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 걱정하느라 하루에 4시간만 잔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나라 걱정하느라 하루에 4시간만 잔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10-04 22:00 조회2,997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나라 걱정하느라 하루에 4시간만 잔다?

 

몸을 낮추지 않고 스스로 높이는 사람은 신뢰하지 말아야 하는 사람이다. 사람들은 각자 탑을 쌓는다. 탑은 1m만 쌓고 100미터, 1,000미터 쌓았다며 선전한다. 심지어는 탑을 지하로 쌓고 지상에 탑을 높이 쌓았다고 선전을 한다, 이러한 인간구룹의 정상에 문재인과 임종석이 있다. 이 두 인간들은 지금 5천년 역사 상 최악의 역적질을 하고 있다. 5천만의 국민을 위해 내가 할 수만 있다면 이 자들을 제거하고 싶다는 것이 솔직한 심정이다. 물론 민주주의 사회에서는 있을 수 없는 일이다. 그만큼 문재인과 임종석이 이 나라의 독약이라는 뜻이다. 누군가가 나에게 왔다. 전향한 어느 정치인이 우국하는 마음이 깊어 하루에 4시간만 잔다고 했다

 

       공치사만 하는 그 인간한테 가서 이 말 전해라

 

염려하는 마음은 누구에게나 있다. 그 염려를 개선으로 전환하기 위해 실질적으로 한 일이 있느냐? 나는 하루에 4시간 이상은 잔다. 더 많이 자면서도 나는 임종석과 재판을 주고받는다. 전방을 무력화시키는 인간들을 상대로 고발을 하고 군사시설 제거처분을 취소하라 본안 소송을 했고, 빨리 가처분을 해 달로 60만원의 인지세-송달료를 내면서 재판을 하고 있다. 그런데 그 4시간만 잔다는 우국지사, 그러면서 태극기 집회에 부지런히 나간다는 그 우국지사, 국회위원도 여러 차례 했고, 도정을 꾸리는 도백경력도 있던 사람, 그 사람은 왜 나보다 더 네임밸류가 있고 영향력이 있는 사람인데 소송은 나 같이 이름 없는 무명인에게나 맡기고 거대한 명함을 가진 자기는 국민을 상대로 공치사만 하느냐? 내게는 이 세상에서 제일 싫어하는 사람들이 있다. 애국을 위해 별로 쌓은 것도 없으면서 거창하게 생색만 내는 인간들이다. "목에 칼이 들어와도.." "내 핸드폰이 도청당하고 있다.." "목숨 내놓고 앞장 서기로 했다. ." 이렇게 용감한 사람들이 왜 감옥에는 안 가고, 소송에는 왜 안 걸리는데? 그 인간 전향해 애국 코스프레 하는 인간 아니냐. 그 인간 황장엽 꼬붕, 조갑제 꼬붕 행세 많이도 했다. 내가 황장엽을 광수라 했더니 그 잘난 정보력 가지고지박사님이 참 훌륭하신 분인데 황장엽은 잘 못 찍은 것 같더라얼른 들으면 날 존중하는 것 같지만, 이 인간은 결정적인 사항에서 여러 사람들을 상대로 간첩을 옹호했다. 난 모함을 당하기는 했어도 단 한 마디 증거 없는 말 하지 않았다. 이 말 가서 그 인간에 전해라 

 

 

2018.10. 4.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021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70423 1099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6295 623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1602 474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2549 1625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3083 1090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0282 1037
공지 서적구입안내,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 지만원 2010-08-15 433421 1546
11014 메모해두자 김정은 환영위원회 이 종자들을!! 댓글(12) 새글 현우 2018-12-14 781 151
11013 28) 대법원 제1부 재판장 권순일, 대법관 이기백, 박정화, 김… 새글 지만원 2018-12-14 767 193
11012 사북탄광도 북한이 주도 지만원 2018-12-14 1329 254
11011 5.18은 북한군 소행(민족전선) 지만원 2018-12-14 1088 243
11010 대법원은 더 이상 대한민국 아니다 지만원 2018-12-14 1377 291
11009 5.18이 민주화운동이라는 것, 규명된 바 없다 지만원 2018-12-13 1277 287
11008 광주인들, 하루에 100번씩 지만원에 절해야 지만원 2018-12-13 1476 338
11007 광주판사김성흠: “청주유골430구는 공동묘지들에서 모은 것” 지만원 2018-12-13 1066 262
11006 광주판사김성흠: “안면인식은 육안으로 하는 거야, 컴퓨터는 무슨” 지만원 2018-12-13 853 209
11005 광주판사 김성흠: “전두환-CIA 모르는 5.18, 니가 뭘알아” 지만원 2018-12-13 903 226
11004 5.18에는 영웅이 없다, 택시기사가 영웅이다. 지만원 2018-12-13 965 253
11003 광주부장판사 김성흠의 월권재판:"내가 노숙자담요보다 더 전문가" 지만원 2018-12-13 1183 253
11002 변호사 200명 긴급성명, 김명수 내려와라 지만원 2018-12-13 1272 250
11001 언론 도배한 “김사복 빨갱이”와 그 의미 지만원 2018-12-12 1801 340
11000 임종석과의 결전 12월 20일, 오후2시 지만원 2018-12-12 2210 332
10999 항소이유서(정대협) 지만원 2018-12-12 780 151
10998 2018년-500만야전군 송년의 밤 (2018.12.7) 관리자 2018-12-10 1738 191
10997 항소이유서 (시안) -광주고등법원- 지만원 2018-12-09 1660 238
10996 바르샤바 1944, 대한민국 2018. (비바람) 비바람 2018-12-09 1453 281
10995 마주앙 –시- 지만원 2018-12-09 1720 289
10994 광주 부장판사 김성흠의 절룩이-곱추 판결 지만원 2018-12-08 1980 377
10993 2018년 송년행사는 사랑이었습니다 지만원 2018-12-08 1955 397
10992 뚝섬 무지개 영문 표지 지만원 2018-12-07 1337 26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