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연자실 속에 보이는 한 가닥 희망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망연자실 속에 보이는 한 가닥 희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11-25 18:07 조회4,35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망연자실 속에 보이는 한 가닥 희망


얼마 전 문재인은 음주운전이 살인행위라며 엄벌을 강조했습니다. 그런데 문재인 사실상의 상관 임종석의 오른 팔로 의전비서를 담당하던 김종천이라는 인간이 1123일 자정(00:35)에 여성들을 태우고 알코올 농도 0.120 상태로 운전을 했다가 적발됐습니다. 이는 하나의 돌발사건이 아니라 문재인이 이끄는 패거리들의 본질을 잘 나타내 주는 난잡한 문화의 거울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이런 자들이 적화통일을 위해 속도를 높이고 있는 것입니다.

 

휴전선은 완전 파괴되어 방어 자체가 불가능하게 돼 있습니다. 군도 완전히 파괴되어 전투능력 자체를 상실하고 있습니다. 이제 이 나라 군대를 가지고는 이 나라를 지킬 수 없습니다. 지금쯤은 아마도 한강교 31개 밑에 방수용 수중 폭탄이 매설돼 있을지도 모릅니다. 한강하구를 완전히 열어주고 해도와 수로까지 마련해 주었으니까요. 1985년 이웅평이 제게 설명해 주었습니다. 북한 조종사들은 매일 한강교 파괴 전략과 전술에 대해 토론을 한다고 했습니다. 이제는 북괴가 전투기를 보내 한강교를 폭파할 필요가 없어 졌습니다. 한강교가 폭발되면 이나라 군대 모두가 포위되어 전쟁의지를 상실합니다. 여기가 바로 종말입니다. 이런 생각하는 군인들 아마 없을 것입니다. 저는 1985년 이웅평과 아침부터 밤 12시까지 술까지 마시며 3일 동안, 그리고 신중철과 또 다른 3일 동안 많은 대화를 했기에 이런 생각을 하는 것입니다.

 

한강 최하단의 수중보는 아마 수백억 원을 들여 구축했을 것입니다. 이 멀쩡한 보를 스스로 또 다른 수백억을 들여 파괴하는 이유가 바로 이런 음모와 결부돼 있을 것입니다. 지금으로서는 이에 대해 아무런 대책이 없어 보입니다. 오로지 하늘이 미국을 움직여 주시기만을 바랄 뿐입니다. 그런데 실 낱 같은 희망이 보이기는 합니다. 저들의 형편없는 실체가 드러나면서 많은 국민들이 정신 치리고 깨어나고 있으며 그 속도가 빨라지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A Ray of Hope Visible through Great Despair

 

Sometimes ago, Moon Jae-In emphasized drunken drivers should get severe punishment saying that this driving is murder. But a Presidential Protocol Secretary Kim Jong-Chon, who is acting as right arm of Lim Jong-Sok, the actual chief of Moon Jae-In, was caught by police at midnight November 23 when he was drunken driving in the state of alcohol concentration 0,120, taking a woman in his car. This is not a sudden incident, but a mirror of disorderly behaving practices which shows more than most the basic nature of their gang led by Moon Jae-In.

 

The Cease-Fire line is now completely destroyed, which resulted in the state of total defenseless. Armed Forces are also totally destroyed and they are losing combat capabilities. Now it is impossible to defend this country with the Armed Forces of this country. Supposedly by now, North Korean waterproof underwater bombs might have been planted under the 31 bridges over Han-River. That‘s because South Korean Army already opened the whole estuary of Han-River for them, and even provided marine chart and waterways for them. In 1985, a North Korean pilot defector Lee Woong-Pyong explained to me. North Korean pilots said that they had discussion everyday on the strategy and tactics for destroying Han-River bridges. Now North Korea don’t have to send fighters and bombers to destroy the bridges over Han-River. Once Han-River bridges are destroyed, Armed Forces of this country will be surrounded by the enemy, thereby they will lose their spirit to fight. Then, this is the end. Perhaps there would be no military man who has thought of this. I come to think of this as I made a conversation with Lee Woong-Pyong three days in a row from morning to 12 O‘clock at night in 1985, and also made a lot of conversation with the then defector Shin Joong-Chol for another consecutive three days.

 

The underwater dam at the lowest end of Han-River might have cost tens of billion won. The reason why they spend another tens of billion won to destroy this intact dam may have connection with this conspiracy. We only hope the Divine help the US to take action on it. At this moment, a ray of hope looks visible. It is the fact that, as the absolutely foolish basic entity of them begins to reveal itself, many people are coming to their sense, getting to know better undeceived, and the speed is getting faster.



2018.11.25.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821건 5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701 전라도 출신 공무원 많아서 이꼴 됐다 지만원 2014-05-04 10713 563
11700 김정은의 숙명, 말려서 피할 일 아니다 지만원 2017-11-29 6727 563
열람중 망연자실 속에 보이는 한 가닥 희망 지만원 2018-11-25 4355 563
11698 코피작전은 기만술 지만원 2018-02-04 5310 562
11697 2월 22일 광화문 5.18학습집회 후기 지만원 2019-02-23 3569 562
11696 ‘5.18전선’ 애국사령부 계보를 밝힌다. 지만원 2019-03-02 3779 561
11695 문재인의 내전 선포, 제2의 킬링필드 의지 드러내 지만원 2019-03-25 3472 561
11694 검찰에서도 병원에서도 전라인들에 포위된 지만원 지만원 2013-01-28 17050 560
11693 병신육갑하는 청와대 지만원 2013-05-13 19730 560
11692 원칙의 대통령, 도둑질 해온 광주티켓 반납하라! 지만원 2013-07-21 12398 559
11691 전쟁은 난다. 하지만 대비는 필요없다 지만원 2017-12-04 9588 559
11690 본적표시, 자동차번호판 지역표시 부활하자! 지만원 2013-10-29 13639 558
11689 말문이 막힌다 지만원 2017-12-16 6837 558
11688 지만원의 ‘10일 전투’ 출전 선언 지만원 2019-01-30 3365 558
11687 김병준, 대한민국 위해 목숨 바친 의인 처벌한 네놈, 내가 죽인다… 지만원 2019-02-15 4554 558
11686 빨갱이 세력, 별거 아니다. 국민은 일어나라 지만원 2016-08-01 5654 557
11685 부탁드립니다 지만원 2017-09-10 5494 557
11684 문재인, 왜 종전선언에 저토록 촐싹대나? 지만원 2018-08-13 5878 557
11683 황교안은 위장한 문재인 부역자 지만원 2019-02-11 4234 557
11682 김진태는 패했는가? 그에게는 할 일 많다 지만원 2019-02-27 3658 557
11681 대통령님, 이게 뭡니까?(수정한 글) 지만원 2010-11-24 22570 556
11680 박근혜, 혼자만 원칙 하나? 현충원이 대통령 무시 지만원 2013-03-13 15886 556
11679 채동욱 더 이상 DNA 타령 말라, 게임은 끝났다 지만원 2013-10-01 13842 556
11678 부천 원미경찰서로부터 받은 황당한 전화 지만원 2010-11-25 26728 555
11677 박근혜와 맞짱 뜨자는 채동욱! 지만원 2013-09-16 12427 555
11676 5.18철옹성 호위하는 인민공화국과 펜과의 전쟁 지만원 2018-06-19 5068 555
11675 밀회 나눈 나경원과 변장군 지만원 2019-01-11 5535 555
11674 김장수-김관진, 가면 벗고 퇴장해야 지만원 2013-10-05 13234 554
11673 김정은 제거 작전 카운트다운에 돌입 지만원 2016-09-19 7275 554
11672 안철수 분석 지만원 2011-09-13 20364 55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