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서 (5.18진상규명조사위원 재 추천 촉구)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성명서 (5.18진상규명조사위원 재 추천 촉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1-22 23:03 조회2,31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성명서 (5.18진상규명조사위원 재 추천 촉구)

 

 주지하는 바와 같이 자유한국당은 114일 보도자료를 통해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위원 3명을 추천하였다.

 

그러나 전군구국동지연합회가 관련 보도자료를 검토한바, 아래와 같이 5.18진상규명 법령의 취지를 일탈하고, 선임 과정에 흠결이 발견되었으므로 자유한국당과 나경원 원내대표에게 조사위원 재 추천을 촉구한다.

 

첫째, 5.18진상규명법규에서 자유한국당의 조사위원에게 부여된 주 업무가 명시되지 아니하고 추천되었으므로 동 추천은 원인무효이다.

 

동 보도자료에 의하면, 당 추천 3인은 “5.18민주화운동관련 은폐되거나 왜곡된 진실을 균형되고 객관적으로 규명해 국민통합에 기여할 적임자라고 하였다.

 

 동법시행령 제82항에 의거 당 추천3인에게 부여된 진상규명 주 업무는 법제36호에 의한 “5·18 당시 북한군 개입 여부 및 북한군 침투조작사건이다.

 

상기 법조에 부합하려면, 당 추천 3인은 마땅히 “5.18당시 북한군이 개입한 사실을 밝힐수 있는 적임자라고 기술되어야 한다.

따라서 조사위원의 주 업무가 명시되지 아니하고 추천이 이루어졌으므로 1.14일자 추천은 원인무효라고 판단된다.

 

둘째, 5.18관련 은폐왜곡된 진실을 규명하는 잣대는 균형과 객관성이 아니라 오로지 사실증명(Fact)’에 두어야 한다.

5.18(기념재단 등)은 조사도 하기전에 “5.18당시 북한군개입을 주장하는 의견에 대해 편견이며, 극단적인 의견이라고 치부하고 있고

 

김성태 전 원내대표는 "지만원씨와 같이 편견을 지닌 후보를 거르기 위하여 공모를 하겠다"고 한바있었다. 이는 저들의 의견을 변하는 것과 다를 바 없다.

 

이번에 나경원대표도 실체적 진실규명이란 동법의 입법취지를 저버린 전임자의 행보를 지속하고 있는바 개탄을 금하지 않을 수 없다.

 

셋째, 자유한국당이 주도하여 지만원 박사가 연구한 북한군 개입 사실도 조사범위에 포함하여 그 사실을 입증함으로서 계엄군도 시민군도 모두 북한군에 의한 피해자임을 밝혀서 광주시민과 계엄군 모두 명예를 회복하고 국민통합에 기여하자고 지난 해 2.28일 여야 합의하에 동법을 마련했다.

 이와 같이 국민통합차원에서 조사범위에 북한군개입여부를 넣은 것이므로 당초의 입법취지가 바뀌어서는 아니 된다.

 

넷째, 조사위원추천과정에 중대한 흠결이 발견되었다.

언론에 의하면, 조사위원추천위원회의 심의는 배제한 채 당 중진회의(1.9) 및 의총(1.10)에서 정상적인 의결절차도 거치지 않고 난상토론식으로 토의가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그마저도 지만원 박사를 조사위원으로 추천하자는 의견이 대세였던 것으로 알려졌으나, 뜻밖에도 1.14일 그를 제외시키고 3인이 추천되었다.

 

이는 사전에 지 만원 박사를 제외시키겠다는 복안을 수립해 놓고 형식적으로 중진회의와 의총을 한 것이므로 의회민주주의를 주창하는 국회 의 공당으로서 정상적인 의결 절차를 무시한 결정과정에 중대한 흠결이라고 판단된다.

 

다섯째, 나경원 대표가 SBS방송과의 대담에서 조사위원은 가해자와 피해자는 증언 대상자로서 역활은 해도 조사위원으로 선정하는 것은 공정한 조사를 할 수 없음을 지적한 바 있다. 옳은 지적이다.

 

그러하다면 상대진영 조사위원 중 결격, 제척사유에 해당되는 자에 대하여는, 해당 당의 원내대표에게 조속히 배제를 요청하여 그 시정이 이루 어진 후에 자유한국당도 조사위원 명단을 최종 제출해야할 것이다.

 

지적한 여당 측 조사위원인 송선태, 이윤정 후보는 민주당원이며, 유공자로 알려져 있고, 대표격인 안종철도 유공자일 가능성이 제기되었다.

 

 따라서 송선태, 이윤정후보는 당원이므로 법제1213호에 의거 결격사유인 동시에 유공자로서 법제14조제11호에 의거 심의의결에 제척사유가 된다. 또한 안종철 후보도 유공자로 알려져 있으므로 심의의결에 제척사유가 된다.

 

결론하면,

동법의 입법목적인 광주시민과 계엄군 모두 명예를 회복하고 국민통합에 기여하려면, 5.18당시 북한군개입여부를 규명하는 것이 핵심이다.

 

그러나 당이 조사위원을 추천함에 있어서, 위에서 상술한 바와 같이 법령 및 절차상 중대한 흠결이 발견되었고 선정된 조사위원 3이 북한군 개입을 확실하다고 인정하고 있고 증명할 수 있는 능력이 있는지도 밝혀야한다. 현재 알려지기는 그럴만한 능력을 입증할 근거를 찾아볼 수 없다.

 

따라서 전군구국동지연합회는 그러한 목적의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서는 18년간 온갖 고초를 겪으면서도 북한군개입사실을 밝혀낸 지만원 박사를 조사위원으로 선정해주기를 다시 한 번 요구한다

 

만일 당이 우리의 충정어린 제안을 무시한다면, 극한투쟁에 돌입할 것임을 엄중 경고하는 바이다.

 

 

 2019.1.22.

 

 전군구국동지연합회 회장겸 구국포럼 회장 정 광 작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645건 6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495 전두환의 승리, 광주검찰 위법행위 저질러 지만원 2019-04-08 2285 419
11494 강원도 산불에 주한미군 적극 지원, 문재인 고마움 표시 안해 지만원 2019-04-08 2041 394
11493 이봉규tv 출연(문재인 도미, 망언 비난자가 망언자) 지만원 2019-04-07 1982 227
11492 4.6일 태극기연합 광화문 파이낸스빌딩앞 실시간 /뉴스타운 관리자 2019-04-06 1776 238
11491 북한군의 진실 지만원 2019-04-05 3891 530
11490 박지원도 나경원도 정의용도 동급의 무식자들 지만원 2019-04-05 2154 519
11489 학문 짓밟는 정권에 저주 있기를 지만원 2019-04-05 2155 435
11488 2개의 유튜브 동영상(신백훈 박사 작) 지만원 2019-04-05 1430 178
11487 5.18 마녀사냥에 부화뇌동하다 소송당한 그들 지만원 2019-04-04 2715 534
11486 피고가 광주법원에 직접 보낸 답변서 요지 지만원 2019-04-04 1648 269
11485 [지만원TV] ‘북한군개입’ 부정하면 역적(시) 지만원 2019-04-02 1355 225
11484 답변서(광주고법, 변호원과 의논없이 단독 제출) 지만원 2019-04-02 1380 269
11483 [지만원TV] 518광주사태 사망자, 북한군475명+광주인154명 관리자 2019-04-02 1295 159
11482 [지만원TV] 2019년 518 계엄군 전사자 추모행사 (현충원-… 관리자 2019-04-02 1114 178
11481 이번 5월 18일의 현충원 행사 지만원 2019-04-01 1752 365
11480 광주사망자, 북한군475명+광주인154명 지만원 2019-04-01 2518 423
11479 치사해진 지만원, 오늘이 마지막이었으면 지만원 2019-04-01 2943 536
11478 <성명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4.3추념식에 참석 말라!(비… 댓글(1) 비바람 2019-04-01 1840 327
11477 5.18자료 집대성, 회원님들께 부탁드립니다 지만원 2019-03-31 1848 420
11476 ‘북한군개입’ 부정하면 역적(시) 지만원 2019-03-31 1800 369
11475 소장(박지원) 지만원 2019-03-31 1421 264
11474 4월 11일, 사실상의 선전포고 지만원 2019-03-31 3971 547
11473 국민연금 악용하는 국가만행 헌법소원 내자 지만원 2019-03-30 1780 375
11472 “방통심의위는 더러운 좌편향 집단” 지만원 2019-03-30 1345 233
11471 제5회 태극기 연합대회 실시간 방송 [뉴스타운TV] 관리자 2019-03-30 1167 165
11470 방통심의위의 난잡성(이상로 위원의 보고) 지만원 2019-03-29 1412 194
11469 [지만원TV] 해상봉쇄 - 전쟁의 신호탄 관리자 2019-03-29 2176 233
11468 국민연금 사태, 공산주의로 가는 길인가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9-03-28 1784 272
11467 가을 나비 (시) 지만원 2019-03-28 1574 300
11466 답변서(임종석이 청구한 1억 소송사건) 지만원 2019-03-28 1759 29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