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장관의 상당한 오해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국방장관의 상당한 오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07-12 17:47 조회4,31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국방장관의 상당한 오해

 

송영무 국방장관이 712, 그의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에서 했다는 말이 귀에 거슬린다. 현 단계에서 남북 간 군축논의는 시기상조다. 남북 간에는 신뢰구축이 우선이다. 신뢰구축이 안 되고 군축 이야기가 나오면 서로 속일 수 있기 때문이다"

 

적대관계에 있는 두 당사자 간에 신뢰를 쌓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은 무지와 무지혜의 소산이다. 적과의 신뢰를 쌓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대통령이 되면 그 국가가 먹히는 것은 시간문제다. 신뢰를 먼저 쌓아야 군축을 할 수 있다는 말은 곧 신뢰가 군축의 전제 조건이라는 말과 같다. 그러나 현실은 군축이 신뢰의 전제조건이다. 마음 먹기에 따라 상대방을 기습 공격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진 상태에 있는 적을 어떻게 신뢰할 수 있다는 말인가. 군축 없는 신뢰란 절대로 있을 수 없다.

 

1970-80년 미국과 소련은 매년 군축회담을 했다. MBFR(Mutually Balanced Force Reduction), 상호균형군축 회담이었다. 이 군축회담조차 상호불신으로 아무런 가시적 성과를 내지 못했다. 결국 미국과의 군비경쟁에서 경제를 파탄당한 고르바초프가 1988127, UN에서 일방적인 군축을 발표함으로써 동서 냉전이 사라지고 세계적인 군축이 도미노 현상처럼 확산됐다.

 

지금 이 시기에 어떤 사람들이 군축 이야기를 꺼냈는지는 알 수 없지만 송영무의 말대로 지금 이 상태에서는 군축이라는 주제가 현실성이 없다. 군축이 유일하게 가능한 시기는 남북이 UN에 의해 영구분단 되는 두 개의 국가로 강요될 때뿐이다. 그때의 군축은 UN의 주재로 강제돼야 가능할 수 있다. 이론적으로 군축은 영구분단 시에만 가능한 것이다. 그 이외의 상태에서 군축을 꺼내는 것은 단연 정치적 동기에서 출발한 것임으로 경계해야 한다. 군축을 하려면 미국에 영구분단체제를 만들어 달라고 부탁해야 한다.

 

2018.7.1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928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68944 1058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5053 563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0792 445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1550 1588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1941 1071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89254 1015
공지 서적구입안내,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 지만원 2010-08-15 431874 1522
10921 지만원 Vs. 김성태, 귀족-천민 전쟁(11.14.오후2시) 새글 지만원 2018-11-14 775 225
10920 최진봉-이현종 각 1억원 소장 결론 새글 지만원 2018-11-13 683 165
10919 김성태 머리 어떻게 이 정도로 나쁠 수 있나? 새글 지만원 2018-11-13 1857 344
10918 한국당 김성태의원 2차 규탄집회 안내!(11/14일) 현우 2018-11-12 1329 263
10917 김성태 주거지 및 지역구 1개월 규탄시위 동참바람 지만원 2018-11-12 1410 301
10916 지만원 배제한 5.18위원회, 법적으로 불성립 지만원 2018-11-11 1882 361
10915 5.18진상규명의원회 발족정지가처분신청(초안) 지만원 2018-11-11 1211 257
10914 우리는 왜 5.18에 생사를 걸어야 하는가? 지만원 2018-11-10 2177 370
10913 문재인에 부역질하는 김성태,빨리 쫒아내야 (김제갈윤) 댓글(2) 김제갈윤 2018-11-09 1432 288
10912 11.10.태극기집회 안내 (이상진) 이상진 2018-11-10 1055 222
10911 5.18진실 규명을 바라는 국민에 고합니다 지만원 2018-11-10 1808 389
10910 이현종과 최진봉, 손해배상 각 1억원 지만원 2018-11-09 1114 243
10909 이현종(문화일보)과 최진봉(성공회대), 소송 대상의 표현 지만원 2018-11-08 1596 261
10908 이현종(문화일보)과 최진봉(성공회대) 민-형사 소송할 것 지만원 2018-11-08 1785 337
10907 11월 8일, 시사-시국 동영상 지만원 2018-11-08 1325 187
10906 김성태, 5.18진상규명위 선발 공모 절차 결정 지만원 2018-11-08 1468 225
10905 YTN, 최진봉, 이현종 악마의 주구처럼 마구 떠들어라. 지만원 2018-11-08 1263 209
10904 "김성태 지역구 "규탄집회 (뉴스타운 TV 동영상) 관리자 2018-11-07 2079 249
10903 감투에 눈 뒤집힌 빨갱이 국방장관 정경두 지만원 2018-11-07 2684 455
10902 오늘 국가해충 김성태 제거하러 갑니다 지만원 2018-11-07 2850 417
10901 지만원 박사 김성태에 맹공 “노조 잡놈” (데일리베스트뉴스) 지만원 2018-11-06 1723 233
10900 이봉규TV: 김성태와 5.18 지만원 2018-11-06 1501 201
10899 5.18진상조사 추천을, 한국당 김성태가 막고있다. (동화면세점 … 관리자 2018-11-06 1007 15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