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순실 딸은 학력 박탈, 조국 딸은?(비바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최순실 딸은 학력 박탈, 조국 딸은?(비바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9-08-23 01:41 조회1,53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최순실 딸은 학력 박탈, 조국 딸은?

 

 

정유라가 학력을 박탈 당한 것은 순전히 어머니를 잘못 둔 죄였다. 그녀의 어머니는 '국정농단'의 주범으로 지목받았던 최순실이었다. 정유라는 이화여대 입학을 취소당하고 고교 졸업까지 취소되었다. 그래서 최순실을 어머니로 두었던 그녀의 최종학력은 중졸이 되었다. 이건 엄연한 연좌제였다. 연좌제를 소리 높여 반대하던 좌익들은 자기들이 권력을 잡게 되자 최순실을 난도질하다가 기어이 딸에게까지 죽창을 휘두르는 연좌제를 보여줬다.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의 이상한 학력이 연일 언론을 도배하고 있다. 조국 딸은 고고 입학에서부터 대학원 입학까지 한 번도 시험을 치른 적이 없다고 한다. 소설에나 나올 법한 이 얼마나 황당한 스토리인가. 게다가 조국 딸의 황당한 학교 스토리는 지금도 새로운 농단들이 터져 나올 정도로 현재진행형이다. 오죽하면 세간에서는 조국 부녀의 행태를 보면 오히려 최순실 모녀는 억울하겠다는 소리들이 떠돌고 있을 정도이겠는가.

 

 

조국 딸에 비하면 최순실 딸은 승마에서 그녀의 능력을 공인받았다. 아시안게임에서 승마 금메달 리스트였기에 최순실 딸은 체육 특기자 전형으로 이화여대에 입학할 수 있었다. 그러나 조국 딸처럼 최순실 딸의 금메달 성적도 원서접수 마감 이후 획득한 실적이었다. 조국 딸도 고교 시절 저자로 이름을 올린 논문 초록은 20097월 초에 발간되었는데 그녀가 인턴으로 활동한 것은 20098월이었다.

 

 

최순실 딸이 고교 졸업을 취소당한 것은 출석 일수가 모자라다는 이유였다. 운동선수들이 훈련기간에는 출석을 못해도 출석으로 인정받아 훈련에 참가하는 삼척동자도 아는 사실이다. 그러나 최순실 딸이라는 이유로 그녀가 훈련에 참가하기 위해 제출한 공문을 트집 잡고, 심지어 과제물의 맞춤법까지 트집 잡아 그녀에게 특혜였다는 올가미를 씌우고 그녀의 학력을 박탈해 버렸다. 게다가 얼굴을 공개하고 자격을 박탈하고 수상내역까지 삭제하는 등 철저하게 그녀를 부숴버렸다.

 

 

조국 딸은 고교 재학 시절 단국대 의과대학 연구소에서 2주가량 인턴을 한 뒤 해당 연구소 논문의 제1저자로 등재되었다. 당시 인턴쉽 담당교수는 조국 부인과 친구사이였고, 이 논문은 지난해 정부가 미성년자가 공저자로 이름을 올린 논문을 전수 조사했으나 조국 딸의 논문은 조사에서 누락시켰다. 조국 딸은 부산대 의전원 합격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주민등록번호를 변경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고, 조국 딸이 유급 위기에 처하자 부산대 의전원에서는 전원을 유급면제 해준 의혹도 받고 있다.

 

 

조국 딸이 고3 당시 유엔 인권 인턴쉽에 선발되었을 때 이 프로그램의 지원 자격은 대학생 이상이었다. 조국 딸은 자격이 없었다. 그러나 인턴쉽의 모집과 선발을 담당했던 사람은 조국과 같이 인권위 자문위원을 맡았던 서울대 교수였다. 조국 딸은 부산대 의전원에서 두 번씩이나 낙제를 하고서도 꼬박꼬박 '황제 장학금'을 받았고, 조국 딸에게 장학금을 주었던 교수는 올 6월 부산의료원장에 임명되었다고 한다.

 

 

조국을 쳐다보라, 악취가 진동하고 정의가 강물처럼 흐르는 대신 부정과 비리가 강물처럼 흐르고 있지 않는가. 대한민국을 쳐다보라, 문재인이 만드는 그 공정하다는 세상을. 기회는 불평등하고 과정은 불공정하고 결과는 편파적이라는 새로운 세상을 문재인이 만들어내고 조국이 그 실증을 해보이고 있는 것이다. 조국 부녀를 쳐다보라, 최순실 모녀는 조국 부녀에 비하면 새 발의 피, 양반이었던 셈이다.

 

 

최순실 딸의 학력 박탈은 교육청에서 주도하고 나선 사건이다. 그러나 조국 딸의 입학 파문이 일어나자 경기도 교육감 이재정은 "조국 딸이 자기 보고서를 본인 이름으로 냈는데 무슨 문제가 있나"라며 거들고 나섰다가 여론의 뭇매를 맞았다. 입학 파문에서 최순실 모녀보다 조국 부녀가 더 지저분한데 최순실 딸은 모든 학력을 박탈하고 중졸로 만드는 대신 조국 딸에 대해서는 두둔하고 나서는 편파를 보이고 있다.

 

 

조국 부녀의 사태는 국민들에게 민주화투사를 자칭하는 자들의 양심 수준을 다시 한 번 보여주었다. 그들은 입만 열면 도덕과 정의를 부르짖지만 그들이 말하는 도덕과 정의는 대한민국의 것이 아니라 빨갱이들의 도덕, 빨갱이들의 정의이다. 이런 양아치 세력들이 최순실 모녀에게 죽창질 하던 것을 지켜보던 한국당 세력은 조국 부녀를 보면서 무슨 생각을 하고 있을까. 최순실 딸이 중졸이 되었다면 조국 딸도 중졸로 만들어주는 것이 평등과 공정의 세상이 아닌가. 평등과 공정은 문재인과 조국이 부르짖던 그런 세상이 아니던가.

 

 

 

비바람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993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2176 220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1342 604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3069 1311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9222 1931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24135 1301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8852 1234
공지 서적구입방법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3404 1767
11986 지만원tv, 제109화, 조선과일본-금전결선 새글 지만원 2019-09-16 255 40
11985 Let’s Remember the Two Great General… 댓글(2) stallon 2019-09-15 841 133
11984 재미있는 5.18 동영상 지만원 2019-09-13 1865 168
11983 집필중인 책, 조선과 일본 지만원 2019-09-12 1601 256
11982 추석 밥상머리 대화로 나라 살리자!(인강) 댓글(3) 인강11 2019-09-11 1124 154
11981 일본 책 표절한 조국 논문과 5.18의 비밀(백마필봉) 지만원 2019-09-12 1520 187
11980 일본 잡지 충격보도, 문재인등 조선노동당 비밀당원 충성명세문 제주훈장 2019-09-10 3301 311
11979 지만원tv 제108화거짓검증 시민법정 지만원 2019-09-10 1033 104
11978 김정민 몽골 논문검증하라[미디어워치TV, 강수산TV] 지만원 2019-09-09 1353 94
11977 제107화, 일본도 억울해 지만원 2019-09-08 1301 104
11976 지만원tv, 제106화 ‘조국의 날 지만원 2019-09-06 1457 125
11975 조선식 민주주의 지만원 2019-09-06 1942 271
11974 조국 후보자의 '조용한 가족'(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9-09-05 1154 192
11973 지만원tv, 제105화 윤석열은 제2의전두환 지만원 2019-09-05 1482 144
11972 지만원tv 제104화 ‘변희재-김정민 맞짱 검증’ 지만원 2019-09-04 1253 119
11971 개인독립도 못하는 자들이 조선의 독립을 하겠다고?(봄맞이) 봄맞이 2019-09-04 1420 204
11970 알려지지 않는 임진왜란의 이면 (봄맞이) 댓글(4) 봄맞이 2019-09-04 1792 197
11969 오늘의 댓글을 보고 지만원 2019-09-04 2250 350
11968 지만원tv, 제103화 ‘안정권 김정민 변희재’ 지만원 2019-09-03 1076 111
11967 [지만원tv] 뚝섬무지개 영상(3~5/6) 관리자 2019-09-03 399 66
11966 [지만원tv] 뚝섬무지개 영상(1~3/6) 지만원 2019-09-03 503 72
11965 유시민의 조국에 대한 '헛소리'(비바람) 비바람 2019-09-03 998 166
11964 하모니십tv 광화문의 5.18진실 응원 지만원 2019-09-01 788 9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