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병뉴스]구국각오 삭발 200인 헌시 (박필규, 김명희) (영상 : 민심방송)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의병뉴스]구국각오 삭발 200인 헌시 (박필규, 김명희) (영상 : 민심방송)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제주훈장 작성일19-09-29 17:51 조회1,016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https://youtu.be/leUPhEGyQHQ

.

 

고교연합 문재인 퇴진 촉구 삭발(削髮)식 헌시 

9.28일, 서울 수복 69주년 날에

조국과 문재인의 조기 조문(근조)을 하고자 

나라지킴이 고교연합 200명의 영웅(英雄)이 삭발식을 거행합니다.

산하도 하늘도 호국 영령들도 숨죽여 지켜봅니다. 


삭발은 머리칼을 밀어서 

굳센 결기를 보여주는 할복(割腹)입니다.

오늘 200의 영웅들이 베는 머리칼은  

그냥 나이든 흰 머리칼이 아니다.  

자유대한민국을 구하기 위해 전선에서 피 흘리던 머리칼이며 

대한민국의 부흥을 위해서 열사의 땅에서 땀을 적시던 머리칼이며, 

은퇴 후에도 머리를 지키고 멋을 부리던 자존감의 머리카락입니다.


호국의 신이시여!


오늘 나라지킴이 고교연합 200명의 영웅이 바치는 흰 머리칼을 

호국 제단에 바쳐진 양(羊)의 흰머리로 생각하고 받으소서!

세속적 번뇌를 끊고 전선으로 나가는 무사의 출사표로 받아주소서!  

200 영웅들의 진심어린 용기와 희생과 헌신에 감복하여

멀리서 지켜보며 침묵하는 젊은이들이 호국 전선으로 나서게 하소서!

노구(老軀)를 이끌고 홍해를 가르던 모세의 기적과 지혜를 주소서!


삭발은 머리칼을 잘라서 

단심(丹心)을 보여주는 단지(斷指)입니다. 


증손자와 손자를 본 지금쯤이면 

하얀 머리칼을 인생의 훈장처럼 생각하고

편안한 여생을 보내야 하지만 

공산 악령들의 국가파괴 반역행위를 몸소 막고 심판하고자,

머리칼을 잘라서 구국의 십자가를 엮어서 등에 지고 

호국의 성지로 오르고자 합니다.

거룩한 노병의 용기에 대학생들도 힘을 얻게 하소서!

구국의 신이시여!


오늘 광화문 광장에 뿌려진 여성 동지의 긴 머리칼은 

바람을 타고 올라가 태극기의 건이감곤 태극 4괘가 되고, 

남성 동지의 하얀 머리칼은 태극기의 흰 바탕이 되게 하소서!

서울 수복의 날에 서울 시민이 들었던 태극기처럼 펄럭이게 하소서!

그리하여 저 멀리 해외 동포들도 이 장엄한 광경을 보게 하소서!


삭발은 나라를 위해서 

죽어도 좋다는 성스러운 결단(結團)입니다. 

심장의 뜨거운 피가 뛰는 그날까지,

공산사회 좀비들이 깡그리 소멸되는 그날까지 

뜨거운 심장 부여안고 진군(進軍)하리다.

소중하고 고귀한 후손에게 자유롭고 풍요한 세상을 물려주리다.


신이시여! 하늘이시여!


오늘 200명 영웅들의 애국 용기를 받아주시고 

출사표를 던지고 십자가를 진 그들이 가시는 길 빛나게 하소서!

노병의 몸과 마음을 성령으로 보호하시어 

역사적인 저항운동을 승리로 이끌게 하소서!

최후의 5분까지 버티고 버텨서 정의와 진실이 승리하게 하소서!

자유체제 수호 전쟁이 끝나고 평화가 오면 

나라지킴이 200 영웅의 이름을 한 명씩 성자(聖者)의 이름으로 불러주소서!

성자(聖子)의 반열(班列)에 오르게 하소서!


하늘이시여!

몸을 바쳐서 자유체제를 지키려는 

이 나라 이 백성과 200의 영웅과 

오늘 삭발식에 참여한 모든 호국 전사(戰士)를 지켜주소서!


2019년 9월 28일, 광화문 광장에서  


- 박필규 지음 / 낭송 : 김명희 단장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579건 4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489 지만원TV, 제133화 5리 보는 사람들 지만원 2019-11-05 954 103
11488 대학생이 선호하는 언론인, 뉴스타운 손상윤(비바람) 비바람 2019-11-03 1217 230
11487 임종석 민사답변서 지만원 2019-11-03 1472 228
11486 5.18진상규명활동 해선 안된다.(김제갈윤) 댓글(2) 김제갈윤 2019-11-03 1362 219
11485 대형사고 처리과정 보면 선후진국 보인다 지만원 2019-11-03 1355 177
11484 영은문: 중국에 처녀 바친 기념문 지만원 2019-11-03 1609 210
11483 지만원TV, 제132화 사고처리와 국격 지만원 2019-11-02 704 78
11482 설 레 임 지만원 2019-11-02 1527 243
11481 지만원tv, 제131화 서울재판 총정리 지만원 2019-11-01 724 94
11480 전 광주시장, 광주교도소 북한군 공격 사실상인정 지만원 2019-11-01 2116 272
11479 조선인 3대 신조 지만원 2019-11-01 1472 179
11478 지만원tv, 제130화 도둑 없는 세상 지만원 2019-10-31 739 91
11477 좌경세력은 왜 반일전쟁을 해야만 하는가? 지만원 2019-10-29 2185 340
11476 반격의 계절 [시] 지만원 2019-10-29 1231 216
11475 "보성교의 불상사" 방울이 2019-10-28 1562 145
11474 지만원 제작 핵폭탄 [조선과 일본] 베스트셀러 1등으로 폭발시켜야 제주훈장 2019-10-28 1635 262
11473 지만원tv. 제129화 역사의 강 지만원 2019-10-28 925 98
11472 조선과 일본 표지 지만원 2019-10-28 1718 200
11471 전향하지 않은 남한 주사파의 실체 임종석 지만원 2019-10-28 1675 181
11470 책 소개 [조선과 일본] 지만원 2019-10-26 2040 323
11469 지만원tv. 제128화 최진봉-이현종 지만원 2019-10-25 955 100
11468 지만원tv 제127화 역사이야기 지만원 2019-10-24 919 100
11467 [회상] 지만원 시. 사임당 낭송, 고통 창작의 탄생 [조선과 … 제주훈장 2019-10-24 655 86
11466 [시] 회상 지만원 2019-10-24 989 162
11465 강제징용은 없었다. 73만명의 취직 대박이 있었다. 지만원 2019-10-24 1587 202
11464 일본군 위안소의 원조, 일본여성으로 구성된 상해위안소 지만원 2019-10-24 1022 135
11463 한국에선 위안부가 나이팅게일보다 더 고고하다 말해야 지만원 2019-10-24 1020 143
11462 안중근 다시 보기 지만원 2019-10-23 1161 122
11461 지만원tv 제126화 김구성역을 짓밟자 지만원 2019-10-23 701 82
11460 김구 해부 지만원 2019-10-23 1449 14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