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들이 찾는 리더는 없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당신들이 찾는 리더는 없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12-02 00:43 조회2,057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당신들이 찾는 리더는 없다

 

문재인을 중심으로 똘똘 뭉친 국가도둑놈들은 차고 넘치는데, 이에 대항해 싸우고 싶어 하는 국민들을 지휘할 리더가 없다. 답답한 국민들은 저마다 외친다. 이승만이 다시 나와야 하고 박정희가 다시 나와야 한다고, 한국당이 거듭 태어나야 하고, 장군들이 단결해 앞장 서야 한다고. 하지만 이런 소리는 세월을 의미 없이 허송하는 사람들의 넋두리일 뿐이다. 자기가 할 수 없는 일, 남에게 바라지 말라. 내가 할 수 없는 일은 장군출신도 할 수 없다. 장군출신들보다는 각자가 할 수 있는 일이 더 많다.

 

원로들이 나와서 한마디씩 한다. 장군들이 수백 명 전쟁기념관에 모여 안보를 걱정하고 성명서를 내고 헤어졌다. 노재봉 전 총리도 국가가 다 망해 가고 있다고 하소연한다. “큰일 났다, 모두가 나서야 한다”, 우국지사들 모두가 다 이런 소리를 한다. 하지만 나라가 위태로운 것은 이들이 말하지 않아도 뜻있는 국민들은 다 안다. 그런데 왜 이러한 에너지를 한 곳으로 모아 한 곳으로 몰고 가는 리더가 없는 것인가?

 

애국국민들은 현존하는 인물들 중에서 리더를 찾지 않고 저승에 가 계시는 이승만과 박정희 대통령이 다시 탄생하기를 고대한다. 감옥에 있는 박근혜가 빨리 나와 집권하기를 간절히 바란다. 이러한 사람들이 태극기를 들고 모이는 한 리더는 영원히 탄생하지 않는다.

 

빨갱이 없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20년 세월을 바쳐 빨갱이 박멸용 원자폭탄을 만들었다고 그렇게 외쳐도 거들떠보지도 않는다. 하늘에서 금방 박정희 같은 사람을 내려 주기만 바란다. 5.18소책자를 모든 국민에게 전파하면 분명 우리는 빨갱이 없는 세상을 만들 수 있다고 그토록 소리쳐도 외면한다. 그리고 손가락 하나 까딱하지 않고 입으로만 애국한다.

 

돈을 버는 데에도 일확천금이 없듯이 빨갱이 없는 세상 만드는 일에도 일확천금은 없다. 눈을 똑바로 뜨고 아무리 찾아보라. 각자가 바라는 리더가 보이는가. 설사 리더가 나타난다 해도 그 리더가 무슨 마술이 있다고 단숨에 빨갱이 없는 세상을 만들겠는가? 빨갱이 없는 세상은 우리 각자가 만들어야 한다. 각자가 주변사람들로 하여금 빨갱이의 본질을 알게 하고, 빨갱이를 증오하게 만들면 그것이 바로 빨갱이 없는 세상을 만드는 것이다. 이런 일을 하는데 왜 리더가 필요한가?

 

마음이 다급해진다고 바늘허리에 실을 매 쓸 수는 없는 일 아닌가? 돌아가는 길이 질러가는 길임을 깨닫는 지혜를 가져야 한다. 문재인을 때려잡는 순간은 하늘이 허용한다. 언제 올지 모르는 그 순간만 목매어 기다리지 말고 오늘 각자가 해야 할 일을 찾아 한가지씩이라도 하는 것이 애국이다.

 

끝으로 장군들에 기대면 허송한다는 사실을 깨달을 수 있는 사례 하나 소개한다. 6.25의 영웅 백선엽 장군 이야기다. 20031월 초, 나는 광주교도소에서 출소했다. 박경석 장군의 손에 이끌려 육군회관에 갔다. 커다란 원형 테이블에 8-9명의 장군들이 앉아있었다. 대령 출신은 나 혼자였다. 그 때 한 예비역 장군이 저기 저 선생님이 지만원 박사님이시냐?” 하고 옆 장군에게 물으셨다. “그렇습니다하자 갑자기 일어서시더니 나를 향해 90도 허리를 숙여 인사를 하셨다. 지박사님, 존경합니다. 저는 5.18을 북한이 주도했다는 것을 확신하는 사람입니다. 그런데도 용기가 없어서 말을 못했습니다.” 얼떨떨해 하는 순간 옆에 앉아계시던 박경석 장군이 귀에 대고 속삭였다. 저 분이 6.25의 영웅 백선엽 장군이야, 지금 지박사는 영웅으로부터 90도 절을 받은 거야, 이는 보통 일이 아니라구나는 백선엽 장군의 얼굴을 그때서야 처음 알았다. 그는 5.18에 대해 정확한 판단을 하셨고, 새까만 후배에게 절을 할 정도로 용감한 분이다. 


지금 문재인 세력은 완전 공포정치를 하고 있다. 이런 공포정치를 하는 계절에 그 어느 장군이 백선엽 장군 이상으로 용감하게 나설 것이며, 나선들 그가 무슨 능력으로 대중을 이끌고 문재인을 타도할 것인가? 지금도 육사출신 예비역 장군들 중에서도 지만원은 또라이라는 소리를 하는 사람들이 꽤 있다고 한다. 그런 그들에 분노하여 나에게 하소연하는 분들은 일반 국민들이었다. 이 지경이니 아무에게도 기대지 말라. 내가 할 수 없으면 남에게도 강요하거나 기대하지 말라. 매일 한사람의 이웃이라도 빨갱이에 분노하게 만들라.

 

There Is No Leader You Are Looking For

 

While thieves of the state are united together with Moon Jae-In as their central figure, and are so full and overflowing, there is no leader who can command patriotic people who want to fight against them. Every people is shouting out of frustration that this country needs Lee Seong-Man come out again, Park Jong-Hee come out again, and the Liberty Korea Party should get reborn, and Generals ought to get united to take the lead at the head. But these utterances are only tedious grumbles of those who idle their time away meaninglessly. What I am unable to do, -- the former generals are also unable to do. There are more things that each one can do than former Generals can.

 

Elderly seniors came out to say a word. Hundreds of former Generals got together in War Memorial, worried about the security of the country, issued an official statement and dispersed. Former Prime Minister Noh Jae-Bong appealed to the crowd that the country is going down to ruin. All patriots are uttering this, -- “We really are in big trouble. We all have to stand up against it”. -- But even before they uttered this, all the public-spirited people are aware that this country is at peril. Then why is there no leader who concentrates all this energy into one and drives it away into one direction?

 

Patriotic people are not trying to find leaders among presently living figures, but looking forward to Lee Seong-Man and Park Jong-Hee coming down again, who are now in the other world, They earnestly want Park Keun-Hye to come out of the prison fast and return to power. As far as only these people get together holding national flag, no leader can be born out from there ever.

 

Though I cry out so loud that, to make a world devoid of the Reds, I devoted 20 years and developed an atomic bomb that can eradicate the Reds, but they would not lift their eyes and look at me. They only hope Heaven bring down such a leader as Park Jong-Hee. However loud I cry out that “we can make a world devoid of the Reds” only when we distribute the pamphlet of the May 18th to all the people, they are turning their faces away. They do patriotic activities with only their mouth without even lifting a finger.

 

As there is no way of making a big fortune at a stroke, likewise there is no way of making a world devoid of the Reds at a stroke. Open your eyes wide and try to look for him everywhere. Can you see the leader that you want? Should the leader come out, what magic would the leader have to play to make the world devoid of the Reds at a breath? The reality is, each of us shall have to make the world devoid of the Reds. Therefore, each of us have to let the people around us know the true nature of the Reds, and make them hate the Reds. That‘s exactly what we can do to make a world devoid of the Reds. Why should we need a leader in doing this?

 

Though we are pressed in time, we can not use a needle by binding thread on its waist. We should be wise to realize that going a long way around is going by a shorter way. Heaven will allow us the moment when we can beat Moon Jae-In to capture. We‘d better not to wait for the moment which no one knows when it will come, but try and find to do what we can do today by oneself one by one. This is what patriots can do for now.

 

At the end, I‘d like to introduce an instance by which we can realize that we are easy to idle our time away if we put our hope on Generals. It is a story about a hero of the June 25th, Baik Sun-Yop. At the beginning of January, 2003, I was discharged from the prison. I went to the Army Hall led by General Park Kyong-Suk. I found that 8-9 Generals were sitting around a big round table. I was the only former colonel, not of former General. In a moment, a former General asked the other General beside him, “Is this gentleman over there Doctor Jee Man-Won?”. As soon as the other General answered “Yes, he is”, then the former General suddenly stood up and made a big bow to me in an angle of 90 degrees. “Doctor Jee, I highly respect you. I have a conviction that the May 18th was raised by North Korean troops. But I was not courageous enough to tell it”. When I was in embarrassment, General Park Kyong-Suk, who was sitting next to me, whispered something to my ear. “The gentleman is the hero of the June 25th, Baik Sun-Yop. You Doctor Jee has just received a bow of 90 degrees from the hero. This is amazing”. It was the first time that I saw the General Baik Sun-Yop. He was having correct judgement on the May 18th, and had the courage to make big bow to his junior of so many years.

 

Moon Jae-In and his forces are playing fear politics. In this season of reign of terror, which General can have the courage to come out ahead of the General Baik Sun-Yop? Should he come out, what capability does he have to lead the people and overthrow Moon Jae-In regime? Still now, it is said that there are not a little Generals of Military Academy graduates who say that Jee Man-Won is a weirdo. It was ordinary people who got angry at them and appealed to me. As things are like this, so don‘t lean on anyone for anything. If you can not do, don’t ask others to do or don‘t expect them to do. Just try to make even one of your neighbors get angry at the Reds.


2018.12.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025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70552 1103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6405 629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1675 481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2647 1627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3169 1092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0442 1039
공지 서적구입안내,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 지만원 2010-08-15 433690 1550
11018 서정갑-조갑제-최진봉-이현종, 한 줄로 꿰맨 친북 카르텔 새글 지만원 2018-12-19 290 64
11017 5.18 광주재판이 진짜 사법농단이다-뉴스타운-TV (2018.1… 지만원 2018-12-18 1433 219
11016 전라도로부터 압박 받는 나경원 지휘부 지만원 2018-12-18 2704 430
11015 눈물은 흘렸지만 울진 않는다 지만원 2018-12-16 3354 593
11014 메모해두자 김정은 환영위원회 이 종자들을!! 댓글(12) 현우 2018-12-14 2787 397
11013 28) 대법원 제1부 재판장 권순일, 대법관 이기백, 박정화, 김… 지만원 2018-12-14 2125 402
11012 사북탄광도 북한이 주도 지만원 2018-12-14 2205 390
11011 5.18은 북한군 소행(민족전선) 지만원 2018-12-14 1899 365
11010 대법원은 더 이상 대한민국 아니다 지만원 2018-12-14 2062 387
11009 5.18이 민주화운동이라는 것, 규명된 바 없다 지만원 2018-12-13 1569 343
11008 광주인들, 하루에 100번씩 지만원에 절해야 지만원 2018-12-13 1890 400
11007 광주판사김성흠: “청주유골430구는 공동묘지들에서 모은 것” 지만원 2018-12-13 1376 316
11006 광주판사김성흠: “안면인식은 육안으로 하는 거야, 컴퓨터는 무슨” 지만원 2018-12-13 1027 253
11005 광주판사 김성흠: “전두환-CIA 모르는 5.18, 니가 뭘알아” 지만원 2018-12-13 1089 273
11004 5.18에는 영웅이 없다, 택시기사가 영웅이다. 지만원 2018-12-13 1078 283
11003 광주부장판사 김성흠의 월권재판:"내가 노숙자담요보다 더 전문가" 지만원 2018-12-13 1302 281
11002 변호사 200명 긴급성명, 김명수 내려와라 지만원 2018-12-13 1408 282
11001 언론 도배한 “김사복 빨갱이”와 그 의미 지만원 2018-12-12 1988 369
11000 임종석과의 결전 12월 20일, 오후2시 지만원 2018-12-12 2538 368
10999 항소이유서(정대협) 지만원 2018-12-12 819 163
10998 2018년-500만야전군 송년의 밤 (2018.12.7) 관리자 2018-12-10 1778 201
10997 항소이유서 (시안) -광주고등법원- 지만원 2018-12-09 1701 247
10996 바르샤바 1944, 대한민국 2018. (비바람) 비바람 2018-12-09 1489 29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