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각히 들어야, 한반도 전쟁은 문재인이 촉진한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심각히 들어야, 한반도 전쟁은 문재인이 촉진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7-09-18 22:35 조회4,02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심각히 들어야, 한반도 전쟁은 문재인이 촉진한다

                             트럼프는 문재인에 경고했고 동시에 조롱했다

문재인이 유엔총회가 열리는 뉴욕으로 날아간 이유는 평화를 주장하기 위해서다. 겉으로는 북한에 강경한 척 하면서 그 이면에는 평화라는 단어를 심기 위해 간다. 오늘 아침 트럼프가 문재인에 전화를 걸어 25분 통했는데 통화는 트럼프가 먼저 신청했다 한다. 문재인에 김정은 안부를 물은 후 요새 북한 주유소마다 기름을 넣으려는 차량들이 장사진을 치고 있는데 참 안 된 일이라고 했다, 이 두 마디의 뜻을 청와대는 이해했을까?

트럼프가 김정은의 소식을 모를까? 문재인보다 더 잘 안다. 그런데 왜 물었을까? ”둘이는 한통속이라는 사실을 내가 안다이것을 알려주기 위해서일 것이다. 이는 경고 그 자체다. ”북한에 유류가 모자라 차량들이 주유소마다 장사진을 치고 있는데 참 안 됐다이 말은 또 무슨 말인가? ”너 북한을 너무 사랑해 이 와중에서도 800만 달러 주지 못해 환장하는 모양인데 북한 주민들이 차를 못 굴리니 이 일을 어쩐다냐? 참말로 안됐어라이런 뉴앙스의 말을 것이다.

                               문재인이 전쟁을 재촉하는 이유

문재인은 오늘(9.18)도 말했다. 이 한반도에서 제26.25는 내가 절대적으로 막을 것이라고. 참으로 바보짓이다. 문재인은 연애도 안 해보고 결혼했나? 상대방의 말을 액면 그대로 해석하는 인간은 어쩌다 굴러온 호박에 얻어맞아 횡재는 할 수 있어도 아름다운 연애는 하지 못한다. 자기가 얻고 싶은 것을 얻으려면 자기주장을 먼저 하면 안 된다. 상대방이 자기주장에 협조하도록 먼 길을 가야 한다. 하지만 지금 문재인은 트럼프로 하여금 문재인이 원하지 않는 일을 하고 싶어 하도록 바보행진을 하고 있다.

지혜를 따지기 이전에 참으로 멋대가리 없는 졸부다, 여기에 더해 웃어야 할 때, 웃지 말아야 할 때마저 구분하지 못하고 언제나 흰 이를 내보이며 넓은 얼굴을 가볍게 좌우로 돌려대는 선천적인 몸놀림은 경멸감마저 부르고 있다. 중국에 가서도 그러고, 미국에 가서도 이러고 러시아에 가서도 이러면 차라리 청와대에서 잠이나 자는 것이 더 유익할 것이다.

                    문재인과 그 추종자 80%국민이 트럼프로부터 멸시받는 이유

트럼프가 지금까지 전쟁이라는 마지막 수단을 꺼내들지 못하는 데에는 한국이 입을 피해 때문이다. 중국도 러시아도 무섭지 않다. 만일 문재인이 한국국민을 사랑하고, 전 세계가 증오하는 악의 축, 아니 세계의 악마 김정은을 증오하고 나선다면 문재인은 정말로 트럼프의 친구가 돼 있을 것이다. 그러면 트럼프는 그 친구를 위해서 그리고 그 친구가 사랑하는 한국국민을 위해서 전쟁을 피하기 위해 마지막까지 초인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다.

그런데 문재인은 북한을 옹호하고 김정은을 싸고돈다. 한국국민 80% 이상이 그런 문재인을 지지한다. 문재인을 선두로 하는 한국국민 거의가 다 북한의 핵은 북한과 미국의 문제라고 생각하고 즐기기만 하는 것이다. 미국인들의 도덕률로 본다면 기율(discipline)이 개판인 인간들이디. 분석이 이 정도에 도달하면 미국은 문재인도 그런 문재인을 따르는 한국국민도 더 이상 배려할 이유가 없다 뭐 이런 더러운 인간들이 다 있어, 이런 짐승 같은 인간들의 생명은 조금도 귀중하지 않아. 매를 좀 맞을 필요가 있어이렇게 단안을 내릴 것이다.

 

2017.9.19.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463건 9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0223 노벨문학상 기다리며 성추행 일삼는 늙은이 고은 지만원 2018-02-08 3625 437
10222 제513광수 조선사진작가동맹 중앙위 최경국 지만원 2018-02-08 1605 198
10221 제512광수 인민배우 곽원우 지만원 2018-02-08 1857 200
10220 5.18 공청회 결과, 의미와 파급효과 상상 이상으로 크다 지만원 2018-02-07 2997 389
10219 홍준표 커지면 국가 쫄딱 망해 지만원 2018-02-07 4656 445
10218 새로써야할 5.18 역사 - 사진/슬라이드-영상 관리자 2018-02-07 1762 154
10217 제511광수 시인 김상오 지만원 2018-02-07 1853 225
10216 [강적들]홍준표, 대선에 이긴다는 생각 없었다 지만원 2018-02-07 1730 188
10215 제510광수 조선그리스도연맹 중앙위 부위원장 김득룡 지만원 2018-02-07 1611 206
10214 5.18공청회 결과 지만원 2018-02-06 3403 468
10213 제506, 507, 508, 509광수 지만원 2018-02-05 2761 302
10212 문재인에 날아드는 독약 지만원 2018-02-05 5069 584
10211 문재인 사랑받는 저질 인간 서울중앙지방법원장 민중기 지만원 2018-02-05 2650 316
10210 평창이 무대 뒤로 사라지는 순간이 오면 지만원 2018-02-04 4524 512
10209 코피작전은 기만술 지만원 2018-02-04 4356 562
10208 제503.504.505 어린이 광수 3인, 최선희 수행원 지만원 2018-02-04 2547 289
10207 청와대 Vs. 뉴스타운, 승자는 이미 정해졌다 지만원 2018-02-03 3355 530
10206 자물통 채워진 최경환, 윤장현의 답답한 머리 지만원 2018-02-03 2491 320
10205 자유한국당 국방분과위원회 위원님들께 지만원 2018-02-03 2362 361
10204 이명박 시대에 죽쒀서 문재인이 개줬다. 지만원 2018-02-02 3629 426
10203 마식령스키장 1박 위해 9,000만원 전세기 띄운 까닭 지만원 2018-02-02 3013 411
10202 세상 보기에 부끄러운 나라(Evergreen) 댓글(2) Evergreen 2018-02-02 1869 274
10201 국민들이 만드는 제주4·3진상보고서를 다시 쓰겠습니다.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8-02-02 893 137
10200 [뉴스타운TV] 뉴스타운 손상윤 회장 단식투쟁 4일째, 관리자 2018-02-02 1275 166
10199 제502광수 북한외무성 북미국장 최선희 지만원 2018-02-02 1775 188
10198 북한 선수단장 원길우 체육성 부상(차관)은 제480광수 지만원 2018-02-01 3239 294
10197 최경환 의원, 5.18 공청회에 지만원 공식 초대 지만원 2018-01-31 3748 446
10196 파노라마 사진으로 보는 5.18 현장 역사 지만원 2018-01-31 2429 259
10195 제501광수 탄자니아 북한대리대사 성명불상 지만원 2018-01-31 2012 201
10194 제500광수 이란주재 북한대사 강삼현 지만원 2018-01-30 2521 21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