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이 준 선물, 5.18 국회공청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하늘이 준 선물, 5.18 국회공청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7-12-13 14:54 조회4,828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하늘이 준 선물, 5.18 국회공청회

 

                   국방분과 소위에서 통과 되었다니

 

5.18특별법(5·18 민주화운동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법안)을 밀어붙이려 했던 빨갱이들이 한국당 의원들의 선방으로 좌절을 맞게 됐다. 공청회에 넘겨지기로 한 것이다. 지난 1211, 이 법안은 국방위 법률안심사소위원회를 거쳤다. 오늘(12.13) 국방위원회 전체회의가 열렸다. 저쪽 사람들은 소위 통과 사실을 내세워 곧바로 법안을 통과시키려 밀어붙혔지만 한국당 의원들이 의결 이전에 공청회부터 열자고 주장했다. “법안은 기존 법률을 개정하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법률을 만드는 것인 만큼 국회법 규정에 따라 공청회부터 열어야 한다

 

             한국당, 선방으로 탄생시킨 공청회 열매까지 맺게 해야

 

이에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여야 합의로 법안소위를 통과한 법안들인 만큼 그대로 의결하자고 맞섰지만 김영우 국방위원장이 결론을 내렸다. “의원들의 의견이 다를 경우 공청회를 하지 않을 수 없다. 일정은 나중에 협의하도록 하겠다이에 따라 이 법안은 공청회라는 예기치 못했던 산을 넘어야만 심의단계에 접근할 수 있게 됐다.

 

공청회가 열리기로 되어 있는 이상 우리는 이 엄청난 호기를 놓칠 수 없다. 저쪽 세력은 지만원이 공청회에 참여하는 것을 적극 막으려 눈에 불을 켤 것이다. 한국당은 저들의 공세를 굳건하게 물리치고 남북한 공동 사기에 의해 조작한 오욕의 붉은 역사를 청산해 주기 바란다.

 

                     국회 공청회, 반드시 성공시켜야 

 

국회공청회, 저들에게는 엄청난 부메랑이다. 욕심이 너무 과해서 초치한 업보인 것이다. 2002년 광주가 나를 개 끌고 가듯 끌고 간 업보가 바로 지금까지 밝혀진 5.18진실이다. 입법의 욕심만 더 내지 않았어도 공청회는 열리지 않았을 것이다. 하늘의 선물처럼 내려진 공청회, 우리는 이 기회를 절대로 놓쳐서는 안 될 것이다.

 

2017.12.13.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175건 3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0115 광주대교구 천주교 조직 빨갱이 조직 지만원 2018-01-08 2612 366
10114 5.18 관련 판사들은 다 사기꾼들(5.18바이블) 지만원 2018-01-08 1615 252
10113 표리부동한 인간들 (Evergreen) Evergreen 2018-01-08 2051 313
10112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님께 드리는 공개청원서(비바람) 비바람 2018-01-08 1951 272
10111 문재인의 눈물 연기, 너 보기가 역겨워 추하다!(국검) 댓글(1) 국검 2018-01-07 2030 297
10110 [지만원의 동영상/시국진단] 미국은 왜 해군이 큰가? 관리자 2018-01-06 1597 125
10109 [지만원의 동영상/시국진단] 트럼프는 전쟁을 할까? 관리자 2018-01-06 1727 139
10108 북한대표 리선권, 광주에서 해남주민 학살한 살인광수 지만원 2018-01-06 6469 360
10107 미국은 왜 해군이 앞장 서 설치나? 지만원 2018-01-05 4117 502
10106 미국은 과연 북폭을 단행할까? 지만원 2018-01-04 6772 602
10105 트럼프 조롱하는 문재인-김정은 지만원 2018-01-03 4739 551
10104 인공기 달력 배포한 우리은행 계좌를 폐쇄하자!(비바람) 댓글(6) 비바람 2018-01-02 2799 316
10103 [지만원]5.18로 비'전라도 세력화해야 (2018.1.2) 관리자 2018-01-02 2336 239
10102 필수지식: 5.18이 민주화운동이라는 근거 없는 이유 지만원 2018-01-01 3299 384
10101 [일베] 5 18 청원 급하답니다, (닛뽀) 댓글(5) 닛뽀 2017-12-31 3228 265
10100 김정은의 신년사는 교란-이간작전 지만원 2018-01-01 3827 409
10099 회원님들께 드리는 새해 인사말씀 지만원 2017-12-31 2434 413
10098 대한민국 운명줄 어떻게 가동되나? 지만원 2017-12-31 4439 499
10097 대한민국의 '명백한 운명(Manifest Destiny)'(비바람… 댓글(6) 비바람 2017-12-31 2129 216
10096 민주평통, 세계 북한대사관들에 꽃다발 기획 지만원 2017-12-31 2199 273
10095 실체 없는 사랑 지만원 2017-12-31 2305 329
10094 야만국 중국에보다 문재인에 분노하는 국민들 지만원 2017-12-30 2845 404
10093 나의산책세계 영문(물을 먹여 체중 늘려준 대령) 지만원 2017-12-30 1191 138
10092 나의산책세계 영문(운명을 열어준 낯선 소령) 지만원 2017-12-30 1023 112
10091 나의산책세계 영문(내 인생의 천사) 지만원 2017-12-30 885 95
10090 나의 산책세계 영문 (가난과 낭만) 지만원 2017-12-30 1013 112
10089 5.18특별법 왜 폐지되어야하나? (김제갈윤) 김제갈윤 2017-12-30 1312 172
10088 사이비 보수 김영삼이 키워낸 (개) 키즈들(광승흑패) 댓글(26) 광승흑패 2017-12-30 1619 180
10087 미국의 경고: “한국빨갱이들의 반역질 지켜보고 있다” 지만원 2017-12-30 4256 400
10086 2017년 짐이 곧 법이다 (Evergreen) 댓글(2) Evergreen 2017-12-29 2311 29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