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실(眞實)이 우리를 보우(保佑)하리라 (비바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진실(眞實)이 우리를 보우(保佑)하리라 (비바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7-11-04 00:36 조회2,440회 댓글1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차일드44'라는 영화가 있다. 영국 소설가 톰 롭 스미스가 쓴 소설을 원작으로 한 이 영화는 1950년대의 소련을 배경으로 하고 있다. 어느 날 어린 소년의 시체가 발견되지만 단순한 기차 사고로 사건은 종결된다. 그러나 주인공 레오는 연속해서 발견되는 아이들의 시체가 동일범의 소행이라는 생각을 가진다.

 

 

아이들이 살해되고 있다는 레오의 생각은 인정받지 못한다. 연속 발견되는 아이들의 시체는 단순 사고의 결과였을 뿐이었다. 왜냐하면 여기는 소비에트 연방, 인민들의 천국이기 때문이다. 이런 완벽한 나라에서 범죄란 있을 수가 없었기에, 그래서 아이들이 살해되는 일은 있을 수가 없었기 때문이다.

 

 

단순사고로 처리하라는 상부의 지시를 어기면서 레오는 연속되는 아이들의 시체를 살인사건으로 규정하고 수사에 심혈을 기울인다. 결국 레오는 민병대로 좌천되고 아내까지 스파이로 지목된다. 고난을 헤치며 진실을 파헤치는 역경이 이 영화의 주요 뼈대다. 어디에서나 진실을 말하는 자가 핍박을 받는 것은 동서고금의 공통된 장면이었다.

 

 

북한에서 탈북한 이주성이 쓴 논픽션 '보랏빛 호수'에도 이와 비슷한 장면이 등장한다. 보랏빛 호수의 주인공 정순성은 5.18폭동 당시 남파되어 5.18폭동에 참전했던 북한군 출신이다. 북한에서 탈북한 정순성은 국정원의 취조를 받으면서 남파 과정과 5.18폭동 당시의 활동, 그리고 월북 과정을 자세히 자백한다.

 

 

취조가 끝나자 국정원 직원은 정순성에게 5.18폭동 때 남파되어 활동했다는 사실에 대해 함구령을 내린다. "순성 씨가 광주사태에 북한군으로 남파되어 교란작전을 벌였다는 사실을 말한다고 해서 믿어줄 사람도 없으며, 또 그렇다고 한국 사회가 달라지지도 않아요. 오히려 정순성 씨가 국군을 죽인 살인자로 낙인찍혀 재판에 회부될 수도 있고, 그렇게 되면 수십 년 감옥 생활을 할 수도 있습니다"

 

 

정순성은 5.18폭동 때의 활동으로 처벌 받을 것을 걱정했지만, 정작 더 큰 죄는 남파 사실을 발설했을 때 있었다. 국정원에서는 발설했을 경우 지금 감옥에 가서 죽기 전에야 겨우 나올 수 있다고 협박했다. 정순성은 5.18폭동이 김일성의 명령에 의해 조직되고 시작되었다는 사실을 발설하지 않겠다는 서약서를 쓰고 지장을 찍었다.

 

 

2008년 이선교 목사는 한 포럼 강연에서 제주4·3 희생자 중에는 폭도사령관, 남로당 수괴 등 제주 4·3폭동에 가담한 자들이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제주4·3평화공원은 평화공원이 아니라 폭도공원으로 불러야 한다고 말했다가 제주4·3희생자유족회로부터 2억 원의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당했다.

 

 

지만원 박사가 5.18단체로부터 소송과 고소를 당한 것은 셀 수 없을 정도다. 그리고 지만원 박사의 5.18전쟁은 아직도 현재진행형이다. 대한민국은 소련이었고 지만원 박사는 레오였다. 크게 거짓된 나라일수록 진실을 말하는 것은 더 큰 범죄가 된다. 빨갱이가 득세한 21세기의 대한민국에서 진실을 말하는 것은 인민재판과 가중처벌의 중대한 범죄가 되었다.

 

 

빨갱이 나라가 되어버린 대한민국에서 북한군이 참전한 투쟁은 신성한 항쟁이 된다. 그런데 그걸 폭동으로 부르다니. 대한민국 건국을 저지하고 인민공화국을 부르짖었던 위대한 남로당 전사들에게 무엄하게도 폭도라고 지칭하다니. 세상이 미쳐 왼쪽으로 돌아가는데 아직도 우회전을 하다니. 지만원과 이선교의 죄목은 제 정신을 가지고 진실을 말한 죄였다.

 

 

지만원과 이선교가 서약서에 도장을 찍어주고 침묵하거나 시류에 동조해 줬다면, 차라리 세상과 함께 미쳐 돌아갔다면 방송에도 출연하고 교수도 하고 국회의원도 했을 것을. 필자도 제주4.3폭동의 칼럼과 저서를 쓰면서 좌익들의 고소와 소송에 시달렸다. 그러나 어쩌랴, 산은 산이고 물은 물이라 했던 것을. 그게 진실이었던 것을.

 

 

지금 대한민국이 운명(殞命)하고 있다. 정치도 망하고 보수도 망해가고 있다. 좌우의 대결은 이미 추가 기울어졌다. 이제 남은 것은 진실과 거짓의 대결뿐이다. 진실은 우리의 마지막 언덕이요, 우리의 최후의 무기이다. 진실이 우리를 보우할 것이니, 진실을 말하는 자들이여, 그대들에게 신의 가호가 있으라.

 

 

 

비바람

 

 

 

 

 

댓글목록

금골75kdbo님의 댓글

금골75kdbo 작성일

진정 나라를 걱정한다면 이제 지식인들이
길거리로 나서야 한다
그들이 뒷전에서 펌프질만 고집한다면
제2의 월남꼴이  멀지 않았다
소팔고 논팔아 대학을 가르쳤더니
애비애미가 무식하다고 고려장을 치다니~
부모의 은혜를 원수로 갚다니~
배은망덕도 유분수지 이 어찌 나라가 망하지
않을쏜가  근본이 없는 호로자식들이  몇권의
막스 레닌을 읽고  완장부대로 전락해버렸다
이제 다시 우파 지식인들은 씨를 뿌리고
논밭을 갈고 일궈야 한다
그길이 가시밭길이라고 결코 물러서서는 안된다
이승만 박정희가 했던것 처럼 ~~~

최근글 목록

Total 10,777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67173 1031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3436 519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9710 424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0045 1556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0419 1049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87632 999
공지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12와5.18압… 지만원 2010-08-15 430270 1485
10770 문재인 능라도 발언은 확실한 항복선언 김제갈윤 2018-09-22 1435 201
10769 광주신부들의 고소 내용에 대한 답변 지만원 2018-09-22 994 173
10768 '북한군 개입' 연구결과가 왜 광주의 불명예가 되는가? 지만원 2018-09-22 1050 219
10767 Third Summit Talks Between South and… 지만원 2018-09-22 856 149
10766 600쪽 ‘넘어 넘어’에 북한 개입 암시돼 있다 지만원 2018-09-21 1636 286
10765 지만원 건드리면 반드시 망한다 지만원 2018-09-21 2457 426
10764 난공불락의 성은 5.18 아니라 지만원 지만원 2018-09-21 1868 406
10763 임종석-문재인의 붉은 영혼을 대입해서 해석한 능라도 연설의 진의 지만원 2018-09-20 2111 318
10762 능라도에서 ‘항복선언’ 감행한 역도 놈을 북송하자 지만원 2018-09-20 2249 366
10761 남북 반역자들이 벌인 통일선포 사전 행사 지만원 2018-09-20 2264 376
10760 530쪽 분량의 ‘뚝섬 무지개’ 증보판이 9.23.에 발간됩니다. 지만원 2018-09-20 1126 272
10759 적과의 전쟁은 소송입니다 지만원 2018-09-20 1157 254
10758 3차 남북정상회담, 가장 위험한 적화통일 사기 쇼 지만원 2018-09-20 2947 389
10757 공익적 소송에 모두 참여해 주십시요!! 관리자 2018-09-18 2144 313
10756 군사시설 철거 등 전투력 일방감축 처분취소 청구의 소 지만원 2018-09-17 1849 228
10755 참고사항 제출(임종석 가처분사건) 지만원 2018-09-17 1384 224
10754 6명 광주판사들의 난잡한 판결 지만원 2018-09-17 2054 346
10753 북한의 5.18 주도사건에 대하여(이용빈) 지만원 2018-09-16 1696 265
10752 손에 진흙 묻히지 않고 무슨 애국싸움 하나 지만원 2018-09-15 2586 556
10751 5.18연구의 결론 지만원 2018-09-15 2496 398
10750 고발장(필명 임종석을 수배해 처벌할 것) 지만원 2018-09-15 1750 310
10749 송영무,정경두 고발장 영문번역(이윤수) 지만원 2018-09-15 1105 185
10748 국방장관 · 합참의장 고발 기자회견 [뉴스타운TV] 관리자 2018-09-14 1212 14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