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 걱정하느라 하루에 4시간만 잔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나라 걱정하느라 하루에 4시간만 잔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10-04 22:00 조회3,302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나라 걱정하느라 하루에 4시간만 잔다?

 

몸을 낮추지 않고 스스로 높이는 사람은 신뢰하지 말아야 하는 사람이다. 사람들은 각자 탑을 쌓는다. 탑은 1m만 쌓고 100미터, 1,000미터 쌓았다며 선전한다. 심지어는 탑을 지하로 쌓고 지상에 탑을 높이 쌓았다고 선전을 한다, 이러한 인간구룹의 정상에 문재인과 임종석이 있다. 이 두 인간들은 지금 5천년 역사 상 최악의 역적질을 하고 있다. 5천만의 국민을 위해 내가 할 수만 있다면 이 자들을 제거하고 싶다는 것이 솔직한 심정이다. 물론 민주주의 사회에서는 있을 수 없는 일이다. 그만큼 문재인과 임종석이 이 나라의 독약이라는 뜻이다. 누군가가 나에게 왔다. 전향한 어느 정치인이 우국하는 마음이 깊어 하루에 4시간만 잔다고 했다

 

       공치사만 하는 그 인간한테 가서 이 말 전해라

 

염려하는 마음은 누구에게나 있다. 그 염려를 개선으로 전환하기 위해 실질적으로 한 일이 있느냐? 나는 하루에 4시간 이상은 잔다. 더 많이 자면서도 나는 임종석과 재판을 주고받는다. 전방을 무력화시키는 인간들을 상대로 고발을 하고 군사시설 제거처분을 취소하라 본안 소송을 했고, 빨리 가처분을 해 달로 60만원의 인지세-송달료를 내면서 재판을 하고 있다. 그런데 그 4시간만 잔다는 우국지사, 그러면서 태극기 집회에 부지런히 나간다는 그 우국지사, 국회위원도 여러 차례 했고, 도정을 꾸리는 도백경력도 있던 사람, 그 사람은 왜 나보다 더 네임밸류가 있고 영향력이 있는 사람인데 소송은 나 같이 이름 없는 무명인에게나 맡기고 거대한 명함을 가진 자기는 국민을 상대로 공치사만 하느냐? 내게는 이 세상에서 제일 싫어하는 사람들이 있다. 애국을 위해 별로 쌓은 것도 없으면서 거창하게 생색만 내는 인간들이다. "목에 칼이 들어와도.." "내 핸드폰이 도청당하고 있다.." "목숨 내놓고 앞장 서기로 했다. ." 이렇게 용감한 사람들이 왜 감옥에는 안 가고, 소송에는 왜 안 걸리는데? 그 인간 전향해 애국 코스프레 하는 인간 아니냐. 그 인간 황장엽 꼬붕, 조갑제 꼬붕 행세 많이도 했다. 내가 황장엽을 광수라 했더니 그 잘난 정보력 가지고지박사님이 참 훌륭하신 분인데 황장엽은 잘 못 찍은 것 같더라얼른 들으면 날 존중하는 것 같지만, 이 인간은 결정적인 사항에서 여러 사람들을 상대로 간첩을 옹호했다. 난 모함을 당하기는 했어도 단 한 마디 증거 없는 말 하지 않았다. 이 말 가서 그 인간에 전해라 

 

 

2018.10. 4.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635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8387 538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0953 1271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7856 657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7601 1868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13344 1268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6851 1198
공지 서적구입방법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0681 1726
11628 [의병서당] 작법자폐(作法自斃) 김용장의 518 전두환 편의대 주… 새글 제주훈장 2019-05-21 304 31
11627 지만원tv 제31화 “5.18전야” 새글 지만원 2019-05-20 539 67
11626 특수군광수는 광주에서 양아치로 위장해 활동 지만원 2019-05-20 1606 295
11625 동영상, 지만원의 5.18연설 지만원 2019-05-20 653 121
11624 문재인은 이완용, 황교안은 이완용 애첩 지만원 2019-05-19 1707 323
11623 지만원tv 제30화, 김대중의 붉은광기 지만원 2019-05-19 1052 143
11622 제6회 5.18 군·경 전사자 추모식 - 국립서울현충원 2019.… 관리자 2019-05-18 2392 325
11621 울어라 눈물아 지만원 2019-05-18 2282 363
11620 자기무덤 판 ‘편의대’ 지만원 2019-05-17 3149 440
11619 제29화, 황교안 커플, 난공불락의 내적 지만원 2019-05-17 2164 173
11618 Jtbc, 보안사 예비역 허위증언 폭로 합니다.(빵구) 빵구 2019-05-15 3672 415
11617 LA 시사논평 / 4. 광주518때 귀신들 지만원 2019-05-15 2627 202
11616 제28화, 전두환 사형 지만원 2019-05-15 1488 123
11615 광주5.18 ‘주남마을 사건’의 북한특수군 (7) (비바람) 비바람 2019-05-15 1250 171
11614 전두환의 사살명령 지만원 2019-05-14 2802 373
11613 中 10년전 실종된 아동, AI 기술로 찾았다 지만원 2019-05-14 1407 185
11612 제27화, 전두환의 사살명령 지만원 2019-05-14 1349 127
11611 광주 정의평화위 신부들, 북한이 만든 시체로 계엄군 모략 지만원 2019-05-14 1733 199
11610 제26화, 뚝섬무지개(1) 이슈분석 지만원 2019-05-13 1160 145
11609 영화 “김군”, 제1광수는 양아치로 결론 지만원 2019-05-13 2727 358
11608 광주5.18 ‘주남마을 사건’의 북한특수군 (6)(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9-05-12 1330 175
11607 뱅모의 5.18 방송에 대해 지만원 2019-05-12 2515 398
11606 황교안-나경원 그 얼굴로는 안 된다 지만원 2019-05-12 2535 40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