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5.18특별취재반"이 관찰한 북한군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국제신문 "5.18특별취재반"이 관찰한 북한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7-09-23 23:51 조회3,50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국제신문 "5.18특별취재반"이 관찰한 북한군

 

유튜브에는 북한군을 증명하는 참깨방송 동영상이 하나 떠있습니다. 1997.12.20. 종로서적이 발행한 시민군 계엄군이라는 책의 일부를 근거로 하였습니다. 이 책의 저자는 1980년 당시 국제신문 도경출입 기자인 김양우, 사진기자와 또 다른 한 사람을 이끌고‘5.18특별취재반을 꾸려 521일 광주 교도소 근방인 담양군 창평에 도착했다합니다. 5.22. 오전, 리어카 두 대에 관을 하나씩 싣고 각 리어카 당 얼굴이 어두워 보이는 장정 4-5씩이 마치 야반도주라도 하듯이 쉬쉬하면서 야산으로 급하게 밀고 올라가는 것을 목격하였다 합니다. 각 관에는 하얀 찔레꽃이 얹혀있었고, 리어카 뒤를 따르는 가족 같은 존재는 일체 없었다합니다. 도둑장례를 치루는 모습을 보았다는 것입니다.

5.24. 오전에 촬영한 사진에는 전남도청 상무대에 진열돼 있는 몇 개의 관 위에도 하얀 찔레꽃이 얹혀 있습니다. 그리고 하얀 찔례꽃을 화이버 모자에 부착하고 기관총으로 무장한 31개 조의 무장군병이 상무관 시체를 감시하고 있고, 자세가 당당한 또 다른 무장 군병 3명이 시체가 있는 상무관으로 진입하려는 성난 광주시민들을 강제로 막고 있는 사진과 함께 그에 대한 해설이 담겨 있습니다. 이 하나만 보아도 524일 오전까지, 광주시민들은 상무관 출입이 철저히 통제되었음을 짐작할 수 있을 것입니다. 관을 배경으로 하여 523일 촬영된 사진들에는 광주시민들이 구조적으로 있을 수 없었던 것입니다.

무장을 한 장정 3명과 무장트럭 1대가, ‘수백 명 단위로 성을 내며 몰려드는 광주시민들을 통제한다는 것은 웬만한 능력과 카리스마가 없으면 불가능합니다. 그들이 만일 광주시민들이었다면 무엇 때문에 광주시민들의 상무관 출입을 금지시켰겠습니까? 야산으로 올라간 하얀 찔레꽃 시체가 광주시민이었다면 어째서 장정들이 남몰래 산에다 매장을 했겠습니까? 리어카를 끌고 간 8~10명의 장정들이 광주사람이었다면 왜 광주인의 시신을 가족에게 돌려주지 않고 몰래 산에 가져다 매장했겠습니까? 이에 대한 의문들이 규명되지 못하면 5.18에 외지인이 오지 않았다 단정할 수 없을 것입니다.

http://www.ilbe.com/8130686460

 

2017.9.23.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473건 8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0263 스파이 정권의 운명, 카운트다운 지만원 2018-02-18 5613 532
10262 들통난 빨갱이 우상들, 고은 이외수 지만원 2018-02-18 5268 452
10261 제529광수 북한 경공업상 최일룡 지만원 2018-02-18 1591 200
10260 전라도 별곡 지만원 2018-02-17 4015 542
10259 제528광수 스위스제네바 주재 북한대표부 참사관 주용철 지만원 2018-02-17 1460 181
10258 한국당 당원들만 모르는 불명예, 돼지발정당 지만원 2018-02-16 3030 419
10257 제526,527광수 유엔주재북한대표부 차석대사 김인룡, 외교관 성… 지만원 2018-02-16 1698 178
10256 김대중은 왜 '빨갱이'로 불렸나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8-02-15 2086 205
10255 "북핵 위협 대응 결정 시간 가까워져" (닛뽀) 닛뽀 2018-02-15 1928 221
10254 북한 응원단 불러 미국의 웃음거리 만든 문재인(광승흑패) 댓글(1) 광승흑패 2018-02-15 2129 231
10253 5.18형사재판 특별답변서 지만원 2018-02-15 1533 193
10252 수십 명 광수들이 가져온 가방의 용도 지만원 2018-02-15 7389 391
10251 5.18은현재 피고인 신분/동영상(2018.2.14) 관리자 2018-02-14 1444 142
10250 미국발 성난 쓰나미 한국 덮친다 지만원 2018-02-14 4707 454
10249 평창 올림픽은 북한 선전장/동영상(2018.2.14) 관리자 2018-02-14 1604 143
10248 제525광수 북한평창예술선발대 대표단 성명불상 지만원 2018-02-14 1131 109
10247 홍준표 주거지는 빨갱이 소굴 지만원 2018-02-14 4601 508
10246 제524광수 북한 평창예술단 선발대 대표단 안정호 지만원 2018-02-13 1449 128
10245 제522,523광수 북한평창선발대 대표단 성명불상 지만원 2018-02-13 1576 157
10244 제519,520,521광수 북한 평창예술단 선발대 성명불상 지만원 2018-02-13 1888 223
10243 ‘5.18은 지금 피고인 신분, 민주화운동은 증명 안 된 유언비어 지만원 2018-02-12 2063 307
10242 문재인 세작인 거 다 안다. 그마 해라 지만원 2018-02-12 4974 571
10241 '김일성가면'은 선수 응원용 아니라 종북집단 응원용 지만원 2018-02-12 2616 363
10240 제518광수 북한 평창예술단 행정 부단장 김순호 지만원 2018-02-12 2386 223
10239 5.18진상조사는 국방차관 정리부터 시작해야(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18-02-12 1327 223
10238 “5.18북한군침투여부”는 규명되지 않은 미제로 공식화 지만원 2018-02-11 2240 325
10237 국방차관 서주석은 골수좌익 지만원 2018-02-11 3101 360
10236 경찰 명예, 바닥 만드는 경찰-뉴스타운의 경우- 지만원 2018-02-10 2794 382
10235 리트머스 시험지 정규재의 5.18 지만원 2018-02-10 3261 483
10234 문재인 정권 미국에 선전포고! (김제갈윤) 김제갈윤 2018-02-10 3137 37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