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성역을 총공격하자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18성역을 총공격하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12-07 14:40 조회2,187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5.18성역을 총공격하자

 

       전두환과 지만원이 공격당하고 있다    

 

 

중국인들이 멀쩡한 사람 데려다 장기들을 다 빼간다고 하더니, 한국에는 이보다 더한 인간들이 있다. 멀쩡한 사람 세워놓고 오물을 만드는 빨갱이 인간들이다. 전두환 전대통령과 내가 이렇게 당하고 있다.

 

10.26 밤의 대한민국은 무주공산이었다. 박정희가 사라진 진공의 공간에 한국을 지키려는 인간이 청와대와 장관들 틈에는 없었다. 전두환이 아니었다면 그 누가 김재규-정승화가 이끄는 막강한 군벌을 제압하면서 김재규와 정승화의 쿠데타 행진을 가로 막을 수 있었겠는가? 이 때 그의 나이 불과 47세였다.

 

        5.18재판은 1980년 재판이 정답

 

5.18은 빨갱이들이 그들의 정통성을 주장하고 있는 민주화의 뿌리다. 5.181980년부터 19974월까지 17년 동안 김대중이 일으킨 내란음모사건으로 공식화돼 있었다. 그런데 김영삼이 궁지에 몰린 자신을 구하기 위해 이를 민주화운동으로 둔갑시켰다. 김대중은 민주화 영웅으로 만들고 전두환을 내란 살인지로 내 몬 것이다. 1980년의 판결에는 정당한 증거들이 있었지만, 1997년의 판결에는 증거도 법률도 없고 오로지 관심법만 있었다.

 

5.18북한이 일으킨 게릴라전이었다나의 이 연구결과가 전국에 퍼져나가고 있다. 초록색 소책자는 단 20분이면 숙독할 수 있다. 20분만 읽으면 5.18은 누구에게나 게릴라전쟁이다. 광주현장을 촬영한 수백 장의 사진들 속에는 주역들이 들어 있다. 사진을 보면 이 주역들의 얼굴이 10대의 양아치가 아니다. 롬멜 군대 이상의 국제 용병급이며, 이들이 벌인 상황은 고도의 게릴라 전쟁이었다.

 

            헬기 사격, 절대 없었다

 

다급한 빨갱이들이 칼을 꺼냈다. 그리고 전두환과 지만원을 정조준하고 있다. 헬기 사격은 없었고, 있을 수가 없었다. 1995718일 검찰이 발행한 “5.18광련사건수사결과207~210쪽에는 조비오신부의 헬기사격에 대한 증언이 새빨간 거짓말인 것으로 증명돼 있다. 그런데 광주 검사, 광주 법원이 전두환의 회고록을 트집 잡아 광주에 끌어다 재판을 하겠다 절라도식 억지를 부린다. 헬기 사격이 있었다는 것은 근거 없는 억지다. 근거도 없는 것으로 옭아매 광주로 끌어다 재판을 하겠다는 것이다.

 

    이 세상에 누워있던 소들, 일제히 일어서 광주에 대고 오줌 눠

 

절라도 것들, 광주 것들은 상종할 수 없는 잡것들이라는 말은 이래서 전국에 퍼져 있는 것이다. 검사가 이 지경이고 판사가 이 모양인데 일반 광주 것들 절라도 것들은 오죽 하겠는가? 누워서 큰 침을 마구 뱉어내는 인간들이 광주 검사요 광주판사들인 것이다. 이에 더해 절차법도 짓밟는다. 형사소송법 제4조에는 분명 전두환을 관할하는 법원이 서울서부지법이다. 5.18재판을 광주가 끌어다 독점적으로 주도하는 이 꼴불견에 대해, 세계에 누워 자던 모든 소들이 광주를 향해 오줌을 눌 것이다. 5.18재판에서 광주라는 글자가 붙은 존재들은 다 이해당사자다. 이해 당사자가 법복을 입고 5.18재판을 직접 한다? 욕을 하지 않은 국민 어디 있겠는가? 이러니 전라도 것들이 욕먹고 광주 것들이 욕을 많이 먹는 것이다.

 

     서정갑-조갑제-최진봉-이현종-김성태의 연합전선

 

지만원에 대해서는 sbs, jtbc, mbc를 비롯해 수많은 빨갱이 신문들이 온갖 먹물들을 다 뿌렸다. MBC2018.5.17. 서정갑을 불러다 그가 5.18최고 전문가라 추켜올리면서 5.18 성역을 호위하게 했다. 118일에는 성공회대 최진봉과 문화일보 이현종을 물러다 지만원을 정신병자로 매도했다. 한국당 김성태가 지만원을 인간 이하로 성토했다. 이 모든 것이 무엇을 지향하는 것인가? 사기극으로 가득 찬 5.18의 성역을 지키겠다는 것이다. 5.18성역이 무너지면 빨갱이들이 얼굴을 들고 다닐 수 없다. 이 책이 전국에 널리 퍼져야 비로소 이 나라가 빨갱이 없는 세상이 되는 것이다. 그래서 저들은 죽기살기로 지만원을 또라이로 매도하고 선전하는 것이다.

 

     '전두환 살인마', '지만원 또라이' 선전 시급히 막아야

 

“5.18이 북한의 작품이라는 연구결과는 웬만큼 설명해준다 해서 사람들이 믿으려하지 않는다. 전파속도가 상대적으로 느린 탓에 지만원이 또라이라는 선전이 쉽게 먹혀들고 있다. 지만원이 또라이기 아니라는 사실을 널리 그리고 빠른 속도로 알리는 것이 그래서 중요한 것이다. 그 어느 국민이 또라이의 주장을 사실로 받아들일 것인가? 이래서 전두환을 위인이라 널리 알리는 것이 중요한 것이고 지만원이 또라이가 아니라 상당한 사람이라 알리는 것이 매우 중요한 것이다. 내가 언제 나 스스로를 추켜올려달라는 말을 해 본 적이 있었던가? 이를 자기자랑” ‘자화자찬이라고 또 놀리는 인간들이 있는 모양이다. 이런 사람들을 향해 물어주기 바란다. 그대는 이 세상에 남긴 것이 무엇인가? 그대는 이 세상을 위해 무슨 일을 하고 있는가?

 

Let‘s Launch All-out Attack on the May 18th Sanctuary

 

Jon Doo-Hwan and Jee Man-Won are Under Attack Now

 

It is said that Chinese take innocent people along and take out their internal organ, but in Korea there are people more evil than them. They are the Reds who set up innocent people upright and make them dirty trash. The former President Jon Doo-Hwan and myself are being attacked like it.

 

South Korea in the night of October 26th was an unowned land. In the abruptly vacuumed vacant space where Park Jong-Hee stopped to exist, there was no figure in ChongWa-dae (Blue House) and in the Cabinet members who were exerting to protect South Korea. If it had not been for Jon Doo-Hwan, who could have obstructed the Coup t‘ état marching possibly raised by Kim Jae-Kyu and Jong Seong-Hwa by suppressing the military group led by Kim Jae-Kyu and Jong Seong-Hwa? At that time, Jon was only 47 years old.

 

The May 18th is the root of democratization by which the Reds are asserting their legitimacy. The May 18th had been publicly defined as a rebellion conspiracy incident committed by Kim Dae-Joong for 17 years from 1980 to April 1997. But when Kim Yong-Sam was driven into a corner in 1996, he changed it into a pro-democracy movement in an effort to save himself. That was, -- he made Kim Dae-Joong a hero of democratization and drove Jon Doo-Hwan out blaming him for rebellion murderer. The judgement made in 1980 had lawful proofs, but the decision of 1997 had no proofs, no legitimate laws, but was based only on the invisible law of seeing through other‘s mind.

 

The May 18th was a guerilla war raised by North Korea. The result of my research is spreading widely all over the country. It takes only 20 minutes to peruse the green booklet. If you finish reading for only 20 minutes, then every of you will come to know that the May 18th was a guerilla war. Each of the hundreds of pictures taken at the Gwangju scene has leading actors in it. When we look at it, we can find that their faces are not of ragmen of teenagers. They are international mercenary in the highest level, more disciplined than Rommel troops. The operations they carried out were a highly maneuvered guerilla war.

 

There Were No Helicopter Shooting, Never

 

The Reds, being pressed for time, drew their swords. And they are aiming straight at Jon Doo-Hwan and Jee Man-Won. There was no helicopter shooting, not possible anyhow. In the pages 207-210 of ‘investigation result of the May 18th Gwangju Incident‘ issued by Prosecutors Office on July 18th, 1995, Father Cho Bi-Oh’s testimony that he had witnessed helicopter shooting was proven as a barefaced lie. But now, Gwangju prosecutors and Gwangju judges found fault with Jon Doo-Hwan‘s memoirs, and are insisting on Jonra-province’s way that they would draw the case in Gwangju Court to put on trial. The allegation of helicopter shooting is only an unreasonable obstinacy. Their intention is that they will tie up Jon Doo-Hwan with groundless faults and draw it in Gwangju Court to put on trial.

 

All the Cattle Lying All Over the World, All Stand Up to Piss on Gwangju in Unison

 

This is why this saying is widely spread all over the country that Jonra-province things and Gwangju things are only dissolute wretches not to be made any acquaintance with. When prosecutors are this absurd and judges are that non-sensical, then what more gross wretches would the common Gwangju things be? Those who lie on their back spitting out lots of saliva recklessly toward the sky are Gwangju prosecutors and Gwangju judges. What‘s adding to this is, they are treading down procedure code. The Article 4 of Criminal Procedure Code regulates that Seoul West Court has the jurisdiction of Jon Doo-Hwan. As to this disgusting scene that they drew the case into Gwangju Court and play the leading role exclusively in the trial, all the cattle lying and sleeping will stand up to pee toward Gwangju. In the trial of the May 18th, anything that has the letter of ’Gwangju‘ is all the interested parties. And now that interested party itself is to hold the May 18th trial wearing judge’s gown? What kind of people would not speak ill of it? This is why Jonra-province things and Gwangju things are spoken ill of so much.

 

The United Front of Suh Jong-Gab, Cho Gab-Je, Choi Jin-Bong, Lee Hyon-Jong and Kim Sung-Tae

 

About Jee Man-Won, many newspapers of the Reds including SBS, jtbc and MBC sprayed all kinds of dirty Chinese ink on him. MBC called in Suh Jong-Gab on May 17, 2018, flattered as if he was the best expert on the May 18th, and made him to defend the May 18th sanctuary. On November 8, MBC called in Choi Jin-Bong of SungKongHoe University and Lee Hyon-Jong of Munhhwa Daily News and have them disparage Jee Man-Won as a mental patient. Kim Sung-Tae of Liberty Korea Party denounced Jee Man-Won as a lower-class wretch. What are all these intended for? All these are intended for protecting the sanctuary of the May 18th which is full of fraudulent play and swindlers. If the May 18th sanctuary collapse, then the Reds can not go around raising their faces. This country can be made to a world devoid of the Reds only when and if this book I wrote is widely spread all across the country. That‘s why they are desperate to denounce Jee Man-Won as a weirdo and keep propagandizing it.

 

Urgent Need to Stop Their Propaganda of ‘Murderer Jon Doo-Hwan’ and ‘Weirdo Jee Man-Won’

 

People are not easy to believe the fact that ‘the May 18th was North Korea’s work of art‘ even though they were given adequate explanation. Because the speed of propagation is relatively slow, their propaganda that Jee Man-Won is a weirdo is easily accepted. This is why it is important to let the fact known that Jee Man-Won is not a weirdo as wide and fast as possible. Will there be any people who would like to accept weirdo’s contention as truth? This is why it is so important to let the fact known that Jon Doo-Hwan is a great man and Jee Man-Won is not a weirdo but a man of great importance. Have I ever asked anyone to praise and raise me up? There seems to be someone who are making fun of me that Jee Man-Won did ‘self-praise’ and ‘self-admiration’. Please ask them this. -- What good things have you left behind in the world? What are you doing for the good of the world?


2018.12.7.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025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70552 1103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6405 629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1675 481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2647 1627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3169 1092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0441 1039
공지 서적구입안내,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 지만원 2010-08-15 433690 1550
11018 서정갑-조갑제-최진봉-이현종, 한 줄로 꿰맨 친북 카르텔 새글 지만원 2018-12-19 264 55
11017 5.18 광주재판이 진짜 사법농단이다-뉴스타운-TV (2018.1… 지만원 2018-12-18 1424 217
11016 전라도로부터 압박 받는 나경원 지휘부 지만원 2018-12-18 2695 430
11015 눈물은 흘렸지만 울진 않는다 지만원 2018-12-16 3350 593
11014 메모해두자 김정은 환영위원회 이 종자들을!! 댓글(12) 현우 2018-12-14 2785 397
11013 28) 대법원 제1부 재판장 권순일, 대법관 이기백, 박정화, 김… 지만원 2018-12-14 2123 401
11012 사북탄광도 북한이 주도 지만원 2018-12-14 2205 390
11011 5.18은 북한군 소행(민족전선) 지만원 2018-12-14 1896 365
11010 대법원은 더 이상 대한민국 아니다 지만원 2018-12-14 2062 387
11009 5.18이 민주화운동이라는 것, 규명된 바 없다 지만원 2018-12-13 1569 343
11008 광주인들, 하루에 100번씩 지만원에 절해야 지만원 2018-12-13 1890 400
11007 광주판사김성흠: “청주유골430구는 공동묘지들에서 모은 것” 지만원 2018-12-13 1376 316
11006 광주판사김성흠: “안면인식은 육안으로 하는 거야, 컴퓨터는 무슨” 지만원 2018-12-13 1027 253
11005 광주판사 김성흠: “전두환-CIA 모르는 5.18, 니가 뭘알아” 지만원 2018-12-13 1089 273
11004 5.18에는 영웅이 없다, 택시기사가 영웅이다. 지만원 2018-12-13 1078 283
11003 광주부장판사 김성흠의 월권재판:"내가 노숙자담요보다 더 전문가" 지만원 2018-12-13 1302 281
11002 변호사 200명 긴급성명, 김명수 내려와라 지만원 2018-12-13 1408 282
11001 언론 도배한 “김사복 빨갱이”와 그 의미 지만원 2018-12-12 1988 369
11000 임종석과의 결전 12월 20일, 오후2시 지만원 2018-12-12 2538 368
10999 항소이유서(정대협) 지만원 2018-12-12 819 163
10998 2018년-500만야전군 송년의 밤 (2018.12.7) 관리자 2018-12-10 1777 200
10997 항소이유서 (시안) -광주고등법원- 지만원 2018-12-09 1701 247
10996 바르샤바 1944, 대한민국 2018. (비바람) 비바람 2018-12-09 1489 29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