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산된 ‘태극기집회’에 대한 의견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분산된 ‘태극기집회’에 대한 의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11-04 16:39 조회2,33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분산된 태극기집회에 대한 의견

 

서울역에서 열리는 애국당 집회에 대해서는 의견이 아직 없습니다. 그 외에 교보문고, 면세점, 대한문 집회가 있습니다. 저는 드문드문 했지만 이 후자 3개 집회에 공평하게 다니면서 연설을 한 바 있습니다. 그 동안 집회 주최 측들에 대한 잡음들이 꽤 있었지만, 저는 섣불리 끼어 들 수 없어서 신중하게 관망만 해왔습니다.

 

최근 김성태가 5.18진실 규명 찬스에 지만원을 무단으로 그리고 독단으로 배제시키면서 태극기 세력과 한국당 사이에 심각한 균열이 생기고 있습니다. 이런 차제에 한국당 일각에서는 태극기 포용론이 일고 있는 모양입니다. 여기에는 두 가지 측면이 있습니다.

 

1. 애국국민의 한국당 대거 입당: 많은 애국국민들이 한국당에 입당원서를 내고, 매월 1,000원씩 3개월을 내면 발언권과 투표권이 있다 합니다. 한국당을 개조시키려면 애국국민들이 한국당에 대거 가입하여 악화를 구축하는 길이 매우 좋을 것 같습니다.

 

2. 지만원과 500만야전군과  뉴스타운 그리고 5.18 진실 관련 모임들은 교보문고 집회 선택: 태극기 단체들 중에는 제가 어느 단체라고 적시할 수는 없지만, 집회의 규모를 무기 삼아 주최 측 간부들이 정당과 정치적 딜을 하는 현상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규모가 커지만 그 모임을 주도하는 한-두 사람이 그걸 업고 정치적 딜을 하는 모습은 우리가 과거에 늘 보아왔던 추태였습니다. 결국 애국하려고 모임에 왔던 분들은 이용만 당한 결과가 되는 것입니다. 

 

걸레는 빨아도 걸레, 한번 빨갱이는 영원한 빨갱이, 이는 제가 신봉하는 빨갱이 이론입니다. 그런데 어느 한 모임이 최근 몸집을 불리기 위해서인지 과거에 골수 빨갱이 하던 사람들과 손을 잡고 있는 것을 확인하였습니다. 더구나 주최자는 걸레는 빨아도 걸레라는 사실을 늘 주장해 왔으면서도 그 걸레들을 영입하여 모임의 규모를 키우고 있습니다. 이는 참으로 위험한 현상입니다.

 

저와 500만야전군과 여러 개의 5.18진실 관련 단체들 그리고 뉴스타운은 이제까지 관망한 결과를 토대로 매주 토요 집회에 나가기로 하였습니다. 그런데 참여할 집회는 교보문고집회입니다. 거기에는 500만야전군 회원들이 많이 있고, 육사 22기 동기생들이 많이 있고, 같은 동기인 이상진 박사가 500만야전군 핵심 발기인이자 간부입니다. 그래도 저는 지난 여러 달 동안 이런 사사로운 인연에 연연하지 않고 냉정하게 거리를 두면서 관찰만 해왔습니다. 그리고 어제(11.3)까지의 관찰 결과를 토대로 이런 결심을 하게 되었습니다. 뉴스타운도 매주 나와 현장 중계를 할 것입니다.

 

교보문고 집회는 행진을 하지 않습니다. 구호를 외치는 것도 최소한으로 하고, 냉철하게 시국을 진단하는 학습 모임의 성격으로 운영하기로 방침을 정하였기에 기꺼이 참여하는 것입니다. 저와 뉴스타운은 모임의 운영에 절대 관여하지 않습니다. 학습에 조금이라도 기여하기 위하고 이를 유튜브 방송을 통해 널리 전파하기 위해 참여하는 것입니다.

 

옛날 히틀러는 거리 연설 22개월 만에 총통이 되었습니다. 독일 사람들이 왜 그를 따랐습니까? 구호가 아니라 신선한 내용이 있는 학습 때문이었습니다. “거기에 가면 들을 게 있다. 신선하다루즈벨트 대통령의 노변정담도 유명하지 않습니까? 그들이 구호를 외치고 거리행진을 하였나요? 아닙니다. 학습이었습니다. 교보문고 모임이 학습의 명소가 되기를 기대해 봅니다.

 

2018.11.4.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158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73046 1140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8178 674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3041 513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3893 1670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4284 1119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1789 1065
공지 서적구입안내,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 지만원 2010-08-15 435099 1571
11151 5.18유공자들이 5.18조사위? 제정신인가 새글 김제갈윤 2019-01-20 480 143
11150 문재인청와대,자격미달자를 5.18조사위 위촉 댓글(1) 새글 김제갈윤 2019-01-20 414 87
11149 탈북광수들의 나이 속이기 증거 새글 지만원 2019-01-20 595 153
11148 지만원을 고소한 탈북자들, 스스로의 무덤 팠다 새글 지만원 2019-01-20 1041 203
11147 장진성 때문에 다른 탈북스토리도 의심받아 새글 지만원 2019-01-20 706 179
11146 518증언 정의환 전 공무원 신변위협 미국대피한다. 증언내용 자막… 새글 제주훈장 2019-01-20 1000 208
11145 지만원은 김진태를 지지합니다. 지만원 2019-01-19 2123 457
11144 1-2월 행사-재판일정 지만원 2019-01-19 801 187
11143 5.18 당시 전남도청 보건과 공무원 정XX 증언 지만원 2019-01-19 742 158
11142 5.18 대국민공청회-19일 동화면세점-집회 (뉴스타운-TV) 관리자 2019-01-19 538 112
11141 5.18 북한군개입은 진실-18일 프레스센터-지만원박사 발제 관리자 2019-01-19 354 78
11140 제589광수 주 싱가폴 북한대사 정성일 지만원 2019-01-19 1359 250
11139 민주당 손혜원 의원의 '목포의 눈물'(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9-01-18 1310 258
11138 5.18 북한군 개입 대국민 공청회 - 한국프레스센터 - [뉴스타… 관리자 2019-01-18 1391 204
11137 5.18 북한군 개입 (19일-토요일) 대국민공청회 관리자 2019-01-17 2554 401
11136 2013.6.10. 광주인들의 집단 난동 지만원 2019-01-17 1547 196
11135 5.18댐 붕괴, 전국에 퍼지는 유튜브 봉화 (유튜브전사-동영상) 지만원 2019-01-17 2849 338
11134 5.18 총력전 위해 커밍아웃하는 붉은자들 지만원 2019-01-17 2500 505
11133 무섭고.슬프고, 화납니다. 이정도일줄, 이걸 보고도 분노하지 않으… 제주훈장 2019-01-16 3130 360
11132 북한에 국민몰래 보낸 쌀로 예상되는 사진포착!(현우) 현우 2019-01-16 2707 456
11131 5.18북한군 공청회로 대한민국과 한국당 판도 바꿀 것 지만원 2019-01-16 1909 386
11130 외신기자들과 선이 닿는 분들께 긴급 요청 지만원 2019-01-16 1910 325
11129 서정갑의 발광 (서정갑은 이 글을 널리 전파하고 있음) 지만원 2019-01-16 1805 23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