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장관 송영무, 이 걸레 같은 인간아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국방장관 송영무, 이 걸레 같은 인간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02-28 15:06 조회6,55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국방장관 송영무, 이 걸레 같은 인간아

 

송영무는 해군출신 국방장관이다. 김영철은 해군부하들을 도륙한 인간백정이요 해군 모두에게는 불구대천의 원수다. 이런 인간을 문재인이가 남으로 침투시키겠다 하는데 송영무 이 인간이 말리기는커녕 적극 거들었다. 김영철이 죄인이 아니라고 신분을 세탁해주었다. 적들에는 절대로 공개해서는 안 되는 군사도로를 적장들이 유린하도록 제공해 주었다. 국방장관이라는 인간에게 장관자리는 국가보다 더 중요했던 것이다.

 

나는 해군 출신 국방장관이다. 내 부하들을 도륙하고 해군의 명예를 짓밟은 저 김영철이라는 인간이 남한 땅을 밟는 모습을 국방장관 자리에서 바라볼 수는 없다. 김영철이 내려온다면 나는 장관직을 떠날 것이다

 

이런 행동을 보였다면 그는 온 국민의 우상이 되었을 것이다. 바보 같은 조무래기 인간 송영무, 4성장군까지 했다는 인간의 눈이 겨우 작은 것만 보고 큰 것은 볼 수 없도록 훈련되었단 말인가?

 

이 인간에게는 이탈하려야 할 수 없는 장군세계가 있다. 그의 친구들 모두가 여기에 있다. 송영무는 이들의 눈치도 보아야 하고, 그를 발탁해준 문재인의 눈치도 봐야 하는 토정비결을 가지고 국방장관 자리에 앉아있다. 앞으로 장관을 하면 얼마나 더 하겠는가? 그런 한시적인 자리가 주는 이익이, 죽을 때까지 아니 죽어서도 그 가족 친지들에게 남길 명예보다 더 중요하다고 생각하는가  

 

사람은 누구나 계산한다. 계산 없이 사는 사람 없다. 계산을 짧게 하면 장돌뱅이가 되고 계산을 멀리 하면 안목 있는 경륜가가 되는 것이다. 이 개념없는 인간아. 지금 앉아 있는 그 자리는 당신으로 인해 매우 더렵혀져 있다. 당신의 얼굴에도 온갖 먹물로 도배돼 있다. 그게 안 보이는 것인가?

 

2018.2.28.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58건 17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378 황교안의 첫 시험대: “망언” 윤리위 지만원 2019-03-02 4888 479
13377 문재인의 적폐청산=노무현 및 김일성의 잡초제거 지만원 2017-09-29 8128 479
13376 두 가지 희망이 돌출했다, 힘내자 지만원 2017-01-30 8324 479
13375 이순실과 국정원의 내통 사례 지만원 2015-12-07 27574 479
13374 우리는 반드시 승리합니다! 지만원 2015-08-19 7230 479
13373 복지부 장관 진영, 참 이상한 사람 지만원 2013-09-27 12022 479
13372 전라도의 한(恨)!! 지만원 2019-03-13 5097 478
열람중 국방장관 송영무, 이 걸레 같은 인간아 지만원 2018-02-28 6552 478
13370 하늘은 황교안을 선택했다 지만원 2017-01-30 9812 478
13369 조갑제는 결정적인 순간에 반역한다 지만원 2015-07-15 10121 478
13368 박근혜, 국정원장, 국방장관, 지금 뭐하고 있는가 지만원 2015-06-29 9601 478
13367 아직도 박근혜에 대한 노여움을 가지신 분들께 지만원 2012-11-09 16799 478
13366 제2의 아다다 나경원 영구 제명시켜야 지만원 2019-03-12 5177 477
13365 5.18호위무사 정규재의 정체를 심히 의심한다 지만원 2018-11-15 6285 477
13364 애국진영의 음산한 실루엣 지만원 2016-05-10 6232 477
13363 국정원에 간첩신고하고 난 다음 일어난 수상한 일들 지만원 2016-01-22 8762 477
13362 장수들 사라진 허전한 전장 지만원 2013-06-20 11125 477
13361 혹시 아시나요, 박근혜가 누구인지 지만원 2013-06-20 13998 477
13360 5.18의 흥행화, 손님 끌게 생겼다 지만원 2013-06-11 12066 477
13359 5.18 재판 글을읽고 전라도 출신인 저의 평가(기린아) 기린아 2010-11-03 21004 477
13358 조갑제 총정리 지만원 2019-04-20 6671 476
13357 국비, 국비는 무엇인가? 지만원 2018-06-05 5984 476
13356 전두환 우려먹고 사는 하이에나 새끼들 지만원 2018-05-25 5482 476
13355 태영호에 질문한다 지만원 2017-03-03 10816 476
13354 뉴스타운 호외3호의 위력 지만원 2015-09-15 8146 476
13353 지금 인터넷,SNS에서 박원순, 안철수, 곽노현을 차례로 쓰러트리… 조고아제 2012-02-16 14244 476
13352 북한 종 문재인 이 개자식 당장끌어내야 지만원 2019-06-15 6587 475
13351 문재인, 대한민국에 선전포고 지만원 2018-10-23 5274 475
13350 도둑질-간첩질 감시하며 잠못자는 국민 지만원 2018-02-19 5585 475
13349 생각해보니 나는 슬픈 인생 지만원 2017-11-25 6864 47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