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판 황희’ 황교안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현대판 황희’ 황교안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2-07 06:00 조회3,57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현대판 황희황교안

 

사면이라는 건 국민의 뜻이 모여서 이뤄지는 것인 만큼 국민이 내놓는 여러 의견을 잘 듣고 수렴하면 결론이 나올 것

 

황교안의 말이다. 내가 가장 싫어하는 사람이 바로 좌에도 아부하고 우에도 아부하는 이런 사람이다. 적을 만들지 않으려고 빗물 사이로 빠져다니는 미꾸라지 매너로 살아가는 사람의 전형이 바로 황교안이다. 자기 살점 하나 잃지 않으려고 컴퓨터처럼 계산하는 이런 보신주의자가 왜 난세에 나서서 국민을 기만하는가? 적이 없으면 친구도 없다황교안에게는 그래서 친구가 있을 수 없다. 그래도 황교안 주변에서 그를 싸고 도는 사람들은 세상에 도움이 되지 않는 이상한 사고방식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일 것이다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리더는 소신과 용기를 가진 사람이다. 황교안의 말에는 줄기가 없다. 온갖 점잖은 말들만 모아놓은 영혼 없는 말뭉치일 뿐이다. 키워드가 단 1개도 없는 말이 바로 황교안의 말이다. 바로 이것이 그가 공무원에서 출세한 비결일 것이다. 이런 사람은 난세에 엎드려 사는 것이 제격이다. 난세에 자기장사를 하려고 숨어서 공작하는 인간들이 보인다. 그는 바로 이런 인간들에 포섭돼 얼굴마담으로 나온 것으로 보인다. "개헌"을 지지한다는 그의 말을 보면 누가 그의 보스인지 짐작이 간다, 그래서인지 그가 내놓는 말들은 모두 엎드려 기는 말들 뿐이다. 보스의 눈치보랴 국민 눈치 보랴. 


박근혜가 탄핵되고 우파에 인물이 없어 그렇게 나오라 띄워주었건만 그는 요리 조리 계산기만 두드리다 슬며시 사라져 있었다. 얼굴이 반질한 것만큼 역으로 징그러운 사람이 바로 황교안 스타일이다. 남자가 돼 가지고 왜 하고 싶은 말 못하고 사는가? 하고 싶은 말이 왜 없겠는가? 그런데 생리 자체가 요리 조리 계산하는 생리라 못하는 것이다. 이런 스타일이 가장 징그러운 스타일이다. 잡것들에 이용당하지 말고, 차라리 고건의 후예가 되기 바란다. 간쟁이 고건이 그랬던 것처럼 다시 무대 뒤로 숨어 사는 것이 그 생리에 딱일 것이다. 12.12가 나자 청와대에 있어야 했던 고건, 잽싸게 병원으로 숨지 않았던가?

 

Hwang Kyo-Ahn, ‘A Modern Version of Hwang Hee(note1)’

 

“As a pardon(for former President Park Keun-Hye) is a thing that can be granted when all the people’s wishes get together for it, I think we can get to conclusion if we carefully listen to and collect various opinions of the people”

 

This is what Hwang Kyo-Ahn said. The people whom I dislike most is this sort of one who adulates both left and right. The typical example of those who live in the manner of loach slipping through the rain in order not to make any enemy is exactly Hwang Kyo-Ahn. Why does this kind of self-preservationist, who calculates like computer not to lose even a piece of his own meat, come out to deceive the nation? “If you have no enemy, then no friend with you”. -- Thus, there can be no friend with Hwang Kyo-Ahn. Those who are still close to and shielding Hwang Kyo-Ahn around might be someones who have abnormal way of thinking which would never be helpful to the world.

 

What we need now is a leader who has his own belief and courage. Hwang Kyo-Ahn has no integrated stream in his saying. It is only a bundle of words of no soul which gathered all kinds of graceful language. Hwang Kyo-Ahn’s speech doesn’t have even a single keyword in it. This might be the key to his successful career in the official society. This sort of man is most becoming to live lying down flat on the belly in this turbulent age. I can see some human wretches who are doing operation hiding behind for their own business in this turbulent age. Hwang seems to have been won over to their side and come out as a manageress of their faction. Listening to him that he supports the constitutional amendment, I can guess who his boss could be. Probably that’s because all the utterances he made are only a bundle of words that he uttered crawling on his knees. He must have been busy studying boss’s expression and the people’s expression.

 

After former President Park Keun-Hye was impeached, the rightists flied(reputed) Hwang so high asking him to come out to take the lead as they could not find other proper leader, but he was only tapping his calculator and then disappeared on the quiet. The one who is crawly as much as contrary to his smooth face is just this type of Hwang Kyo-Ahn. Why can’t he say what he want to say living a man’s life? Why doesn’t he have something that he want to say? He surely has. But because his physiology itself is made to calculate this way and that way, he is unable to do it. This sort of style is the most crawly style. I would advise you, don’t ever be utilized by trash wretches but rather be a descendant to Goh-Kun. It will be perfectly suitable to his physiology that he live hiding behind the stage just like the taster(opportunist and coward) Goh Kun had done. Hadn’t Goh Kun quickly hidden himself in the hospital when the December 12th incident occurred in 1979 despite he ought to have kept his post in ChongWaDae(Blue House)?

 

 

Note1. Hwang Hee: A famous subject in 15th century who had been in the post of Prime Minister for 24 years. He is famous for having consented to both of confronting disputes many times.


.2019.2.7.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743건 4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653 [지부상소] 정규재 북한군 개입설에 입장 변화. 토론회 해야. … 제주훈장 2019-05-29 2141 279
11652 지만원TV 2019 현충원 낭독 (2019.5.18) 관리자 2019-05-29 872 145
11651 데이너김tv 전남도청의 경찰관은 북한의 김중협이었다 지만원 2019-05-29 1081 152
11650 5.18 진실을 배웠으면 우리 모두 5.18 진실 알리기 전도사가… 대한민국수호 2019-05-29 773 172
11649 뚝섬무지개 독후감 : 지만원 박사님의 학습법과 인생관.(muaze… muazen 2019-05-28 706 137
11648 518, 31사단 무기고 경비포기는 해안경비도 포기한 것 입니다. 빵구 2019-05-28 758 133
11647 [5.18역사전쟁]5.18 인민재판 처형 미 NFAC 보고서 김제갈윤 2019-05-28 781 149
11646 데이너김tv, '그 광수는 김영철이었다. 지만원 2019-05-28 1095 129
11645 데이너김tv, 자랑스런 5.18경찰▶북괴군 김중협이었다 지만원 2019-05-27 1506 224
11644 망언? 국민들의 의견을 들어봅시다 지만원 2019-05-27 2086 207
11643 지만원tv 제36화: 영등포경찰서 소환조사 지만원 2019-05-27 1051 146
11642 새전단지 : 20년간 또라이로 매도됐던 '지만원' 관리자 2019-05-27 1641 274
11641 응원방송, 보셨는지요? 젊은분들의 선물인데요 지만원 2019-05-26 2769 332
11640 지만원tv 제35화 '광주의 5월 18일' 지만원 2019-05-25 936 131
11639 광주 시민은 북한판 딮-스테이트인가, 빨갱이-양아치인가?(진리tr… 댓글(1) 진리true 2019-05-25 1701 267
11638 이런 문재인, 이런 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지만원 2019-05-25 2807 396
11637 이러니까 광주-전라도는 반역의 공산당 고장 지만원 2019-05-25 2430 330
11636 1982의 노동당 ‘광주폭동 북조선이 했다’ 지만원 2019-05-24 2086 387
11635 참고서면 (광주고등법원) 지만원 2019-05-24 1023 173
11634 애국국민들께 드리는 6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19-05-24 1624 322
11633 데이너김tv '5.18영상고발‘ 2, 3 관리자 2019-05-24 871 116
11632 학문과 야만의 전쟁 지만원 2019-05-24 1568 301
11631 지만원tv 제34화 ‘사진으로 보는 5.18’ 지만원 2019-05-23 1173 119
11630 임종석 고소 했으면 법정에 증인으로 나와라 /뉴스타운TV 관리자 2019-05-23 1228 179
11629 황장엽은 국정원 조사에서 자기입으로 광수라 하였다 지만원 2019-05-23 2450 249
11628 지만원tv 제33화 ‘북한의 5.18’ 지만원 2019-05-22 1112 125
11627 광주 5.18측 고소 형사재판 후 인터뷰/뉴스타운 규마니 2019-05-22 1109 144
11626 데이너김tv '5.18영상고발‘-1 지만원 2019-05-22 1236 130
11625 「문예춘추」 북한 정제유 불법환적 배후 문재인 김제갈윤 2019-05-21 1283 177
11624 박근혜 팔이 장사꾼들 지만원 2019-05-22 2463 38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