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끼손가락만 보아도‘내가 광수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새끼손가락만 보아도‘내가 광수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7-10-02 10:19 조회4,30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2015년의 광주, '새끼손가락만 보아도내가 광수다

2013.5.24. 광주시장은 시청인권과 등 시공무원들을 동원하고, 광주의 5.18단체들, 변호사들을 위시하여 338개 단체로 5.18역사왜곡대책위원회를 구성하였고, 그 주된 목표가 역사왜곡 행위를 법적수단과 입법수단에 의해 뿌리 뽑겠다는 것이었다. 2014.10“5.18 분석 최종보고서를 냈다. 이에 ‘5·18역사왜곡대책위가 거품을 물었다. 그리고 나를 즉각 고소하겠다 기염을 토했고, 그 기염은 뉴스1을 통해 분출됐다. 최종보고서에는 수많은 5.18 현장 사진들이 있었다. 그 사진들 중에는 아래의 복면사진이 있었다. 물론 광수가 탄생하기 전이었다. 뉴스1의 보도는 이렇게 서슬 퍼렇게 시작됐다.

간첩 몰린 '복면' 5·18 시민군 "북한군이라니, 책임 묻겠다"

임성택씨 "목숨걸고 민주주의 지켰는데, 지만원씨 각오해야"5·18역사왜곡대책위, 명예훼손 등 혐의 고소장 제출 예정

(광주=뉴스1) 윤용민 기자 | 2015-05-16

1980년 5월 당시 광주 시내에서 순찰중인 5.18 시민군 임성택씨(오른쪽)의 모습.(광주시 제공) 2015.5.14/뉴스1 © News1 황희규 기자

“19805·18 민중항쟁 당시 군용지프에 복면을 쓰고 광주 도심을 순찰하는 사진이, 지만원씨를 비롯한 일부 극우세력이 '간첩'이라고 주장했던 인물들이 '시민군'으로 확인됐다. 복면을 쓴 사진의 주인공으로 당시 5·18 시민군으로 활동했던 임성택(52, 당시 17)씨는 지만원씨에 대한 강력한 법적대응 의지를 내비치며 울분을 토로했다. 임씨는 15일 뉴스1과 만난 자리에서 "복면 쓴 인물의 손모양을 보면 나라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당시 기능공으로 일하다 왼쪽 새끼손가락 끝마디를 잃었는데 사진을 자세히 보면 그 모양이 나온다"며 사진 속 주인공이 자신이라고 설명했다.”

"사진이 찍힌 날은 525일로 기억하고 있다". "복면을 처음에 쓰게 된 계기는 최루탄 때문이었다. 당시 거리는 치약과 마스크가 없이는 눈이 매워 다닐 수가 없었다."

5.18 당시 복면을 쓴 시민군 사진의 주인공인 임성택씨는 15일 광주 남구 자신의 집에서 자신은 북한군이 아니라며 당시 자료들을 보여주며 설명하고 있다. 2015.5.15/뉴스1 © News1 윤용민 기자

 http://news1.kr/articles/?2234705 

                     2016년의 광주, '맨눈으로만 보아도 내가 광수다'

‘5.18역사왜곡대책위는 복면을 쓴 사진을 내놓고 손가락만 보아도 내가 사진 속 인물임에 틀림없다광주이론을 창작했다. 그후 광수가 나오자 맨눈으로만 보아도 사진 속 인물이 나임에 틀림없다2의 광주이론을 창작했다. 이렇게 내세운 5.18간판 얼굴들이 15개다. 그런데 이들은 재판 이전에 평가해도 모두 가짜다. 1012일 재판에는 이런 가짜 얼굴들을 구경할 수 있을 것이며, “맨눈으로만 보아도라는 제2의 광주이론이 멸시받는 순간을 구경할 수 있을 것이다.

 


2017.10.2.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611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63870 985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0024 446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7154 393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17096 1496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6954 1014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84388 969
공지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12와5.18압… 지만원 2010-08-15 426582 1457
10604 세우면 무엇 하나, 빼앗기는 것을 새글 지만원 2018-06-25 114 15
10603 회원님들께 드리는 7월의 인사말씀 새글 지만원 2018-06-25 555 112
10602 전직 전여옥, 현직 정종섭.(비바람) 댓글(2) 새글 비바람 2018-06-25 1657 235
10601 노근리 사건은 치졸한 사기극 지만원 2018-06-24 1927 248
10600 전두환 우려먹고 사는 전라도 쌍것들 지만원 2018-06-24 1888 319
10599 SBS의 개버릇- ‘일단 허위사실로 죽여놓고보자’(위안부-문근영 … 지만원 2018-06-24 1990 271
10598 6.25 브리핑(1950년 한국은 2018년 한국과 쌍둥이) 지만원 2018-06-24 1753 296
10597 내가 트럼프를 비상한 지휘자로 보는 이유 지만원 2018-06-23 3814 542
10596 우익이 살고 한국당이 사는 길 지만원 2018-06-22 3427 511
10595 6월 21일 5.18재판 결과 지만원 2018-06-22 3020 477
10594 망국의 첨병 언론 (Evergreen) 댓글(1) Evergreen 2018-06-20 1889 298
10593 이북도민회-안보강연 (2018.6.20) 관리자 2018-06-21 1691 163
10592 내 황혼기 인생은 광주폭력과의 전쟁기 지만원 2018-06-21 2656 423
10591 5.18과의 전쟁, 눈물겹습니다. 지만원 2018-06-20 2543 598
10590 5.18철옹성 호위하는 인민공화국과 펜과의 전쟁 지만원 2018-06-19 3865 538
10589 열혈 애국지사 전병철 선생님 타계 지만원 2018-06-19 2424 425
10588 한국 경제 위기를 ....(Long ) Long 2018-06-19 3232 430
10587 Despondency and Disappointment are B… 댓글(4) stallon 2018-06-16 1984 116
10586 북한의 천지개벽-남빨들의 멘붕 지만원 2018-06-16 6197 631
10585 정대협 형사사건 답변서(검사 공소장 변경) 지만원 2018-06-16 1336 177
10584 한국당 해체와 정계은퇴 필수 5인방 (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18-06-16 3645 407
10583 6월의 재판일정 지만원 2018-06-15 2070 254
10582 북한의 변화, 미북회담 기록 영상 지만원 2018-06-15 3495 25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