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왜 갑자기 문재인 때리나?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김정은 왜 갑자기 문재인 때리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8-12 17:20 조회2,43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김정은 왜 갑자기 문재인 때리나?

https://www.lkp.news/news/article.html?no=6194

 

트럼프에 의해 길들여진 김정은이 트럼프에게는 공손하게 접근하면서 그와 동시에 문재인을 연타하고 있다. 불과 4주 안에 유도탄을 6발씩이나 발사하고, 김정은이 직접 나서는가 하면 두 명의 국장을 시켜 문재인을 말 펀치로 조롱하고 있다. 이들 중 811, 미국담당 국장 권정근의 담화가 일품(?)이다. 내가 문재인에게 퍼붓고 싶은 최고품의 독설을 권정근이 퍼부어주니까 십년 체증이 내려가는 느낌이 든다.

 

김정일은 왜 갑자기 이렇게 문재인을 짓밟을까? 첫째, 문재인이 적장인 김정은에게 금지된 물자와 현금을 주었고, 그것이 미국의 정보망에 걸렸다면 문재인은 미국이 정하는 날짜에 국제재판소에 피고인으로 서야 한다. 사실이라면 아마도 사형을 당할 것이다. 오금이 저릴 시나리오다. 김정은이 이를 알았다면 하루 빨리 트럼프에 아부하면서 문재인과 한팀으로 피고인석에 서지 않도록 방안을 강구해야 할 것이다. 트럼프에게 양심의 진정성을 보여 신뢰를 얻으려면 트럼프에게 나 김정은 은 문재인과 같은 역적놈과 놀아나지 않는 사람이다이런 메시지를 강하게 주어야 한다.

 

아래에 리버티코리아포스트기사를 발췌한다.

 

11일 북한 외무성 권정근 미국담당 국장은 담화문을 통해 문재인정권을 아예 대놓고 바보라고 능멸했다. 이 담화문은 북한 노동신문에는 공개되지 않았고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대외에만 공개되었다.

 

바보는 클수록 더 큰 바보가 된다고 하였는데 바로 남조선 당국자들을 가리켜 하는 말이다. ”동맹 19-2” 대신에 후반기 한미연합지휘소훈련으로 변경하고 11일부터 본격적인 훈련에 들어간다고 발표한 것을 놓고 그렇게 말할수 있다. 연습의 명칭이나 바꾼다고 하여 훈련의 침략적성격이 달라진다거나 또 북한이 무난히 넘기리라고 생각한다면 오산이라고 하면서 똥을 꼿꼿하게 싸서 꽃보자기로 감싼다고 하여 악취가 안날 것 같은가. 간과할 수 없는 것은 우리의 정상적인 상용무기 현대화조치를 두고 청와대가 전시도 아닌 때에 긴급관계장관회의를 소집한다, 어쩐다 복닥소동을 피워댄 것이다. 위력시위사격을 놓고 사거리하나 제대로 판정하지 못해 쩔쩔매며 만사람의 웃음거리가 된데서 교훈을 찾을 대신 남한당국이 참견할 일도 아닌데 쫄딱 나서서 새벽잠까지 설쳐대며 허우적거리는 꼴이 참으로 가관이라느니, 청와대의 이러한 작태가 남한 국민들의 눈에는 안보를 제대로 챙기려는 주인으로 비쳐질지는 몰라도 북한의 눈에는 겁먹은 개가 더 요란스럽게 짖어대는 것 이상으로 보이지 않는다.

 

미사일 발사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까지도 어느나라나 다 하는 아주 작은 미사일실험이라고 하면서 사실상 주권국가로서의 자위권을 인정했는데 남한 당국이 뭐길래 북한의 자위적 무력건설에 대해 군사적긴장격화니, 중단촉구니, 뭐니 하며 횡설수설하고 있는가. 게다가 보통때도 아니고 우리를 반대하는 전쟁연습을 뻐젓이 벌려놓고 있는 와중에 우리를 타매하려 들며 제 편에서 오히려 분주탕을 피우고 있으니 이것이야 말로 도적이 도적이야 하는 뻔뻔스러운 행태가 아닐수 없다. 우리의 상대가 이정도로 바닥이란는 것이 안타깝다”.

 

한미 연합훈련의 명칭인 동맹 19-2”를 북한에 오해를 사지않도록 바꾸어달라고 미국에 제안을 하는가 하면 일본의 아베총리가 한국을 화이트국가에서 배제한다는 발표를 해 한국국민전체가 충격에 빠진 그 순간에 조차 평화경제라는 아주 생소한 용어까지 등장시키면서 남북경제협력을 주장했다. 남조선 당국이 군사연습의 이름이나 바꾼다고 이번 고비를 무사히 넘길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 대단히 잘못 짚었다. 앞으로 대화를 위한 좋은 기류가 생겨 북한이 대화에 나선다고 할지라도 그것은 철저히 미국과 북한사이에 열리는 것이지 남북대화는 아니라는 것을 똑바로 알아두는 것이 좋을 것이다.

 

앞으로 이따위 군사연습을 아예 걷어치우든, 군사연습을 한데 대해 하다못해 그럴사한 변명이나 해명이라도 성의껏 하기 전에는 남북사이의 접촉자체가 어렵다는 것을 생각해야 한다. 이번에 진행한 한미연합훈련에 대해 꼭 계산할 것이며 한국당국의 처사를 주시할 것이다. 또다시 정경두 같은 웃기는 것을 내세워 체면이라도 좀 세워보려고 허튼 망발을 늘어놓는다면 기름으로 붙는 불을 꺼보려는 어리석은 행위가 될 것이다. 그렇게도 안보를 잘 챙기는 청와대이니 새벽잠을 제대로 자기는 코집이 글렀다.

 

2019.8.1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943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0954 598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2825 1307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9217 693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9029 1925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22689 1300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8543 1230
공지 서적구입방법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2993 1764
11936 눈 물 새글 지만원 2019-08-23 229 45
11935 지만원tv, 조국-문재인 오기로 파멸 새글 지만원 2019-08-22 356 50
11934 [지만원TV] 임종석 3차공판(주사파논란) 과연 승자는 누구? 새글 관리자 2019-08-22 309 67
11933 지만원tv. 제96화 ‘역린 찌른 조국 지만원 2019-08-21 880 110
11932 윤치호 어록 지만원 2019-08-21 1349 176
11931 [반일종족주의] 411쪽 다 읽었다 지만원 2019-08-21 1715 276
11930 지만원tv, 제95화 ‘애국의 길’ 지만원 2019-08-20 474 80
11929 준비서면(서정갑) 지만원 2019-08-20 682 157
11928 다수결 그리고 직접민주주의의 엄청난 결점 지만원 2019-08-19 1348 279
11927 8월 22일(목) 임종석 재판에 대하여 지만원 2019-08-19 1450 328
11926 지만원tv, 제94화 한국리더십 수준 지만원 2019-08-18 565 90
11925 ‘강제징용’ 개념 정리 지만원 2019-08-18 1365 229
11924 지만원tv, 제93화, 리더십 본질 지만원 2019-08-17 600 91
11923 단체를 조직해야 합니다 ~~(3141592) 3141592 2019-08-17 1453 181
11922 이영훈은 [5.18종족주의자] 지만원 2019-08-17 2357 386
11921 지만원tv. 제92화 ‘삶은돼지머리 앙천대소’ 지만원 2019-08-16 663 95
11920 아베와 김정은의 팬 됐다 지만원 2019-08-16 1808 298
11919 건국에 대한 문재인 주장과 반론 지만원 2019-08-16 1051 198
11918 2019년 8.15, 문재인 꼬리 내렸다. 지만원 2019-08-16 1136 199
11917 이웃 일본 바로 알기 지만원 2019-08-15 1693 200
11916 지만원tv 제91화, 더 내린 문재인꼬리 지만원 2019-08-15 570 89
11915 오늘도 난 말한다(시) 지만원 2019-08-15 1050 209
11914 건국과 5.18 지만원 2019-08-14 1139 15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