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용의 얼굴, 제73광수 얼굴 아니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지용의 얼굴, 제73광수 얼굴 아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05-21 12:31 조회6,876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지용이라는 광주사람, 자기가 제73광수라고 주장한다. 헬기사격을 목격한 최초의 증인이라고 언론들이 내세운다. 대낮에 600미터 떨어진 곳에서 헬기사격을 보았다면 수천-수만이 보았을 것이다. 아래에 두 가지 분석을 제시한다. 첫 부분은 노담(노숙자담요)이 제73광수를 오극렬 인민군 대장(당시 50세, 1930년생)으로 분석했다. 그런데 지용이라는 인간이 당시 38세였는데 자기가 50세로 보이는 오극렬이라고 주장한다. 언론들은 마치 그의 말이 사실로 증명된 것처럼 선동을 한다. 아래 분석표에서 보이듯이 당시 38세의 지용은 제73광수일 수 없다. 눈썹이 다르고, 구렛나루가 다르고 인중의 생김새(전자는 볼록렌즈, 후자는 오목렌즈)가 다르고 결정적인 것은 코의 생김새다. 제73광수는 오똑하고 콧대가 높은 반면 지용의 코는 문질러진 것처럼 납작하다. 제73광수의 코는 서양코처럼 끝이 뾰족한데 반해 지용의 코는 영락없는 돼지코 형상이다. 하늘을 향해 콧구멍이 열려있는 들창코인 것이다.

 

체포돼 가는 김인태  1933년생  

총을 든 71광수 황장엽  1923년생   

73광수  오극렬  1930년생

74광수 박림수 1950년생  

73광수라 주장하는 전라도 지용  1944년생(?)

 

 

====================================================================================

 

 

73 Compare JY 2.jpg

 

 

2018.5.21.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323건 10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053 북한군 600명 어디서 나왔나? -망언의 본질- 지만원 2019-03-28 5047 520
13052 특사단, 평화 쥐고 온 게 아니라 전쟁 쥐고 왔다. 지만원 2018-03-06 7169 520
13051 사이비 애국자들, 노숙자담요를 닮아라 지만원 2015-12-11 8263 520
13050 나는 낭중지추, 대통령도 국정원장도 내가 통제한다 지만원 2015-06-24 8459 520
13049 박지원도 나경원도 정의용도 동급의 무식자들 지만원 2019-04-05 3867 519
13048 황장엽과 지만원 지만원 2019-02-28 4583 519
열람중 지용의 얼굴, 제73광수 얼굴 아니다 지만원 2018-05-21 6877 519
13046 미군은 땅굴 위치 알고 있다 지만원 2018-01-10 7541 519
13045 점점 처참하게 무너지는 민주화성지 5.18광주 지만원 2013-12-19 10835 519
13044 5.18 총력전 위해 커밍아웃하는 붉은자들 지만원 2019-01-17 4628 518
13043 지만원은 이 시대 영웅으로 부각돼야 합니다. 지만원 2018-11-25 5302 518
13042 대통령이 못 하는 일, 조선일보 폐간, 우리가 하자 지만원 2016-09-02 7773 518
13041 국민여러분께, 군-경 여러분께 간절히 호소합니다! 지만원 2014-05-09 9157 518
13040 돌아온 야인시대 지만원 2013-11-25 11751 518
13039 남재준 시원하게 잘한다. 지만원 2013-06-23 12915 518
13038 나의 선언: 국정원이 간첩집단! 지만원 2017-02-05 10752 517
13037 조갑제와 전라도의 합창, “광수는 조작” 지만원 2015-07-21 10707 517
13036 공무원이 가축인가? 세종시 용도 변경 급선무 지만원 2014-07-02 8265 517
13035 전라도로부터 압박 받는 나경원 지휘부 지만원 2018-12-18 5875 516
13034 인민군 판사들이 쓴 5.18 판결문 지만원 2012-08-09 19553 516
13033 지만원 고소한 자들 무고로 고소할 것 지만원 2019-02-12 4926 515
13032 “5.18과 문재인”, 이 글자를 하늘 높이 띄웁시다. 지만원 2019-01-31 4169 515
13031 북한과 ‘뒷구멍 거래’하는 주사파 정부 지만원 2018-08-05 6143 515
13030 애국국민들께 호소합니다 지만원 2017-10-26 9654 515
13029 국가가 5.18역사의 진실탐구 노력에 가한 탄압-학대 사실 지만원 2015-12-26 7879 515
13028 언론들 북에 떠는 이유: 사장들이 정조를 바쳤기 때문 지만원 2015-07-16 11868 515
13027 김무성, 다 된 밥에 재 뿌렸다! 지만원 2013-12-30 9308 515
13026 노무현 일당의 여적행위 지만원 2013-06-21 12167 515
13025 조갑제 정복하는데 15년 걸렸다 지만원 2019-03-19 5688 514
13024 5.18전선, 전황브리핑 지만원 2019-03-03 4064 5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