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도의 한(恨)!!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전라도의 한(恨)!!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3-13 22:48 조회3,106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전라도의 한()!!

 

()을 국어사전에서 찾으면 몹시 원망스럽고 억울하고 슬퍼서 응어리진 마음으로 표현돼 있다. 가슴에 맺힌 아픈 응어리라는 뜻이다. 이런 응어리들은 사회적 불평등, 이루지 못한 열망, 비극적 경험 등을 통해 형성된다고 한다. 전라도 사람들과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나누다 보면 누구의 입이나 을 말한다. 어떤 ''이냐고 물어보니, 대개 두 가지로 축약됐다.

 

     타 지역 사람들로부터 경계의 대상이 되고 멸시받는 데서 오는 한

 

하나는 어느 지역에 가든 은근한 멸시를 받는 다는 것이다. 전라도 사람하고는 결혼을 하지 말라는 집안들이 한국사회에 매우 많으며, 이런 경우를 당하면 가슴에 한이 맺힌다고 한다. "전라도 사람은 간이라도 떼어줄 듯하다가도 어느 한 순간 안면몰수하고 배신을 하니까 각별히 조심하라" 이런 말이 퍼져 있다는 것을 전라도 사람들은 매우 잘 안다. 그래서 경계를 하는 것이다. 경계하는 모습을 볼 때마다 한이 맺힌다고 말한다.

 

이런 문제는 쉬쉬한다고 해서 해결될 문제가 아니다. 모를 것 같지만 대부분의 국민은 전라도 사람들을 이런 식으로 경계한다. 그래서 아프더라도 상처를 까발겨야 치유를 할 수 있는 것이다. 전라도 사람들에게 교육이 필요하다. 교육은 전라도 사람들로부터 이루어져야 한다. 성경의 가르침에는 회개라는 게 있다. 회개가 가장 먼저 불타야 할 곳이 전라도이다. "왜 전라도만 회개해야 하느냐" 이렇게 저항하는 한 전라도와 여타의 지역들 사이에는 마음으로부터의 화해도 없으며 화합도 없을 것이다.

 

전라도인들은 생각해야 할 것이다. 한국사회에서 전라도만큼 멸시받고 천시받는 지역이 어느 지역인가를! 전라도 말고는 아무 곳도 없다. 그러면 문제는 전라도에 있는 것이다. 전라도 사람들은 항변하고 변명하기 전에 이걸 알아야 한다. 이런 지적은 지역감정을 부추기는 행위가 아니다. 지역감정의 치유를 위해 현실을 그대로 옮겨놓은 것이다.

 

      1등을 경상도에 빼앗기고 2등을 했다는 데 대한 배 아픈 한

 

다른 하나는 전라도 지역이 경상도 지역에 비해 정책적으로 천대를 받아 발전이 덜 됐다는 것이다. 이렇게 말할 때, 필자는 강원도를 거론해 보았다. 그랬더니 그들의 유행어가 나왔다. “전라도는 푸대접, 강원도는 무대접이라 한다. 무대접과 푸대접 중, 어느 것이 더 나쁜 대접이냐고 물었더니 무대접이라 한다.

 

이렇게 보면 전라도 사람들의 푸대접 한은 경상도에 대한 경쟁의식에서 나온 것이다. 대한민국에서 첫 번째로 대접받는 곳은 경상도, 두 번째로 대접받는 곳은 전라도, 강원도는 9등으로 꼴찌라는 말도 한다. 전라도의 한은 9개의 도 중에서 1등으로 대접받지 못하고 2등으로 대접받는 데 대한 한인 것이다. 8, 9등의 처지에 대해서는 일체 배려함이 없이, 1등을 하지 못하고 2등을 한 것에 한을 품는 사람들이 바로 전라도 사람들인 셈이다.

 

            빨치산 후예들로서의 한

 

한국사회의 빨치산들은 남한 사회에 살면서 남한에 대해 한을 품은 사람들이다. 할아버지가 마을사람들로부터 손가락질을 받고, 아버지가 빨치산이라고 손가락질을 받은 집안에서 자라난 아이들은 어려서부터 한국사회를 적대시하고 한국 사람들을 증오하면서 자란다. 이런 사람들이 대부분, 지금 한국사회에서 주사파가 되고, 북한편이 되어, 남한 사회를 증오하고 파괴하는 것이다. 이런 종류의 사람들 중에 가잔 전형적인 사람이 바로 노무현이다.

 

노무현은 청와대 홈페이지에 실린 그의 자서전에서 예쁜 가방을 보고 증오했다. 그래서 면도칼로 찢었다. 바로 이러한 증오가 지금 대통령 자리에 앉아있으면서도 끝없이 발동되고 있는 것이다. 국민이 싫어하는 일이면 더욱 강력하게 밀어 붙인다. 한국사회를 증오하고, 가진 사람들, 배운 사람들에 대한 증오심 때문일 것이다.

 

            전라도 한의 정체

 

음악을 하는 분 그리고 심리학을 하는 어느 한 분은 판소리를 이렇게 말한다. 판소리는 온 내장을 가동시켜 목에서 피를 토해내면서 소리를 지르는 음악으로 흑인영가와 같은 것이라 한다. 한이 맺히기로는 흑인과 전라도가 같다고 한다. 그런데 여기에는 차이점이 있다 한다. 흑인의 한은 짐승처럼 매를 맞아가면서 한을 쌓은 것이지만, 전라도의 한은 질투심과 욕심이 과한 데서 생긴 자가발전적인 한이라 한다. 전라도의 한은 누가 탄압해서 생긴 한이 아니라 스스로 자가생산한 한이라는 것이다. 또한 타지역 사람들로부터 당하는 멸시와 천시는 전라도 사람들의 행동이 스스로 불러들인 자업자득이라는 것이다.

 

빨치산들의 한은 한국사회로부터 받는 멸시와 천대에서 왔다. 전라도 사람들의 역시 타 역 사람들로부터 받는 멸시와 천대에서 생겨났다. 이 두 가지 은 공히 반사회적인 한이다. 물론 예외는 어느 경우에나 존재한다. 여기에서 말하는 것은 통계학적 다수를 의미한다. 여기까지의 논리 전개가 그다지 궤도를 벗어나지 않았다면 매우 중요한 단서가 손에 잡힌다.

 

빨치산의 한은 남한 사회로부터 받은 멸시와 천대로 인해 형성됐기 때문에 남한에 대한 증오심으로 발전했다. 그렇다면 똑같이 남한 사회로부터 받는 멸시와 천대로 인해 형성된 전라도 사람들의 역시 한국사회에 대한 증오심으로 나타날 수밖에 없다. 통계적인 수치는 존재하지 않지만, 경험으로 본다면 타 지역 사람들 중에서 김대중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매우 드물다. 그러나 전라도 사람들은 이런 타 지역 사람들을 증오한다. 술자리에서도 김대중 때문에 얼굴을 붉히고, 김대중 때문에 주먹이 오간다.

 

         국가운명 해치는 97%의 몰표

 

전라도 사람들은 똘똘 뭉치는 게 생리다. 어느 직장에 가나 똘똘 뭉친다. 이렇게 뭉치기 때문에 97%의 표가 집중되는 것이다. 한국사회에 대한 증오심이 있기 때문인지 그 지역 사람들은 한국사회가 가는 쪽과는 반대로 가는 경향이 있다. 한국사회는 대부분 김정일을 미워하지만 전라도 사람들의 대부분은 부시를 더 미워한다. 이것이 광주 교도소에서 겪은 경험이었다. 사회에서 어울리지 못하는 것만큼 사회에 대한 증오심이 자란다. 사회를 증오하는데 국가의 안녕과 장래가 눈에 들어오겠는가? 전라도 사람들에 유독 공인정신이 부족해 보이는 것은 사회를 향해 품은 한 때문일 것이다.

 

    전라도 민중은 한국 편이 아니라 북한 편

 

전라도 사람들이 변하지 않는 한, 그리고 전라도를 분리하지 않는 한, 한국사회는 전라도 사람들 때문에 불행해질 것이다. 마지막으로 정리해 본다.

 

1. 전라도 사람들은 한국사회 전체로부터 경원시-배척 당한다.

2. 전라도 사람들은 한국사회에 대해 한을 키운다.

3. 전라도 사람들과 여타 국민들 사이에는 암묵적인 적대관계가 형성돼있다.

4. 전라도 사람들은 그들의 한을 풀어줄 존재가 오로지 북한이라고 생각한다. 5. 전라도 사람들은 이성적이기보다 감정이 앞선다. 내가 죽어도 좋으니 내가 증오하는 저 사람 죽는 꼴을 보고 싶어 한다. 다 같이 살자가 아니라 너 죽고 나죽자는 사람들, 오기의 화신들인 것이다.

6. 전라도 사람은 남한을 증오하는 나머지 김정일이 성공해 남한을 공산화시켜주기를 바란다. 김대중이 앞서면 적화통일도 좋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다.

 

 

2019.3.13.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60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2986 260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1803 617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3395 1319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9531 1944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25901 1309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9253 1246
공지 서적구입방법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3957 1778
12053 지만원tv 제124화, 수치심은 혁명의 독 새글 지만원 2019-10-17 483 76
12052 11월 재판일정 지만원 2019-10-17 493 99
12051 日帝時代를 살아온 95세 노인의 증언.(용바우) 용바우 2019-10-14 1652 337
12050 Would it be our turn next? (stallon) 댓글(2) stallon 2019-10-13 1049 116
12049 조국대전에서 5.18 명승부로 시사논객 2019-10-11 2026 271
12048 (민전)중앙위원에 김대중과 어깨를 나란히 조맹규(조국 종조부) 댓글(2) 김제갈윤 2019-10-10 1376 183
12047 지만원tv, 제123화, 정의냐불의냐, 내편이냐네편이냐 지만원 2019-10-11 950 116
12046 준비서면(서정갑) 지만원 2019-10-11 482 85
12045 지만원tv, 제122화 ‘서정갑의 일탈행위 지만원 2019-10-08 915 114
12044 1894년 거지동네의 서울모습! (진리true) 진리true 2019-10-07 1891 132
12043 연세대 입학서류가 사라진 까닭은?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9-10-07 1388 237
12042 지만원tv, 제121화 문재인 편의대 전두환편의대 지만원 2019-10-07 795 95
12041 확정된 프롤로그(조선과 일본) 지만원 2019-10-06 1570 265
12040 에필로그(조선과 일본) 지만원 2019-10-06 1121 224
12039 대한민국에서 아주 흔한 잘못된 선택 비바람 2019-10-05 1831 305
12038 알아서는 안 되는 일제시대의 진실 댓글(1) 방울이 2019-10-04 2394 204
12037 조선인과 유키치의 말 중 어느 말이 사실인가? 지만원 2019-10-02 1853 242
12036 지만원tv, 제120화 2.2억 강탈한 광주족 지만원 2019-10-02 587 96
12035 내게 2억2천3백만원 강탈해간 광주약탈자들 지만원 2019-10-02 1685 265
12034 박지원에 대한 준비서면 지만원 2019-10-02 1058 186
12033 우리가 알아야 할 일본인 이름 둘 지만원 2019-10-02 1802 269
12032 지만원tv, 제119화, 5.18성역 붕괴됐다 지만원 2019-10-01 825 103
12031 프롤로그 (곧 발간될 조선과 일본) 지만원 2019-10-01 1245 21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