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을 찍은 대가는 파멸인가 (비바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문재인을 찍은 대가는 파멸인가 (비바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9-08-07 23:43 조회3,55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문재인을 찍은 대가는 파멸인가

 

 

1945420, 이 날은 히틀러의 생일이었다. 그러나 이날 히틀러는 그의 벙커 위로 쏟아지는 소련군의 포탄을 그의 생일 선물로 받아야 했다. 히틀러는 참모들에게 즉각 소련군에게 반격 할 것을 지시했다. 그러나 히틀러의 명령은 이행되지 못했다. 히틀러의 명령을 받들어야 할 부대는 이미 전멸하여 존재하지 않았고, 지휘관도 이미 전사한지 오래된 장군이었다.

 

 

전쟁이 수세에 몰리면서 소련군이 독일로 진격해오자 히틀러는 19451월부터 그의 공관 지하에 마련했던 '히틀러 벙커'로 입주했다. 광기에 찬 히틀러는 지하 벙커에서 전멸해버린 부대에 돌격명령을 내리는 등 승리를 확신하면서 미쳐가고 있었다. 그의 생일 9일 후 히틀러는 그의 애인 에바 브라운과 결혼식을 올린 뒤 동반 자살했다.

 

 

지난 82일 문재인은 청와대에서 열린 임시 국무회의에서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배제 조치'에 대해 "일본에 경제보복을 할 것이며 다시는 지지 않겠다"라는 섬찟한 발언을 했다. 그러나 문재인의 명령을 받들어 일본 반격에 나서야 할 경제 부대들은 이미 전력을 상실하고 있다. 인건비 상승으로 자영업자들은 폐업이 줄을 잇고 있고, 기업들도 공장 가동을 줄이면서 경제가 폭망하고 있는데 죽창 들고 일본과 싸우란 말인가.

 

 

전쟁은 군사전쟁 경제전쟁을 불문하고 양쪽이 피해를 입는 것은 당연지사이다. 그 중 경제적 체력이 약한 한국이 더 큰 피해를 입는 것은 불문가지이다. 그런데 일본과의 경제전쟁에서 입는 피해를 남북경협으로 만회하겠다는 문재인의 구상에 대해서는 경악스럽기까지 하다. 북한은 정상적인 국가도 아니며 더군다나 경제를 살찌울 자유무역이 불가능한 지역이기도 하다.

 

 

지하벙커에서 광기에 찼던 히틀러처럼, 주사파에 둘러싸인 구중궁궐 청와대에서 문재인은 종북에 미쳐가고 있는 것인 아닌지 의심스럽다. 히틀러는 온 국민을 전쟁의 수렁텅이로 몰아넣었고 국민들이 몰살당하는 와중에도 소련에 대항하라며 독전했다. 경제는 망가지고 국민들의 삶은 피폐해지는 와중에도 일본과의 경제 전쟁에 나서라는 문재인의 발언은 히틀러와 영판 닮았다.

 

 

국토가 망가지고 국민들이 몰살당한 것에 대해 히틀러는 죄책감이나 양심의 가책이 없었다. 국가를 위해서는 당연한 것이라는 생각이었다. 문재인 역시도 경제가 망가지고 국민들이 궁핍해지는 것에 대해 일말의 책임감이나 미안함이 없다. 반일을 위해서는 당연히 감수해야 할 희생이라는 생각을 가지고 있다. 인종주의와 반일이라는 이념에 젖어 광기에 찬 지도자들, 문재인도 히틀러처럼 정신 감정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인물임이 틀림없다.

 

 

히틀러는 지하 벙커에서, 김정은은 평양이라는 구멍에서, 문재인은 주사파의 청와대에서, 세 사람은 구멍에서 세상을 바라보는 지도자들이다. 그래서 그들의 사상은 편협하고, 자기들의 이념을 위하여 국민과 인민의 희생을 무시하는 성향을 가지고 있고, 세상과 동 떨어진 결정으로 세계의 손가락질을 받으면서도 자기 집단의 지지만을 받고 있다는 특징들을 가지고 있다. 오죽하면 인터넷에는 문재인을 저격하겠다는 글이 올라올 정도인가.

 

 

일본 기업이 줄도산 하고, 경제가 패망 위기에 와 있다"

한국 군사력이 일본보다 우위에 있다"

남북한 경제 협력으로 평화경제가 달성되면 일본을 앞지를 수 있다"

문재인과 민주당 의원들의 발언이다. 이 정도면 중증의 정신도착이 아닌가. 우리 국민들은 이런 자들에게 나라를 맡긴 것이다. 무슨 수로 나라가 망하지 않고 배겨날 것인가.

 

 

히틀러의 선동가였던 괴벨스는 국민들에 대해 이런 말을 남겼다.

"자기들이 좋다고 우릴 선택했으니 그 결과인 파멸을 맞는 것에 대해 따질 자격은 없다"

 

 

우리가 제 정신이 아닌 대통령 문재인을 세웠으니, 경제는 폭망하고 국가에 망조가 드는 것은 순전히 우리가 감내해야 할 대가이다. 일본과의 경제 전쟁은 얼어 죽을 소리, 차라리 문재인이 물러나기 전까지 나라가 망하지 않기를 기도하는 것이 오히려 우리 국민들에게 영양가 있는 일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180건 8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970 지만원tv, 제267화, 문재인 운명 초읽기 지만원 2020-06-19 1930 121
11969 의견서(안양경찰 박영순 관련) 지만원 2020-06-19 1338 126
11968 지만원tv, 제266화, 무등산의 진달래 지만원 2020-06-18 1300 100
11967 지만원TV, 제265화, 청와대 초상집 됐다 지만원 2020-06-16 2150 139
11966 간첩 50명을 능가하는 조갑제(김제갈윤) 김제갈윤 2020-06-14 2116 233
11965 광수사태 사망자수 거짓선동 변천사(김제갈윤) 김제갈윤 2020-06-14 1221 132
11964 2차 문재인퇴진기필 지구촌 애국 퀴즈쇼[지만원 격려메세지 포함] 제주훈장 2020-06-14 1122 104
11963 지만원tv, 제264화, 트로이목마 탈북광수 지만원 2020-06-14 1497 86
11962 5.25일자 미 기밀보고 3번째 희생자 추정(김제갈윤) 김제갈윤 2020-06-13 1360 101
11961 지만원tv, 제263화, 전쟁 임박, 세계적 분노의 마그마 지만원 2020-06-13 1613 103
11960 애국자로서 필독. 정동일 前 총영사님의 글》 지만원 2020-06-13 1677 175
11959 광주 인민재판 희생자 발견, 4명 지만원 2020-06-12 2030 182
11958 새로운 5.18인민재판 희생자 두사람 사진은 누구일까요? 댓글(2) 방울이 2020-06-12 1815 104
11957 광주 신부들과 북한이 야합한 모략작전 지만원 2020-06-11 1760 185
11956 [지만원TV] 제262화, 임종석과 하태경 관리자 2020-06-11 1380 100
11955 4.15총선 부정선거 의혹 (3) (이상진) 이상진 2020-06-10 1252 137
11954 4.15 총선은 사상 최대의 부정선거 -일본 동경 통일일보- (… 한글말 2020-06-06 1895 202
11953 (미공개사진)5.18인민재판처형장가는 세번째 사진.(솔향기) 솔향기 2020-06-08 2304 236
11952 4.15총선 부정선거 의혹 (2)(이상진) 이상진 2020-06-08 1404 195
11951 지만원tv, 제261화, 일본의 반격 지만원 2020-06-07 1510 112
11950 제주4.3왜곡말라! 이것이 4.3사건 전개과정 진실이다. [이승학… 제주훈장 2020-06-07 1214 88
11949 제1차 문재인퇴진기필 유튜브온라인집회 웃자고쇼 최초실시 제주훈장 2020-06-07 1106 101
11948 [지만원TV]제260화, 경제 대지진 예고 지만원 2020-06-05 1680 101
11947 항소이유서(서정갑) 지만원 2020-06-05 1130 102
11946 KBS,5.18광수사태 북괴 개입사실 시인(김제갈윤) 김제갈윤 2020-06-04 1851 156
11945 [성명서] 1948년 제주4.3사건은 공산폭동이었다! [전민정 대… 댓글(1) 제주훈장 2020-06-04 946 102
11944 4.15총선 부정선거 의혹 (1) (이상진) 이상진 2020-06-03 1158 141
11943 지만원tv, 제259화, 우익에 침투한 간자 지만원 2020-06-04 1276 102
11942 지만원tv, 제258화, 김대중-임동원-김동신 3역적 지만원 2020-06-02 1387 101
11941 지만원tv, 제257화, 임동원의 반역행위 지만원 2020-06-01 1282 10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