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장관의 상당한 오해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국방장관의 상당한 오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07-12 17:47 조회4,50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국방장관의 상당한 오해

 

송영무 국방장관이 712, 그의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에서 했다는 말이 귀에 거슬린다. 현 단계에서 남북 간 군축논의는 시기상조다. 남북 간에는 신뢰구축이 우선이다. 신뢰구축이 안 되고 군축 이야기가 나오면 서로 속일 수 있기 때문이다"

 

적대관계에 있는 두 당사자 간에 신뢰를 쌓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은 무지와 무지혜의 소산이다. 적과의 신뢰를 쌓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대통령이 되면 그 국가가 먹히는 것은 시간문제다. 신뢰를 먼저 쌓아야 군축을 할 수 있다는 말은 곧 신뢰가 군축의 전제 조건이라는 말과 같다. 그러나 현실은 군축이 신뢰의 전제조건이다. 마음 먹기에 따라 상대방을 기습 공격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진 상태에 있는 적을 어떻게 신뢰할 수 있다는 말인가. 군축 없는 신뢰란 절대로 있을 수 없다.

 

1970-80년 미국과 소련은 매년 군축회담을 했다. MBFR(Mutually Balanced Force Reduction), 상호균형군축 회담이었다. 이 군축회담조차 상호불신으로 아무런 가시적 성과를 내지 못했다. 결국 미국과의 군비경쟁에서 경제를 파탄당한 고르바초프가 1988127, UN에서 일방적인 군축을 발표함으로써 동서 냉전이 사라지고 세계적인 군축이 도미노 현상처럼 확산됐다.

 

지금 이 시기에 어떤 사람들이 군축 이야기를 꺼냈는지는 알 수 없지만 송영무의 말대로 지금 이 상태에서는 군축이라는 주제가 현실성이 없다. 군축이 유일하게 가능한 시기는 남북이 UN에 의해 영구분단 되는 두 개의 국가로 강요될 때뿐이다. 그때의 군축은 UN의 주재로 강제돼야 가능할 수 있다. 이론적으로 군축은 영구분단 시에만 가능한 것이다. 그 이외의 상태에서 군축을 꺼내는 것은 단연 정치적 동기에서 출발한 것임으로 경계해야 한다. 군축을 하려면 미국에 영구분단체제를 만들어 달라고 부탁해야 한다.

 

2018.7.1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300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77231 1187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20757 753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5232 573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5241 1728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5860 1162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3823 1109
공지 서적구입-안내 지만원 2010-08-15 436895 1625
11293 슬픔이여 내 가슴에 가득하라 새글 지만원 2019-02-17 70 15
11292 월요일 2시 기자회견 - 고소장제출(김병준 설훈 민병두 최경환) 새글 지만원 2019-02-17 390 69
11291 제633, 634광수 새글 지만원 2019-02-16 797 121
11290 문재인 김정숙 특검 댓글조작 당선무효 문재인 퇴진 광화문 집회 -… 새글 관리자 2019-02-16 955 168
11289 "5.18의 의혹은 풀어야 한다"(광주시민의 글) 새글 지만원 2019-02-16 2019 383
11288 내가 풀지 못한 5.18문제 하나 새글 지만원 2019-02-16 2246 502
11287 2월 22일부터 온 국민 광화문에 집결시켜 주십시오 지만원 2019-02-15 2456 411
11286 김병준, 대한민국 위해 목숨 바친 의인 처벌한 네놈, 내가 죽인다… 지만원 2019-02-15 3078 457
11285 만인을 위한 만인에 대한 지만원의 5.18전쟁(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9-02-15 1296 305
11284 제632광수 체육인 박두익 지만원 2019-02-15 1833 259
11283 이해찬, '광주에 가 본 적 없는' 사꾸라 유공자(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19-02-14 1296 285
11282 프리덤뉴스, 이종명 의원은 의인이다 지만원 2019-02-15 1568 278
11281 이 순간 지만원이 꼬리를 내리면? 지만원 2019-02-15 1972 419
11280 공론의 장에 나서는 분들, 5.18 책 한권이라고 읽어야 지만원 2019-02-15 974 247
11279 김병준, 설훈, 민병두, 최경환, 정의당 월요일 고소할 것 지만원 2019-02-15 1589 297
11278 나경원 규탄집회-뉴스타운TV (2019.2.14) 관리자 2019-02-14 1514 267
11277 조우석 칼럼: 광수가 확실하다 지만원 2019-02-14 2503 295
11276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3864 386
11275 난공불락의 성은 5.18이 아니라 지만원이다 지만원 2019-02-13 3146 577
11274 갑자기 웬 원시사회? 사무총장 김용태가 주범? 지만원 2019-02-13 2916 525
11273 김병준, 간신 김용태에 놀아나지 말게 지만원 2019-02-13 2641 516
11272 정의의 사도는 많이 숨어 있다(동영상 2개) 지만원 2019-02-13 2416 305
11271 광수 얼굴, 3D 입체영상 2개 지만원 2019-02-13 2890 25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