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5.18 ‘주남마을 사건’의 북한특수군(4)(비바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광주5.18 ‘주남마을 사건’의 북한특수군(4)(비바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9-05-08 00:42 조회1,566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광주5.18 ‘주남마을 사건의 북한특수군

 

1. ‘주남마을 미니버스 총격 사건의 왜곡

2. 11공수 62대대 통신부사관 문병소 중사

3. 공수부대를 추적하는 무장폭도들

4. 주남마을 폭도들의 강간

5. 주남마을의 기나긴 전투

6. 쇠사슬에 묶인 주남마을 버스 운전사

7. 주남마을 미니버스의 사망자들

8. 등에 카빈총을 맞은 주남마을 버스의 사망자들

9. 9공수부대 학살 증언자 최영신의 거짓말

10. 가짜 목격자들의 거짓 증언들

11. 2의 주남마을 사건들

12. 주남마을의 미스테리

 

 




4. 주남마을 폭도들의 강간

 

5.18폭도들은 근처 보리밭으로 숨어들어 11공수에게 사격을 가하곤 했다. 23일에도 산 쪽에서 폭도들의 사격이 있었고 24일 새벽에도 11공수를 향한 폭도들의 사격이 벌어졌다. 그러자 23일 문병소 중사는 수색조 2개 팀을 이끌고 근처 야산으로 수색에 나섰다. 11공수 거점에서 북쪽 광주 방향으로 1km 정도 되는 곳에, 22번국도 서쪽으로 양계장이 있었다.

 

문병소 중사가 이끄는 수색조가 양계장에 도착했을 때 주인 부부는 밥을 짓고 있었다. 주인 부부는 빨리 밥을 짓고 닭에게 모이를 준 다음에 산으로 도망칠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맛 좀 보라면서 금방 지은 밥과 물 한 사발, 된장을 문병소 중사 일행에게 내주었다. 이때였다. 산 위쪽에서 총알이 날아들었다. 양계장 위쪽 150m 전방에 있는 고압철탑 쪽이었다. 동시에 양계장 아래쪽에서도 총알이 날아들었다.

 

  

양계장 산 아래쪽으로는 하천이 흐르고 있었고, 하천 건너에는 22번 국도가 있었다.  22번국도에는 오래된 검문소가 하나 있었다. 검문소 주변에는 광주에서 화순 방향으로 진출하려다가 11공수에 의해 도로가 차단당하자

11공수와 마주보며 대치하는 폭도차량들이 북적거리고 있었다. 이들이 22번 국도에 있다가 산 쪽으로 문병소 중사 수색조가 보이자 냅다 총을 갈겨댔던 것이다.

 

문병소 수색조는 양쪽으로 협공을 당하는 상황이었다. 고압철탑 부근에서는 2~3명으로 추정되는 폭도가 사격을 가해왔고, 검문소 쪽 길가에는 폭도들이 개미처럼 길가에 달라붙어 공수부대를 향해 사격을 퍼붓고 있었다. 문병소 수색조는 급히 양계장에 몸을 숨겼다가 하천을 이용하여 급히 진지로 귀환했다. 이때 검문소에서 문병소 수색조에게 총을 난사했던 폭도 차량 중 하나가 바로 주남마을 사건의 주인공이 되는 주남마을 미니버스였다

 

11공수 진지에서 북동 쪽 700m 지점에는 독립가옥이 있었다. 폭도차량들이 있는 검문소와는 3~400m 정도 거리였다. 독립가옥은 11공수의 본진과 폭도들이 죽치고 있는 검문소의 중간 지점에 위치하고 있었다. 11공수는 이 독립가옥에 근처 채석장에서 사용하는 다이너마이트가 5톤 정도 보관되어 있다는 정보를 입수할 수 있었다. 정보를 입수한 11공수에서는 다이너마이트를 지키기 위하여 경비조 1개 팀을 구성하여 독립가옥으로 출동시켰다.

 

채석장 화약보관소로 사용하는 독립가옥에는 살림집도 있었다. 문을 두드리자 안에서 노파 한 사람이 나왔다. 노파는 무슨 일을 당했는지 정신이 반쯤 나간 상태였다. 이미 그 집에는 밤손님이 왔다간 후였다. 광주5.18에서 전남도청에 설치된 폭약은 대부분 화순광업소에서 탈취해간 것이었다. 여기 독립가옥의 다이너마이트 상당량도 이미 폭도들에게 털린 뒤였다.

 

폭도들이 다이너마이트를 확보하기 위해 여기 독립가옥을 덮친 것은 21일 밤이었다. 그들은 다이너마이트만 탈취해 간 것이 아니었다. 노파와 며느리만 있는 집안에 들어와 폭도들은 노파가 보는 앞에서 며느리를 집단으로 윤간했다. 그래서 독립가옥의 노파는 정신이 반쯤 나간 상태였고, 며느리는 방안에서 문을 굳게 걸어 잠그고 낮은 소리로 울고 있었다.

 

문병소 회장은 5.18세력이 주남마을 사건을 이야기하면서 이런 사건은 쏙 빼놓고 자기들에게 유리한 이야기만 한다고 울분을 터뜨렸다. 그 독립가옥의 노파는 자기가 며느리에게 큰 죄를 지었다면서 흡사 자기 때문에 며느리가 욕을 본 것처럼 가슴을 치며 한탄했다고 문병소 회장은 회고했다. 5.18세력은 공수부대의 강간만을 소리칠 것이 아니라 헌법수호세력이라는 5.18폭도들의 강간에 대해서도 돌아봐야 할 것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05건 2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975 윤석열, 얻어맞을수록 커지는 거목 지만원 2020-06-23 1265 201
11974 모든 판사가 김태규 부장판사 닮아야 지만원 2020-06-23 1006 174
11973 기밀 해제된 미국 외교문서 지만원 2020-06-21 1634 220
11972 [단독] 40일 구국금식 7부능선 김성웅목사 단식 25일째 현장소… 제주훈장 2020-06-21 697 73
11971 지만원tv, 제267화, 문재인 운명 초읽기 지만원 2020-06-19 1469 119
11970 광주518민주화에 시비걸면 처벌 악법정치는 미친정치, 기자회견 모… 제주훈장 2020-06-19 765 102
11969 의견서(안양경찰 박영순 관련) 지만원 2020-06-19 891 125
11968 지만원tv, 제266화, 무등산의 진달래 지만원 2020-06-18 824 84
11967 지만원TV, 제265화, 청와대 초상집 됐다 지만원 2020-06-16 1719 138
11966 간첩 50명을 능가하는 조갑제(김제갈윤) 김제갈윤 2020-06-14 1756 226
11965 지만원tv, 제264화, 트로이목마 탈북광수 지만원 2020-06-14 984 71
11964 광수사태 사망자수 거짓선동 변천사(김제갈윤) 김제갈윤 2020-06-14 883 131
11963 2차 문재인퇴진기필 지구촌 애국 퀴즈쇼[지만원 격려메세지 포함] 제주훈장 2020-06-14 738 98
11962 지만원tv, 제263화, 전쟁 임박, 세계적 분노의 마그마 지만원 2020-06-13 1175 100
11961 5.25일자 미 기밀보고 3번째 희생자 추정(김제갈윤) 김제갈윤 2020-06-13 970 95
11960 애국자로서 필독. 정동일 前 총영사님의 글》 지만원 2020-06-13 1241 174
11959 광주 인민재판 희생자 발견, 4명 지만원 2020-06-12 1587 180
11958 새로운 5.18인민재판 희생자 두사람 사진은 누구일까요? 댓글(2) 방울이 2020-06-12 1421 103
11957 광주 신부들과 북한이 야합한 모략작전 지만원 2020-06-11 1359 183
11956 [지만원TV] 제262화, 임종석과 하태경 관리자 2020-06-11 1001 99
11955 4.15총선 부정선거 의혹 (3) (이상진) 이상진 2020-06-10 932 135
11954 (미공개사진)5.18인민재판처형장가는 세번째 사진.(솔향기) 솔향기 2020-06-08 1897 232
11953 4.15총선 부정선거 의혹 (2)(이상진) 이상진 2020-06-08 1084 193
11952 지만원tv, 제261화, 일본의 반격 지만원 2020-06-07 1117 111
11951 제주4.3왜곡말라! 이것이 4.3사건 전개과정 진실이다. [이승학… 제주훈장 2020-06-07 856 76
11950 제1차 문재인퇴진기필 유튜브온라인집회 웃자고쇼 최초실시 제주훈장 2020-06-07 791 96
11949 4.15 총선은 사상 최대의 부정선거 -일본 동경 통일일보- (… 한글말 2020-06-06 1494 199
11948 [지만원TV]제260화, 경제 대지진 예고 지만원 2020-06-05 1259 100
11947 항소이유서(서정갑) 지만원 2020-06-05 702 101
11946 KBS,5.18광수사태 북괴 개입사실 시인(김제갈윤) 김제갈윤 2020-06-04 1518 15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