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중근 다시 보기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안중근 다시 보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10-21 12:43 조회2,527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안중근 다시 보기

 

안중근(1879~1910):  그의 가문은 황해도 토호였다. 그의 부친 안태훈은 산채에 사병을 거느릴 정도로 정치적이었고 그 정치성향은 갑신정변을 주도했던 개화파에 가까웠다. 1894년 전봉준이 동학농민의 란을 일으켰고, 그 농민란은 흥선대원군과 접선되어 있었다. 그는 동학란을 평정하기 위해 재산을 풀어 사병을 더 많이 모아가지고 토벌에 나섰고 안중군도 17세의 나이로 이 토벌작전에 참전했다. 안중근부다 3살 더 많은 김구는 황해도 지역의 동학란 선봉장으로 나섰다가 안태훈 진영에 패하였지만 그 후 한동안 안태훈의 식객 노릇을 했다.

 

안태훈 부자는 사재를 털어 일본을 도왔다. 학교를 두 개나 지을 돈을 일제에 기증했고, 정봉준의 민란을 토벌하는 데 적극 나서서 많은 공을 세웠다. 일제에 기부도 하고 일제가 원하는 민란진압에도 앞장섰다면 일제 편에 선 사람이다. 그런데 왜 이등 박문을 저격했을까? 19091026, 당시 30세였던 안중근은 하얼빈 역전 러시아군의 군례를 받는 이등 박문 저격한 후 일본법원에서 재판을 받고 사형이 언도되어 1910.3.26. 관동주 류순 감옥에서 교수형으로 처형됐다.

 

도대체 안중근은 왜 그랬을까? 안중근은 법정에서 이등박문에 대해 감사한 마음을 표했다고 한다. 이등박문이 1907년 고종의 7남이자 황태자였던 이은을 일본에 유학시킨 장본인이었고, 그가 직접 이은 교육의 책임자 역할을 해 준 데 대한 감사함이었다 한다. 청일전쟁, 러일전쟁을 통해 일본이 동양의 평화를 지킨 것에 대해서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고 한다. 메이지 천황이 조선의 독립을 도모했고, 평화 유지에 힘쓴 것도 잘 이해했다고 한다. 그런데 무엇이 그를 저격자로 내몰았는가? 그가 법정에서 진술했다는 표현들을 보면 그는 메이지 천황에 대해 그리고 일본국에 대해 호감을 가지고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결과론적 차원에서 보면 그가 1909년 이등박문을 저격한 행위로 인해 1910년의 한일병합이 촉진됐다. 한일병합을 저지시키기 위해 그를 살해했다면 그는 어리석은 짓을 했다. 첫째로는 한일병합을 반대한 이등박문을 살해한 것이 어리석은 행위였고, 둘째로는 이등박문을 살해함으로써 이미 기울어진 순종이 일본에 대해 면목 없어 했고, 그것이 한일병합에 마침표 역할을 했다. 안중근으로 인해 한일병합이 촉진됐고, 한일병합이 조선개화의 대문을 활짝 열어 제켰던 것이다. 결국 안중근은 장님 문고리 잡는 식으로 조선의 개화를 촉진시킨 불쏘시개가 된 것이다. 영웅이 아니라 개화를 촉진시킨 불쏘시개라 표현하는 이유는 영웅이 되기에는 내공이 전혀 보이지 않기 때문이다.

 

인터넷 자료들을 보면 그의 부친은 수구파로부터 탄압을 받아 이리 저리 이사를 다녔고, 안중근 역시 청소년 시절에 이리 저리 떠밀려 다녔다. 한문을 여러 해 동안 배우다가 따분함을 느낀 그는 방향을 선회하여 말 타고 사냥하는 것을 즐겼다한다. 진남포와 평양 등을 다니면서 석탄상회를 경영했지만 실패했고, 그 후부터 의병대에 가담하여 강원도에까지 떠돌아다니며 소규모 일본군과 전투를 했지만 나이 30이 되도록 별로 두각을 나타내지 못하다가 190910, 모 신문사로부터 이등박문의 이동계획을 입수한 후 바로 이거다하는 식으로 거사에 뛰어들었다 한다. 여기까지를 보면 김구의 족적과 별로 다르지 않고, 김구의 성향과 별로 다르지 않다. 정치판에 떠돌아다니다 한 건 잡으면 어공’(어쩌다 공무원)이 되듯이 안중군 역시 반일주의가 가공해낸 영웅일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마치 반박정희주의가 전태일을 영웅으로 가공해 냈듯이.

 

한일병합에 반대했다면 이토 암살은 절대로 하지 말았어야 했다. 이토 암살은 한일병합을 자초했다. 그로 인해 조선반도는 일본의 국토가 되었고, 조선인은 일본국적을 가진 일본인이 되었다. 일본은 동양을 얕보는 미국과 서양세계를 향해 보란 듯이 국가의 명예를 걸고 조선의 위생, 인프라, 산업, 교육을 수직 상승시켰고, 조선의 독자성을 인정해 한글을 보급시키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안중근이 그런 길을 열어 준 것이다.

 

지금 문재인 세력은 제2의 안중근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단지 다른 것은 안중군은 발전이 꽉 막힌 조선을 개화시키는 불쏘시개가 됐지만 문재인은 잘나가는 한국을 멸망시키는 역할을 적극 수행하고 있다는 점이다. 더 큰 문제는 한국인 대부분이 안중근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는 점이다. 하나 더 보태고 싶은 말이 있다. 이 나라에는 내공 없는 어린 존재들만 영웅이 되고, 위인이 되고, 열사가 돼 있다는 사실에 대해 눈을 뜨라 경고하고 싶은 것이다.                       

 

2019.10.21.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73건 5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953 (미공개사진)5.18인민재판처형장가는 세번째 사진.(솔향기) 솔향기 2020-06-08 2086 235
11952 4.15총선 부정선거 의혹 (2)(이상진) 이상진 2020-06-08 1216 193
11951 지만원tv, 제261화, 일본의 반격 지만원 2020-06-07 1285 111
11950 제주4.3왜곡말라! 이것이 4.3사건 전개과정 진실이다. [이승학… 제주훈장 2020-06-07 1009 84
11949 제1차 문재인퇴진기필 유튜브온라인집회 웃자고쇼 최초실시 제주훈장 2020-06-07 922 100
11948 [지만원TV]제260화, 경제 대지진 예고 지만원 2020-06-05 1430 100
11947 항소이유서(서정갑) 지만원 2020-06-05 892 101
11946 KBS,5.18광수사태 북괴 개입사실 시인(김제갈윤) 김제갈윤 2020-06-04 1673 155
11945 [성명서] 1948년 제주4.3사건은 공산폭동이었다! [전민정 대… 댓글(1) 제주훈장 2020-06-04 757 100
11944 4.15총선 부정선거 의혹 (1) (이상진) 이상진 2020-06-03 979 137
11943 지만원tv, 제259화, 우익에 침투한 간자 지만원 2020-06-04 1050 101
11942 지만원tv, 제258화, 김대중-임동원-김동신 3역적 지만원 2020-06-02 1106 100
11941 지만원tv, 제257화, 임동원의 반역행위 지만원 2020-06-01 1007 100
11940 5.18형사사건 항소재판 (1) 지만원 2020-06-01 1213 145
11939 [국민교재] 518진실 재조명 없으면, 이 땅에 정치적 평화 없다… 제주훈장 2020-06-01 1021 121
11938 지만원tv, 제256화, 최악의 친일파 김대중 지만원 2020-05-31 947 100
11937 얼음사이다의 5.18 강의 지만원 2020-05-31 1356 116
11936 지만원tv, 제255화, 박근혜-김대중 해부 지만원 2020-05-30 1126 100
11935 윤미향의 '김일성 신통력'(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20-05-29 1455 182
11934 [지만원TV] 제254화 김대중가의 개싸움 관리자 2020-05-30 1012 100
11933 지만원tv, 제253화, 간첩 임헌영이 지배하는 한국 지만원 2020-05-28 1276 111
11932 5.18특별법 반대에 참가합시다. 댓글(1) raven 2020-05-27 1063 132
11931 제252화, 이승만 박정희 파묘법 지만원 2020-05-27 1470 118
11930 지만원tv, 제251화, 미문서, 발포명령 없었다 확인 지만원 2020-05-26 1052 101
11929 제1광수 동상 광주공원에 등장 지만원 2020-05-26 2134 290
11928 조국 이어 사악과 파렴치와 철면피의 또 다른 상징 윤미향 지만원 2020-05-26 1567 209
11927 비밀해제된 미국 외교문서 지만원 2020-05-26 1428 178
11926 사악하고 파렴치하고 철면피한 대깨문족 지만원 2020-05-26 1367 185
11925 지만원tv, 제250화, 제1광수는 북한군, 광주가 확인 지만원 2020-05-25 1084 100
11924 대법원, 4. 15 부정선거규탄집회 메카로 우뚝 서 비전원 2020-05-24 1285 1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