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천년 최고령장수 지만원 최일선에 선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천년 최고령장수 지만원 최일선에 선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3-06 01:09 조회4,35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5천년 최고령장수 지만원 최일선에 선다

 

이번 3.1, 전국에서 수십만 상경했다. 모인 사람은 다 애국자였지만 이들을 모은 행사주최자들은 애국을 파는 브로커들이었다. 이를 부인할 사람 없을 것이다. 이에 대해 분노하지 않을 사람들 없을 것이다. 나는 이런 결론을 이희범의 행실에서 유도했다. 나와 손상윤 형제를 팔아 남대문 집회에 호객을 했고, 정작에는 나와 손상윤 형제를 무대에 오르지 못하게 했다. 이것이 애국이라는 명분을 이용한 우익장사꾼들의 전형인 것이다.

 

지난 31, 서울역과 광화문 지역에는 실로 많은 애국자들이 모였다. 하지만 그들이 간 곳들에는 왕거미들이 자리하고 있었다. 이를 부인할 국민 없을 것이다. 이는 시정돼야 한다. 지금 광화문 공간은 5-7개의 우익단체들이 분점하고 있다. 나는 이런 현상을 나쁘게만 생각하지 않는다. 그 요지들을 우익이 장악하지 않으면 좌익들이 차지하기 때문이다. 분열은 그 나름의 효과가 있는 것이다. 하지만 좌익과의 싸움은 미시적인 장소 점령에 국한될 수 없다.

 

광화문은 우익집회 공간이고, 서울역은 조원진이 독점하는 공간이다. 나는 오로지 광화문 집회만을 생각한다. 오늘 오후 나는 대한문의 민중홍’, ‘면세점의 일파만파’, ‘교보문고자유대연합대표들을 초청하여 허심탄회한 회의를 연다.

 

그들이 통합을 원하면 통합을 할 것이고, 원하지 않으면 내가 어쩔 수 없이 또 다른 집회를 만들 것이다. 또 다른 집회? 통합을 해야 할 판에 집회를 또 하나 더 만들겠다고? 그래서 오늘 회의를 하는 것이다. 만일 이들이 통합을 거부한다면 나는 손상대 형제와 공수특전단을 포함한 육해공군해병대 사람들을 이끌고 애국진영의 구심점을 형성할 것이다. 하나의 상권에 여러 개의 상인이 있다. 같은 업종의 뛰어난 업체가 등장하면 다른 상인들은 멸망할 수밖에 없다.

 

나는 생각한다. 이 시대에 문재인이 맞상대를 부른 사람이 누구인가? 지만원인가? 면세점의 김기열인가? 대한문의 민중홍인가? 교보문고인 이상진인가? 나는 오늘 오후의 회의결과를 공개할 것이다.

 

Jee Man-Won, the Oldest Commander in 5,000 Years History, Going to Stand at the Forefront

 

On this March 1st anniversary, hundreds of thousands people gathered together in Seoul from all across the nation. The gatherings were all patriotic people, but the hosts of rallies who gathered them were brokers who were selling patriotism. Nobody could deny it. There could be no one who are not angry with it. I‘ve come to reach this conclusion from Lee Hee-Bum’s misbehavior. He spieled to call people by selling me and the two brothers of Son Sang-Yoon, but at the actual moment of truth, he obstructed me and the two brothers from getting on the stage. This is the typical example of rightist merchants who take advantage of the cause of patriotism.

 

On last March 1st, lots of patriotic people gathered together in Seoul Station and GwangHwaMoon area indeed. But garden spiders were taking the places where they got together. There would be no people who could deny it. This must be corrected. Now GwangHwaMoon space is split into 5 or 7 spaces and occupied by each rightist organizations. I don‘t take this phenomenon only in the wrong way, because if rightists don’t keep holding the important places, leftists would be taking the places. Being split (into factions) has its own effect. But in this fight with leftists, we should not be limited to the microscopic occupation of spaces.

 

GwangHwaMoon area is a space for rightists‘ rallies, and Seoul station is a space monopolized by Cho Won-Jin. What I have in my mind is only GwangHwaMoon rallies. This afternoon, I am going to invite the three representatives to have an open-minded meeting, -- ’Min Joong-Hong of DaeHanMoon‘, ’From One Wave to Ten Thousands Waves of Duty Free Shop‘ and ’Liberty Grand Union of Kyobo Bookstore‘.

 

If they want unification, I will join them, but if they don‘t, I can not but have to make another rally. -- Another rally? Are you saying you are going to make one more rally at this juncture when we all need unification? -- That’s way we are holding a meeting today. If they object to unification, I will form a centripetal point of patriotic camp. leading the people of veterans from the army, navy, air force, marine corps and special airborne unit including Son Sang-Dae brothers.

 

There used to have been many merchants around in one business district. If an excellent enterprise in the same types of business enter into business, other merchants have no other way but to collapse.

 

I have been thinking. Who is it that Moon Jae-In called for as his counter opponent in this age? Is it Jee Man-Won? Or Kim Ki-Yol of Duty Free Shop? Or Min Joong-Hong of DaeHanMoon? Or Lee Sang-Jin of Kyobo Bookstore? I‘ll make public the result of the meeting this afternoon.


2019.3.6.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27건 9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487 하태경, 나와 1:1 토론 못하면 다 거짓말 지만원 2019-02-21 4636 525
12486 이럴수가 있을까 (Long) Long 2018-08-09 4861 525
12485 청와대는 대남 점령군 사령부 지만원 2017-09-10 8765 525
12484 김영삼, 형편없는 개자식 지만원 2011-02-24 28486 525
12483 한미정상회담을 보는 눈 지만원 2019-04-13 5155 524
12482 우익진영에 희소식 전합니다 지만원 2019-03-09 7012 524
12481 5.18유공자 이런 식으로 마구 늘어났다! 지만원 2017-04-02 9093 524
12480 나는 매카시보다 강하다 지만원 2015-12-10 6697 524
12479 게임 끝, 문재인은 정계 은퇴해야 지만원 2013-06-30 12021 524
12478 광주에 북한특수군 개입한 것이 120% 확실한 이유 지만원 2013-01-15 24512 524
12477 야비하고도 악랄한 생쥐 같은 SBS 지만원 2012-08-29 15606 524
열람중 5천년 최고령장수 지만원 최일선에 선다 지만원 2019-03-06 4354 523
12475 문재인은 이적-역적 범죄 혐의자 지만원 2019-02-21 4662 523
12474 폼페이오가 북에 가는 목적, 북폭결심 굳히고 명분 얻으려 지만원 2018-10-06 7077 523
12473 항복이냐 전쟁이냐, 6월 12일 이전에 결판 지만원 2018-05-26 6007 523
12472 유족 존재 무시하고 특별법 중단하라 지만원 2014-08-21 8157 523
12471 광주검찰 등에 대한 탄원서(대통령 등 18명에 우송) 지만원 2013-11-17 12013 523
12470 통진당은 반드시 해체돼야 지만원 2013-03-09 14439 523
12469 안철수는 박원순을 띄우기 위한 소모품! 지만원 2011-09-05 20224 523
12468 최선희 발언의 의미와 파장 지만원 2019-03-15 5344 522
12467 국과수 동원을 가능케 해준 박남선과 심복례 지만원 2015-12-28 7267 522
12466 박근혜 시구의 의미 지만원 2013-10-28 13698 522
12465 국방부에 5.18 공개토론을 제안한다 지만원 2013-05-28 13635 522
12464 박근혜 당선은 천우신조의 기적 지만원 2012-12-23 22703 522
12463 트럼프에 팽당한 퇴물기생 문재인 지만원 2018-06-07 6239 521
12462 불안해 못 살겠다. 총리에 자리내주고 물러나라 지만원 2015-08-14 8377 521
12461 박근혜, 정신 바짝 차려야 지만원 2014-04-22 26849 521
12460 북한군 600명 어디서 나왔나? -망언의 본질- 지만원 2019-03-28 4888 520
12459 특사단, 평화 쥐고 온 게 아니라 전쟁 쥐고 왔다. 지만원 2018-03-06 6985 520
12458 사이비 애국자들, 노숙자담요를 닮아라 지만원 2015-12-11 8039 52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