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저주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문재인 저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7-01 15:02 조회3,130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문재인 저주

 

1. DMZ에서 트럼프에게 개성공단의 중요성 부각

문재인이 트럼프에게 개성공단을 가리키면서 개성공단 재가동이 경제와 안보에 상당한 도움이 된다는 말을 꺼냈다고 한다. ·미 정상회담이 끝난 뒤 비무장지대(DMZ) 오울렛 초소(OP)를 방문했을 때 문재인은 트럼프에게 "개성공단은 한국 자본과 기술이 들어간 곳이다. 남북 경제에 도움이 되고 화해 분위기 조성에 도움이 된다" 이렇게 말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한다(조선일보).

 

2. 위안부, 강제징용 물고 늘어진 문재인 때문에 한국경제 보복당해

 

일본 아베는 627~28 오사카에서 G20회의를 주최했다. 여기에 참가한 문재인에게 아베는 지독한 적개심을 보였다. 문재인이 아베로부터 괄시와 멸시를 받는 것은 곧 대한민국에 대한 증오로 나타나게 돼 있다. 오사카 정상회의가 끝난 바로 다음 날 일본 정부는 반도체·TV·스마트폰 제조에 꼭 필요한 3개 첨단 재료의 한국 수출을 규제할 것을 확정했다고 한다. 그동안 일본 정부는 이들 3개 품목을 수출할 때 절차를 대폭 간소화하는 우대 국가 27개국에 한국을 포함해왔는데('화이트 국가') 이번 74일부터 한국만을 제외시킨다고 한다.

 

수출 규제 품목은 플루오린 폴리이미드와 고순도 불화수소(에칭 가스), 리지스트 등 세 가지다. 일본은 이에 대해 세계시장의 70~90% 장악하고 있으며, 대한국 보복이 발동되는 74일부터 삼성 LG 등 국내기업들이 엄청난 타격을 받을 것이라 한다. 30일 일본의 소재 수출 규제 소식이 전해지자 삼성전자와 삼성디스플레이, SK하이닉스 등 국내 반도체·디스플레이 업체는 "화웨이 제재보다 더 큰 태풍이 몰려왔다"며 한숨을 내쉬고 있다 한다. 여기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고 한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일본이 군사 안보와 직결된 첨단 기술이나 전자부품의 한국 수출을 엄격하게 관리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한다. 630일은 일요일, 재계는 비상회의를 열어 이에 대한 대책들을 의논했다고 한다.

 

김영삼이가 객기를 부리느라 일본 놈들의 버리장머리를 고쳐놓겠다며 반일 감정을 극대화시키자 일본은 한국에 IMF를 안겨준 바 있다. 천하에 배우지 못한ᅟ건달 놈들이 대통령 되고 빨갱이들이 대통령 되니 죽는 건 국민뿐이다.

 

빨강물이 뼈 속까지 들어 있는 문재인은 일본의 말초신경을 자극할 뿐 아무런 이득이 없는 강제징용 배상 판결’, ‘위안부 재단해체등을 걸고 넘어졌다. 주사파에 포위돼 있는 문재인의 이런 행위는 오로지 북한을 추종한 나머지 대한민국은 태어나서는 안 되는 더러운 정권이라는 주사파 신념을 현실화시킨 것이다. 일본을 자극해 대한민국을 파괴하려 한 행동으로밖에 달리 해석하기 어렵다.

 

3. 눈만 뜨면 국민 괴롭히고 돈 뜯어낼 생각만

 

"이제부터 돈은 장롱에 두고, 은행에 맡기지 말아야 하겠다“ ”문재인이 돈 뜯어내라고 눈에 불을 켜고 있다“, ”국민을 적으로 생각하고 주머니를 털어가고 있다“. ”자고나면 징세 대상이 마구 생겨난다.“ ”문재인에 대한 세상의 적개심이 바닥에 깔려 있는데도 문재인 지지도가 50%를 맴돈다는 것은 범죄 차원의 조작이다

 

은행에 퇴직금을 넣어놓고 그 이자로 생활하려던 서민들에 비상이 걸렸다. 2,000만원 이하의 금융소득에도 건보료를 대폭 부과하기 때문에, 이자보다는 건보료 상승으로 물어내는 돈이 더 많을 것이라는 우려가 확산되고 있다.

 

4. 문재인이 중국에 바친 한국, 중국 맘대로 짓밟아

 

20171215, 문재인은 중국에 가서 중국의 패권 즉 중국몽을 실현시키는데 소국의 정성을 바치겠다고 아부했다. 이에 중국은 한국을 환향녀 정도로 얕보고 한국기업에 발길질을 마구 해대고 있다. 중국 땅에 세워진 삼성과 현대, 기아차 광고판 수백개를 400여명의 어깨들과 중장비들을 총동원하여 파괴하고 철거했다. 지난 6월25일 새벽, 박원순이 400명의 용역계 어깨들을 동원하여 애국당 천막을 뚜드려 부수고 시민들에게 폭력을 행사하여 때려눕힌 무자비한 사건을 그대로 본 따 중국에 진출해 있는 한국 대기업들을 두드려 팬 것이다. 박원순은 비단 애국당 천막을 부순 것이 아니라 그 천막은 구실이었고, 서울판 6.25남침을 감행한 것이다.

 

중국이 하필이면 왜 629일에 이런 만행을 저질렀을까? 문재인이 사정사정 구걸해서 트럼프를 국빈으로 대접하면서 아부했기 때문일 것이다. 트럼프가 한국 대기업들 수장들을 불러 미국에의 투자를 격려했기 때문에 시진핑이 중국에 가 있는 우리 대기업들을 두드려 팬 것이다.

 

          결 론

 

문재인은 대한민국에 침투한 악귀다.

 

2019.7.1.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585건 2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555 사랑은 조각품[시] 지만원 2019-12-02 689 146
11554 5.18폭동 진실 가로막은 박근혜 감옥에 누워서 후회? 댓글(2) 우리대한민국 2019-12-02 1871 269
11553 임종석 답변서(2019.12.2. 제출) 지만원 2019-12-01 578 99
11552 지만원tv 제148화 우울한 전야 지만원 2019-12-01 581 66
11551 대한민국의 특별한 단식 사기꾼들(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19-12-01 826 159
11550 펌) 일베 민족의천황 회원 분이 간곡히 올려달라는 글이 있어 올림… 댓글(2) mozilla 2019-12-01 971 212
11549 지만원tv 제147화, 소금과 배추 지만원 2019-11-30 786 85
11548 지만원tv, 제146화 토끼몰이 정국 지만원 2019-11-27 1234 106
11547 답변서(임종석 민사) 지만원 2019-11-27 938 182
11546 남민전 피고인 번호 제6번, 최석진(법륜의 형) 지만원 2019-11-27 1074 182
11545 간첩 임헌영이 만든 [백년전쟁] 지만원 2019-11-27 1269 188
11544 지만원tv, 제145화 주인잃은 역사 지만원 2019-11-27 631 70
11543 김무성을 죽여서 자유우파 대통합 해야 (비바람) 비바람 2019-11-26 1242 234
11542 조센진 빠가야로 (2) 지만원 2019-11-26 1584 227
11541 조센진 빠가야로 (1) 지만원 2019-11-26 1993 307
11540 지만원tv 제144화, 배신의 계절 지만원 2019-11-25 739 100
11539 지만원tv, 제143화 침몰하는 석양 지만원 2019-11-24 878 107
11538 북한군 개입 여부에 대한 판단 지만원 2019-11-24 1643 251
11537 광수임을 주장하는 14명의 자칭 피해자들에 대하여 지만원 2019-11-24 1018 212
11536 황교안이 리더일 수 없는 이유 지만원 2019-11-24 2079 292
11535 지소미아 이후의 문재인 운명 지만원 2019-11-23 2072 282
11534 지만원tv 제142화, 미래로 가야지요 지만원 2019-11-23 522 71
11533 [조선과 일본] 전단지 내용 지만원 2019-11-23 938 157
11532 기억이냐 혐오냐? 문제의 위안부소녀상 지만원 2019-11-23 1082 155
11531 지만원tv 제141화 트럼프 손안에 있었다 지만원 2019-11-22 786 100
11530 다음의 일정들 지만원 2019-11-22 876 144
11529 광주판사 얼굴들 지만원 2019-11-22 1724 260
11528 광수 주장하는 전라인은 다 사기꾼 지만원 2019-11-22 1279 224
11527 군복 입고 돈 만지지 말라 지만원 2019-11-21 1497 252
11526 나의 행로 지만원 2019-11-21 1145 22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