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SBS 8시 뉴스는 Good News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오늘의 SBS 8시 뉴스는 Good News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7-11-20 23:20 조회7,03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오늘의 SBS 8시 뉴스는 Good News

 

1120SBS가 저녁 8시 뉴스에서 모처럼 나에 대해 방송을 했다. 지만원을 극우로 전제한 다음 지난 117일 프레스센터에서의 내 영상 일부를 소개하면서 극우논객  지만원은 5.18 단체들로부터 고소를 당하고 연속 패하면서도 계속 북한특수군의 광주개입을 주장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 자체가 허위방송이고 마타도어다. 나는 5.18단체와의 소송전에서 11패를 했을 뿐이다. 2002년에는 “5.18은 순수한 광주시민들을  남한의 불순분자와  북한특수군이 선동하여 발생시킨 폭동이다아주 짧은 이 글을 2002.8.16. 동아일보 및 문화일보 광고문에 넣었다는 이유로 광주로 끌려가 101일 동안 감옥살이를 한 사건이 있었다. 안양 사람이 서울에서 한 행위에 대해 광주가 끌어다 재판하는 것은 점령군적 위법이었고, 수갑을 뒤로 채워가면서 6시간 동안 린치를 가한 것은 야만이었다. 광주-전라도 것들은 경찰-검찰-판사 할 것 없이 다 타잔세계의 잡놈들이었다,

그 다음 재판은 수사기록 18만쪽을 5년간 정리하여 4권에 수록한 수사기록으로 본 12.125.18”이라는 4권짜리 책을 내자 이에 대해 광주 것들이 20089월에 소송을 걸어 온 재판이었다. 이 책은 5.18은 북한특수군이 저질렀다는 노골적인 결론을 낸 책이었다. 그런데 이 재판에서는 5년 동안 끌었지만 1,2,3심 모두에서 내가 이겼다.

2012.12.27. 대법원의 무죄판결을 시작으로 하여 20131~5월까지 종편방송들이 북한특수군 개입에 대해 열기를 뿜었다. 이 열기를 박근혜가 중단시킨 것은 국가적 천추의 한이었다.

광주5.18 것들에 가벼운 표현을 한 2002년의 글은 광주에서 재판을 했기 때문에 유죄를 받았고 감옥생활을 했지만, 광주 것들에 더 가혹한 내용으로 쓴 글에 대해서는 재판을 서울에서 했기 때문에 무죄를 받은 것이다. 이것이 옴 붙은 광주의 데미안이다.

SBS가 정녕 객관적인 언론이라면 모든 것을 조사한 후에 방송하라. SBS에 대해 내가 자신 있게 할 수 있는 말은 1) SBS는 빨갱이 방송이고 2) SBS는 사기방송사라는 사실이다. SBS는 빨갱이 사기방송으로 인해 나에게 두 번 무릎을 꿇었다. 하나는 위안부에 대해 나를 모략한 것이고 또 다른 하나는 문근영에 대해 나를 모략한 것이다. 이 모략질에 대해 나는 끈질기게 소송을 걸었고, 두 번 다 이겼다. 오늘 방송에 대해서도 소송을 걸려다 일단은 레드 라인을 더 넘어서기를 기다려 크게 소송을 걸려 한다

 

SBS는 오늘 방송했다, 지만원이 11.7. 발표한 사진 한 장, 광수 분석 사진 한 장이 다 기무사에서 나온 사진과 같은 것이고, 기무사는 그 사진 속 인물들이 광주시민이라 했는데, 지만원이 기무사 사진을 가져다 북한 얼굴이라 했다고 사기를 쳤다는 것이다. 겨우 두 장을 가지고 전체를 폄하하는 것이다. 117일 내가 소개한 사진은 53장이고, 광수 사진은 무려 478개 얼굴이다. 53개 사진 중 1개를 소개하고, 478개 광수얼굴 중 불과 1개 얼굴을 내세우면서 이 두 사진이 기무사에 보관돼 있는 사진이고, 기무사가 광주시민으로 판단한 얼굴을 광수라 했다는 것이다. 그리고 1985년 안기부의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보고서를 누구로부터 입수했느냐는 것이다.

비록 악의성이 엿보이기는 하지만 패러다임 측면에서 보면 일단 희망이 있는 계기라고 생각한다. 이제까지 발포자가 누구냐, 헬기로 무차별사격을 했다, 전투기에 폭탄을 적재하고 광주로 출동 대기하라는 명령을 내렸다 등 벼라별 해괴한 주장들을 펴더니, 이제는 3공수 출신 전라도 사람인 신순용 소령과 모 병사의 말을 하늘처럼 받들어 시체가 암매장 된 곳을 찾는다며 벼라별 소동을 다 부리다 모두가 헛물만 켰다.

그러자 이제는 드디어 나에게 접근하고 있는 것이다. 모든 빨강 언론들이 나에게 접근하게 되면 바로 이 순간부터 주제가 발포명령, 헬기사격 등으로부터 북한특수군으로 옮겨가는 순간인 것이다. 5.18 사기꾼 김양래로부터 지만원으로 이동하는 순간인 것이다. 김양래로부터 들을 만큼 들었고, 속을 만큼 속았고, 휘둘릴 만큼 휘둘렸으니 이제는 지만원으로부터 들을 때가 되지 않았겠는가?

 

2017.11.20. 지만원

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156건 1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856 문재인 좋다던 젊은이 전라인, 정신 좀 드는가? 지만원 2017-10-24 8039 514
12855 가증스런 ‘양심적 애국자들’ 지만원 2018-12-04 4617 513
12854 4.27. 남북정상회담 결과 이미 나와 있다 지만원 2018-04-06 6032 513
12853 홍준표 주거지는 빨갱이 소굴 지만원 2018-02-14 7816 513
12852 빨갱이 세탁기로 전락한 남자기생 서정갑&조갑제 지만원 2010-04-21 26315 513
12851 NSC, 내일 미북회담에 대한 평가-대책 회의 지만원 2019-03-03 4218 512
12850 김정은 섬기기에 눈이 먼 문재인과 그 졸개들 지만원 2018-10-16 5273 512
12849 지만원 건드리면 반드시 망한다 지만원 2018-09-21 5471 512
12848 평창이 무대 뒤로 사라지는 순간이 오면 지만원 2018-02-04 6609 512
12847 임여인의 가정부가 사회에 고발한 내용 지만원 2013-09-30 15648 512
12846 박근혜 정부 내에 박근혜 죽이는 세력 있는가? 지만원 2013-05-13 18876 512
12845 경악! 북한군 광주5.18 남파, 사실로 밝혀져(뉴스타운) 지만원 2012-09-28 19483 512
12844 감히 고졸이 수학박사에 덤비다니 지만원 2019-02-11 8807 511
열람중 오늘의 SBS 8시 뉴스는 Good News 지만원 2017-11-20 7040 511
12842 이 빨갱이들아, 대한민국이 너희들의 호구이더냐? 지만원 2010-08-13 26299 511
12841 김정은 절대 못온다. 그 이유 지만원 2018-12-06 6422 510
12840 아무리 생각해도 박근혜를 용서할 수 없다 지만원 2014-06-22 8020 510
12839 청와대-새누리에 기생하는 귀태들아 지만원 2014-06-20 8498 510
12838 광주는 원시인종이 파리 떼와 더불어 살아가는 시궁창 지만원 2012-12-28 21829 510
12837 박원순이 쓴 가면을 조금 벗기고 봤더니! 지만원 2011-09-24 21539 510
12836 농협 관계자로부터 접수된 첩보! (현우) 댓글(1) 현우 2018-09-03 5791 509
12835 청와대식구들, 탄저균백신 수입해 주사맞았다 지만원 2017-12-22 10287 509
12834 박근혜 김관진은 역시 빨갱이였다 지만원 2015-08-25 15369 509
12833 이종명 의원의 입장표명 지만원 2019-02-12 5025 508
12832 북에 해킹능력 제공한 이적자들 지만원 2013-03-21 26309 508
12831 미국은 왜 해군이 앞장 서 설치나? 지만원 2018-01-05 6999 507
12830 주사파 부메랑, 가시권에 진입한 대한민국 산사태 지만원 2018-07-24 5871 506
12829 서정갑 회장의 5.18 토론 제안을 기꺼이 수용합니다 지만원 2018-06-06 4879 506
12828 5월의 3대 전쟁, 온몸 던져야 지만원 2018-04-24 5237 506
12827 트럼프 5월 회담의 뜻 지만원 2018-03-09 8149 50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