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기꾼에게 사기꾼 재판을 맡기는 나라 (일조풍월)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사기꾼에게 사기꾼 재판을 맡기는 나라 (일조풍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일조풍월 작성일17-08-13 16:33 조회2,105회 댓글2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경찰에게 덜미를 잡힌 사기꾼이 법망을 피할길은

그동안 카워놓은 사기꾼 재판관에게 재판을 배정 받고 판결을 받는것이다

 

5.18 민주화운동은

100m 상공에서 풍산개 사진을을 찍은뒤에 양이라고 사기를 친것이다

저해상도(두루뭉실 논리)카메라로 100m 상공에서 흰 풍산개를 찍으면 양 처럼 보인다

이러한 사진을 근거로 97년 대번원은 양이라고 판결을 했고,

이러한 사기를 근거로한 화려한 사기 시너지 효과가 대한민국을 삼켜버렸다

권력을 잡은 조고 앞에서 사실을 말할 신하도 백성도 없었듯이

여야와 언론은 물론 판사도  5.18갑질에 무릎을 꿇었다

개털 DNA분석 결과 양이 아니라는 증거를 제시해도 육안상 양털이 맞다고한다

유전자 감식 결과 보다는 발가락이 닮았다는 육안 감식을

판결의 근거로 내놓는게 대한민국 5.18 재판 판사들이다

수십년전 울고 짜고하든 저질방화가 극장가를 석권한것은 저질관객이 있었기 때문이다

프랑스,독일등 선진국에서 이러한 판결이 나올수가 있겠는가


조고 앞에 침묵을 해야만 했든 조정의 대신들 보다 천배는 더럽고 비굴한게

보수 논객들의 행태다

그동안 좌빨언론은 날조 조작으로 지만원 박사를 음해하여 수구꼴통이라는 이미지를 만들어냈다

개,돼지들은 그러한 언론의 조작날조에 넘어갈수 있다고 이해를 할수 있지만

팩트와 논리를 자랑하는 보수논객들 조차 5.18에 대해서는 점잖을 빼고있다

그들이 주사파 정부의 심각성을 울부짖으며 호들갑을 떨지만

진작 그 주사파의 뿌리를 뽑는 일에 대해서는 외면을 하고 있다

사기꾼 잡는 방법은 외면을하고 사기꾼이 사기를 친다고 욕질만하는 해대는게 대한민국 보수다

5.18 갑질이 무섭고 보수 헤게모니 다툼을하고 있는것이다

5.18 진실에 나서는것은 지만원 키워주는일이라고 맏는가

좌빨언론의 조작날조 선전선동을 지적하는 보수 논객들은

자신은 좌빨들의 선전선동에 오염이 되지 않았다고 생각하는가

보수논객들이 5.18 진실을 외면하는 동기중에 하나가

좌빨과 5.18들의 지만원 수구꼴통 이미지조작에 물이들었다는것이다


사기꾼을 잡을 증거가 널려있는데

사기꾼들의 사기행각에 욕질만 하는 경찰이 있다면 그는 경찰이 아니다

주사파에게 장악당한 대한민국의 위기를 밥먹듯이 짖어대는 보수논객들은

자신이 얼마나 한심한짓을 하고있는지 알고나 있는가?

노숙자가 재벌이 되겠다는 말은 밥먹듯이 할수있지만

중요한것은 방법이다

말로만 애국타령하지말고 주사파 뿌리를 뽑아버릴 방법을 제시하고 실천해야한다

광수팩트는 논쟁의 대상이 아니라 검증의 대상이다

광수 팩트는  정황증거와 과학적 분석으로 이미 검증이 되었다

DNA분석(영상분석)이 어려우면 정황증거로 DNA분석이 100% 맞다는것을 알수가 있다

널리 알려진 5.18단체의 광수소송과 그들의 행태를 보면 초딩도안다

그람옥션(농민이 대파에살포하는 가장 무서운 농약) 화학분자가 뭔지 몰라도

그람옥션 먹으면 죽는다는게 그람옥션에 대한 정황증거다

광수 팩트 검증은 영상분석을 접어두고도 이미 명명백백하게 드러났다

그런데,

보수야당과 보수논객들은 입을 닥치고 문재앙 욕질로 자신의 존재를 자랑하고있다

5.18 진실은 대한민국을 삼켜버린 민주화의 허상을 드러내는 기폭제인데

종북척결 깃발만 흔들고 다닌다

홍준표와 자유한국당은 이번 광주 5.18 판결이 인민재판이였다는것을 모르는가

알아도 모른척하는것인가

대법원에 코를 꿴 홍준표가 교도소로 가면 자유한국당 망할까 겁이나는가

아무리 당명을 바꾸어도 내시 DNA는 바뀌지 않았다

문재앙 실정을 공짜로 주어먹으려는 얌체 근성으로 당을 유지할것 같은가

홍준표에게 면도날 1박스를 보낸다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자한당이 소녀상과 5/18에 오좀을 누지 않으면?
자(ㅣ)당이 아니다.
자보당이나. 자(내)시당으로 바꾸어야 한다.
무엇이 국가와 국민을 바르게 이끌어가는 정신인지 색깔이 없다.
옷은 빨갱이로 갈아입었고, 마음은 노랑 리본을 달았다.
소녀상과 5/18이 노랑 리본이기 때문이다.
이런 자(내)시당, 또는 자보당을 어찌 지지해야 하는가?
검판사/변호사 백날해바라,
트럼프가 나타나 미국에게 심판을 내렸다.
위선자(지식인)들이 미국을 망쳐놓았다고.................
북한 핵/미사일 개발을 방치하여, 미국까지 위험에 빠뜨렸다고....................,

한국의 지식인(정치운동권자, 검판사/변호사 출신) 대통령들이 나라를
주사파 정권으로 망쳐놓았다.
북한정권에 백억달러 이상의 햋살지원으로  핵보유국으로 만들었다.
물론, 최초 운동권-양아치는 3-김 세력이다.
거기에 물장사도 있었고,  중국/북한에 기쁨조가 되어 위안부짓을 한 자도 있었다.
그들이 한 공적은 오늘의  남한이 망쪼든, 초라한 국격추락의 모습이다.
이를 "왕따(코리아 패싱 =또라이 패싱)"라고 부른다며?
무엇하나, 국가를 깔끔하고 바르게 세우지 못했다.
국론분열과 경제난맥과 국방력 약화와 종북기승 촛불세력만이
독버섯처럼 자라나,  모두가 적폐집단이 되었다.
이들을 불러내서 묻고싶다.
" 당신은 한국인인가?'
" 당신의 정신은 한국인의 기준에 맞는 정신인가?"
"당신은 한국에 살고싶은가?"
살고 싶으면, 망가진 곳을 고치고, 병든곳을 수술해야 한다.
언제까지 방치하여, 한국을 세월호가 되게 만드는가?
주사파도 수술하고, 5/18과 6/15도 수술하고,
북한의 핵무장도 수술해야하지 않는가?
시급한 일은 팽개치고, 무슨 놈의 베를린 선언인가?
북한이 흥하든, 망하든 무슨 관계인가?
언제 민주국가와 공산국가가 공존하자고 자매결연을 맺었는가?
5/18과 6/15는 빨갱이들끼리 만나서 돈주고 주적과 맺은 공작이나, 밀약인데
물장사와 낙랑공주 정권은 왜 망국정신을 계승하였는가?
이러니 이들도 국가의 적폐세력이 되는 것이다.

오리수님의 댓글

오리수 작성일

전 항상 진리님의 팬입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476건 1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0176 제490광수 자칭 요덕 탈북자 이영국 지만원 2018-01-25 1918 170
10175 제489광수 자칭 요덕 탈북자 정광일 지만원 2018-01-25 1774 169
10174 " 5.18 팩트로만 증명된 북한 특수군 " 소형 책자 더 보내 … 댓글(1) 방울이 2018-01-25 1430 232
10173 인생 대합실과 빨갱이 동네의 모습 (진리true ) 댓글(5) 진리true 2018-01-23 2059 287
10172 바지사장 조종하는 임종석의 숨은 그림 지만원 2018-01-24 3649 411
10171 서울중앙지검 416호를 고발합니다 지만원 2018-01-24 2787 315
10170 ‘5.18진상규명특별법’에 대하여 지만원 2018-01-24 1500 237
10169 홍준표, 이렇게 행동할 때 아니다 지만원 2018-01-24 3855 475
10168 [지만원의/5.18특별강연] (2018.1.22) 관리자 2018-01-22 1537 143
10167 김대중의 4.3 역사관 근거자료 지만원 2018-01-22 1678 158
10166 광주사태가 민주화운동으로 둔갑한 경위 지만원 2018-01-22 1489 133
10165 광주폭동이 민주화운동으로 둔갑된 근원 이해하기 지만원 2018-01-21 2370 236
10164 김대중의 CNN 인터뷰 자료 원문 출처 찾아주십시오 지만원 2018-01-21 2132 263
10163 제488광수 조선올림픽위원회 위원장 김유순 지만원 2018-01-21 2008 183
10162 “광주사태” 가 “민주화운동”으로 탈바꿈된 근거 지만원 2018-01-21 1988 176
10161 제487광수 당 중앙위 공안당담 비서 계응태 지만원 2018-01-21 1768 177
10160 제486광수 당 중앙위 검열위원장 박용석 지만원 2018-01-21 1370 158
10159 마식령스키장과 박승원 상장 지만원 2018-01-20 2849 270
10158 장진성: 김일성종합대학 박사원, 교수로 승격 지만원 2018-01-20 2118 294
10157 제485광수 문화상,국가영화위원회 위원장 홍광순 지만원 2018-01-20 1854 187
10156 제484광수 김정남 독살배후 주 말레이지아 대사 강철 지만원 2018-01-19 2671 226
10155 지만원의/시국진단 (2018.1.18) 관리자 2018-01-19 2019 135
10154 히틀러의 올림픽, 문재인의 올림픽.(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18-01-18 1851 236
10153 제483광수 국가체육지도위원회 위원장 최휘 지만원 2018-01-19 2059 195
10152 5.18이 민주화운동이라는 건 과학 아닌 흥정 결과 지만원 2018-01-19 1616 195
10151 "제주4.3은 공산주의 폭동" - 4.3규명연대(비바람) 비바람 2018-01-17 1411 170
10150 남북실무회담 수석대표 147광수 권혁봉 지만원 2018-01-17 2676 267
10149 청와대, 자기들만 살려고 백신 확보하고도 언론에 재갈? 지만원 2018-01-17 2466 306
10148 호외지 발행 배포금지 가처분에 대한 상고 지만원 2018-01-17 1656 178
10147 광주 8,200만원 배상 판결에 대한 준비서면 지만원 2018-01-17 1180 13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