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젠 놓아 주세요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이젠 놓아 주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6-06 02:52 조회2,30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이젠 놓아 주세요

 

 오늘은 많이 슬픕니다

 슬픈데 눈물이 없네요

 슬픈데 이유도 없네요

 그 많던 눈물 

 이젠 고갈이 됐는가보네요 

 

 하늘에 여쭙니다

 왜 제게 이런 길 걷게 하시나요

 감옥은 왜 보내셨나요

 늙기만 해도 서러운데

 몇째 자식 벌되는

 아이들한테 쥐어 박히게 하시고

 하루도 거르지 않게

 그 재미없고 피 말리는

 재판 문서 쓰게 하시고

 

 돈 강탈당하게 하시고

 온 방송을 동원해 욕하게 하시고

 가족과 자식들에게

 미안하게 만드시고

 생명에 위협 느끼게 하시고

 법원으로부터 받느니

 돈 물어라 집행유예다

 더럽고 지겨운 문서만 안겨 주시나요

 

왜 제게만 이리도 가혹하신 건가요

하필이면 왜 저인가요

이렇게 하시고도

더 괴롭히실 이유가 남아있으신가요

보이시나요

살점 다 뜯겨 나간 이 모습 

얼마나 더 뜯기게 하시고

얼마나 더 마음에

칼집을 내실건가요

 

이젠 견딜 힘 없습니다

놓아주실 때

아직 아니신가요

부탁합니다

이젠 절 놓아주세요

사는 게 축복이 아니라

지옥입니다

저 지옥이 이 지옥보다

더 지옥인가요

그래도 놓아주세요

이생이 참 지겹습니다

저승가면

또 따른 어른 계시겠지요

 

왜 하필이면 접니까

왜 절 상어 밥 되게 하셨는가요

혹시 제가 서울법정에서

몰매 맞는 모습 보셨나요

그런 모습

그 많은 사람들에 왜 보여 주셨나요

그 모습 바라보는 제 가족들 마음

헤아려 보셨나요

저는 그때 몸이 아픈 게 아니라

마음이 아팠습니다

 

이 세상 고통 중에 젤 고통스런 게

무엇인지는 아시나요

수치심입니다

그게 가장 견딜 수 없는

고문입니다  

당신은 아시잖아요

그걸

그런데 왜 그렇게 하셨나요

도대체 무슨 억하심정 있으시길래 


얼마나 더 야생마에 매달아

거친 황야 위를 끌고 다니게 하실 건가요 

너무 지쳤습니다

보세요

이 몸을

흐르는 피를 보세요

만신창이 걸레 같이 조각난

이 살점들을 보세요

 

그렇게 해놓으시고

무슨 애국을 더 하라 하시나요

아닙니다

이건 아닙니다

제겐 남은 시간 별로 없습니다

이젠 좀 쉬게 해주셔야 하는 거 아닌가요

끈을 놓게 해주세요

이젠 지겹습니다

더 이상은 아닙니다

 

하늘에 여쭙습니다

제가 바라는 게 있었나요

제게 욕심 있었나요

욕심 없게 만들어 주셨잖아요

근데 왜 제게 이토록 가혹하신건가요

이젠 뭘 많이 주셔도

전 이미 가을나비입니다

 

이젠 놓아주셔도

되잖아요

제발 좀 놓아 주세요

이제 놓아주셔도

당신은 제게 많이많이

미안하시잖아요

빌께요

그만 놓아주세요

잊지 마세요 꼭

 

2019.6.6.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629건 2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599 7시 인종들은 공상허언증 환자들 지만원 2019-11-11 1246 202
11598 지만원tv 제136화 무슨 애국하시나요 지만원 2019-11-10 665 82
11597 우리 송년회 12월 4일(수) 오후 4~7시 지만원 2019-11-09 793 116
11596 살다보니 '광주의 딸'과 보수하게 생겼네(비바람) 비바람 2019-11-08 1638 244
11595 지만원tv, 제135화 삼청교육대 지만원 2019-11-08 638 72
11594 절실했던 삼청교육대 지만원 2019-11-07 2066 291
11593 지만원tv 제134화, 환향녀 의순공주 지만원 2019-11-06 848 83
11592 사령관 박찬주, 군미필 황교안. (비바람) 댓글(7) 비바람 2019-11-05 1661 269
11591 지만원TV, 제133화 5리 보는 사람들 지만원 2019-11-05 854 102
11590 임종석 민사답변서 지만원 2019-11-03 1347 223
11589 대학생이 선호하는 언론인, 뉴스타운 손상윤(비바람) 비바람 2019-11-03 1108 225
11588 대형사고 처리과정 보면 선후진국 보인다 지만원 2019-11-03 1221 173
11587 5.18진상규명활동 해선 안된다.(김제갈윤) 댓글(2) 김제갈윤 2019-11-03 1252 214
11586 영은문: 중국에 처녀 바친 기념문 지만원 2019-11-03 1431 205
11585 지만원TV, 제132화 사고처리와 국격 지만원 2019-11-02 601 72
11584 설 레 임 지만원 2019-11-02 1411 241
11583 지만원tv, 제131화 서울재판 총정리 지만원 2019-11-01 626 88
11582 전 광주시장, 광주교도소 북한군 공격 사실상인정 지만원 2019-11-01 1964 265
11581 조선인 3대 신조 지만원 2019-11-01 1349 175
11580 지만원tv, 제130화 도둑 없는 세상 지만원 2019-10-31 632 87
11579 좌경세력은 왜 반일전쟁을 해야만 하는가? 지만원 2019-10-29 2041 332
11578 반격의 계절 [시] 지만원 2019-10-29 1128 214
11577 지만원 제작 핵폭탄 [조선과 일본] 베스트셀러 1등으로 폭발시켜야 제주훈장 2019-10-28 1518 257
11576 지만원tv. 제129화 역사의 강 지만원 2019-10-28 813 93
11575 "보성교의 불상사" 방울이 2019-10-28 1468 142
11574 조선과 일본 표지 지만원 2019-10-28 1576 197
11573 전향하지 않은 남한 주사파의 실체 임종석 지만원 2019-10-28 1548 177
11572 책 소개 [조선과 일본] 지만원 2019-10-26 1875 314
11571 지만원tv. 제128화 최진봉-이현종 지만원 2019-10-25 833 98
11570 지만원tv 제127화 역사이야기 지만원 2019-10-24 825 9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