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재판 11월 19일(금) 오후 4:30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18재판 11월 19일(금) 오후 4:30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0-11-16 23:14 조회28,717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5.18재판 11월 19일(금) 오후 4:30


오늘 대검 공안부 1과에 채병률 실향민중앙회 회장님, 송영인 국사모 대표님, 그리고 제가 대검에 가서, 조봉암이 ‘확실한 간첩’이라는 것을 증명할 수 있는 자료 4개를 첨부한 “긴급탄원서”를 제출하고 왔습니다. 이후 많은 어르신들이 관심을 가지고 애를 쓰실 것으로 봅니다.

조봉암이 간첩이 아니라는 것을 재심과정을 거쳐 확정짓기 위해 빨갱이들이 나섰습니다. 이 사건만은 하급심으로부터 시작하지 않고 곧장 대법원에서 땅 땅 쳐버리려고 우리법연구회 두목인 박시환에게 심리를 맡긴 것입니다. 속칭 털도 안 뽑고 먹으려는 노골적인 그리고 안하무인적인 조치를 취한 것입니다.


그러나 이번 만큼은 절대로 검찰이 이겨야 합니다. 만일 박시환이 이런 증거자료를 무시하고 조봉암의 무죄를 확정한다면 이 나라는 빨갱이 나라이지 대한민국이 아닐 것입니다. 금요일은 제 재판이지만 그 하루 전인 목요일 오후 2시에는 대법원 ‘대법정’에 반드시 나가 박시환이라는 인간이 어떤 인간인지 가까이에서 볼 것이며, 검찰이 제시하는 이 바위 같은 자료 앞에서 박시환이 어떤 재주를 부리는지 똑똑히 지켜볼 것입니다.


경산에서 봉하마을까지 무기를 준비해 가지고 ‘대한민국을 증오하고 대한민국을 마음껏 파괴한 역적’ 노무현에게 똥물을 끼얹은 정 의사를 모른 체 한다면, 그런 의인을 외면하여 외로워하도록 방치한다면 어찌 애국을 한다 할 수 있겠습니까? 문근영 때처럼 또 당할 결심을 하고 정의사의 편에 당당히 서기로 하였습니다. 노무현은 한 번쯤은 똥물을 뒤집어 써야 할 역적입니다. 그가 죽지 않고 만일 감옥에 갔다면 그것은 똥물을 뒤집어 쓴 것 이상으로 치욕이었을 것입니다. 그런 치욕을 피하기 위해 죽음을 택했던 것이 아니었던가요?


금요일의 5.18재판은 우리 측 증인이 두 분 나오십니다. 서석구 변호사님께서 많은 준비를 하시고 계십니다. 역사적인 재판이니 만큼 많이들 오셔서 용기를 주시기 바랍니다.


지하철 4호선을 타시고 평촌역에 내리시면 80미터 거리에 안양법원이 있습니다. 301호 법정입니다. 11월 19일(금) 오후 4:30분




2010. 11.16.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58건 6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708 오늘의 5.18재판에 대해 지만원 2010-06-16 28822 186
13707 세금 아까운 판사들, 판사하기 너무 쉽다! 지만원 2009-12-15 28791 121
13706 전라도가 다른 지역 사람들을 위해 희생했다? 지만원 2010-07-14 28774 234
13705 솔로몬 앞에 선 5.18의 증거자료 목록 지만원 2011-01-26 28760 155
13704 부천 원미경찰서로부터 받은 황당한 전화 지만원 2010-11-25 28731 556
13703 나는 붉은 악마가 싫다 (이상진 박사) 지만원 2010-06-18 28727 319
열람중 5.18재판 11월 19일(금) 오후 4:30 지만원 2010-11-16 28718 201
13701 이승만-박정희 동상 기념관 급한 것 아니다! 지만원 2010-08-23 28706 240
13700 5.18역사책 쓸 권리, 황석영과 북한에만 있는가? 지만원 2010-08-09 28683 151
13699 김문수는 ‘제2의 이명박’! 지만원 2010-07-12 28649 229
13698 쥐어박히면서 헤헤거리며 이용당하는 간 빠진 대한민국 지만원 2010-09-13 28644 250
13697 “이명박 력도를 찢어 죽이라” “전두환을 찢어 죽여라” 지만원 2012-03-04 28627 433
13696 5.18재판 3월로 연기 지만원 2010-01-12 28622 105
13695 육사 내의 육사 정신도 무너지는가? 지만원 2010-12-02 28599 233
13694 530GP sbs 뉴스추적 지만원 2010-09-22 28573 160
13693 ‘5.18전문클럽’의 첫 모임 지만원 2009-12-02 28572 40
13692 송요찬과 이명박 지만원 2010-08-31 28567 346
13691 대통령과 정치꾼들에는 이 아픈 모습이 보이지 않는가? 지만원 2010-09-18 28566 237
13690 남북간에는 공동이라는 단어가 존재하지 말아야! 지만원 2011-01-01 28562 137
13689 신간530GP은 노무현과 그에 충성한 장군들을 고발한 책. 지만원 2010-11-21 28560 174
13688 천주교 신도 및 지휘부는 정구사 몰아내야 지만원 2010-12-29 28556 197
13687 재판일정을 알려드립니다 지만원 2011-03-31 28550 174
13686 교총이 제정신인가? 지만원 2010-10-14 28543 149
13685 서청원과 관련된 스케일 지만원 2010-11-03 28532 192
13684 필자가 의존하는 증거자료에 대한 기준 지만원 2010-07-12 28487 168
13683 한나라당과 박근혜의 운명 지만원 2010-08-01 28486 303
13682 돈 많고 인재 많은 5.18, 고소질 밖에 할 게 없는가? 지만원 2010-01-13 28484 151
13681 이명박 정부 큰일 또 하나 쳤다 지만원 2010-06-30 28413 371
13680 5.18재판 최종답변서(제6회)의 결론 지만원 2010-12-08 28397 283
13679 충격적인 한겨레신문 광고 지만원 2009-12-23 28379 17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