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의 눈물 연기, 너 보기가 역겨워 추하다!(국검)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문재인의 눈물 연기, 너 보기가 역겨워 추하다!(국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국검 작성일18-01-07 22:44 조회2,011회 댓글1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문재인의 눈물 연기, 너 보기가 역겨워 추하다!


주사파 정부 들어 연달아 쏟아지는 운동권 영화, 이 가운데 이번에 개봉된 '영화 1987'은 이른바 6월 항쟁을 소재로 한 모양이다. 이 영화를 관람한 문재인은 시위에 참여한 한 대학생의 대사 "이런다고 세상이 바뀌나요?" 하는 대목이 가장 울림이 컸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영화를 보는 내내 눈물을 지었다고 난리다.


대통령의 눈물, 이런 기사를 보고 듣는 이들은 문재인에게서 따뜻한 인간애를 느끼기에 충분하다. 정말 그렇다 하더라도 문재인의 눈물은 반사회적 불법시위를 정당화하는 것임도 알아야 한다. 과연 민주화를 위해 투쟁한 영화를 보고 눈물을 지었다는 이런 참말 같은 거짓말을 어찌 믿어야 할지... 어안이 벙벙하다. 


따는 인간을 물건 취급하고, 평등을 주장하면서도 가장 불평등한 계급사회를 대표하는 공산주의 사회, 기본권적 인권이나 최소한의 자유의지도 박탈당하고 사는 북한이나 중국 인민들의 개 대접 삶을 통해 보노라면, 민주화를 운운하는 정치인으로서 일말의 반성이나 비판은커녕, 되려 가증스러운 눈물을 보이는 문재인의 주사파 정권, 이들이 다름 아닌 자타공인 종북이란 사실에 비추어 볼 때 논리적 불합리의 극치를 보여준다.


하나 짚고 넘어가자. 이번 영화 '1987년'을 시청한 문재인은 '촛불항쟁'은 '6월 항쟁의 완성'이라 자평했다. 이놈 문재인 또 말을 바꾼다. 얼마 전엔 '촛불혁명'이라 했는데 말이다. 문재인의 대가리 속엔 온통 무슨무슨 항쟁, 혁명이란 단어만 가득하다. 대가리에 담긴 사상적 상태가 이 모양인 터라 온전한 이들은 당신을 가리켜 정신병자라 하는 거다.


6월 항쟁의 가장 큰 성과가 있었다면 직선제 도입이다. 전두환 대통령은 취임 당시 분명하게 천명한 것이, 7년 단임제로 깔끔하게 정권을 이양하겠다는 약속이었고 그는 이 약속을 지켰다. 만일, 6월 항쟁이 없었다면 전두환은 정권을 이양하지 않았을까...?? 우리가 지켜본 전두환 대통령은 그런 소인배가 아님을 온 천하가 다 알고도 남을 것이다.


이 당시 처절하게 시위를 주도하고 참여했던 '백기완'이 남긴 유명한 일화가 있다. "박정희는 우리 같은 운동권 3만 명을 못 살게 했는데, 김영삼. 김대중은 우리 국민 3천만을 못 살게 했다"고 토로했다. 백기완의 이 말은 사실이었다. 


박정희는 단지 도둑질 할 자유와, 공산주의 할 자유와, 잘살아보자는데 방해할 자유와, 불법 시위할 자유를 인정하지 않았을 뿐, 당시를 살았던 국민들은 하나같이 그때가 행복했다고 회상하는데, 유독 호남인들과 운동권 종북 주사파들만이 아니라고 한다 말이지.... 이런 맥락에서 한국이 제대로 되려면, "호남과 주사파들이 주장하는 바 반대로만 하면 된다"는 사상적 역설이 성립한다.


눈물, 문재인의 눈물이 종북 주사파 3만 명에 대한 눈물이었다면, 박정희의 눈물은 3천만 민족을 먹여 살리기 위해 젖을 짜내는 아픔의 눈물이었다. 문재인, 네가 언제 한국을 지키다 숨진 우리 군 장병의 죽음 앞에 눈물 한 방울 보인 적 있었던가? 개자식, 가증스러운 악어의 눈물 따위로 국민을 더는 혹세무민하지 마라... 너 보기가 역겨워 추하다.


<국검>

 

댓글목록

오리수님의 댓글

오리수 작성일

그래도 백기완이는 역시 백기완이더라!!!
맞는말 좀 해서 좀 나아졌나 했더니.....
여전히 그놈은 대모하는 곳만 쫓아다니더라

최근글 목록

Total 10,163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09936 1276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54446 848
공지 5.18가산점전단지, 청주유골 전단지 파일(최종) 첨부파일 관리자 2017-04-24 32768 737
공지 제71광수 황장엽, 기하학적 분석 댓글(1) 노숙자담요 2015-08-05 168672 569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88190 894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76954 829
공지 "신간 5.18 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솔로몬 앞… 지만원 2010-08-15 418537 1368
10156 마식령스키장과 박승원 상장 새글 지만원 2018-01-20 1131 145
10155 장진성: 김일성종합대학 박사원, 교수로 승격 새글 지만원 2018-01-20 937 171
10154 제485광수 문화상,국가영화위원회 위원장 홍광순 새글 지만원 2018-01-20 889 136
10153 제484광수 김정남 독살배후 주 말레이지아 대사 강철 지만원 2018-01-19 1485 181
10152 지만원의/시국진단 (2018.1.18) 관리자 2018-01-19 1298 108
10151 히틀러의 올림픽, 문재인의 올림픽.(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18-01-18 1311 214
10150 제483광수 국가체육지도위원회 위원장 최휘 지만원 2018-01-19 1286 177
10149 5.18이 민주화운동이라는 건 과학 아닌 흥정 결과 지만원 2018-01-19 1116 181
10148 "제주4.3은 공산주의 폭동" - 4.3규명연대(비바람) 비바람 2018-01-17 971 162
10147 남북실무회담 수석대표 147광수 권혁봉 지만원 2018-01-17 1955 256
10146 청와대, 자기들만 살려고 백신 확보하고도 언론에 재갈? 지만원 2018-01-17 1930 298
10145 호외지 발행 배포금지 가처분에 대한 상고 지만원 2018-01-17 1181 169
10144 광주 8,200만원 배상 판결에 대한 준비서면 지만원 2018-01-17 819 131
10143 광주 8,200만원 배상 판결에 대한 항소이유서 지만원 2018-01-17 673 121
10142 삼학사가 개탄한다. 호로(胡虜)자식들아(Evergreen) Evergreen 2018-01-17 1248 218
10141 4.3학살 책임으로 조병옥 흉상 건립 철회라니(비바람) 비바람 2018-01-17 628 125
10140 5.18관련 가처분 및 손해배상사건 담당한 광주판사들 명단 지만원 2018-01-17 1198 167
10139 경상도 하동에도 5.18유공자 2명, 놀면서도 잘 산다 지만원 2018-01-17 1595 156
10138 문재인이 들쑤신 말벌 벌집 지만원 2018-01-16 3016 393
10137 제482광수 육해운성 참모장 차선모 지만원 2018-01-16 1434 241
10136 미-북 전쟁 앞당겨졌다 지만원 2018-01-16 4569 485
10135 제481광수 내각 부총리, 재정성 상 박수길 지만원 2018-01-16 1415 249
10134 제480광수 체육성 부상 원길우 지만원 2018-01-16 1441 24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