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진상규명활동 해선 안된다.(김제갈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18진상규명활동 해선 안된다.(김제갈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제갈윤 작성일19-11-03 13:25 조회1,215회 댓글2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호딸 나경원 원내대표는 '5.18 진상규명특별법' 개정안이 통과됨에 따라 진상규명조사위원회의 한국당 몫 위원 추천 절차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나경원은 오늘(1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힌 뒤, 한국당이 애초 추천했던 군 장성 출신의 권태오 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장은 "다른 사람으로 교체하고, 나머지 한 분(이동욱 전 월간조선 기자)은 (추천을 위한) 서류를  보완하고 있다"
구체적인 추천 시기에 대해서는 "서류가 준비되는 대로 절차를 진행하려 한다"며, "이미 (추천하려는) 사람은 특정돼 있다"고 밝혔다.

앞서 한국당은 권 전 사무처장과 이동욱 전 기자를 한국당 몫 조사위원으로 추천했지만, 청와대가 자격 미달을 이유로 재추천을 요구하면서 이후 한국당 백승주 의원은 조사위원 자격 요건에 '군인으로 20년 이상 복무한 사람'을 추가하는 내용의 5.18 진상규명특별법 개정안을 발의했고, 국회는 어제(10월 31일) 이를 통과시켰다.


 

5.18진상규명특별법은 진상규명 안건을 다수결로 결정하는 악법으로 4.3특별법을 복사해 놓은것이어서 그 자체를 공정하게 개정하지 않으면 문재인 임기내 5.18독재공화국으로 탈바꿈하게 된다.   자유한국당은 군경력관련  조항 하나 개정해 적당히 당내입장을 대변할 군출신 한명 추천해서 5.18문제를 얼버무릴 생각을 갖고 있다. 이래놓고 내년 총선에서  자유한국당을 밀어달라고 미쳐 날뛰겠다는 계산이어서 논란이 증폭되고 있다.


자한당 호딸 나경원이 추천한 인물 모두가 5.18광수사태는 성스런 민주화운동이라는 김영삼 잔당들의 의사를 대변해 줄 머저리같은 인물들이다. 차기환 변호사는 지난 한겨레와의 인터뷰에서 5.18북한군 개입은 무리한 주장이라는 생각을 밝힌 인물이고 조갑제 밑에서 일했던 서강대 좌익출신 이동욱 또한 마찬가지이며 이번에 나경원이 뽑은 20년 군출신도 서정갑 후배중 하나 일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지난 4.3진상규명위원회를 반면교사로 삼아 자유한국당은   공정한 진상규명활동이 되도록 개정하여 판을 만들어 주면 될 일이다. 그런데도 문재인과 더불당에 부역하겠다고 선언한 것은 국익과 올바른 역사전쟁에서 투쟁할 의사가 추호도 없다는 것이 명확히 드러난 것으로 향후 자유한국당은 총선에 상당한 타격을 입을 것으로 보인다.


이 문제를 타개하기 위해서는 하루빨리 나경원을 쫓아내고 새로운 원내대표와 비대위를 속히 선출해야 하지만 자한당 개돼지들의 속성상 무리라는 것이 다수의 의견이다. 호딸 나경원이라는 여자 한명과 황교안이라는 멍청한 정치초년생이 자한당을 파괴하고 있고 이들을 배후에서 조종하는 김무성패당이 우파진영을 갈라놓고 있다. 과거 청년단체활동중 금전 비리혐의를 받았던 신보라같은 여자를 비례대표자리를 주고 그 여자의 남편을 청년 영입인물이랍시고 발표하고 문재인을 지지했던 운동선수 출신을 여성인재라고 영입하는 수준이 자한당의 현주소이다.


국민의 혈세로 좌익들의 배를 채워주고 역사뒤집기에 부역질을 하게 될 5.18진상규명위원회 활동을 반드시 막아야 한다. 그러기위해서는 국민의 힘으로 호딸 나경원,황교안,문재인을 하루빨리 끌어내리는 것 이외에는 달리 방법이 없어보인다.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사악하고 영혼없는 괴물들의 정체>
하여튼,  "문가/홍가/황가/나가"는 대한민국의 공적-4 총사요,
국가반역의 3 총사는 "문가/황가/나가"이다.
사탄파(사기탄핵 세력)로서도 공동정범이요,
5/18 북한광수(북한군 게릴라) 침투공작의 광주해방구를 민주화성지로 선언/경배하고
5/18 폭동내란가(5/18 임진곡-광주 애국가)을 주먹쥐고 제창한  국보법- 파괴세력이요,
2018년 5/18 진상규명 특별법 시행을 고의로 지연시킨 국정농단 세력이요,
국회공청회-지만원박사의  북한광수-설명회(2019. 2/8)에 고의불참한 국민배신 세력이요,
지만원박사의  국방위 조사관 추천을 결사반대한  대한민국 국민의 공적들이요,
5/18국가내란사건을 민주화조작 5/18역사로 왜곡시킨 "김영삼-건달정치세력의 사생자들"이다.
트럼프대통령의 발언(알 바그다디 제거이유, 11/1일)을 인용한다면,
"사악하고 영혼없는 5/18 왕국건설의 괴물들"이다.

한글말님의 댓글

한글말 작성일

빨갱이 천국이니까..
적화통일 해야 되니까..
적화통일 되면 제1차로 죽을것들이 도무지 정신을 못차리네.. 패망월남을 보고도.. 애고..!

최근글 목록

Total 11,614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3525 289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2137 626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3688 1325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27582 1315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9816 1258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4775 1791
11608 뿌리 없는 애국 지만원 2019-11-13 1292 235
11607 전두환이 어째서 살인마인가? (청원) 댓글(1) 청원 2019-11-13 810 152
11606 [조선과 일본] 리뷰 -(2) (김제갈윤) 김제갈윤 2019-11-12 380 104
11605 지만원tv 제137화 물밑을 흐르는 달 지만원 2019-11-12 323 46
11604 [조선과 일본]을 읽고 (이메일에서) 지만원 2019-11-12 654 161
11603 [조선과 일본] 리뷰 -(1) (김제갈윤) 김제갈윤 2019-11-12 628 138
11602 지소미아와 5.18TNT 지만원 2019-11-12 834 170
11601 [조선과 일본] 뉴스타운 인터뷰 지만원 2019-11-12 571 77
11600 어이할까 [시] 지만원 2019-11-11 623 120
11599 7시 인종들은 공상허언증 환자들 지만원 2019-11-11 1042 184
11598 지만원tv 제136화 무슨 애국하시나요 지만원 2019-11-10 613 78
11597 우리 송년회 12월 4일(수) 오후 4~7시 지만원 2019-11-09 734 113
11596 살다보니 '광주의 딸'과 보수하게 생겼네(비바람) 비바람 2019-11-08 1508 238
11595 지만원tv, 제135화 삼청교육대 지만원 2019-11-08 573 69
11594 사령관 박찬주, 군미필 황교안. (비바람) 댓글(7) 비바람 2019-11-05 1582 264
11593 절실했던 삼청교육대 지만원 2019-11-07 1976 284
11592 지만원tv 제134화, 환향녀 의순공주 지만원 2019-11-06 798 79
11591 지만원TV, 제133화 5리 보는 사람들 지만원 2019-11-05 813 99
11590 대학생이 선호하는 언론인, 뉴스타운 손상윤(비바람) 비바람 2019-11-03 1069 221
11589 임종석 민사답변서 지만원 2019-11-03 1291 219
열람중 5.18진상규명활동 해선 안된다.(김제갈윤) 댓글(2) 김제갈윤 2019-11-03 1216 210
11587 대형사고 처리과정 보면 선후진국 보인다 지만원 2019-11-03 1183 172
11586 영은문: 중국에 처녀 바친 기념문 지만원 2019-11-03 1375 202
11585 지만원TV, 제132화 사고처리와 국격 지만원 2019-11-02 576 6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