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군은 땅굴 위치 알고 있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미군은 땅굴 위치 알고 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01-10 15:53 조회6,25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미군은 땅굴 위치 알고 있다

 

미군과 한국군은 북한이 수십 개 단위의 땅굴을 이용해 땅굴 침투작전을 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수십 개의 땅굴이 남한 대에 존재한다는 사실도 함께 인정했다. 그런데 문제는 그 출구다. 한국에서는 육군과 국방부에 땅굴 탐색조직이 과단위로 존재한다. 이들은 굴삭기를 이용해 의심지역을 시추한다. 그런데 40여년이 지나도록 이들은 단 하나의 땅굴도 발견하지 못했다.

 

                         남침땅굴 놓고 벌이는 군-민갈등

 

그런데 이와는 별도로 민간 탐사자들이 오랜 동안 땅굴을 찾아내려고 눈물겹도록 애국심을 발휘하고 있다. 이들 민간 탐사자들의 초기 주력은 지하수를 시추하는 사람들이었다. 지하수를 발견하려 시추하다가 2m 정도의 지하 공간을 발견하게 되면 , 이것은 남침 땅굴이다이렇게 확신하게 되었고, 군에 수 많은 민원을 넣었다. 그 다음으로 대두한 땅굴의 실마리를 외딴 집에 있는 집 방바닥 밑에서 발산된다는 굉음의 기계소리다. 이에 민간 탐사팀들이 단결하여 군에 수많은 민원을 제기했다. 하지만 군은 이들의 의도를 의심하고 이들을 귀찮은 존재로 취급해 왔다.

 

                            내가 땅굴을 포기한 이유

 

1996년에 제2땅굴을 발견한 제6사단장 정명환 장군, 땅굴에 조예가 깊은 윤여길 박사 등과 함께 나는 처음으로 남굴사”(남침땅굴을 찾는 사람들)를 만들었다. 나는 홈페이지 시스템클럽을 통해 군 땅굴 당국자들이 벌이는 나쁜 행위를 사회에 고발하는 일을 했다. 아래 사진은 김포 후평리에 민간탐사자들이 땅속 갚이 꽂아놓고 특수 카메라와 녹음기를 가지고 자하를 탐사하기 위해 박아놓은 시추 파이프를 군 당국이 밤중에 와서 파괴해놓은 사진이다. 나는 군의 이 못된 행동을 사회에 고발하려다 여러 개의 재판에 걸려들었고, 800만원의 벌금까지 냈다.

 

        

 

이후 나는 민간인 신분으로 땅굴을 찾아낸다는 것은 불가능하다고 생각했다. 땅굴에 대한 염려는 국민들 모두가 하고있지만 전쟁이 나서 대처하는 권한과 능력은 전적으로 한국군과 미군에 있다는 사실을 인식해서다. 이처럼 나는 5.18 등에 사로잡혀 있는데다 땅굴에 대해서는 민간의 힘에 절대적 한계가 있다고 생각을 정리한 다음, 이후는 땅굴에 대해 관심을 갖지 않았다.

 

                             땅굴 위치 미군은 알고 있다

 

최근 미군이 땅굴에 대비한 많은 훈련을 하고 있다는 보도가 있었다. 이 보도는 내게 매우 중요한 실마리를 마련해 주었다. 미군은 땅굴 출구 또는 위치를 알고 있다는 생각이 떠오른 것이다. 1968년 내가 베트남에서 소위로 포병 관측장교를 했을 때였다. 넓은 정글 바다로 이루어진 산자락에 개울이 있고, 그 옆에 축구운동장 크기의 대나무 밭이 있었다. 대나무 밭 말고는 모두 논이고 밭이었는데 보병 1개 대대가 그곳으로 출동했던 것이다. 이런 작전이 결심될 때는 미군의 정보가 있었기 때문이다. 산도 아닌 허허 벌판에 베트콩이 있으나 작전을 하라? 대대장과 연대장도 고개를 갸웃거렸다. 모두가 싱거워 하던 바로 그 순간 갑자기 비가 억수로 쏟아졌다. 텐트 속에 있던 병사가 대나무 숲에서 흰 연기가 올라오는 것을 관찰했다. 그 지하에 수십 명의 베트콩이 있었던 것이다.

 

              땅속에서 발산되는 암모니아 가스 지도가 바로 땅굴지도

 

1년 동안 험악한 지역을 다니고 난 후 나는 중위로 진급했다. 내가 소속된 제30포병대대와 백마 제28연대가 상황실을 함께 운영했다. 나는 상황장교가 되었다. 그랬더니 매일 미군으로부터 정보와 첩보가 수십 건씩 전통으로 날아왔다. 허허벌판에도 베트콩이 있다는 정보들이 많았다. 바로 이때 나는 소위 때의 그 대나무 밭이 떠올랐다. 땅속에 있는 베트콩을 미군은 도대체 어떻게 알아냈을까? 그 때 미군 병장 한 사람이 나와 함께 근무했다. 이 궁금한 것을 그에게 물었다. 그의 대답에 의하면 미군에는 특별정찰기가 있는데 그 정찰기는 땅에서 분출되는 암모니아 가스를 측정해 땅속에 베트콩이 있다는 것을 알아낸다고 했다.

 

나는 오늘에서야 바로소 베트남에서 겪었던 위 두 가지 사실을 생각해 냈다. 한국에 있는 땅굴에서도 암모니아가스가 발산될 것이다. 미국은 그 암모니아 지도를 이미 확보하고 있을 것이라는 생각이 드는 것이다. 여기에 더해 지금의 전쟁, 즉 북미간의 전쟁에서는 땅굴이 이용되기 이전에 전쟁은 이미 종결돼 있을 것이다. 이 시점에서 가장 위험한 존재는 임종석이 주도하고 있는 적화통일 야욕인 것이다.

 

2018.1.10.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572건 10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302 나는 낭중지추, 대통령도 국정원장도 내가 통제한다 지만원 2015-06-24 7570 520
11301 특사단, 평화 쥐고 온 게 아니라 전쟁 쥐고 왔다. 지만원 2018-03-06 6053 520
11300 북한군 600명 어디서 나왔나? -망언의 본질- 지만원 2019-03-28 3703 520
11299 점점 처참하게 무너지는 민주화성지 5.18광주 지만원 2013-12-19 10176 519
11298 사이비 애국자들, 노숙자담요를 닮아라 지만원 2015-12-11 7326 519
11297 지용의 얼굴, 제73광수 얼굴 아니다 지만원 2018-05-21 5842 519
11296 박지원도 나경원도 정의용도 동급의 무식자들 지만원 2019-04-05 2551 519
11295 남재준 시원하게 잘한다. 지만원 2013-06-23 12254 518
11294 돌아온 야인시대 지만원 2013-11-25 11069 518
11293 국민여러분께, 군-경 여러분께 간절히 호소합니다! 지만원 2014-05-09 8513 518
11292 대통령이 못 하는 일, 조선일보 폐간, 우리가 하자 지만원 2016-09-02 6788 518
열람중 미군은 땅굴 위치 알고 있다 지만원 2018-01-10 6255 518
11290 지만원은 이 시대 영웅으로 부각돼야 합니다. 지만원 2018-11-25 3902 518
11289 5.18 총력전 위해 커밍아웃하는 붉은자들 지만원 2019-01-17 3297 518
11288 황장엽과 지만원 지만원 2019-02-28 3365 518
11287 공무원이 가축인가? 세종시 용도 변경 급선무 지만원 2014-07-02 7540 517
11286 조갑제와 전라도의 합창, “광수는 조작” 지만원 2015-07-21 9930 517
11285 나의 선언: 국정원이 간첩집단! 지만원 2017-02-05 9476 517
11284 인민군 판사들이 쓴 5.18 판결문 지만원 2012-08-09 18551 516
11283 전라도로부터 압박 받는 나경원 지휘부 지만원 2018-12-18 4717 516
11282 김무성, 다 된 밥에 재 뿌렸다! 지만원 2013-12-30 8673 515
11281 언론들 북에 떠는 이유: 사장들이 정조를 바쳤기 때문 지만원 2015-07-16 11186 515
11280 북한과 ‘뒷구멍 거래’하는 주사파 정부 지만원 2018-08-05 5016 515
11279 “5.18과 문재인”, 이 글자를 하늘 높이 띄웁시다. 지만원 2019-01-31 3001 515
11278 지만원 고소한 자들 무고로 고소할 것 지만원 2019-02-12 3735 515
11277 노무현 일당의 여적행위 지만원 2013-06-21 11480 514
11276 국가가 5.18역사의 진실탐구 노력에 가한 탄압-학대 사실 지만원 2015-12-26 7005 514
11275 문재인 좋다던 젊은이 전라인, 정신 좀 드는가? 지만원 2017-10-24 7054 514
11274 애국국민들께 호소합니다 지만원 2017-10-26 8249 514
11273 조갑제 정복하는데 15년 걸렸다 지만원 2019-03-19 4153 5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