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길성 광주판사에 보내는 북한군개입 추가증거3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박길성 광주판사에 보내는 북한군개입 추가증거3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7-08-08 17:58 조회1,80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박길성 광주판사에 보내는 북한군개입 추가증거3

                  1960. 신천박물관 모략과 1980.광주모략의 일치

 

1980년 광주의 모략적 유언비어는 1980. 광주비디오 내용과 정확히 일치하고 1960. 김일성이 미군을 모략하기 위해 건립한 황해도 신천박물관 모델과 정확히 일치합니다.

학살자 부풀리기가 일치하고, 워커장군살인명령 내용과 전두환의 살인명력이 정확히 일치하고, 여성의 젖가슴, 톱으로 머리 자르기, 어린아이들고 부녀자들의 생매장, 사람들을 동굴에 가둬놓고 다이너마이트로 폭발, 여상을 찢어죽이기, 여성의 생이빨 빼기, 여성 정수리에 대못 박기 등 그 잔인함에 대한 모략 개념이 1980. 광주에 그대로 이동되었습니다. 아래는 광주비디오 내용의 일단입니다.

경상도 괴뢰공정대놈들이 장갑차는 물론 미사일까지 내왔다, . . 야수 같은 인간 도살자 전두환은 광주시민 70%를 무조건 죽이라고 명령했다. . 젊은 놈들은 무조건 죽여라. .관용과 인정은 군대의 금물이다. . 괴로군놈들은 환각제를 마시고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무조건 찌르고 쏘라는 살인명령을 받았다. . .만족살인에 광분한 괴뢰군놈들. . 동족상쟁을 일삼는 남조선 군사파쑈놈들, , 국민학생은 물론 세 살난 어린이 노인들까지 가리지 않고 살육 . . 임신부 태아를 꺼내 남판치는 치떨리는 만행을 저질렀다 . . 순진한 여학생들의 젖가슴을 도려내고. .잔인성만이 군대의 길이라고 명령했다 피로 물든 광주는 참혹한 인간도살장이 됐고 피의 목욕탕으로 변했다. 하루에 475명이나 도청지하실에 끌어다 죽였다. . 여학생들과 부녀자들을 생매장했다. . 학살된 사람이 2천명을 넘고 부상당한 자가 15천을 넘는다

다음은 신천박물관 내용입니다


 

                   미제들이 학살과 고문에 사용한 도구들  








              이 뽑는 고문



       가슴을 도려내는 고문



             여인을  묶어다가 소로 사지를 찢어죽였다는 그림



                                             머리에대못 박기


                     총살장에 끌려가는 모습


                           불 고문



               어린 아이 쏴죽이는 모습


                    군견으로 물어 뜯어 죽이는 모습


                여성들은 물론 어린 아이까지도 생매장


         각을 떠서 죽인다




                   머리를 톱으로 자른다


                         화형


                           다이너마이트로 마을 쓸어버리기

                       

                        집단 생매장 

사진출처:http://blog.naver.com/tleowndtla/220252759057

          미제8군사령관 워커의 명령

닥치는 대로 죽이라설사 그대들 앞에 나타난 것이 어린이나 로인이라 할지라도 손이 떨려서는 안 된다그대들은 될 수 있는 대로 많은 조선사람들을 죽임으로써 미국 국민으로서의 임무를 다하라

위 내용은 ‘5-항에 나오는 전두환의 살인명령 내용과 자구만 다를 뿐, 그 내용과 형식이 정확히 일치합니다. 이 모든 모략내용들은 단지 그 대상이 미국이냐 한국이냐만 다를 뿐, 정확히 그 개념이 일치합니다.  5.18을 북한이 만든 모략의 역사라는 뜻이 아닐 수 없습니다.  

​박길성, 전남보성 고교 검정고시 건대 

  

2017.8.8.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065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5.18가산점전단지, 청주유골 전단지 파일(최종) 첨부파일 관리자 2017-04-24 30953 644
공지 제71광수 황장엽, 기하학적 분석 댓글(1) 노숙자담요 2015-08-05 167149 550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08659 1243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52923 831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86376 869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75153 813
공지 "신간 5.18 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솔로몬 앞… 지만원 2010-08-15 417026 1350
10058 흰 이 드러내며 실실 웃고 다니는 건 위험한 증후군 새글 지만원 2017-12-17 1718 221
10057 말문이 막힌다 새글 지만원 2017-12-16 2633 347
10056 전쟁, 언제 날까? 새글 지만원 2017-12-16 3266 374
10055 5천만의 자존심을 뭉갠 대통령 (Evergreen) 댓글(5) Evergreen 2017-12-15 2662 312
10054 문재인 땜에 창피해 못살겠다. 지만원 2017-12-15 4601 513
10053 국회 국방분과위원회 한국당 명단 지만원 2017-12-14 2987 372
10052 하늘이 준 선물, 5.18 국회공청회 지만원 2017-12-13 4169 580
10051 틸러슨의 조건 없는 대화 제의의 의미 지만원 2017-12-13 3501 439
10050 대법원에 등불이 꺼졌습니다 지만원 2017-12-12 3263 432
10049 비상근무 해도 부족한 한국당, 딴 짓들이라니 지만원 2017-12-12 2686 374
10048 인민군 부대로 돌변한 대법원의 완장판결 지만원 2017-12-12 3160 339
10047 내가 본 최고의 코미디 공소장 지만원 2017-12-11 3099 401
10046 12월 12일(화) 정대협 민사재판 지만원 2017-12-11 2149 219
10045 전라도 공격할 수 없는 자 대한민국 못 구한다 지만원 2017-12-10 3966 390
10044 오 하늘이여, 진내사격 청합니다 지만원 2017-12-10 3522 456
10043 전쟁? 한반도와 중동에서 동시 발발 지만원 2017-12-10 7103 524
10042 평창 올림픽: 트럼프와 문재인과의 대결장 지만원 2017-12-09 3925 396
10041 평창 올림픽, 청와대 바보짓 바라보기 딱해 지만원 2017-12-08 4677 451
10040 민주화 교주 김대중의 3천억 비자금 지만원 2017-12-08 3772 448
10039 DJ비자금 3,000억 조성사실 첫 폭로(주간조선) 지만원 2017-12-08 3069 373
10038 감나무 밑에 드러누운 한국당 나리들 지만원 2017-12-08 2372 324
10037 문재인이 하고 싶어 하면, 될 것도 안 되는 세상 지만원 2017-12-07 3920 444
10036 정치에 순진무구한 송영무 (Evergreen ) Evergreen 2017-12-06 2283 27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