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간 검찰 무서워 어디 살겠나?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빨간 검찰 무서워 어디 살겠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7-10-18 14:35 조회7,78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빨간 검찰 무서워 어디 살겠나?

 

               불법 폭력시위대에 매 맞고 검찰에 기소당하는 한국경찰 신세

순진-순수성을 상징해왔던 농민이라는 단어, 이제는 살기 넘치는 폭력집단의 상징이 돼 있다. 농민은 이제 빨갱이들의 가장 강력한 반국가 투쟁도구로 변했다. 20151114일의 광화문 시위는 글자 그대로 살벌한 반국가 폭동이었다. 민중총궐기, '노동개악 저지' '제주 영리 병원 중단' '세월호 진상 규명' 등을 내 걸고 철제 사다리, 쇠파이프, 죽봉, 각을 낸 보도 불럭, 철제 새총 등으로 경찰 버스 50대를 파손하고, 경찰관 113명에 부상을 입혔다. 경찰 버스 주유구에 불을 붙여 방화하려 했고 경찰 버스를 밧줄로 연결해 흔들어 차벽 위에 있던 경찰관을 추락시키려 했다. 경찰버스에 시너로 불을 붙이려는 시도도 있었고, 철제 새총으로 볼트를 날려 경찰에 치명상을 입히려고도 했다

           ​               불법 폭력 시위와 빨간 우비는 왜 조사 안 하나?

살상 무기들을 총 동원한 이 불법 시위대의 살인적 폭력에 맞서 국민의 안녕과 질서를 유지하기 위해 겨우 물대포로 대응한 경찰에게 문재인의 완장을 찬 검찰이 나서서 백남기 주검에 대한 책임을 묻고 있다, 참으로 어이가 없다. 당시 시위는 경찰의 목숨을 빼앗을 수 있을 만큼 폭력적이었다. "죽여!"라는 구호가 난무했다. 경찰의 진압은 불법을 막는 공권력 행사 과정이었다. 현장 상황은 아수라장이었다. 그 과정에서 농민이 사망했다. 2년 전의 일이었다. 이에 검찰이 지금 와서 전·현직 경찰관 4명을 업무상 과실 치사 혐의로 기소했다. 공권력 집행은 정당방위였고, 시위는 불법 살인적이었다. 빨간 우비의 주먹질에 대해서는 검찰이 왜 조사를 하지 않나? 빨간 우비도 무섭고 빨간 검찰도 무섭다.

 

2017.10.18.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27건 6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577 이제부터 저는 본래의 제 길을 가고 싶습니다! 지만원 2012-12-27 15415 552
12576 광화문집회 출연을 중단합니다 지만원 2019-04-10 5440 551
12575 드디어 이스라엘 시리아 공격 지만원 2018-12-26 5304 551
12574 우익이 살고 한국당이 사는 길 지만원 2018-06-22 5831 551
12573 트럼프 조롱하는 문재인-김정은 지만원 2018-01-03 6989 551
12572 법원 내 폭력사태에 대한 사후처리 지만원 2016-05-21 10985 551
12571 전원책 변호사에 경고한다 지만원 2015-11-17 9692 551
12570 트럼프는 해상봉쇄 전쟁 중 지만원 2019-03-21 4998 550
12569 미-북회담 결렬을 환영하는 이유 지만원 2019-02-28 4859 550
12568 판문점의 하이라이트는 USB 지만원 2018-05-02 7753 550
12567 전라도 개똥새 자식들아, 빨갱이 곱사 춤 그만 좀 추어라! 지만원 2013-06-24 15796 550
12566 김영삼 소고 지만원 2015-11-23 8657 549
12565 트럼프의 매 발톱 펴지고 있다 지만원 2018-03-24 6176 548
12564 기자회견 보도자료(광수 얼굴 공개) 지만원 2015-05-20 10056 548
12563 90% 전라도-빨갱이 DNA 맷돌에 갈아 다시 빚고 싶다 지만원 2013-03-07 17627 548
12562 4월 11일, 사실상의 선전포고 지만원 2019-03-31 5681 547
12561 문재인은 한국군 통수권자 아니다 지만원 2018-07-23 5614 547
12560 저도 놀란 압도적인 쇄도! 모든 분들 사랑합니다! 지만원 2013-07-19 12301 547
12559 청와대의 적은 대한민국 지만원 2018-08-19 5435 546
12558 문재인을 공산주의자(빨갱이)라 부를 수 있게 됐다 지만원 2018-04-05 6377 546
열람중 빨간 검찰 무서워 어디 살겠나? 지만원 2017-10-18 7785 546
12556 탈북광수 일부 폭로, 무모한 행위 아니었다 지만원 2015-11-07 7916 546
12555 곧 이긴다 하네요 지만원 2019-02-25 5642 545
12554 전라도 별곡 지만원 2018-02-17 6402 545
12553 어느 늙은이의 분노! 장학포 2012-01-04 13982 545
12552 트럼프가 그린 밑그림 지만원 2018-04-28 7665 544
12551 문재인 제 발등 크게 찍었다. 정권의 생명 길어야 1년! 지만원 2017-06-01 9382 544
12550 박지원 망언은 주사파의 마지막 발악 지만원 2019-03-21 5276 542
12549 전쟁? 한반도와 중동에서 동시 발발 지만원 2017-12-10 10882 542
12548 이석기 선처 탄원한 종교지배자들에 대한 규탄성명서(올인코리아) 지만원 2014-07-28 8858 54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