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2-14 12:22 조회21,63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630, 631광수

 

1983109, 아웅산 테러가 발생했다. 전두환을 수행했던 알짜 두뇌들 17명이 사망했고, 수십 명이 부상을 입었다. 전두환은 마침 시간이 지연되어 살아났다. 폭파를 주도한 범인은 신기철상위(대위)였다.

 

테러범들은 임무를 부여받을 때 임무를 끝내고 모 지점으로 오면 '조국으로 오는 탈출용 선박이 대기하고 있다'는 지시를 받았기 때문에 약정된 장소로 갔지만 그들을 기다라는 배는 없었다. 신기철상위는 총격전에서 사망했고, 강민철과 김진수 소죄가 수류탄으로 대항하려고 동시에 안전 핀을 뽑았다. 그런데 그 2개의 수류탄은 안전핀을 뽑는 순간 폭발했다.강민철 상위는 팔을 절단 당했고 김진수는 눈 한 쪽을 잃었다. 김진수눈 86년 버마에서 사형을 집행당했다. .

 

버마 당국에 체포된 강민철은 조국에 대해 치 떨리는 배신감을 느꼈다. 그들을 철수시킬 배도 마련해 주지 않았고, 핀을 뽑는 바로 그 순간에 폭파되는 수류탄을 지급했기 때문이었다. 그는 버마 교도소에서 살다가 20085월 위암으로 사망했다. 아래는 그가 남긴 말이다.

 

조국이 나를 배신하였다. 나를 죽게 하려고 핀을 뽑으면 바로 터지는 수류탄을 지급했다. 치가 떨린다.”

 

북한은 이렇게 인민을 중요하고 위험한 일에 소모품으로 사용한 것이다. 증거를 남기지 못하게 하기 위해 사살시키는 것이다. 다행이 강민철이 살아 있었고, 그가 조국에 대한 치 떨리는 배신감을 느꼈기 때문에 아웅산 테러가 북한에 의해 저질러졌다는 사실이 밝혀진 것이다. 이 사건은 인해 북괴는 미국에 의해 테러지원국으로 꽁꽁 묶이게 되었다.

 

탈북자 김태산씨가 2019.2.15.“5.18 북한 개입 전혀 없었나?”라는 제목의 글을 게시했다. 그 내용 중에는 아래 표현이 있다.

 

북한군이 600명이 아니라 연락소 전투원 단 6명이 내려와서 분탕질을 쳤다고 해도 그것은 철저히 김정일의 명령을 받은 북한군들이 내려와서 개입한 반정부, 반국가적인 행위였다는 것을 인정해야 한다. 어리석게도 말이 모자라니까 오직 600명이라는 숫자만을 가지고 5.18에 김정일이가 개입을 했다는 진실을 가리려고 하지 말라. 김정일이는 살아서 돌아간 자들에게 공화국영웅칭호까지 하사를 하였고 김대중 방문 시에는 그것을 자랑까지 하였다. 그리고 필요하다면 북한군 600명이 아니라 6천명도 여러 가지 방법으로 얼마든지 잠입을 할 수 있는 곳이 바로 울타리가 무너진 대한민국임을 잊지 말라”.

 

http://www.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3&wr_id=188682&sfl=wr_subject%7C%7Cwr_content&stx=%EA%B9%80%ED%83%9C%EC%82%B0&sop=and&keyword=%EA%B9%80%ED%83%9C%EC%82%B0

 

아웅산 폭파 핵심 테러범은 강민철과 신기철이다. 이 두 테러범은 5.18광주에 온 제630, 631광수다. 이 두 범인은 대남연락소 정찰국 전투원이다. 대남공작소 정찰국이 19805.181883년 아웅산 테러를 모두 다 주도헀다는 명백한 증거가 포착된 것이다. 아마도 김태산이 언급한 "600명이 왔든 6명" 표현은 이를 의식한 것이 아닐까 한다.     

 

630-1.jpg

 

630-2.jpg

 

631-3.jpg

2019.2.14.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06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21635 750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51735 1467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10897 1379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59762 1941
12702 1980년 5월 18일 오후 상황 새글 지만원 2021-10-17 1 0
12701 1980년 5월 18일 오전 상황 새글 지만원 2021-10-17 73 21
12700 [특집기획] 운동권의 실체를 밝힌다.(전경웅)-4 새글 지만원 2021-10-17 55 15
12699 타고난 반골기질의 김문수(김제갈윤) 새글 지만원 2021-10-17 103 30
12698 [특집기획] 운동권의 실체를 밝힌다.(전경웅)-3 새글 지만원 2021-10-17 46 16
12697 [특집기획] 운동권의 실체를 밝힌다.(전경웅)-2 새글 지만원 2021-10-17 55 17
12696 전달 동영상 [5.18 답변서]는 내 인생 미아리고개 [시]. 지… 댓글(1) 새글 제주훈장 2021-10-16 117 30
12695 [5.18답변서]는 내인생 미아리고개 [시] 지만원 2021-10-16 452 127
12694 친구 [시] 지만원 2021-10-15 380 97
12693 탈북자 답변서 -8 지만원 2021-10-15 351 68
12692 탈북자 답변서 -6 지만원 2021-10-15 192 34
12691 탈북자 답변서-5 지만원 2021-10-14 249 49
12690 탈북 답변서 -4 지만원 2021-10-14 150 34
12689 탈북자 답변서-3 지만원 2021-10-14 139 33
12688 탈북자 답변서-2 지만원 2021-10-14 188 39
12687 탈북자 답변서 -1 지만원 2021-10-14 291 43
12686 5.18사건 추가답변서 지만원 2021-10-10 479 95
12685 탈북자 답변서-7 지만원 2021-10-10 277 52
12684 5.18 답변서 – 피고인 지만원 – 독후감 댓글(5) 한글말 2021-10-08 465 104
12683 [특집기획] 운동권의 실체를 밝힌다.(전경웅)-1 지만원 2021-10-07 1196 154
12682 미국의 의료진 外 백신 접종 거부와 해고 사태 우익대사 2021-10-04 1482 207
12681 유동규는 이재명이 책임져야 할 최측근이다 비바람 2021-10-04 973 163
12680 민보상위 결정은 전체가 무효 지만원 2021-10-03 962 180
12679 남민전의 진실 (3) 지만원 2021-10-03 520 103
12678 남민전의 진실(2) 지만원 2021-10-03 495 102
12677 이재오의 새빨간 과거 지만원 2021-10-03 867 15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