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꾼들 중 똑똑한 놈 한 놈도 없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정치꾼들 중 똑똑한 놈 한 놈도 없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11-05 21:48 조회1,81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정치꾼들 중 똑똑한 놈 한 놈 없다

 

       역사는 어제의 집합, 교훈이 매장돼 있는 금광

 

역사란 무엇인가? 교훈을 얻는 곳이다. 어제의 잘못을 발견해 내고 내일 무엇을 고칠 것인가를 배우게 하는 광맥이 역사다. 정치하는 놈들 중에 이 사실을 아는 인간들이 눈에 보이질 않는다. 이 세상에서 가장 귀중한 자산을 쓰레기로 버리는 인간들이 한국인간들이다. 머리가 생기다 만 정치꾼들아,

 

해방직후 일본 기업은 토의를 통해 어제 무엇을 잘못했는지 찾아냈다. 토의를 기막히게 잘 진행해야 금을 캘 수 있는 것이다. 무엇이 잘못인지를 알아야 내일 무엇을 어떻게 개선시킬 것인지를 생각해낼 수 있다. 종전직후 일본인들도 토의를 할 줄 몰랐다. 일본의 통계적 품질관리 학자인 가오루이시까와 박사가 토요타를 시발로 토의하는 방법을 훈련시켰다. 이것을 QCC라 했다. 그 후 지금까지 일본의 토의문화가 전국적으로 발전해 왔고, 일본을 세계 제1의 품질 국으로 발돋움시켜 준 것이다.

 

          이 잡놈들아, 일본의 배우는 방법을 배워라

 

미국이 낳은 통계적 품질관리 대가들을 줄줄이 모셔다가 수학적 품질관리 기법을 학습한 일본인들은 여기에 멈추지 않고 어깨띠를 메고 거리에 나갔다. “제발 저희 회사 제품에 대해 부족한 점을 지적해 주십시오고객의 안목과 아이디어를 구하러 다녔다. 원자탄 세례를 받고 미국에게 무릎을 꿇었다. 몸으로만 무릎을 꿇은 것이 아니라 마음도 꿇었다, “미국이 잘났고 일본이 못나서 당했다. 잘만 미국을 배워야 한다깃발을 들고 줄줄이 미국으로 건너가 멸시를 받으면서도 미국 사회를 배우고 미국 공장을 배웠다. 이것이 일본의 배우는 방법이고 자세다. 정치하는 개자식들아, 뭣 좀 알고 정치해라. 네놈들이 뭘 안다고 이 세상에서 지가 젤 잘났다고 고개 빳빳이 세우며 배운 사람들 멸시하는가?

 

박태준에게 포항제철 지어준 신일본제철 향해 낼부터 무릎 꿇고 절하라, 이 잡놈들아  

 

네 놈들이 지금 하고 있는 짓거리가 바로 옛날 네놈들의 선조들이 했던 못난 짓이었다. 이 따위 못난 짓 하니까 일본에 당연 먹힌 것이다. 그나마 일본에 먹혔으니 망정이지 중국이나 러시아에 먹혔으면 네놈들은 지금 중국이나 러시아 변방에서 천대받으면서 살고 있을 것이다. ? ‘한국은 언제나 피해자’? 겨우 이런 말로 난 척해 보려는 못난 인간들이 국회에 우굴 거리고 있는 것을 보면, 국회가 바글거리는 구더기 통 같이 보인다.

 

많이 배운 사람 또라이로 몰고, 사람들 접촉 못하도록 연금시켜놓는 인간들이 네놈들이다. 국회에 출근해 넥타이 매고 있으니 모두가 네놈들 밑으로 보이느냐? 이런 무지 몽매한 인간들이 옛날 사도세자 이야기에는 왜 눈물을 떨구는가? 눈깔에 보이는 것만 볼 줄 아는 인간들, 앞으로 조금 남고 뒤로는 왕창 밑지는 장사만 하는 머저리들, 세상 돌아가는 흐름조차 인지하지 못하는 까막눈깔들 가지고 무슨 놈의 금배지냐? 무능한 장사꾼은 회계장부의 숫자만 보지만 유능한 경영인은 보이지 않는 비용, 보이지 않는 이익을 볼 줄 안다.

 

강제징용 판결한 법관놈들, 거기에 놀아나는 특히 한국당 정치꾼들, 내일부터 일본을 향해 무릎 꿇고 포항제철 지어준 신일본제철 어른들을 향해 큰절을 하라. 1978년 중국 등소평이 신일본제철 공장을 둘러 본 후 미무라 아키오회장에게 중국도 이런 제철소 하나 지어달라 부탁했지만 미무라 아키오회장은 중국에는 박태준이 없다는 말로 거절했다 하지 않는가? 대법원의 대법관 자식들, 국회의원 자식들, 나라의 뿌리부터 공부 좀 해라. 그러니까 10년 전 '이당 저 당 할 것 없이' 설문조사를 하니까, 모든 국회의원들이 가장 존경하는 인물이 김구 한 사람 밖에 없다 하지 않았는가? 천하의 무식한 놈들, 이런 학습없는 인간들이 대법관하고 국회의원 하니 세상이 이리도 답답한 것이 아니겠는가?  배워라 좀 배워, 난 천재소리 듣던 박사였는데도 매일 학습한다. 이 돼지 같은 잡놈들아,  나를 골방에 연금시킬 생각말고 나를 본따서 학습하는 자세를 길러라. 선진국 사람들은 스승을 찾아다닌다는데 네놈들은 겨우 지만원을 또라이로 매도해 연금시키는 것이 인생의 과업이더냐?  저전거 점포로 시작해 오늘의 파나소닉의 신화를 이룩한 마쓰시타고노스케, 그는 늘 스승을 찾았다 하지 않던가? 스승을 자주 찾았기에 그는 일본국민의 교사요 위대한 사상가가 되지 않았던가? 금배지 달았으면 고개부터 숙이고 배울 사람 찾아다녀라, 거드름 피우지 말고. 이 잡놈들아. 

 

Among the Political Gang, There Is Not a Single Wretch Bright

 

History Is a Collection of Yesterdays, A Vein of Gold Where Instructions Are Buried.

 

What is history? It is where we learn lesson from. The vein of ore that teaches us to find out yesterday's fault and what to correct tomorrow is the very history. Among the poor wretches of politicians, not a poor wretch who may know this fact comes to my sight. The people who throw away the most precious asset in the world into trash can is Korean politicians. You politician gangs who have only half-grown head.

 

After the liberation in 1945, Japanese enterprises found out what mistakes they made yesterday through discussion. You can mine gold only after you do an excellent discussion. You can figure out what and how you will make better tomorrow only after you found out what was wrong. After the war, Japanese didn't know how to do discussion. Doctor Kaoru Isikawa, statistical quality control scholar in Japan, began to train how to do discussion from in Toyota Company. It is called QCC. From then up to now, Japanese discussion culture has been improved all across the nation, which put Japan on the top QCC country.

 

You Dissolute Wretches, Try to Learn Japan's Way of Learning

 

Japan invited statistical quality control masters of America all in rows and learned mathematical quality control technique from them. But they didn't stop there. They took to the street with shoulder strips on their shoulder and asked, "Please point out what is unsatisfactory about our company's product". They went around looking for customers' idea and sense of discrimination. Years before, they received a volley of atomic bomb to kneel down to America. They knelt down not only with their own body, but mind too. "America was born-bright but Japan was born-stupid, so we were defeated. We have to learn from the born-bright America". They crossed over to America holding banners in row after row. There they learned about American society and American factory even under contempt. This is Japan's way of learning and posture of learning. You cursed bastards of politicians. You do something of politics only after you learned something. What do you know so much to pretend you are born the most distinguished in the world and stiffen your neck upright to despise the learned gentleman?

 

You Kneel Down and Make Bow to New Japan Steel Co. From Tomorrow Who Helped Build Pohang Steel Co. for Park Tea-Joon, You Dissolute Wretches

 

The absurd things you are doing now is exactly the same follies that you dissolute wretches' grandfathers were doing a century ago. Because they committed such follies, so they were eaten by Japan as a matter of course. However, things were better to have been eaten by Japan. If Korea was eaten by China or Russia, then you dissolute wretches would be living in remote corner of China or Russia under contemptuous treatment. What? Korea was always a sufferer? When I come to see the National Assembly is alive with born-stupid wretches assuming airs of importance merely with this word, the National Assembly looks to me like a dirty bucket swarming with maggots.

 

It is not other than you dissolute wretches that denounce the learned gentleman as a weirdo and put him in confinement unable to contact other people. As you are in your office in the National Assembly building wearing a necktie, so all the people are looked to be going around beneath your feet to your eye now? Why are these ignorant and unenlightened wretches tearing down at the old story of Sahdo-prince shown on TV? The poor wretches who can see only what meets their eyes, the fool wretches who are doing business earning small frontward and losing much backward, the poor wretches who have eyes of ignoramus and have no idea on how the world is going around, then what is the use of golden badge for all these dissolute wretches? An incompetent merchant can see only the numbers in account book, but a competent business administrator can see invisible cost and profit. The dirty ass of judges that made decision on the case of forcible commandeering, especially the political gang of Liberty Korea Party who are dancing to their tune, from tomorrow you kneel down toward Japan and make big bow to the elder gentlemen of New Japan Steel Co. who helped to build Pohang Steel Co.. There was a saying that in 1978, Dung Soh-Pyong of China took a look around the factory of New Japan Steel Co. and asked the chairman 'Mimura Akio' to help build this magnitude of factory in China, but wasn't it said that the chairman refused by saying, "There is no Park Tae-Joon in China". You poor wretches of Supreme Court judge, you ass wretches of National Assembly member, just start to study from the root (basis of foundation) of this country. As things are such, when they conducted a survey ten years ago targeting the whole politicians of this and that party together, wasn't it the outcome that Kim-goo was the only figure whom all the members respected the most? Ain't it so stuffy the world is because this kind of ignoramus, no-learned poor wretches are conducting the job of Supreme Court judge and National Assembly member? Try to learn, more even a line. I am studying everyday even though I was a doctor being called a genius. You dissolute wretches no more than swine. Stop trying to confine me in a back room but try to build a posture of study modeling after me. People of advanced countries are said to go around looking for mentors, but is it your mission in your life to denounce Jee Man-Won as a weirdo and put me under confinement? 'Matzushida Konoske' who started from a bicycle store and built up the mythical Panasonic of today, wasn't it said that he was always looking for mentors. As he looked for his mentors quite often, so it made him a teacher of Japanese people and great philosopher. Once you put gold badge on you, you bow your head and go around looking for someone you can learn from. Stop assuming airs of importance right now, you dissolute bastards.

  

2018.11.5.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944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69197 1066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5252 576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0936 452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1699 1594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2082 1073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89406 1018
공지 서적구입안내,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 지만원 2010-08-15 432074 1528
10937 지만원은 한국판 갈릴레오 새글 지만원 2018-11-20 416 91
10936 11.25(일) 채명신사령관 제5주기 추모식에 나갑니다 새글 지만원 2018-11-20 507 139
10935 이봉규TV-지만원박사 출연 관리자 2018-11-19 1133 169
10934 위기에는 위장애국자 번성한다 지만원 2018-11-18 2085 403
10933 빨갱이 없는 세상 살고파 만든 폭탄, 왜 외면하나? 지만원 2018-11-18 2029 396
10932 인력동원 긴급공지 지만원 2018-11-18 2135 329
10931 소장(최진봉-이현종) 손해배상청구의 소(3) 지만원 2018-11-18 551 135
10930 소장(최진봉-이현종) 손해배상청구의 소(2) 지만원 2018-11-16 931 190
10929 소장(최진봉-이현종) 손해배상 청구의 소(1) 지만원 2018-11-16 831 191
10928 5.18호위무사 정규재의 정체를 심히 의심한다 지만원 2018-11-15 3330 455
10927 5 .18유공자들, 사익 위해 반국가 카르텔로 뭉쳤다 지만원 2018-11-15 2380 424
10926 종북반역간첩 정부, 김자점 이래 최초의 능지처참 대상 지만원 2018-11-15 2120 426
10925 김성태 규탄 논리를 전파합시다 (일조풍월) 일조풍월 2018-11-15 1071 229
10924 김성태 대표의 편향적이고 극단적인 5.18관련 주장 진실한사람 2018-11-15 988 157
10923 오늘 한국당 공모에 신청서를 냈습니다 지만원 2018-11-15 2169 397
10922 김성태의원 2차 규탄집회 실시간방송(GZSS TV) 관리자 2018-11-14 1160 182
10921 지만원 Vs. 김성태, 귀족-천민 전쟁(11.14.오후2시) 지만원 2018-11-14 1730 376
10920 최진봉-이현종 각 1억원 소장 결론 지만원 2018-11-13 1169 269
10919 김성태 머리 어떻게 이 정도로 나쁠 수 있나? 지만원 2018-11-13 2404 431
10918 한국당 김성태의원 2차 규탄집회 안내!(11/14일) 현우 2018-11-12 1491 290
10917 김성태 주거지 및 지역구 1개월 규탄시위 동참바람 지만원 2018-11-12 1600 328
10916 지만원 배제한 5.18위원회, 법적으로 불성립 지만원 2018-11-11 2038 386
10915 5.18진상규명의원회 발족정지가처분신청(초안) 지만원 2018-11-11 1312 27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