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4일 한겨레 정유경 기자, '가짜뉴스' 썼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11월 4일 한겨레 정유경 기자, '가짜뉴스' 썼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11-04 14:24 조회1,44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114일 한겨레 정유경 기자, '가짜뉴스' 썼다   

 

114() 한겨레가“‘태극기 갈등에 기름 붓는 지만원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길게 썼다. 기사에 의하면 지만원이 한국당 의원들을 방마다 찾아다니면서 자기를 규명위원으로 선정해 달라고 로비를 하고 다녔다는 말을 한국당 사람들이 해주었다고 한다. 한겨레가 지어서 한 소리인지 진정 그런 사람이 있었는지는 한겨레 정유경 기자(edge@hani.co.kr)만 안다.

 

그런데 나는 정유경 기자 류의 상상 속에 있는 사람이 아니다. 나는 규명위원에 들어가도, 안 들어가도, 상관없는 사람이다. 곧 죽어도 나이 어린 정치인들의 방을 기웃거리며 찾아다니는 레밍족이 아니다. 5.18의 진실을 밝혀 놓은 상태에서 내가 왜 젊은 정치인들을 상대로 구걸을 하고 다닌다는 말인가? 나는 김대중이 장관을 하라고 여러 차례 사람을 보냈어도 하지 않은 사람이다. 2000년 총선 때에는 신한국당 부총재 홍사덕이 과천 호프 호텔 7층 커피숍에 두 차례나 찾아와 전국구를 하라, 정책위 위원장을 맡아 달라 했어도 정중히 거절했다. 빨갱이들은 모두가 다  양아치 수준이라 이 지만원도 그런 류의 사람이라고 상상하는 모양이다. 이 양아치 인간들아, 이 지만원은 곧 죽어도 고고하게 산다.

 

애국국민들이 자발적으로 나서서 한국당 사람들을 찾아다녔을 수는 있을 것이다. 나는 나의 공치사든 다른 사람들의 공치사든 공치사를 싫어하는 사람이다. 그래서 애국국민들은 나에게 알리지 않고 국가를 위해 애국활동을 할 수 있다. 한겨레 정유경 기자는 지만원이 로비를 했는지 다른 애국자들이 지만원을 위해 의원들을 찾았는지명확히 써라. 정유경 기자는 국회 의원회관에 가서 출입자 명단을 조사해보라, 지만원이 단 한 의원이라도 찾아갔는지. 아래는 한겨레 정유경 기자의 글이다,

 

다만 복수의 의원실 관계자들은 지씨가 국방위 소속 의원들의 방을 찾아다니며 자신을 진상조사위원으로 추천해달라는 로비를 꾸준히 펼쳐왔다고 말했습니다. “특별법이 통과된 뒤 지만원 박사가 국방위 위원들을 찾아와 ‘5·18의 진상을 밝힐 수 있게 도와달라고 부탁했다. 하지만 의견이 엇갈려 위원 내정 단계까진 가지 못했다.” “당시 국방위원 방을 방문할 때면 일부 인사들과 함께 왔는데, 그걸 소위 이라고 부르는 것 같다. 만나주지 않는 것도 무리 아니었겠느냐.” “정확히 어떤 의원이 추천했는지는 기억나지 않는다.”

 

실제로 당 내에서는 지씨가 한국당 몫의 조사위원으로 거론되는 데 대한 우려 목소리가 컸다고 합니다. 군사평론가이자 극우 논객인 지씨는 “5·18은 북한군이 개입한 폭동이라는 주장을 펼쳐 보수 진영 내에서도 갈등을 빚어 온 인물입니다. “북한군 개입 주장에 동조하는 것은 위험하다애국보수진영에 경고한 조갑제 <조갑제닷컴> 대표와 대립했습니다. (관련 기사 보기 : 지만원 조갑제 나와라안 나오면 내가 이긴 것”) “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politics/polibar/868689.html#csidx3432fec1eff67f3a98d62e7200f3e2a 

 

한겨레 정유경 기자, 이름을 보면 여성인 것 같은데, 여성의 생명인 깔끔함의 이미지를 지키려면 쌍것들처럼 가짜뉴스썼다는 오해를 받지 말아야 하지 않겠는가? 국회의원회관의 출입기록을 확인해서 지만원이 누구를 만나려고 출입했는지 확인한 후 기사를 다시 쓰기 바란다. 나는 정문으로만 다니는 사람이지 뒷문으로 다니는 사람 아니다. 그래서 왔소, 갔소가 분명한 사람이다.

 

2018.11.4.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158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73047 1140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8178 674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3042 513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3893 1670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4284 1119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1789 1065
공지 서적구입안내,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 지만원 2010-08-15 435101 1571
11151 5.18유공자들이 5.18조사위? 제정신인가 새글 김제갈윤 2019-01-20 521 153
11150 문재인청와대,자격미달자를 5.18조사위 위촉 댓글(1) 새글 김제갈윤 2019-01-20 448 95
11149 탈북광수들의 나이 속이기 증거 새글 지만원 2019-01-20 628 161
11148 지만원을 고소한 탈북자들, 스스로의 무덤 팠다 새글 지만원 2019-01-20 1065 211
11147 장진성 때문에 다른 탈북스토리도 의심받아 새글 지만원 2019-01-20 717 180
11146 518증언 정의환 전 공무원 신변위협 미국대피한다. 증언내용 자막… 새글 제주훈장 2019-01-20 1017 211
11145 지만원은 김진태를 지지합니다. 지만원 2019-01-19 2131 458
11144 1-2월 행사-재판일정 지만원 2019-01-19 804 188
11143 5.18 당시 전남도청 보건과 공무원 정XX 증언 지만원 2019-01-19 744 158
11142 5.18 대국민공청회-19일 동화면세점-집회 (뉴스타운-TV) 관리자 2019-01-19 540 112
11141 5.18 북한군개입은 진실-18일 프레스센터-지만원박사 발제 관리자 2019-01-19 354 78
11140 제589광수 주 싱가폴 북한대사 정성일 지만원 2019-01-19 1361 251
11139 민주당 손혜원 의원의 '목포의 눈물'(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9-01-18 1310 258
11138 5.18 북한군 개입 대국민 공청회 - 한국프레스센터 - [뉴스타… 관리자 2019-01-18 1391 204
11137 5.18 북한군 개입 (19일-토요일) 대국민공청회 관리자 2019-01-17 2554 401
11136 2013.6.10. 광주인들의 집단 난동 지만원 2019-01-17 1547 196
11135 5.18댐 붕괴, 전국에 퍼지는 유튜브 봉화 (유튜브전사-동영상) 지만원 2019-01-17 2849 338
11134 5.18 총력전 위해 커밍아웃하는 붉은자들 지만원 2019-01-17 2500 505
11133 무섭고.슬프고, 화납니다. 이정도일줄, 이걸 보고도 분노하지 않으… 제주훈장 2019-01-16 3131 360
11132 북한에 국민몰래 보낸 쌀로 예상되는 사진포착!(현우) 현우 2019-01-16 2708 456
11131 5.18북한군 공청회로 대한민국과 한국당 판도 바꿀 것 지만원 2019-01-16 1910 386
11130 외신기자들과 선이 닿는 분들께 긴급 요청 지만원 2019-01-16 1910 325
11129 서정갑의 발광 (서정갑은 이 글을 널리 전파하고 있음) 지만원 2019-01-16 1805 23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