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북특사단 보따리 분석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대북특사단 보따리 분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03-07 14:06 조회4,012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대북특사단 보따리 분석

   

방북기간  2018.3.5.-6   

               

방북자

정의용 청와대 안보실장 1946

서훈 국정원장 1954

천해성 통일부차관 1964

김상균 국정원 3차장 1962

윤건영 청와대 국정상황실장 1969

                        대북특사단 명단(사진=연합뉴스 제공)
대북특사단 5인 면면은…대미·대북 베테랑·文대통령복심(종합):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수석으로 한 대북특별사절단이 5일 특별기편으로 서해 직항로를 통해 1박2일 일정으로 평양을 방문한다. 왼쪽부터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서훈 국정원장, 천해성 통일부 차관, 김상균 국정원 2차장, 윤건영 국정상황실장(뉴스1DB/윤건영 페이스북) 2018.3.4/뉴스1

© news1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수석으로 한 대북특별사절단이 5일 특별기편으로 서해 직항로를 통해 1박2일 일정으로 평양을 방문한다. 왼쪽부터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서훈 국정원장, 천해성 통일부 차관, 김상균 국정원 2차장, 윤건영 국정상황실장(뉴스1DB)

 

                      비공개로 몰래 탑승한 숨은 인물 5명은 누구인가? 

 

특별기가 5일 오후 150분께 성남 서울공항을 이륙해 평양으로 떠났다. 120, 조명균 통일부장관과 권혁기 청와대 춘추관장이 도착해 공항 의전실로 향했다. 곧이어 서훈 국가정보원장과 김상균 국정원 2차장이 도착해 이들과 합류했다. 1분 후, 정의용 실장, 윤건영 청와대 국정상황실장, 남관표 국가안보실 2차장이 입장했다. 이어서 천해성 통일부 차관이 합류했다15분 후, 정의용 실장과 서훈 원장이 특별기를 향해 앞장섰다. 나머지 세 명(천해성, 김상균, 윤건영)이 뒤를 따랐다. 이들 5명의 손에는 가방이 들려있지 않았다. 북한 김정은에게 전달한 문재인 친서가 든 가방은 이 공식 특사단 5명 누구의 손에도 들려 있지 않았다. 이들을 태운 공군 수송기에는 특사단 5명만 간 것이 아니었다. 별도로 동행하는 실무인원 5명이 있었다. 이들은 특별기 뒤쪽 문을 통해 탑승했다. 이들의 이름과 얼굴은 국민과 세계에 일체 알려지지 않았다

http://v.media.daum.net/v/20180305155504691

 

                                            합 의 내 용

 

1. 남북정상회담(4월말 판문점 평화의집)

2. 정상간 핫라인 설치

3. 군사적 위협-체제보장 담보되면 핵포기

4. 비핵화 의제를 가지고 미국과 대화할 용의

5. 대화 기간 미사일도발 중단

6. 핵무기, 재래식 무기, 남측을 향해 사용하지 않을 것

7. 4월 한미군사훈련 이해한다. 알레르기 반응 자제

8. 남측의 태권도시범단과 예술단의 평양 방문 초청

    

                                   일반적 평 가

 

한국 언론들의 평가: 예상을 뛰어넘는 성과, 김정은의 승리, 기대 이상의 큰 성과, 역사적 성과, 한반도 비핵화 의지 분명, 김정은은 박학다식, 김정은은 솔직 대담, 트럼프도 긍정적.

 

트럼프의 평가:매우 긍정적

펜스의 평가: 대화의 목표는 오로지 핵 폐기

트럼프진영 전문가들: 속지마라

   

                 지만원의 평가: 남북빨갱이들이 합작한 요설뭉치

 

1. 2.10. 문재인은 통혁당 간첩 신영복의 뜻을 받들어 적화통일을 이룩할 것이라는 강력한 메시지를 김여정과 김영남 앞에서 무언극을 통해 전달

http://www.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2&wr_id=16094

 

2.특사단이 가져온 보따리는 북한의 두뇌와 남한의 두되가 합하여 미국을 속이기 위해 짜낸 요설 뭉치

 

3.군사적 위협이 사라지고 체제가 보장된다면 왜 핵을 개발하겠는냐라는 말에 대해 한국 언론들은 처음 듣는 신선한 소리이고 희망이 보이는 소리라고 평가하지만 이는 옛날부터 해온 소리고 웬만한 국민들은 익히 알고 있는 사실이다. 한마디로 미국이 한국에서 철수하고 평화협정 맺고 미-북 간 수교를 한다면 핵을 포기하겠다는 것이다. 이는 영원히 풀릴 수 없는 잠을 쇠. 미국이 철수하면 그 다음날 문재인 등 빨갱이 세력은 이 나라를 북에 바칠 것이다.

 

4.핵무기와 재래식 무기, 120만 인민군은 절대로 남한을 향해 총구를 겨누지 않을 것이라 한다. 세상에 이 말을 믿을 사람 없을 것이다. 그런데 특사단은 이 말을 높게 평가하면서 국민을 향해 자랑하고 선전 한다. 북한은 우리의 친구이고 미국이 평화 방해꾼이라는 것이다. 이를 시스템으로 보장하려면 군축을 해야 한다,

 

5. 비핵화 의제를 놓고 미국과 허심탄회하게 대화하겠다는 말, 남북한 정상회담을 하겠다는 말은 시간을 끌겠다는 말이다. 시간을 끌면 지금 한반도에 들어와 있는 미국의 전략자산이 철수할 수밖에 없다. 엄청난 국방비가 낭비된 것이다. 나머지 항들은 별 의미가 없는 것들이다. 대화를 하자 하는데 국제여론 상 미국이 공격할 수는 없다. 그러나 미국은 전력자산이 철수하기 전에 확답을 요구할 것이다.

 

6. 트럼프매우 긍정적이라는 말을 토해낸 것은 저 고집불통의 김정은이 온갖 아양을 다 떨고 있구나, 제재가 아프긴 한 모양이다. 제재의 약효가 제대로 먹혀드는구나, 미국의 전력자산이 무섭기는 한 모양이다. 완전 꼬리 내렸네, 하지만 이는 시작에 불과하다. 일단 북한에 갔던 남한 빨갱이들이 와서 무슨 말을 하는지 들어나 보자, 나는 네놈들의 속을 빤히 들어다보고 있다.이런 뜻으로 읽힌다,.

  

 

  2018.3.7.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451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6463 467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79464 1235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6739 621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6418 1804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7148 1205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5349 1158
공지 서적구입-안내 지만원 2010-08-15 438877 1673
11444 지옥의 악마 박지원, 너 잘 걸렸다-낼 고소한다- 새글 지만원 2019-03-20 920 216
11443 준비서면(최진봉, 이현종) 새글 지만원 2019-03-20 758 170
11442 증거자료 제출(방통심의위) 새글 지만원 2019-03-20 702 165
11441 킬링필드 간 문재인, "내전 이기는 길 알려달라“ 지만원 2019-03-19 2342 376
11440 조갑제 정복하는데 15년 걸렸다 지만원 2019-03-19 2394 427
11439 미 CIA 기밀문건은 5.18 북한군 개입을 경고했다!! 지만원 2019-03-19 1939 272
11438 참고서면(2) -방통심의위- 지만원 2019-03-19 614 140
11437 [지만원tv] 5.18 광주사태 무적논리 관리자 2019-03-18 1661 255
11436 참고서면 (방통심의위의 절차법 위반) 지만원 2019-03-18 874 243
11435 제649광수 최창수, 유명한 북한배우 지만원 2019-03-18 1580 315
11434 5.18유공자, 아버지가 유공자면 가족 모두가 동등한 유공자 지만원 2019-03-18 1893 363
11433 어느 날 전라도에서 태어난 5.18유공자(비바람) 비바람 2019-03-17 1618 328
11432 이 나라 현역과 예비역 모두에게 지만원 2019-03-17 2579 499
11431 적화해방군 민노총의 뿌리 지만원 2019-03-17 2174 406
11430 한국당 지휘부에 보내는 글 지만원 2019-03-17 2118 437
11429 JTBC의 위험한 인터뷰? "전두환, 헬기 타고 광주 와“(손상대… 지만원 2019-03-17 1648 313
11428 한미간 모든 훈련 즉시 중단 지만원 2019-03-16 2616 522
11427 광화문 프레스센터 앞 집회 실시간 방송 /손상대TV 무지개2 2019-03-16 1392 218
11426 [9개시민단체성명] 518폭동 규명, 징계 불가. 황교안 정신차려… 댓글(1) 제주훈장 2019-03-16 2117 440
11425 이런 날 오다니! 지만원 2019-03-16 3654 571
11424 최선희 발언의 의미와 파장 지만원 2019-03-15 2929 504
11423 프리덤뉴스 이상로 사퇴 주장은 완장독재 증거 지만원 2019-03-15 1574 270
11422 박훈탁tv : 5.18전쟁 우리가 이겼다 지만원 2019-03-15 1981 27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