광주교도소 공격의 의미를 부각시키자 지만원 2019-04-11 4366 501
13502 대한민국 운명줄 어떻게 가동되나? 지만원 2017-12-31 7648 501
13501 머리 나쁜 빨갱이 기자들 덕에 대박 봤다! 지만원 2014-05-10 9451 501
13500 충격!분노! 어이살실! 노무현은 간첩이었다!(한반도) 댓글(1) 한반도 2013-06-24 14520 501
13499 북한특수군 5.18광주에서 무더기로 죽어 매장됐다! 지만원 2012-09-28 22732 501
13498 전원책과 한국당의 운명 지만원 2018-10-09 5699 500
13497 미북회담은 밀땅회담 아닌 항복기념행사 지만원 2018-05-01 5956 500
13496 이 시대 한국에서의 가장 큰 뉴스 지만원 2018-03-04 7183 500
13495 남재준과 채동욱 지만원 2013-09-04 13739 500
13494 천정배는 이래서 빨갱이 지만원 2010-07-27 24714 500
13493 이런 모습 단 한번이라도 보여주고 죽었으면 지만원 2019-04-11 5063 499
13492 트럼프, 곧 한국과 동맹관계 해체 후 북폭할 것 지만원 2017-06-07 12184 499
13491 청와대 참모, 누가 먼저 나가야 하나? 지만원 2014-05-20 10290 499
13490 이제부터는 ‘장거리 남침땅굴’ 분명히 존재한다! 지만원 2013-10-11 15803 499
13489 북이 다급하게 유화적으로 나오는 이유 지만원 2013-09-18 12666 499
13488 5.18 진실 놓고 김대중의 국정원과 암거래한 월간조선 지만원 2013-06-02 14936 499
13487 전라도 사람들의 야만적 협박전 지만원 2013-03-13 20491 499
13486 김정일이 복상사 했다는 의혹이 힘을 얻는다! 지만원 2011-12-20 23968 499
13485 빨갱이 거지근성 아베여 고쳐주라 지만원 2019-08-02 6826 498
13484 미-북 전쟁 앞당겨졌다 지만원 2018-01-16 7738 498
열람중 15년 5.18연구에 종지부를 찍는다. 지만원 2016-10-19 7694 498
13482 윤창중을 고소한 것은 이남기측이었나(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13-05-12 14402 498
13481 박근혜가 혹시 이 말을 들으려나! 지만원 2012-12-22 16806 498
13480 문정부의 토정비결 지만원 2018-07-24 6293 497
13479 특별기에 돈 가져 갈 것 지만원 2018-05-23 5955 497
13478 평양 간 특사단, 곧 트럼프 분노시킬 것 지만원 2018-03-06 7240 497
13477 광주 정평위 신부 5명에 기대가 크다 지만원 2015-12-28 7400 497
13476 저를 믿어주신 애국국민 여러분께 지만원 2015-07-04 8122 49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