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은 조각품[시]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사랑은 조각품[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12-02 00:57 조회1,36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사랑은 조각품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건 사랑

가장 행복한 것도 사랑

그런데 사람들은

왜 그걸 얻으려 하지 않고

그 반대를 선택하는가

 

사랑이란 무엇일까

돈으로 사는 게 아니라

하루에 조금씩

조각하는 것이다

조각의 도구는 무엇인가

언어다

그래서 사랑하는 사람에게 건네는 언어는

조각돼야 한다

조각된 언어를 선사하면 사랑을 얻고

조악한 언어를 날리면 사랑을 잃는다

 

사랑이란 무엇인가

이 세상 가장 얇은 유리컵이다

조금만 방심해도 깨지고

늘 소중히 여겨야 보존된다

 

사랑

주기는 쉽지만

받기는 어렵다

부와 명예로는

여체를 살 수는 있지만

영롱한 영혼은 얻을 수 없다

 

아름다움을 발산하는 발광체

그런 인생이 있다

자연산이 아니라

스스로 조각한 인생이다

모두가 이런 인생이라면

세상은 얼마나 아름다운 정원 될까

 

조각된 인생과 조각된 인생

이들 사이에 오가는 언어들

끝없이 이어지는

환희의 언어들

 

아마도

오늘도 여름밤 은하계를

화려하게 수놓은

별들의 촉촉한 속삭임들일 것이다 

영원히 그치지 않는 

 

Love is a Sculpture

 

The most beautiful thing in the world is love

The most happiest thing in the world is love too

Nonetheless, why do people refuse to persue them, but keep seeking the opposite?

 

What does love mean?

It is a sculpture carved little by little per day and never can be earned by money

What are the tools to carve love?

It is a language

So the language talking to the beloved ones should be carefully carved

Those who offer carvedlanguage deserve to earn the love

Those whooffer coarse language may fail to earn the love

 

What is the love?

It is the thinnest glass cup

It can be cracked by a momental carelessness

It can be maintained by cherishing and preserving

 

To give love is easy, but difficult to receive

Love can be bought by fortune and fame, but impossible to get its bright soul

An illuminator that emits beautifulness

There is such a life being

It is not a natural one, but a self-carved

How beautiful this world would be if it is filled with such self-carved life beings?

 

Endlessly shared fantastic languages spoken between the self-carved life beings

Perhaps it would be a warm whispering of the stars embroidering today in the summer galaxy that will never end

 

December 2, 2019

 

Jee, Man-won

 

 

2019.12.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999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7810 454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5578 684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7149 1384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37112 1379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3198 1309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9131 1850
11993 제272화, 난장판 걸레공화국 지만원 2020-07-02 728 92
11992 민주공산당(共産黨)의 시대가 개봉박두 한다!(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20-07-01 757 140
11991 임종석 민사사건 답변서 지만원 2020-06-30 613 113
11990 5.18 서울형사사건 답변서(초안) 지만원 2020-06-30 343 77
11989 [단독] 구국금식40일중 33일째 김성웅 목사 눈물의 기도 대한민… 댓글(1) 제주훈장 2020-06-29 489 65
11988 지만원TV, 제271화, 공산주의 횡포 노골화 지만원 2020-06-29 663 76
11987 제270화, 윤석열의 판단력, 이재용이 시험지 지만원 2020-06-28 914 103
11986 지만원TV, 제269화, 적이 없으면 친구도 없다 지만원 2020-06-27 628 86
11985 지만원tv, 제268화, 문재인이 6.25행사장에 끌려 나온 이유 지만원 2020-06-26 573 66
11984 문재인이 6.25행사장에 끌려 나온 이유 지만원 2020-06-26 2179 237
11983 김대중 일가는 노벨상금을 토해내라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20-06-26 904 144
11982 북 외무성 발표, 존 볼턴 폭로와 일치 지만원 2020-06-25 1286 202
11981 북한을 위해 투쟁하는 5인방 지만원 2020-06-25 1554 230
11980 6.25 전쟁의 실상과 교훈 지만원 2020-06-25 941 131
11979 5.18은 제2의 6.25 지만원 2020-06-25 873 133
11978 회원님들께 드리는 7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0-06-24 999 168
11977 지구 끝자락에 매달린 대한민국 지만원 2020-06-24 1197 211
11976 5.18신봉자들이 내는 곡소리 지만원 2020-06-24 1243 200
11975 윤석열, 얻어맞을수록 커지는 거목 지만원 2020-06-23 1230 199
11974 모든 판사가 김태규 부장판사 닮아야 지만원 2020-06-23 979 172
11973 기밀 해제된 미국 외교문서 지만원 2020-06-21 1601 217
11972 [단독] 40일 구국금식 7부능선 김성웅목사 단식 25일째 현장소… 제주훈장 2020-06-21 673 71
11971 광주518민주화에 시비걸면 처벌 악법정치는 미친정치, 기자회견 모… 제주훈장 2020-06-19 742 99
11970 지만원tv, 제267화, 문재인 운명 초읽기 지만원 2020-06-19 1441 11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