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의 '명백한 운명(Manifest Destiny)'(비바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대한민국의 '명백한 운명(Manifest Destiny)'(비바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7-12-31 00:14 조회2,873회 댓글6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Manifest Destiny' 

명백한 신의 계시, 또는 명백한 운명으로 번역되는 이 문구를 처음 사용했던 사람은 1845년 뉴욕에서 저널리스트로 활동했던 존 오설리번(John O'Sullivan)이었다. 존 오설리번은 미국이 서부로 계속 팽창해 가는 것은 우리의 명백한 운명이며, 신이 베풀어주신 은혜라고 주장했다.

 

미국이 독립할 당시 미국 영토는 동부 지역에 한정되어 현재 영토의 1/3정도였다. 1801년 미국 대통령 제퍼슨은 주요 수송로였던 뉴올리온즈 일대를 확보하기 위해 프랑스 나폴레옹에게 매입할 의사를 타진했다. 나폴레옹은 아예 루이지애나 전체를 매매하겠다는 의사를 보내왔다. 루이지애나는 현재의 루이지애나가 아니라 미 대륙의 중부 지방을 통 채로 일컫는 지명이었다.

 

1840년대는 미국이 영토 확장을 마무리하는 시대였다. 루이지애나를 헐값에 매입한 미국은 멕시코 전쟁과 병합, 협상을 통해 동부 지역을 확보하고 오늘의 경계선을 확정지었다. 이때 존 오설리번이 주창한 'Manifest Destiny' 논리는 지도자와 정치가들에게 널리 사용되면서 미국 서부 개척의 정당성을 확보하고, 미국민들에게는 서부 개척의 도전 정신과 용기를 북돋았다.

 

 

2018년이 다가오고 있다. 2018년은 우리가 만든 것은 아니었어도 대한민국에게 어떠한 운명을 결정 지어줄 것이 명백하다. 그것은 국민들을 질곡에 빠뜨리는 불바다의 지옥이 될 수도 있으며, 다시 한 번 국운이 팽창하며 국민들에게 자긍심을 심어주는 영토 확장의 시대가 될 수도 있다.

 

 

우리는 어떤 것을 명백한 운명으로 받아들일 것인가. 지금 우리에게 명백한 것은 반도 땅에 불벼락이 떨어질 것이란 사실 하나뿐이다. 그러나 어쩔 것인가. 어리석은 정치인들이 적장에게 핵을 만들어주고 그것을 평화라고 대국민 사기를 쳤다. 이 되돌릴 수 없는 현실을 받아들이면서 우리의 운명을 우리가 개척하는 것이 우리의 명백한 운명이라고 우리를 세뇌시켜야 한다.

 

 

북한의 김정은이 제거되었음에도 강대국의 사정에 따라 남북한의 군사분계선이 남아있는 것은 우리의 운명이 아니다. 군사분계선 철거를 용인하지 못하는 모든 것들을 상대로, 그것이 강대국의 강력한 정권일지라도, 우리가 선출한 무능한 문재인의 종북 정권일지라도, 우리는 이런 것들에 대해 전면전을 선포하고 일사불전하는 것이 우리의 명백한 운명이다.

 

19세기의 혼란과 비겁에 맞서 유혈을 감수하며 도전과 용기로 응전했던 미국은 20세기에 주인공으로 역사의 무대에 등단했다. 그들의 명백한 운명이라는 확신이 정치가와 지식인, 시민들이 일치단결 시켰기에 가능한 것이었다. 우리도 우리의 명을 운명을 확신하여 21세기를 우리의 무대로 만들어 보자.

 

 

김정은 정권이 제거될 때 북한 동포들을 철조망 밖으로 탈출시키는 것이 우리의 명백한 운명이며, 잃어버렸던 우리 영토를 수복하는 것만이 변할 수 없는 우리의 명백한 운명이다. 2018년이 밝아오고 있다. 2018년은 대한민국의 운명을 바꾸는 전환기의 한해가 될 것이 명백한 사실이라고 믿고 싶다.

   

 

비바람

     

댓글목록

Long님의 댓글

Long 작성일

김정은 정권이 제거될 때 북한 동포들을 철조망 밖으로 탈출시키는 것이 우리의 명백한 운명이며, 잃어버렸던 우리 영토를 수복하는 것만이 변할 수 없는 우리의 명백한 운명이다. 2018년이 밝아오고 있다. 2018년은 대한민국의 운명을 바꾸는 전환기의 한해가 될 것이 명백한 사실이라고 믿고 싶다.

윗글들은 우리들의 소원입니다.
늘 좋은 글 올해도 잘 보았습니다.
새해에는 더욱 건강하시고 더 좋은 글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진주만에서

배달겨레님의 댓글

배달겨레 작성일

비밀글 댓글내용 확인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김정은이 제거된 뒤에는 북한을 미국에서 관할하고 통치하는게  좋을 거라 판단합니다  우리의 할일은 내부의 반역자들을 청산하고  대한민국 중흥을 돋구는 작업을 해야 합니다  그 첫번째 목표가  박사님을 비롯 시스템클럽을 미국의 트럼프에게  알려 대한민국의 주춧돌이 되도록  강력하게 건의할 필요가 있읍니다  이것이  상책이고  중책은 무정부 상태로 만들어 트럼프가 대한민국의 시스템클럽의 공약을 받아들여 국정운영을 이끌어 가게끔  만들어야 합니다  하책은 미국이 북한을 운영하면서  대한민국은 한일동맹을 맺어 반역자들을 청산하면서  중공과 맞서는  정책을 추구하는 방안을 강구해야 될 것입니다

배달겨레님의 댓글

배달겨레 댓글의 댓글 작성일

제 개인적 소견임을 전제로 말씀드리면 CIA KMC, 즉 코리아미션 센터에서 본 클럽을 관심깊게 보고 있지 않을까 합니다.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저는 영토확장으로 인한 통일은 반대합니다  전라도 보십시오 전라도 사람들은 어느지역의 가서도 장사나 사업기획을 운영해도 아무런 문제가 없읍니다 하지만 타 지역 사람들이 전라도에 가서 장사를 하려고 했다가는 언제 봉변을 당할지 몰라 꿈도꾸지 못합니다 여러가지 많겠지만  그중에 하나를 말씀 드리는 것입니다  이런것도 해결되지 못하고 있읍니다 사정이 이러한데 김정은세력이 제거된다 해도 자유민주주의를 지향하는 영토확장으로 인한 통일일지라도  또다른 비극이 생산되는 것임은 자명한 이치입니다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폭군인  김일성 3부자도  함경도 평안도 지역이념 충돌을 잠재우지 못하고 있읍니다  북한에도 반골기질 지역이 있고 같은 민족끼리 서로 으르렁 대고 잡아 먹으려는 근성이 있는데 여기에 생산되는 비극은 엄청날 것입니다  저는 통일이란 단어를 없앴으면 합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857건 2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0827 전라도는 북한 땅, 그래서 전라도가 국가 장악 지만원 2018-10-14 2777 420
10826 10월 야외행사 및 재판일정 지만원 2018-10-14 1117 228
10825 5.18은 빨강 신기루, 영화 <김군> 제1광수 못 찾아 지만원 2018-10-14 1756 283
10824 5.18에 대해 강의하시는 분들께 지만원 2018-10-13 1469 338
10823 유치무쌍의 공화국, 전두환이 왜 광주서 재판받아야 하나? 지만원 2018-10-13 1234 258
10822 지용의 얼굴, 제73광수 얼굴 아니다 지만원 2018-05-21 4944 509
10821 힌츠페터와 김사복의 정체 지만원 2018-10-13 1693 241
10820 핵보다 천배 이상 위험한 짓 자행하는 문재인(동영상) 지만원 2018-10-13 1813 188
10819 항구에 나도는 나라미 쌀 지만원 2018-10-13 1984 207
10818 허탈하다 지만원 2018-10-13 2385 416
10817 준비서면 (광주민사사건-대법원) 지만원 2018-10-12 601 135
10816 “A4문재인” 저질 역적질 하는 놈, 트럼프 상투 잡고 놀다 걸렸… 지만원 2018-10-11 3630 561
10815 The Guardian, “트럼프 강경화에 분노” 지만원 2018-10-11 2564 328
10814 남북군사합의서의 의미:숨가뿐 여적질 저지하자 지만원 2018-10-10 3234 425
10813 The angel of my life 지만원 2018-10-09 1768 202
10812 간첩은 탈북자집단에 가장 많다 지만원 2018-10-09 2727 333
10811 전원책과 한국당의 운명 지만원 2018-10-09 3428 496
10810 청구취지 확장 신청서 (남북군사합의문 취소 소송) 지만원 2018-10-08 1374 230
10809 광주시가, 5.18유공자명단 공개 시위 지만원 2018-10-08 2397 289
10808 5.18 단상 지만원 2018-10-08 1790 343
10807 황석영 저 넘어 넘어 증보판은 유언비어집 -북한군 개입 사실 암시 지만원 2018-10-08 1435 255
10806 폼페이오가 북에 가는 목적, 북폭결심 굳히고 명분 얻으려 지만원 2018-10-06 4787 522
10805 동북아전쟁 진영구조 정해졌다 지만원 2018-10-06 3041 467
10804 사기꾼 박남선을 영웅으로 내세운 5.18의 단말마 지만원 2018-10-06 1692 304
10803 문재인 이 천벌받을 개자식아, 반역행위 멈춰라 지만원 2018-10-04 9152 736
10802 나라 걱정하느라 하루에 4시간만 잔다? 지만원 2018-10-04 2808 444
10801 증거제출(박남선에 대한 증거) 지만원 2018-10-04 1249 232
10800 광주5.18의 역대급 ‘가짜뉴스’ 시리즈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18-10-03 1321 256
10799 난장판 된 5.18유공자 보상 시스템 지만원 2018-10-03 3133 399
10798 뚝섬 무지개 증보판, 350쪽에서 530쪽으로(10.8.납품) 지만원 2018-10-03 1057 22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