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겨도 지만원, 져도 지만원, 저와 함께 가십시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이겨도 지만원, 져도 지만원, 저와 함께 가십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2-18 23:48 조회3,82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이겨도 지만원, 져도 지만원, 저와 함께 가십시다. 

 

         빨갱이들, 얼마나 다급했으면, 문재인까지!

 

빨갱이 진영에 비상이 걸렸다. 얼마나 다급했으면 정체를 숨겨왔던 정규재가 별 내공도 없이 튀어나와 어설픈 논리로 조갑제 구원투수 노릇을 했고, 주사파 최대의 나팔수 KBS가 체신머리를 내 팽개치고 나서서 광수 사진 자체를 조작하고 왜곡하면서 자연인에 불과한 지만원을 저리도 잡아먹지 못해 추태들을 벌일까? KBS가 나와 지만원을 모략하고 선동하더니 거의 같은 시간대에 문재인까지 나섰다. KBS는 나한테 딱 걸렸다. 민-형사 소송이 들어갈 테니까.

 

          문재인의 빨강 망언

 

문재인은 정신이 나갔다. 5.18민주화를 부정하는 것은 헌법을 부정하는 것이라 한 것이다. 이 자가 미쳐도 단단히 미쳤다. 모든 국민들은 지만원을 거부해야 한다는 취지의 말도 했다.

https://www.huffingtonpost.kr/entry/story_kr_5c6a53c4e4b033a79943e70a

 

문재인은 자기가 원하지 않는 사람은 한국당이 5.18규명위원으로 추천해도 받지 않고 거부했다. 그가 자의적으로 규정한 헌법정신을 지지하는 규명위원만 받아들이겠다는 것이다. 문재인은 이렇게 말하면서 지만원과 한국당을 아래처럼 비난했다,

 

“5·18 민주화운동은 1990년의 광주민주화운동 보상법, 995년의 5·18 민주화운동 특별법, 2002년의 5·18민주 유공자예우법 등 국회가 제정한 법률을 통해 민주화 운동으로 규정되고 보상대상이 됐으며, 희생자와 공헌자를 민주화유공자로 예우하게 됐다. “1997년부터 5·18이 민주화운동 국가 기념일이 됐고 이후 모든 역대정부는 매년 그날 국가기념식을 거행하며 5·18 민주화운동정신의 계승을 천명해왔다

 

이 내용은 광주사람들이 그리고 광주 법관들의 표현을 앵무하는 말이다. 이런 게 무슨 대통령인가? 대한민국 대통령의 민주주의 의식수준이 그야말로 바닥인 것이다.

 

      문재인이 5.18유공자? 사실이면 5.18진상규명 절차에서 빠져라

 

최근 SNS와 유튜브에는 문재인과 문익환이 “5.18유공자 명단에 함께 포함돼 있다는 내용들이 삽시간에 퍼지고 있다. 5.18기념공원 지하 대리석 벽에 새겨진 글자가 선명하게 드러나 있다. 모든 정황적 사실들로 보아 여기에 새겨진 이름 문재인은 청와대 문재인일 가능성이 농후해 보이기는 하다.

 

그래도 정황 상 점점 더 많은 국민들이 문재인이 5.18유공자라는 것을 믿고 싶어 할 것이다. 사실이라면 문재인은 5.18 역사전쟁의 이해당사자다. 만일 문재인이 5.18유공자라면 문재인은 5.18이라는 이슈 자체에서 멀리 떨어져 있어야 한다. 문재인이 5.18에 대해 관여하려면 문재인 이름으로 등록돼 있는 “5.18유공자 공적조서를 국민 앞에 밝혀 놓고, 문재인이 유공자가 아닐 때에 비로소 관여해야 할 것이다.

 

광주 5.18기념공원 지하실 대리석에 5.18민주화유공자 명단에는 김문수, 김병준, 문재인, 문익환, 김상곤, 이해찬 이름이 새겨져 있다. 물론 동명이인일 수 있다. 김병준을 오늘 고소하길 참 잘했다. 나는 법정에서 그의 공적조서를 요구할 것이다. 

 

     문재인, 그리고 그의 숨은 지지자 김병준은 국민을 바보로 아는가?

 

문재인이 5.18논란에 발 빠르게 뛰어든 것은 대통령이기를 거부하는 만행이다. 문재인이 나서는 것은 모든 검찰과 법관들이 알아서 지만원에 중형을 때리고 다시는 5.18이 이 땅에서 거론되지 못 하게 하려는 수작이다. 그러나 지금쯤은 검찰도 법관도 문재인의 눈치를 보지 않는다. 오히려 국민의 눈치를 살핀다. 센스가 마비되었는가? 오늘 대구 전당대회를 보았는가? 김병준이라는 인간이 김진태 이름과 태극기를 치켜든 당원들을 향해 저주와 증오의 눈알을 부라렸다. 그 눈에는 나 김병준은 악마다이런 글자가 뿜어져 나왔다. 한국당 당수를 대리하는 자가 한국당 당원들을 이토록 적대시 할 수 있는 것인가? 이는 믿는 구석이 있기 때문일 것이다. 바로 문재인에게 나는 당신을 신봉하고 있소이런 신호를 보낸 것으로 풀이됐다.

 

     국민은 지금 곧 문재인과 사생결단 내야

 

빨갱이 국회의원들이 내가 2016년부터 4년 동안 피고인으로 재판을 받고 있는 서울중앙지법 형사사건 2016고당2095 재판부에 탄원서를 냈다 한다.빨리 지만원을 구속시키고 구속 상태에서 재판을 하라전라도 떼거리, 5.18 떼거리 , 떼만 쓰면 공산주의식 판결을 이끌어 낼 수 있다는 착각을 하고 있는 것이다. 누가 저 쓰레기 같은 인간들에게 저 더러운 세도를 부리게 했는가? 우익들이 비겁했기 때문이다, 남의 희생으로 즐기기만 하려 해왔기 때문이다. 이런 우익들이 많았기 때문에 이 지경을 유혹하고 초래한 것이다.

 

      토요일마다 집회하고 3.1절 집회 한번만 크게 하면 해결되는가?

 

우익사회에 크게 고착된 안이한 생각, 1주일에 한번만 광화문 집회 나갔다 오면 나라가 구해지는 것인가? 223일에는 광주에서 대거 광화문으로 몰려온다. 그들을 중심으로 전국의 5.18세력들이 모두 뭉쳐 면세점은 물론 대한문까지의 공간을 가득 채울 모양이다.

 

이에 비해 나 지만원은 매우 초라해질 모양이다. 나는 222일부터 10일 동안 면세점을 중심으로 집회를 연다. 집회 차량도 5톤이다. 하루에 1백 몇 십만 원이 든다고 한다. 나는 성금으로 인쇄한 책자를 많이 가지고 나가 분배한다. 아주 잘 만든 다큐멘터리 영상들도 준비했다. 광수 황장엽에 대한 3D 영상도 공개된다. 북한 조선중앙영화사가 제작한 북한군의 광주교도소 공격장면도 소개한다.

 

문재인만 있고 지만원이 없으면 이 대한민국은 금방 소멸되어 북한 통치체제로 편입된다. 내가 공갈치고 협박하는 것이 아니다. 나는 명예가 있고 돈이 있어도 누릴 줄 모르는 여치 같은 인생이다. 내가 왜 이 나이에 공갈을 치고 협박을 하겠는가? 이 지만원이 언제 성금을 구걸한 적이 있었던가? 이 지만원이 언제 광화문 코너를 차지하고 성금함을 비치한 적이 있었는가? 나는 성금 달라하는 게 죽기보다 싫은 사람이다. 그래도 명색이 학자가 아니던가?

 

   나는 222일부터 31일까지만 살 것이다

 

나는 오로지 222일부터 31일까지만 살 것이다. 그 때에 문재인을 하야시키지 못하면 나는 애국진영에서 사라져 산골로 들어 갈 것이다. 좌익이 미워서가 아니라 우익이 미워서다. 아니 정이 떨어져서다. 나는 올해로 79세다. 시쳇말로 늙은 송장이다. 이 나라에는 애국하는 국민들이 아주 많다. 그렇게 많은 국민들 중 이 송장 말고는 10일 동안 진을 치고 하루에 6시간씩 집회를 하면서 문재인을 끌어내리기 위해 에너지를 결집시킬 사람 없다는 말인가? 마음으로만 문재인을 종결시키고 입으로만 문재인 종결시키려 하는가?

  

       누군가 빨리 무대 설비를 확대해 주라   

 

내가 생색내기 싫어하듯이 나도 다른 사람들 생색내는 거 제일 싫어한다. 나에게 묻지 말고 대형 전광판과 음향설비를 면세점에서부터 남대문에까지 깔아달라. 그러면 오가는 모든 시민들이 지나가다가 학습을 할 것이 아니겠는가? 면세점 앞에 모여 봐야 몇천명 모이겠는가? 누군가가 전광판과 음향설비를 남대문에까지 깔아주면 우리는 5.18전선경제전선을 전개하여문재인을 끌어내릴 수 있다. 이 사실을 널리 알려주기 바란다. 나는 생각한다. 누군가가 반드시 나의 뜻을 이루게 해 줄 것이라고.

 

        진작 싸울 것을!”   끌려갈 때 후회 하지 말자

 

인생 20년을 오로지 국가를 위해 바친 이 노학자, 이 노전사를 고맙게 생각하는 애국자들이 그래도 이 나라에 존재한다면 내가 인생 마지막으로 바치는 이 성전에 모두 참여해 달라. 이것이 후회 없이 사는 길이 아니겠는가? 적화되어 마구 형장으로 끌려갈 때, “그래도 나는 최선을 다했노라고 후회 없이 인생을 마감하려면, 마지막 기회를 위해 최선을 다해주기 바란다. 222일부터 매일 광화문에 많은 사람들 이끌고 나와 이 지만원을 학습하고 지만원을 지켜주기 바란다. 많은 사람 이끌고 나오기 위해 그대들의 돈으로 밥도 사고 커피고 사 주시라. 그러면 공산화가 돼도 후회가 없을 것이다.

 

반면, 만일에 우리가 성공해서 문재인을 제거하고! 승리에 취하는 순간이 온다면그래, 나는 지만원과 함께 싸운 전사였다이렇게 말 할 수 있는 공적을 쌓아주기 바란다. 나는 이제까지 내 이름 매명한 적 없다. 하지만 지금은 5.18시국이다. 빨갱이 세력의 목젖에 시퍼런 칼을 들이대고 있는 사람, 이 지만원 말고 또 누가 있는가? 지만원 편에 서 달라는 내 이 말이 거슬리는가? 아마 빨갱이들 말고는 그리 생각하지 않을 것이다. 제발 부탁한다. 싸우자. 이 지만원과 함께 싸우자! 나는 이렇게 주문할 수 있는 공을 쌓았다고 생각한다. 공도 쌓지 않고 자기를 출세시켜 달라 하는 사람, 얼마나 많이 있었는가.

 

포스-0000.jpg

 

Win or Lose, Please Move Forward With Me, Jee Man-Won

 

How Pressed For Time The Reds Were, -- Even Moon Jae-In Had to Come Out

 

The Reds camps were put on emergency alertness. How pressed for time were they that even Jong Kyu-Jae, who has been concealing his identity, came out with no special inner-energy and played the role of relief pitcher for Cho Gab-Je in slovenly logic, and that KBS TV, the biggest bugler for Joosapa, made an ugly scene to treat me, only a natural person, very harshly even by fabricating and distorting the Gwangsoo picture itself forgetting its dignity? Just after KBS TV came out to devise a trick against Jee Man-Won and demagogued, even Moon Jae-In came out in almost the same time zone. KBS TV got caught by me in the right time, as I am going to raise civil and criminal lawsuit against them.

 

Moon Jae-In’s Red Absurd Remark

 

Moon Jae-In went out of his mind. He said that denial of the May 18th democratization is same to denial of the Constitution. This man went mad so hard. He also said to the purport that all the people should deny Jee Man-Won.

 

Though Liberty Korea Party recommended the May 18th truth finding committee members, Moon Jae-In did not accept those whom he did not want, and rejected them. He seems to insist that he will accept only those, who support the constitutional spirit that he defined arbitrarily by himself, as the committee members. Speaking like above, Moon Jae-In criticized Jee Man-Won and Liberty Korea Party unfavorably as below.

 

“The May 18th pro-democracy movement was officially defined as democratization movement and became the subject of compensation through the laws legislated by the National Assembly such as, Compensation Law of 1990 for Gwangju Democratization Movement, Special Law of 1995 for the May 18th pro-Democracy Movement, and Law of Treatment for the May 18th Democratization Man of Merit in 2002, and the victims and contributors have been made to be treated as man of merit for democratization.” “Since 1997, the May 18th democratization movement has become a national memorial day, and every Administration has been holding annual commemorative ceremony since then, and declared to succeed the spirit of the May 18th democratization movement”.

 

This contents are no more than just echoing the words of Gwangju people and Gwangju judges. What kind of President is he to repeat after them? South Korean President’s level of sense on democracy is really the bottom itself indeed.

 

Is Moon Jae-In the May 18th Man of Merit? If it is true, Drop Yourself Out From the May 18th Truth-Finding Procedure

 

Recently on SNS and Youtube, the content that Moon Jae-In and Moon Ik-Hwan are included in ‘the name list of the May 18th man of merit’ is widely spread very quickly. The letters which are carved on the marble wall in the basement of the May 18th Memorial Park, reveals the name so clearly. When all the circumstantial facts being taken into consideration, there is a strong possibility that this carved name can be that of Moon Jae-In now in ChongWaDae. It is a well known fact that the Reds do not confess truth until the moment they die. Perhaps Moon Jae-In would do so.

 

Because of questionable circumstances, however, more and more people would like to believe that Moon Jae-In is the May 18th man of merit. If it is true, Moon Jae-In is the person interested in the May 18th history war. If Moon Jae-In is the May 18th man of merit, he ought to stay far away from the issue of this May 18th itself. If Moon Jae-In want to participate in the matter of the May 18th, he shall have to disclose “record of meritorious deed of the May 18th man of merit”, which is registered in the name of Moon Jae-In, in front of people, and after then he will be allowed to participate in it only when Moon Jae-In is not a man of merit.

 

In the name plates of the May 18th man of merit, which are put on the marble wall in the basement of the May 18th Memorial Park in Gwangju, are carved the names of Kim Moon-Soo, Kim Byong-Joon, Moon Jae-In, Moon Ik-Hwan, Kim Sang-Gon and Lee Hae-Chan. I did very well to raise lawsuit against Kim Byong-Joon. I will request record of his meritorious deed in the trial.

 

Moon Jae-In and his hidden supporter Kim Byong-Joon, Are You Taking All The Nation For Fools?

 

Moon Jae-In’s quick action to have come into the May 18th argument is a barbarity with which he denies to be presidential. The reason why Moon Jae-In has come out is because he intends to play shrewd trick so that all the prosecutors and judges put severe punishment on Jee Man-Won, and the matter of the May 18th can never be made an object of criticism in this country. By now, however, neither prosecutors nor judges trys to see how the wind blows. They would rather try to read the people’s expression. Has anyone’s sense paralyzed? Have you seen the Liberty Korea Party’s national convention in DaeKoo? The human wretch of Kim Byong-Joon glared cursed and hatred eyes at the party members who held up Kim Jin-Tae’s name and Taekoogki(national flag) high. From the eyes were spurting out this letter, “Myself Kim Byong-Joon is a devil”. How can a man who is an acting representative of Liberty Korea Party take so hostile attitude toward his party members like this? It is probably because he has someone to rely on. It is interpreted that he sent to Moon Jae-In this kind of signal, “I believe in you”.

 

Now Is The Time For All The People to Fight Life and Death Battle with Moon Jae-In

 

The Reds Assembly Members are said to have submitted a petition to the criminal jurisdiction (in charge of the criminal case 2016 godang 2095) in Seoul Central Court, where I have been on trial as the accused for four years since 2016, requesting, -- “Please take Jee Man-Won into custody as soon as possible and put him on a trial in custody”. Herds of Jeolla province, packs of the May 18th group, -- they are mistaken that they can draw communist style judgement out if they only keep asking for the impossible in group. Who ever has allowed the trash sort of human wretches to wield dirty power? It is because the rightists have been mean and cowardly. It’s because they have been trying to enjoy themselves only on the sacrifice of others. Because there were many rightists like this, they tempted and brought this critical situation to us.

 

Can We Come to A Solution If We Only Hold Rally Every Saturday and the Biggest Rally on 3·1(March 1st) Anniversary?

 

The easygoing way of thinking generally fixed in rightist society, -- can our country be saved if we take part in GwangHwaMoon rally once in a week? On February 23, Gwangju people are coming to GwangHwaMoon in large group. Centering around them, the May 18th powers all over the country seem to unite to fill the space up to DaeHanMoon in full as well as duty free shop’s square.

 

Compared to them, I Jee Man-Won seem to be getting shabby. I will be holding rally centering around duty free shop for 10 days from February 22. Rally vehicle is five ton truck. They say that it will cost more than a million won. I will take a lot of books there, which I printed with the contributions, for distribution. I have also prepared well-made documentary video clips. 3D video on the Gwangsoo Hwang Jang-Yop is also to be opened to the public. I will also introduce “North Korean troops’ attack scene of Gwangju prison“, which was produced by North Korean Central Film Co..

 

If this country has only Moon Jae-In and no Jee Man-Won, this South Korea will be extinguished soon and will be absorbed into North Korean regime system. It is not what I am intimidating and threatening. I am living a life like a grasshopper who don’t know how to enjoy it even if I had honor and money. Why should I be intimidating and threatening in this old age? Have I Jee Man-Won ever taken a corner in GwangHwaMoon and kept contribution box there? I don’t like to ask contribution more than facing death. Ain’t I still have the prestige of a learned man, am I?

 

I Am Going To Live Only From February 22 Till March 1st

 

I am going to live the period only from February 22 to March 1st. If we fail to make Moon Jae-In step down by then, I will disappear from patriotic camp, and will go into somewhere in the mountain. It is not because I hate leftists but because rightists. I am 79 years old now. I am but an old corpse to coin a phrase. There are so many patriotic activists in this country. Among these many people, is there no one other then this old corpse who can concentrate national energy in order to drag Moon Jae-In down by pitching a camp for 10 days and holding rally for six hours everyday?

 

Please Somebody, Please Expand Stage Equipment As Soon As Possible

 

As I hate to emphasize the favor done to others, I also hate others emphasizing the favors done to me. Don’t ask me, but please lay out big-size electric bulletin board and sound equipment from duty free shop to NamDaeMoon(South Gate). Then, won’t all the citizen coming and going learn it passing by, would they? How many thousands of people can get together in front of duty free shop square, if they would? If somebody lay out electric bulletin board and sound equipment far through to NamDaeMoon, we can drag Moon Jae In down by developing the May 18th battle front and economy battle front. Please let this facts known as widely as possible. I think that somebody will be sure to help to realize my wish.

 

“I Wish I Had Fought Before!” Let’s Not Get Sorry When We Get Dragged Along

 

All the patriots in this country who are thankful for this old learned man, this old veteran who devoted 20 years of his life to his country, please take part in this holy war to which I devote all my efforts for the last time in my life. Isn’t it a good way to live a life without regret, is it? When the country is communized and you all are dragged to the place of execution, if you want to close your life without regret thinking, -- “But still I did my best”, -- I hope you to do your best for this last opportunity. Everyday from February 22, I hope you to come down to GwangHwaMoon leading many people to learn this Jee Man-Won and stand by Jee Man-Won’s side. You can buy meals and coffee for many people to lead them and come out with them. If then, you will have no regret if this country is communized.

 

On the other hand, if we are successful, get rid of Moon Jae-In!, and the moment of our victory comes at last, then I wish you to heap up meritorious deed so that you can say this,

-- “Yes, I was a warrior having fought together with Jee Man-Won”, -- So far, I have never done self-publicity. But now is a crucial situation around the May 18th. The only man who is thrusting a well-sharpened dagger to the throat of the Reds power, -- who is he other than Jee Man-Won? Is my request for you to stand by my side not to your taste? Perhaps no one would think so if not the Reds. Please, I beg you. Please come to fight. Please fight together with this Jee Man-Won. I think I’ve heaped up meritorious deed to ask you for it. How many people have we seen out there who asked to help him rise in the world without heaping up meritorious deed?


2019.2.18.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00건 8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790 한미훈련을 안 하는 이유 지만원 2019-03-04 3363 535
11789 정청래, 먼저 인간 축에 들어라. 지만원 2015-02-11 6558 534
11788 스파이 정권의 운명, 카운트다운 지만원 2018-02-18 6713 534
열람중 이겨도 지만원, 져도 지만원, 저와 함께 가십시다. 지만원 2019-02-18 3830 534
11786 5.18 마녀사냥에 부화뇌동하다 소송당한 그들 지만원 2019-04-04 3014 534
11785 언론들, 함량미달 전문가 팔며 김정은 옹호말라 지만원 2013-03-09 16597 533
11784 경찰청장 이 개자식아! 너 같은 빨갱이를 박근혜가 임명했더냐? 지만원 2014-05-26 10200 533
11783 정규재-이영훈-박관용-서정갑-조갑제-김진 지만원 2018-06-05 5534 533
11782 싱가포르 미북회담 분석 지만원 2018-06-13 7791 533
11781 정신 차리자, 종전선언은 곧 주한미군 철수 지만원 2018-09-05 5584 533
11780 정규재-조갑제는 5.18을 무장내란폭동이라 규정 지만원 2019-02-25 3642 533
11779 어제 오늘의 필자 생각 지만원 2010-12-07 21234 532
11778 새누리당 철저히 망가져야, 지랄병 끝날 것 지만원 2014-07-03 9611 532
11777 트럼프, 오늘도 나는 낙관한다 지만원 2018-06-13 6629 532
11776 한국당에 보내는 SOS 지만원 2019-01-09 3900 532
11775 밤새 안녕이라는데 지만원 2017-12-17 6924 531
11774 새 전기 맞은 북한특수군 ;유튜브 등 방송인들에 경고 지만원 2018-03-10 6168 531
11773 김병준, 간신 김용태에 놀아나지 말게 지만원 2019-02-13 3274 531
11772 죽고 싶어도 죽으면 안 되는 더러운 팔자 지만원 2019-04-27 3996 531
11771 전라도 현상은 심각한 사회문제 지만원 2011-02-25 21824 530
11770 청와대 Vs. 뉴스타운, 승자는 이미 정해졌다 지만원 2018-02-03 4273 530
11769 북한군의 진실 지만원 2019-04-05 4212 530
11768 단원고 유족의 횡포, 더 이상 용인 못한다 지만원 2014-05-24 14496 529
11767 전두환: 대한민국에서 가장 억울한 대통령 지만원 2018-03-12 5246 529
11766 대한민국 경제 3개월 안에 폭침 지만원 2019-08-03 4188 529
11765 역모의 고장 전라도가 여적죄 단죄하면 폭동 일으켜? 지만원 2015-07-08 8084 528
11764 폼페이오가 김정은에 준 통첩: 단 둘이 만나자, 거기에서 곧장 망… 지만원 2018-04-19 8974 528
11763 세월호사고, 북한공작원과 간첩이 주도했다 지만원 2019-03-24 5002 528
11762 제 발등 단단히 찍는 5.18세력 및 유사세력 지만원 2013-05-20 13485 527
11761 이 나라 현역과 예비역 모두에게 지만원 2019-03-17 3339 52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