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을 지지하기에 김진태를 지지한다. (비바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지만원을 지지하기에 김진태를 지지한다. (비바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9-01-23 21:19 조회1,700회 댓글3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지만원을 지지하기에 김진태를 지지한다.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오늘 출정식을 가졌다. 김진태 의원은 황교안, 김병준, 김무성 등 기라성 같은 정치인들과 한국당 대표 자리를 두고 경쟁을 벌인다. 김진태 의원은 수많은 한국당 의원들 중에서 군계일학 같은 존재이다. 색깔이 선명하고 전투력 강하고 그리고 젊다. 이런 정치인이 당대표가 될 수 있다면 한국당도 환골탈태할 수 있을 것이다.

 

 

김진태는 한국당의 5.18특조위원 선임과정에서 유일하게 지만원을 지지했다. 한국당 국회의원 모두가 민주당과 여론의 눈치를 보고 있을 때 김진태는 눈치를 보지 않고 혼자 헛된 시류에 맞섰다. 5.18과 싸우지 못하는 정치인이라면 그건 쓸모없는 사꾸라 정치인이거나 폐기처분해야 할 종북 정치인이다. 5.18의 망령과 싸울 준비가 된 정치인이라면 애국우파들이 일어서서 당대표가 아니라 대통령까지 밀어줘야 한다.

 

 

지금부터라도 애국우파들이 정치인을 지지하는 기준은 광주5.18과 제주4.3이 되어야 한다. 그동안 애국우파들은 선거 때마다 당선 가능성이 높다는 이유로 묻지마 투료를 했었다. 그 정치인이 5.18에 경배하고 4.3에 눈물을 찔끔거려도 당선을 위해선 그럴 수밖에 없다고 자위하면서 표를 주곤 했었다. 그러나 보라, 그런 정치인을 묻지마 지지해준 결과 대한민국은 빨갱이 나라가 되어가고 있을 뿐이다.

 

 

광주5.18과 제주4.3은 종북 좌익이 창궐하는 근거지였다. 종북의 본산과 대결하지 못하는 정치인을 뽑아놓고 애국우파들은 종북 척결을 외치고 있었으니, 아 어리석구나, 대한민국의 애국우파들이여. 5.184.3이 대한민국을 뜯어먹으며 거대해지고 애국우파는 악당으로 몰리고 변방으로 쫓겨 다닐 때에도 애국우파들이 선출한 정치인은 광주에 가서 5.18묘지에 참배를 올리고, 제주4.3의 공산당 묘지에 가서 눈물을 짜고 있었으니, 두 번 다시 이런 꼴을 볼 바에 차라리 혀를 깨물고 죽자, 어리석은 애국우파들이여.

 

 

이명박, 박근혜는 선택의 기준이 아니다. 잊어서는 안 될 뿐, 잠시 서랍에 넣어두어도 된다. 이제 광주5.18과 제주4.3을 책상에 올려야 한다. 5.18폭동과 4.3폭동을 말하지 못하는 홍준표, 나경원, 김무성, 김병준 같은 나부랭이들은 한 군데로 모아놓고 똥가래로 쭉 밀어 동해바다에 쳐 넣어 버리자. 애국우파들의 표를 먹고도 종북 좌익에 경배하고, 비싼 밥 쳐 먹고도 대한민국에는 전혀 도움이 안 되었던 구시대의 고철(古鐵)들이었으니.

 

 

대한민국 국군에 대적하여 총질했던 폭동을 민주화운동이라 부르면서 보수우파 정치인을 자처하다니, 애국우파들은 이런 자들을 '미친놈'이라 불러야 한다. 이런 미친놈들을 애국우파들이 지지해서는 안 된다. 이런 미친놈들이 한국당에는 개미새끼처럼 많았으니 대한민국은 빨갱이 천지가 되어가고 있을 뿐이었다. 이런 고철들의 시대를 마감하고 이제 새로운 시대 새로운 인물에게 나라를 맡겨보자.

 

 

애국우파들은 상기해야만 한다. 애국우파들의 목표는 종북 척결이다. 그러나 종북 척결을 위해서는 그 종북 무리에게 자양분을 공급하는 5.184.3을 먼저 뿌리 뽑아야 한다는 것을. 그래서 5.18을 숭배하고 4.3을 경배하는 사이비 보수우파 정치인들을 먼저 척결해야 한다는 것을. 그래서 신언서판이 좋은 정치인보다, 당선 가능성이 높은 정치보다, 4.35.18에 대항할 수 있는 정치인에게 먼저 지지를 몰아줘야 한다는 것을.

 

 

우리는 홀로 외로이 5.18과 싸우는 지만원을 목격하고 있다. 그 지만원을 김진태가 지지했던 것을 우리는 잊지 않고 있다. 그래서 지만원도 김진태를 지지하고 나섰다. 나도 5.18의 북한군을 믿는 사람으로서 지만원을 지지하기에 따라서 김진태를 지지한다. 김진태가 5.18과 싸우고 4.3과 맞설 수 있다면 김진태는 대한민국 애국우파의 대통령 후보로서 손색이 없다. 우리가 기다리던 백마 탄 초인은 김진태일지도 모른다.

 

 

 

비바람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새로운 묘지를 건설할 시대이다.
그것은 국가건국을 파괴한 집단으로서,
국가안보와 국민정신을 파괴한 "5/18 역사적 죄인들의 통합묘지"이다.
장소는 광주 망월동이다.
단지, 5/18 사태로 희생된 무고한 어린이, 학생, 시민은 대전-국립묘지로 전원 이관시켜야 한다.
"5/18 죄인세력의 통합묘"는 반드시 추진되어야 한다.
조건은" 5/18 반역정신-공동체"이니,
한 묘지에 모두 함께 넣어서, 후손들에게 "교육관광지로 전시하는 방식"이다.
개인별 묘지는 국민혈세 낭비이다.
특히 홍준표는  반드시 최우선적으로 "5/18 합동묘지"에 넣어주어야 한다.
악한 종자들을 모아놓은 거대한 "역사놀이  동산"이 될 것이다.

우리대한민국님의 댓글

우리대한민국 작성일

김진태가 5.18과 싸우고 4.3과 맞설 수 있다면 김진태는 대한민국 애국우파의 대통령 후보로서 손색이 없다.
우리가 기다리던 백마 탄 초인은 김진태 일지도 모른다.
우리가 기다리던 백마 탄 초인은 김지태 맞습니다.
애국 우파 리더는 김진태 밖에 없습니다.

빨갱이박멸님의 댓글

빨갱이박멸 작성일

김진태.
대한민국의 희망!

최근글 목록

Total 11,636건 6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486 피고가 광주법원에 직접 보낸 답변서 요지 지만원 2019-04-04 1637 269
11485 [지만원TV] ‘북한군개입’ 부정하면 역적(시) 지만원 2019-04-02 1348 225
11484 답변서(광주고법, 변호원과 의논없이 단독 제출) 지만원 2019-04-02 1374 269
11483 [지만원TV] 518광주사태 사망자, 북한군475명+광주인154명 관리자 2019-04-02 1289 159
11482 [지만원TV] 2019년 518 계엄군 전사자 추모행사 (현충원-… 관리자 2019-04-02 1110 178
11481 이번 5월 18일의 현충원 행사 지만원 2019-04-01 1746 365
11480 광주사망자, 북한군475명+광주인154명 지만원 2019-04-01 2504 423
11479 치사해진 지만원, 오늘이 마지막이었으면 지만원 2019-04-01 2934 536
11478 <성명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4.3추념식에 참석 말라!(비… 댓글(1) 비바람 2019-04-01 1829 327
11477 5.18자료 집대성, 회원님들께 부탁드립니다 지만원 2019-03-31 1843 420
11476 ‘북한군개입’ 부정하면 역적(시) 지만원 2019-03-31 1794 369
11475 소장(박지원) 지만원 2019-03-31 1413 264
11474 4월 11일, 사실상의 선전포고 지만원 2019-03-31 3966 547
11473 국민연금 악용하는 국가만행 헌법소원 내자 지만원 2019-03-30 1775 375
11472 “방통심의위는 더러운 좌편향 집단” 지만원 2019-03-30 1336 233
11471 제5회 태극기 연합대회 실시간 방송 [뉴스타운TV] 관리자 2019-03-30 1162 165
11470 방통심의위의 난잡성(이상로 위원의 보고) 지만원 2019-03-29 1406 194
11469 [지만원TV] 해상봉쇄 - 전쟁의 신호탄 관리자 2019-03-29 2169 233
11468 국민연금 사태, 공산주의로 가는 길인가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9-03-28 1778 272
11467 가을 나비 (시) 지만원 2019-03-28 1570 300
11466 답변서(임종석이 청구한 1억 소송사건) 지만원 2019-03-28 1751 293
11465 북한군 600명 어디서 나왔나? -망언의 본질- 지만원 2019-03-28 3169 520
11464 박지원 허위사실 유포! 고소 기자회견/뉴스타운 실시간 관리자 2019-03-27 1596 254
11463 트럼프는 미친 것이 아니라 비범한 세기적 천재 지만원 2019-03-26 3305 565
11462 박지원 고소 기자회견 지만원 2019-03-26 1888 358
11461 고소장(박지원) 지만원 2019-03-26 2022 328
11460 기관단총을 드는 것보다 하야가 행복하다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19-03-25 2140 371
11459 이번 주 행사 지만원 2019-03-25 1758 294
11458 [지만원TV] 개국기념 인터뷰 (about 피타고라스 & 518북… 관리자 2019-03-25 1449 267
11457 문재인의 내전 선포, 제2의 킬링필드 의지 드러내 지만원 2019-03-25 3306 56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