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의 숙명, 말려서 피할 일 아니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김정은의 숙명, 말려서 피할 일 아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7-11-29 13:06 조회6,14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김정은의 숙명, 말려서 피할 일 아니다

 

                    지금의 상황은 김일성-김정일이 꿈꿨던 세상

 

호랑이 등에 탄 김정은, 그의 운명은 할아버지와 아버지가 짜 놓은 숙명의 희생물이다. 김정은의 사망은 이미 예고돼 있었던 것이다. 그의 두 조상은 적화통일을 위해 두 가지 신앙을 만들었다. 하나는 미국을 위협할 수 있는 수준의 핵무기이고, 다른 하나는 남한에 반미감정을 증폭시켜 반미운동을 벌이는 것이었다. 미국으로 하여금 더러워서 이런 시궁창 같은 나라는 버리겠다는 반감을 갖도록 하는 것이다. 지금의 이 상황은 바로 김일성과 김정일이 간절히 바랐던 꿈같은 세상이다.

 

미사일과 핵은 점점 더 커져서 캘리포니아는 물론 워싱턴, 트럼프 별장이 있는 플로리다까지 위협하고 있는 수준에 올랐다. 그런데 미국은 왜 북한의 핵무기를 무서워하지도 않고 떠나지도 않는 것인가? 미국은 오래 전에 김일성과 김정일이 생각했던 그런 존재가 아니기 때문이다. 김일성 부자가 오래 전에 꿈꿨던 꿈같은 이 순간의 세상이 오히려 김정은에게는 지옥의 열쇠로 작용하고 있기 때문이다.

 

          김일성부자 및 임종석-문재인이 그리던 꿈같은 지금의 세상은 지옥문을 여는 열쇠

 

북한이 미국을 직접 위협하는 핵무기를 가진 상태에서는 미국이 절대로 한국을 떠나지 않는다. 김일성과 임종석이 꿈 꿨던 세상과는 정 반대인 것이다. 한국을 북한에 내주면 미국은 그야말로 엄청난 것을 잃게 된다. 한반도는 중국이 다 가질 것이고, 동맹을 적에게 내준 미국은 더 이상 국제사회에서 큰 소리를 칠 수 없게 된다. 북한의 핵무기가 중동 불량국가, 불량집단들에 확산되는 순간 미국은 전국이핵에 의한 9.11 테러를 당하게 될 것이다. 트럼프는 반드시 북한을 비무장 지대로 바꾸고야 말 것이다.

 

             트럼프는 반미세력의 정체를 파악했기에 한국 지켜주기로 결심

 

한국의 사회저변은 물론 청와대에까지 주사파-종북 빨갱이들이 꽉꽉 들어 차 있다. 격렬한 시위를 펼치면서 반미를 외치는 빨갱이들, 청와대를 점령한 김일성 숭배자들, 자고 나면 수십 명씩 숙청 도마에 오르는 왕년의 애국자들. . 이 정도 되면 국가와 사회는 완전히 적화돼 있는 것이다. 트럼프가 탄 차에 물병을 던져 비상 코스를 달리게 하고 트럼프의 초상에 총을 쏘며 히히덕 거리고, 사드기지를 점령하고, 성조기를 불태우고, 해군 파티장에 난입하여 화려한 파티장을 아수라장으로 만든 인간들의 정체를 미국이 확실히 파악한 것이다. 이 정도의 반미감정이고 이 정도의 수모라면 미군은 청와대 빨갱이들이 바라던 대로 이 더러운 한국놈들, 한번 당해 봐라하고 떠났을 것이다.

 

                     트럼프는 북한과 문정부를 하나로 간주

 

그런데 미국은 왜 더러운 인간들이라 푸념도 하지 않고 떠나지도 않는 것인가? 트럼프 정부는 한국의 빨갱이들의 존재를 파악했고, 문재인 주위를 싸고 있는 주사파들이 무슨 존재인지 다 알고 있기 때문이다. 더구나 문재인 패거리들은 지금 국정원의 대공수사 기능을 폐쇄하고, 국정원을 사실상 폐쇄하는 반역행위를 저지르고 있다는 것을 안다. 이는 트럼프에 크나 큰 충격을 주었을 것이다. 북한과 한패라는 것을 노골적으로 보여주고 있기 때문에 트럼프는 더욱 더 한국을 지켜주고 싶어 할 것이고 그래서 북한과 문재인 정부를 한 세트로 제거해야 할 대상으로 여길 것이다.

 

                2017.11.29.03:17분의 미사일 도발의 의미

 

미국은 이번 미사일 발사를 통해 북한이 미국 전체를 위협하는 능력을 가진 미사일을 보유했거나 곧 그럴 능력에 도달할 것이라고 판단하고 있다. 트럼프에 시간이 별로 없는 것이다. 이 발사에 대해 트럼프는 미국이 다뤄야 할 심각한 상황이고 미국이 처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마도 트럼프는 시진평에 원유공급 전면 중단을 요구할 것이다. 그 말 이외에 일체 다른 단서를 달지 않을 것이다.

 

그러면 시진평은 그것이 북한에 대한 간접적인 선전포고인 것으로 알아들을 것이다. 원유공급 전면 중단, 이것이 트럼프가 빼놓지 않고 부연한 평화적인 방법그 마지막이 될 것이다.

 

2017.11.29.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860건 5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0740 軍事남침로,방호벽-철거현장/긴급취재1.2부 ( 2018.9.10-… 관리자 2018-09-11 2133 204
10739 대전차 방호벽 철거 소식들(전방으로들 가 주십시오) 지만원 2018-09-10 2463 219
10738 평양 가지 마라, 미인계로 코 꿴다. 지만원 2018-09-10 3650 500
10737 국방장관-합참의장 고발 기자회견 지만원 2018-09-10 1637 202
10736 모두 전방으로 가 주십시오 지만원 2018-09-10 2004 254
10735 국방장관 합참의장 고발장(군사시설 파괴 이적죄) 지만원 2018-09-10 1235 149
10734 [뉴스타운TV]국방장관과 합참의장을 이적죄로 고발한다. 관리자 2018-09-06 2874 295
10733 전-현직 국방장관에 대한 이적죄 고발장 지만원 2018-09-06 3604 492
10732 정신 차리자, 종전선언은 곧 주한미군 철수 지만원 2018-09-05 4797 533
10731 미북관계 게임 끝 지만원 2018-09-04 4796 583
10730 이 준비서면에 유죄판결 내리면 모두 일어서 주십시오. 지만원 2018-09-04 3093 370
10729 농협 관계자로부터 접수된 첩보! (현우) 댓글(1) 현우 2018-09-03 3826 508
10728 임종석이 김정은에 보낸 통신문 지만원 2018-09-03 6185 488
10727 민주당에 있는 민주주의의 적(敵)들 (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18-09-02 1611 195
10726 9월의 재판일정(이외수,임종석) 지만원 2018-09-03 1657 190
10725 문재인 임종석 인물 규정 지만원 2018-09-03 2471 336
10724 태극기 부대 내일부터 전방으로 달려가라 지만원 2018-09-02 13008 467
10723 임종석의 붉은 충성시 “동지사랑의 정치” 지만원 2018-09-02 2071 216
10722 임종석의 가처분신청사건 답변서 지만원 2018-09-01 1568 178
10721 박근혜는 영원히 감옥에서 썩으리(비바람) 댓글(5) 비바람 2018-08-31 3314 286
10720 현 주사파정권은 왜 소득주도성장을 고집할까(이상진) 댓글(4) 이상진 2018-08-30 2199 292
10719 짓밟아주고 싶은 임종석의 광적인 종북행위 지만원 2018-08-30 3725 450
10718 [뉴스타운TV] 임종석 고소 사건 첫 재판 후 지만원 박사 인터뷰 관리자 2018-08-30 1896 178
10717 '함승희'로 들여다보는 박근혜 시대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8-08-30 1834 235
10716 태양광 패널의 저주, 강토에 깔리는 바퀴벌레 지만원 2018-08-29 3286 406
10715 8.30.(목) 임종석 재판 오전 11:10분입니다, 지만원 2018-08-29 1121 151
10714 트럼프, 폼페이오-평양방문 전격취소!![동영상] 관리자 2018-08-28 2346 206
10713 8-9월 재판 일정 지만원 2018-08-27 1821 219
10712 전두환과 정치게임하자는 광주법원에 박수 칠 국민 없다 지만원 2018-08-26 3361 416
10711 5.18유공자 명단 발표촉구 운동을 위한 기본 상식 지만원 2018-08-26 3079 44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