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갱이 거지근성 아베여 고쳐주라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빨갱이 거지근성 아베여 고쳐주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8-02 00:30 조회6,826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빨갱이 거지근성 아베여 고쳐주라

 

지금은 82일 자정을 넘긴 시각, 모든 기업인들이 잠을 자지 못할 것이다. 내일이면 아베의 서슬 퍼런 칼날이 초대형 쓰나미를 불러일으킬 것이다. 개미가 비 올 것을 미리 알아차리듯이 이 나라 국민을 먹여살리고 공무원들을 먹여살리는 기업들이 오늘 밤 지새며 가슴을 숯검정처럼 태울 것이다.

 

반면 이 땅의 빨갱이들은 지금의 이 순간을 즐기고 있다. 첫째 태어나서는 안 될 더러운 나라를 아베의 손을 빌려 멸망시키고, 둘째 그 죽은 나라를 완전하게 확인 사살하기 위해 내년 선거를 통해 정권을 연장하려 하는 것이다. 반일감정은 정권연장의 유일한 대안이다. 이런 눈치를 채지 못하는 한국인들은 다 사고력이 멈춘 개돼지들이다. 우리가 원망하고 증오하는 인간은 아베가 아니다. 첫째가 빨갱이이고 그 다음이 생각 없이 기생하는 개돼지들이다.

 

나는 간절히 바란다. 대책 없는 빨갱이들 아니 100년 전의 조센진과 똑같은 수준에 머물러 있는 빨갱이 조센진들, 이들의 버릇을 지금 개조시킬 수 있는 힘은 이 한국 땅에 없다. 그래서 망연자실이다. 그런데 다행이도 아베가 나타났다. 일본이 나타났다. 어차피 이 나라는 남들에 의해 지배됐고, 남들에 의해 개화-개조됐다. 1905년부터 조선은 41년 동안 일본이 개화시켰다.

 

조선여성은 1950년까지도 아프리카 여인들처럼 가슴을 가리지 않고 살았다. 상투 속에 이가 바글거리는 것을 보다 못해 일본이 강제로 자르게 했다. 집 앞이 똥과 오줌으로 가득차서 일본 경찰이 다니기가 불편했다. 일본경찰이 말을 타고 마을에 나타나면 조선주민들이 떨었다. 무엇을 강탈해가서가 아니라 집 주위를 청소하지 않았기 때문에 떨었다. 당시의 조센진은 원숭이와 타잔의 중간족이었다. 지금 문재인을 중심으로 모여든 인간들이 바로 예의와 수치를 모르는 100년 전의 조센진들이다. 문화가 흘러도 빨갱이 문화는 제자리걸음이다.

 

나는 간절히 바란다. 

 

1. 아베가 이 더럽고 버릇없는 조센진들을 토요토미히데요시 이래 두 번째로 등장해 개화시켜주기 바란다. 빨강색 조센진들이 우글거리고 그들이 통치하는 이 미개한 부족을 상대로 기율을 잡고 개 패듯 패서 DNA를 근본적으로 바꾸어 주기 간절히 바란다. 이 순간 내 눈에는 골수까지 빨갛게 물든 문재인이 역적 마귀로 보이는 반면, 아베가 신선한 정의의 사도로 보인다. 이것이 비단 나 한 사람 만에 나타난 착시현상일까?

 

2. 나는 간절히 바란다. “대한민국 5천만 한국인들 모두가 돌멩이 10개씩 들고 광화문에 집결하자. 가장 평화적인 매너로 문재인은 당장 내려와라 내려와라 당장”, 이런 구호를 열흘 동안만 같이 외치자는 것이다. 경제가 다 폭발적으로 망해가는데 이것마저 실천하기를 주저한다면 비단 나만이 아니라 국민 모두가 다 시체가 되는 수밖에 없을 것이다.

 

2019.8.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65건 13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505 여적죄 소송 준비하고 있다 지만원 2018-06-05 5380 502
13504 주목: 광주교도소 한개면 광주 이긴다 지만원 2019-04-24 4394 501
13503 광주교도소 공격의 의미를 부각시키자 지만원 2019-04-11 4366 501
13502 대한민국 운명줄 어떻게 가동되나? 지만원 2017-12-31 7648 501
13501 머리 나쁜 빨갱이 기자들 덕에 대박 봤다! 지만원 2014-05-10 9451 501
13500 충격!분노! 어이살실! 노무현은 간첩이었다!(한반도) 댓글(1) 한반도 2013-06-24 14520 501
13499 북한특수군 5.18광주에서 무더기로 죽어 매장됐다! 지만원 2012-09-28 22732 501
13498 전원책과 한국당의 운명 지만원 2018-10-09 5699 500
13497 미북회담은 밀땅회담 아닌 항복기념행사 지만원 2018-05-01 5956 500
13496 이 시대 한국에서의 가장 큰 뉴스 지만원 2018-03-04 7183 500
13495 남재준과 채동욱 지만원 2013-09-04 13739 500
13494 천정배는 이래서 빨갱이 지만원 2010-07-27 24714 500
13493 이런 모습 단 한번이라도 보여주고 죽었으면 지만원 2019-04-11 5063 499
13492 트럼프, 곧 한국과 동맹관계 해체 후 북폭할 것 지만원 2017-06-07 12184 499
13491 청와대 참모, 누가 먼저 나가야 하나? 지만원 2014-05-20 10291 499
13490 이제부터는 ‘장거리 남침땅굴’ 분명히 존재한다! 지만원 2013-10-11 15803 499
13489 북이 다급하게 유화적으로 나오는 이유 지만원 2013-09-18 12666 499
13488 5.18 진실 놓고 김대중의 국정원과 암거래한 월간조선 지만원 2013-06-02 14936 499
13487 전라도 사람들의 야만적 협박전 지만원 2013-03-13 20491 499
13486 김정일이 복상사 했다는 의혹이 힘을 얻는다! 지만원 2011-12-20 23968 499
열람중 빨갱이 거지근성 아베여 고쳐주라 지만원 2019-08-02 6827 498
13484 미-북 전쟁 앞당겨졌다 지만원 2018-01-16 7738 498
13483 15년 5.18연구에 종지부를 찍는다. 지만원 2016-10-19 7694 498
13482 윤창중을 고소한 것은 이남기측이었나(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13-05-12 14404 498
13481 박근혜가 혹시 이 말을 들으려나! 지만원 2012-12-22 16806 498
13480 문정부의 토정비결 지만원 2018-07-24 6293 497
13479 특별기에 돈 가져 갈 것 지만원 2018-05-23 5956 497
13478 평양 간 특사단, 곧 트럼프 분노시킬 것 지만원 2018-03-06 7240 497
13477 광주 정평위 신부 5명에 기대가 크다 지만원 2015-12-28 7400 497
13476 저를 믿어주신 애국국민 여러분께 지만원 2015-07-04 8122 49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