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 걱정하느라 하루에 4시간만 잔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나라 걱정하느라 하루에 4시간만 잔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10-04 22:00 조회3,12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나라 걱정하느라 하루에 4시간만 잔다?

 

몸을 낮추지 않고 스스로 높이는 사람은 신뢰하지 말아야 하는 사람이다. 사람들은 각자 탑을 쌓는다. 탑은 1m만 쌓고 100미터, 1,000미터 쌓았다며 선전한다. 심지어는 탑을 지하로 쌓고 지상에 탑을 높이 쌓았다고 선전을 한다, 이러한 인간구룹의 정상에 문재인과 임종석이 있다. 이 두 인간들은 지금 5천년 역사 상 최악의 역적질을 하고 있다. 5천만의 국민을 위해 내가 할 수만 있다면 이 자들을 제거하고 싶다는 것이 솔직한 심정이다. 물론 민주주의 사회에서는 있을 수 없는 일이다. 그만큼 문재인과 임종석이 이 나라의 독약이라는 뜻이다. 누군가가 나에게 왔다. 전향한 어느 정치인이 우국하는 마음이 깊어 하루에 4시간만 잔다고 했다

 

       공치사만 하는 그 인간한테 가서 이 말 전해라

 

염려하는 마음은 누구에게나 있다. 그 염려를 개선으로 전환하기 위해 실질적으로 한 일이 있느냐? 나는 하루에 4시간 이상은 잔다. 더 많이 자면서도 나는 임종석과 재판을 주고받는다. 전방을 무력화시키는 인간들을 상대로 고발을 하고 군사시설 제거처분을 취소하라 본안 소송을 했고, 빨리 가처분을 해 달로 60만원의 인지세-송달료를 내면서 재판을 하고 있다. 그런데 그 4시간만 잔다는 우국지사, 그러면서 태극기 집회에 부지런히 나간다는 그 우국지사, 국회위원도 여러 차례 했고, 도정을 꾸리는 도백경력도 있던 사람, 그 사람은 왜 나보다 더 네임밸류가 있고 영향력이 있는 사람인데 소송은 나 같이 이름 없는 무명인에게나 맡기고 거대한 명함을 가진 자기는 국민을 상대로 공치사만 하느냐? 내게는 이 세상에서 제일 싫어하는 사람들이 있다. 애국을 위해 별로 쌓은 것도 없으면서 거창하게 생색만 내는 인간들이다. "목에 칼이 들어와도.." "내 핸드폰이 도청당하고 있다.." "목숨 내놓고 앞장 서기로 했다. ." 이렇게 용감한 사람들이 왜 감옥에는 안 가고, 소송에는 왜 안 걸리는데? 그 인간 전향해 애국 코스프레 하는 인간 아니냐. 그 인간 황장엽 꼬붕, 조갑제 꼬붕 행세 많이도 했다. 내가 황장엽을 광수라 했더니 그 잘난 정보력 가지고지박사님이 참 훌륭하신 분인데 황장엽은 잘 못 찍은 것 같더라얼른 들으면 날 존중하는 것 같지만, 이 인간은 결정적인 사항에서 여러 사람들을 상대로 간첩을 옹호했다. 난 모함을 당하기는 했어도 단 한 마디 증거 없는 말 하지 않았다. 이 말 가서 그 인간에 전해라 

 

 

2018.10. 4.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312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4195 393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77723 1194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5566 579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5408 1735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6038 1167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4097 1115
공지 서적구입-안내 지만원 2010-08-15 437096 1632
11305 5.18 기념돌판에 새겨진 또다른 이름들!(충격) 댓글(4) 새글 현우 2019-02-18 401 55
11304 "이런 요상한 '민주화 운동' 본 적 있는가?" 댓글(4) 새글 국검 2019-02-18 320 68
11303 이겨도 지만원, 져도 지만원, 저와 함께 가십시다. 새글 지만원 2019-02-18 383 88
11302 김병준-설훈-민병두-최경환을 고소하는 동영상 새글 지만원 2019-02-18 940 112
11301 영상 채증 부탁드립니다 새글 지만원 2019-02-18 2100 304
11300 광주5.18, 폭도인가, 북한군인가.(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19-02-17 1732 301
11299 지만원 박사님은 대단한 학자이십니다.(겨울바람) 댓글(5) 겨울바람 2019-02-17 1417 306
11298 지만원 애절시 동영상에 올린 장문의 댓글을 소개합니다.[하모니십T… 댓글(2) 제주훈장 2019-02-17 1031 122
11297 광주 518 유공자 돌판 명단에 문익환, 문재인! 현우 2019-02-17 3593 399
11296 기자회견 보도문 (2.18) 지만원 2019-02-17 1889 315
11295 2월16일,광화문 교보문고 앞,강연(하모니십TV) 지만원 2019-02-17 1155 204
11294 지만원은 광주의 불명예를 씻어준 사람 지만원 2019-02-17 1700 312
11293 슬픔이여 내 가슴에 가득하라 지만원 2019-02-17 2257 432
11292 월요일2시-기자회견 - 고소장제출(김병준 설훈 민병두 최경환) 지만원 2019-02-17 1755 333
11291 제633, 634광수 지만원 2019-02-16 1834 237
11290 문재인 김정숙 특검 댓글조작 당선무효 문재인 퇴진 광화문 집회 -… 관리자 2019-02-16 1740 274
11289 "5.18의 의혹은 풀어야 한다"(광주시민의 글) 지만원 2019-02-16 2809 480
11288 내가 풀지 못한 5.18문제 하나 지만원 2019-02-16 3102 591
11287 2월 22일부터 온 국민 광화문에 집결시켜 주십시오 지만원 2019-02-15 2779 442
11286 김병준, 대한민국 위해 목숨 바친 의인 처벌한 네놈, 내가 죽인다… 지만원 2019-02-15 3794 521
11285 만인을 위한 만인에 대한 지만원의 5.18전쟁(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9-02-15 1492 324
11284 제632광수 체육인 박두익 지만원 2019-02-15 2074 274
11283 이해찬, '광주에 가 본 적 없는' 사꾸라 유공자(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19-02-14 1488 29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